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배너 1

-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은 [게임 뉴스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21/06/09 12:34:50
Name gardhi
Subject [LOL] 서머시즌 가장 큰 메타 변화 - 미드 메타?
4대리그 중 lcs 와 lpl 이 먼저 개막하면서 경기들 잘 보고 있습니다.
스프링이나 msi와 비교해보면 대체로 나오던 챔피언 부류가 계속 나오고 메타도 어느정도 비슷해보이지만 그와중에도 가장 큰 변화는 미드 챔피언 메타의 변화인 것 같습니다.
바텀 챔피언풀은 스프링부터 어느정도 경향성이 유지되어왔고, 탑은 리그마다 다르지만 스프링이나 msi 경향이 어느 정도 유지되며 정글은 msi에서 나오던 챔피언들이 주류로 등장하는 것 같습니다. (물론 신챔이나 버프를 받은 챔피언이 직접 등장하는 경우도 있지만요)
반면 미드 메타는 결론부터 말씀드리자면 '메이지 중심의 원거리 챔피언' 에서 '브루저 중심의 근거리 챔피언' 으로 바뀐 것 같습니다.


[이전의 미드 최다 등장픽들]

그냥 감으로만 의견을 주장하긴 아쉬워서 데이터 기반으로 확인해보겠습니다.
lck 스프링 플레이오프, lpl 스프링 플레이오프, msi 총 3개 대회의 미드 픽률 상위 5개 챔피언을 가져왔습니다.
데이터 출처는 리그피디아입니다.

-lck 스프링 플레이오프-
1. 빅토르
2. 조이
3. 오리아나
4. 레넥톤
5. 신드라

-lpl 스프링 플레이오프-
1. 오리아나
2. 빅토르
3. 사일러스
4. 아지르
5. 라이즈

-msi-
1. 빅토르
2. 오리아나
3. 조이
4. 사일러스
5. 루시안

리그와 팀 성향에 따라 조금씩 차이가 있지만 3~4개의 메이지가 픽률 상위 5위 안에 위치하며 프로씬의 미드 메타는 (스탠딩)메이지 메타였다고 볼 수 있겠습니다.


[서머 시즌 미드 등장 챔피언]

반면 표본수는 아직 적지만 lpl과 lcs의 미드 픽률 상위 5개 챔피언을 가져와보겠습니다.

-lpl 서머(총 10경기)-
1. 사일러스
2. 갈리오
3. 비에고
4. 트페
5. 빅토르

-lcs 서머(총 15경기)-
1. 사일러스
2. 트리스타나
3. 카르마
4. 조이
5. 리신

단순 픽률을 보면 정통 메이지는 각각 하나, 성향이 조금 다른 로밍형 메이지와 유틸형 메이지가 각각 하나씩입니다.
lpl은 2 브루저 1 근접메이지 1로밍형메이지 1스탠딩메이지로 구성,
lcs는 2브루저 1ad캐리 1유틸형메이지 1스탠딩메이지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이렇게 보면 그래도 메이지가 어느정도 살아남은것 아니냐라는 분석도 가능하겠지만 밴률까지 고려해보면 현재 밴률 최상위권에 위치한 레넥톤, 루시안, 리신 등의 픽들이 덜 풀렸기에 픽률 끝자락에 메이지들이 탑승한 것으로 보입니다.


[메타 변화에 관한 개인적인 생각]

lck가 비교적 보수적인 리그이긴 하지만 서머 시즌에도 빅토르, 조이, 오리아나 같은 스탠딩 메이지들이 미드 픽률 최상위권에 위치할까는 부정적으로 보입니다.

라이엇은 챔피언 너프, 아이템 너프, 룬 너프 들을 통해 결국 오랜만에 프로씬에 미드 근접 메타를 만들어 낸 것으로 보입니다.

라이엇의 미드 밸런싱에 대한 불만을 많은 분들이 가지고 계신걸로 알고 있습니다만 개인적으론 긍정적으로 생각하고 있습니다.
전 솔랭도 자주하고 대회는 거의 매일 보다시피 하는데 일반인 기준에서 이 둘의 가장 큰 차이점은 변화 속도라고 생각합니다.
솔랭은 자그마한 패치 변화에도 승률, 픽률, 선호도 등이 휙휙 바뀌는데 대회는 그리 쉽게 변하질 않더군요.
대회가 쉽게 바뀌질 않은 이유는 여러가지가 있겠지만 그건 여기서 중요한게 아니고, 제가 하고 싶은 말은 솔랭이 더 쉽게 바뀌고 대회는 쉽게 바뀌지 않기 때문에 대회 기준으로한 밸런싱이 더 바람직하지 않을까라는 것 입니다.
선수나 팀의 성향, 전략은 바뀌기 쉽지 않기때문에 메타 변화를 위한 대규모 밸런싱은 대회를 기준으로 진행하며 그 뒤에 쉽게 바뀌는 솔랭의 특성을 이용하여 솔랭용 사후적 패치를 진행하는 것이지요.
당연히 라이엇의 패치 방식에 솔랭하시는 많은 분들이 반대하고 욕하는 것도 타당한 근거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다만 전 게임을 워낙 많이 해서 오히려 솔랭이 개판인 메타도 즐기는 걸지도 모르겠네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1/06/09 12:36
수정 아이콘
챌코는 라이즈가 꽤 자주 나오더라고요.
21/06/09 12:41
수정 아이콘
사일은 리그가 진행되면서 필밴이 되지 않을까 싶네요..
패마패마
21/06/09 12:46
수정 아이콘
메이지 보단 브루저끼리 대결에서 솔킬이 더 많이 나올거 같아서... 스프링보다 미드차이가 더 중요한 시즌이 될 수도 있겠네요
좋은데이
21/06/09 12:48
수정 아이콘
젠담한티중 한화가 가장 불안요소가 많아보였는데 이게 또..?
아이폰텐
21/06/09 12:50
수정 아이콘
한화는 어차피 미드 차력쇼팀인데 빵긋이군요
패마패마
21/06/09 13:40
수정 아이콘
쵸비야 캐리[해줘]
그림자명사수
21/06/09 12:53
수정 아이콘
쵸비가 좋아하는 메타가 오나요
21/06/09 13:00
수정 아이콘
갈리오, 트리스타나면 페이커를 위한 판은 깔아졌다 봅니다.
안필드원정출산
21/06/09 13:09
수정 아이콘
진지하게 기인 미드 전향을 위한 최적의 시즌이 될지도...
황금경 엘드리치
21/06/09 13:13
수정 아이콘
메이지는 msi에서도 비선호되는 모습이 보여서 진짜로 안 나오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특히 빅토르는 다들 '빅토르 하기 싫어'로 정리되는 모습이 나와서.. 오죽하면 쇼메도 빅토르 거르고 제라스같은거 했을지 크크크크
21/06/09 13:25
수정 아이콘
메이지들 떡락엔 난입 너프가 크다고 봅니다
당근케익
21/06/09 14:23
수정 아이콘
이게 쵸비메타가 온다고?
다레니안
21/06/09 14:47
수정 아이콘
지금 솔랭은 애니비아 조이 외에 다른 메이지 고르면 그냥 픽한 것만으로 모니터 너머의 팀원들의 한숨소리와 “아 뭐야 왜 저런거 해”라는게 4D로 느껴집니다. 크크크
황금경 엘드리치
21/06/09 15:44
수정 아이콘
특히 정글러들이 한숨 여러 번 쉬고 대놓고 말도 할겁니다 크크크크 그거 제발 하지 말라고..
21/06/09 18:58
수정 아이콘
전통의 꿀챔 말자하도 별로인가요? 크크
다레니안
21/06/09 19:17
수정 아이콘
플레티넘3-4까지는 여전히 최고의 티어도우미입니다.
다만 정글러들이 게임 쉽게 가는 법을 터득하기 시작하는 단계부터는 팀의 발목을 잡은 챔프가 됩니다. ㅠㅠ
그 때부터 통계승률이 쭉쭉 내려갑니다.
21/06/09 19:23
수정 아이콘
감사합니다. 플레4 찍고 고민해볼게요...
골드인데 여기서도 초반 소규모교전 주도권이 너무 없어서 고달픕니다 흙흙
오늘하루맑음
21/06/09 14:50
수정 아이콘
젠지에게 악영향이네요

비디디랑 브루저랑 백만광년 정도 떨어져 있는데...

극상성 선수에게 최고의 메타까지
어바웃타임
21/06/09 14:53
수정 아이콘
쵸오오오비이이이이~~~~
21/06/09 15:36
수정 아이콘
앞은 이럼 얄짤없이 망하겠는데요 크크
한화는 떡상각 보이고
21/06/09 15:37
수정 아이콘
언제부터 미드 레넥톤이 어색하지 않게됬지...뭔가 이상해졌음

암튼 페이커 쵸비 쌍두마차 가즈아!(팬심)
아이폰텐
21/06/09 15:46
수정 아이콘
근데 생각해보면 막상 한화도 탑 모건이 챔폭이 매우좁고 라인전은 최약체급이다보니… 기인아 한화로 오면 롤드컵 무패우승이다 크크
돌아온탕아
21/06/09 16:06
수정 아이콘
스프링 때 팀들간 순위싸움은 재밌었는데 풀캠 정글+ 엄대엄 미드지박령 스탠딩미드 이 조합 때문에 보는 재미가 많이 떨어졌다고 생각하는 입장에서 둘중 하나라도 완전히 박살났으면 좋겠네요. 또드라 또지르 또토르 또리아나 다 쳐내~~
21/06/10 00:15
수정 아이콘
그래도 아지르는 또드라 또토르 또리아나보다는 보는 재미가 있던 듯...
21/06/10 00:59
수정 아이콘
또드라도 또리아나 또토르보다는 재미가 있죠
소이밀크러버
21/06/09 18:01
수정 아이콘
쵸비야 해줘!

섬머는기대치가 오르는군요. 흐흐.
Cookinie
21/06/09 19:12
수정 아이콘
스탠딩 AP를 정말 쓰고 싶으면 바텀이나 가라고 말하는 듯한 시즌이 될 것 같네요. 바텀은 챔프 폭이 좁으니 오히려 괜찮을지도 모르겠습니다.
유자농원
21/06/09 21:38
수정 아이콘
라인 수납 불가 메타 봅니다.
취준공룡죠르디
21/06/10 00:15
수정 아이콘
난입까지 죽어서 일반적ap 할 필요가 진짜 1도 없음...
모노리스
21/06/10 00:56
수정 아이콘
사실 메이지가 주류니 뭐니 해도 막상 정통메이지는 서너종류가 끝이었죠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게임뉴스게시판 게임게시판 임시 통합 안내 [20] 박진호 21/05/03 15911 20
공지 댓글잠금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230024 0
공지 게임게시판 운영위원회 신설 및 게임게시판 임시규정 공지(16.6.16) [3] 노틸러스 15/08/31 301085 4
공지 공지사항 - 게시판 글쓰기를 위한 안내 [29] 항즐이 03/10/05 433020 10
71613 [콘솔] E3 닌텐도 다이렉트 간단 정리 [26] 따라큐1031 21/06/16 1031 0
71612 [콘솔] [IGN] 엘든 링 - 미야자키 히데타카 롱 인터뷰 (번역) [11] 아케이드1224 21/06/16 1224 2
71611 [콘솔] 스트레인저 오브 파라다이스 파이널 판타지 오리진 [7] TWICE쯔위893 21/06/16 893 1
71609 [오버워치] 오버워치팀 러너웨이 해체 [14] 라이디스4582 21/06/15 4582 0
71608 [LOL] 11.13 패치안이 공개되었습니다. - 세부내역 추가 [49] MiracleKid5252 21/06/15 5252 0
71607 [LOL] 클템의 찍어! "혼돈의 LCK 개막주" 10팀 팀별 현황 탐구 [21] TAEYEON5007 21/06/14 5007 0
71606 [모바일] [카운터 사이드] 6/15(화) 업데이트 점검 및 패치노트 안내 + 영업글 [12] 캬옹쉬바나616 21/06/14 616 2
71605 [LOL] 전상욱 + 클템 합방 롤vs스타 토론 방송 [105] 어바웃타임6530 21/06/14 6530 6
71604 [LOL] 스프링 페이스에서 더 내려가고 있는 DRX [83] Leeka7330 21/06/14 7330 0
71603 [기타] forza horizon 5 영상 공개 [33] 19882904 21/06/14 2904 2
71602 [LOL] 기인 VS 썸데이 누가 더 좋은 탑솔로인가 [153] 갓럭시5847 21/06/14 5847 1
71601 [스타1] 마지막 남은 스타크래프트1 대회인 ASL대회 전적 정리.TXT [31] 아타락시아3104 21/06/14 3104 3
71600 [LOL] 돌아온 기인고사 & 바텀이 무너지고 있는 담기 - 1주차 후기 [93] Leeka7105 21/06/13 7105 0
71599 [모바일] 카운터 사이드의 콜라보가 공개(?)되었습니다. [4] 캬옹쉬바나1092 21/06/13 1092 1
71598 [LOL] KT 블랭크' 강선구 "CL 갔을 때 울었지만, 지금은 더 단단해졌다" [33] insane4964 21/06/13 4964 2
71597 [LOL] 담원기아는 흔들리는 가? [109] TAEYEON7232 21/06/13 7232 3
71596 [LOL] 롤 다인로스터나 서브 선수 활용에 대한 잡생각 [41] MiracleKid2612 21/06/13 2612 1
71595 [하스스톤] '정규전'은 되는데 '야생전'에서 금지를 당한 카드가 있다? [19] 은하관제2252 21/06/13 2252 3
71594 [오버워치] 오버워치 6월 토너먼트 결승 리뷰 [8] 박성배590 21/06/13 590 2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