PGR21.com
-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Date 2021/09/23 20:31:34
Name Riina
File #1 playoff_bracket_after_day_2.jpg (296.5 KB), Download : 1
Subject [오버워치] [OWL] 플레이오프 1-2일차 리뷰 + 개인 수상자 발표


결국 돌고 돌아서...

승자 결승에서 상하이와 댈러스가 만납니다.
카운트다운 컵에서 두 팀 모두 토너먼트에 못 올라오면서 춘추전국시대가 되나 싶었는데..
4강전에서 토너먼트 우승/준우승 경험이 있는 글래디와 청두를 각각 압살하면서 시즌 초 양강구도로 완전히 돌아갔습니다.
경기력이 워낙 압도적이라 그냥 두 팀이 최종 결승에서 다시 붙지 않을까 싶네요.


이변이 없는 토너먼트

지금까지 펼쳐진 토너먼트 8경기 모두 상위시드가 하위시드를 이겼습니다.
그리고 탈락 순서도 시드 순서 그대로입니다. (#8 워싱턴 -> #7 필라델피아)
내일 6번 시드 샌쇽 경기가 앞에 있어서 샌쇽과 애틀랜타가 내일 떨어진다면 징크스는 이어집니다.


정규시즌 MVP - 청두 헌터즈 'Leave'

정규시즌 MVP는 청두 헌터즈의 리브 선수가 받았습니다.
시즌 중반만 해도 피어리스 선수가 따 놓은 것이 아니냐는 말이 있었는데,
리브 대세론이 떠오르면서 결국에는 리브 선수의 역전으로 끝났습니다.

https://assets.blz-contentstack.com/v3/assets/blt321317473c90505c/blt6cb9105912f8aedd/614966d6afaccf3e3b2ef302/2021-mvp-votes.pdf

MVP 수상자 발표와 동시에 관계자 투표 결과도 공개됐는데, 여기서 과반에 가까운 지지를 받았습니다. (36/73, 49.3%)
미디어와 미국과 중국 중계진 투표에서 압도적인 지지를 받은 것, 중국 팀 GM에게는 한 표도 못 받은 것이 눈에 띄네요.


Coach of the Year - 댈러스 퓨얼 'Rush'

올해의 코치상은 댈러스 퓨얼의 Rush 감독에게 돌아갔습니다.
히트스캔이 없는 불안한 로스터 상태에서도 반전을 일으키며 서부 1위, 전체 2위의 성적으로 팀을 이끈 점을 인정받았습니다.

https://assets.blz-contentstack.com/v3/assets/blt321317473c90505c/blt6bc8f58ec116ae94/614966d68a7f7c3cf7223bce/2021-coty-votes.pdf

올해의 코치상 투표 결과입니다.
상하이의 'Moon' 감독이 27표를 득표하면서 2위에 올랐습니다.
개인적으로는 시즌 전패가 예상되던 팀을 8승 8패까지 만든 파리 감코진도 표를 받았으면 어땠을까 싶긴 한데,
결국에는 승률 5할에 그친데다가 토너먼트에 한 번도 못 가서 표를 받기는 많이 힘들었나봅니다.


Rookie of the Year - 애틀랜타 레인 'Pelican'

신인왕은 모두의 예상대로 펠리컨 선수에게 돌아갔습니다.
신인 중에서 유일하게 MVP 후보에 들었을 정도로 활약이 굉장했으니 당연한 결과였습니다.

https://assets.blz-contentstack.com/v3/assets/blt321317473c90505c/blt7b0befce2c06d586/614966d61bb8c23cf8bbdc20/2021-roty-votes.pdf

신인왕 투표 결과인데 다른 선수들이 한 자릿수의 표를 받은데 비해 혼자서 거의 모든 표를 독식하다시피 했습니다.


데니스 하벨카 상 - 댈러스 퓨얼 'Sp9rk1e'

'INTERNETHULK' 데니스 하벨카를 추모하기 위해 만들어진 상으로, 커뮤니티에 가장 긍정적인 영향을 준 선수에게 수상되는 공로상입니다.
데니스 하벨카가 엔비어스 소속이었기 때문인지는 몰라도 댈러스 퓨얼의 스파클 선수가 수상했습니다.
이 상은 상을 받은 선수들이 다음 시즌에 은퇴하는 저주로도 유명한데, Mickie, Custa, McGravy 모두 이 저주의 희생양이 되어 은퇴했습니다.

스파클 선수가 이 저주를 깨고 오랫동안 리그에서 활약하는 모습을 볼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피잘모모
21/09/23 20:47
수정 아이콘
상하이가 정규시즌을 넘어 포스트시즌도 정복할지, 댈러스가 시즌 처음과 끝의 주인공이 될지가 관건이겠군요 흐흐
21/09/23 20:53
수정 아이콘
어느쪽이 우승해도 굉장히 극적인 스토리가 될 것 같아서 기대중입니다.
로랑보두앵
21/09/23 22:01
수정 아이콘
플레이오프에서의 댈러스의 선전이 나름 반전이네요. 크게 졌던 청두를 상대로 이렇게 압도적일줄은 몰랐습니다.
21/09/23 22:53
수정 아이콘
누가 이기든 풀세트 갈 줄 알았는데 3:0은 너무 충격적이었습니다.
Lina Inverse
21/09/24 00:20
수정 아이콘
댈러스 vs 상하이 느낌 나긴하네요 크크 카버지 ㅠㅠ
21/09/24 02:41
수정 아이콘
오버워치 ‘2’에서는 꼭 우승하길 바랍니다 카버지 ㅠㅠ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게임뉴스게시판 게임게시판 임시 통합 안내 [20] 박진호 21/05/03 34069 20
공지 댓글잠금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272511 0
공지 게임게시판 운영위원회 신설 및 게임게시판 임시규정 공지(16.6.16) [3] 노틸러스 15/08/31 344773 4
공지 공지사항 - 게시판 글쓰기를 위한 안내 [29] 항즐이 03/10/05 481545 10
72747 [LOL] 업커머가 설문조사한 4강 선수 TOP20 [6] 이브이149 21/10/28 149 0
72746 [LOL] 손석희 감독 인터뷰 간단 번역 [27] roqur2323 21/10/28 2323 8
72745 [LOL] 8강까지 보고 느끼는 중요 챔피언들 [25] roqur2086 21/10/28 2086 0
72744 [PC] 디아2 안정적인 저자본 소서리스 빌드 소개 [82] 삭제됨4371 21/10/28 4371 4
72743 [LOL] 2019 롤드컵이 전설로 남을수밖에 없는 이유 [49] Leeka5643 21/10/28 5643 2
72742 [콘솔] 스타 오션 6, 2022년 발매 [11] TWICE쯔위2099 21/10/28 2099 2
72741 [LOL] 오늘자 lpl 루머 [69] 카루오스7470 21/10/28 7470 2
72740 [PC] [POE] 이게 아닌데? [39] biangle3313 21/10/28 3313 3
72739 [LOL] 다시보는 2019 롤드컵 4강 티져 + 옛날 영상들 몇 개 [14] 헤이즐넛커피1968 21/10/28 1968 0
72738 [LOL] 롤드컵 승부의 신 근황 [24] 니시노 나나세5141 21/10/27 5141 0
72737 [LOL] 2022 아시안게임 LOL 국가대표팀 선발이 이적시장의 변수가 될 수 있을까요? [120] EpicSide7844 21/10/27 7844 1
72736 [LOL] 그냥 3, 4위전 합시다! [113] ipa7846 21/10/27 7846 10
72735 [기타] D2R 떠나며 남기는 글 [12] 영혼3452 21/10/27 3452 1
72734 [LOL] 라이엇 재그 드디어 밸패팀에서 쫓겨나... [59] 스위치 메이커6705 21/10/27 6705 2
72733 [뉴스] 내년초로 연기했던 이번 블리즈컨 취소 [14] Lord Be Goja3203 21/10/27 3203 0
72732 [LOL] 다음 시즌에 변화했음 하는 점 [46] 작은형3712 21/10/27 3712 0
72730 [하스스톤] 흥미진진한 용병단 근황 [30] 치미3414 21/10/27 3414 5
72729 [LOL] LCK에 샐러리캡이 도입될지도 모른다는 소문에 대한 강한 우려 [147] 엔드로핀13479 21/10/27 13479 7
72728 [LOL] 브라켓 리셋 없는 더블엘리가 괴상한 이유 [162] 날라4782 21/10/27 4782 1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