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은 [게임 뉴스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20/07/01 05:36:47
Name 감별사
File #1 d.PNG (851.1 KB), Download : 0
Subject [LOL] 리그오브레전드 홈페이지에 올라온 4과문.jpg


https://kr.leagueoflegends.com/ko-kr/news/notices/20200630-kr-notice/




리그 오브 레전드 홈페이지에 4과문이 올라왔습니다.
3시경 데마시아 프로그램이 업데이트됐고 일부 플레이어의 게임 이용이 제한됐다는 것입니다.
그래서 9시 40분, 계정을 복구해줬다는데...

아마 많은 분들이 자낳대 스트리머 악어님 영구정지 사건으로 인해 이 일이 일어났다는 걸 알고 계실 겁니다.
만약 10만명이 넘는 사람들이 보는 자낳대가 아니었다면,
해당 스트리머가 유튜브 구독자 130만명에 육박하는 대형 유튜버가 아니었다면,
인벤과 LCK, 챌코 관계자, 전직 선수들, 코치들, 해설들이 포함되어 있지 않았다면,

이렇게 시급하게 처리해줬을지 의문입니다.

와카콜라가 한 마디해줬네요.




밴 당하고 싶지 않으면 제라스 하지 마!


...라이엇코리아, 똑바로 좀 하자.

* 별개로 몇몇 사이트에서는 되려 해당 스트리머를 천룡인이라며 욕하고 있더군요.
도대체 뭔 생각인건지...
해당 스트리머도 엄연히 피해자인 것을.
저는 시급하게 처리한 이유 중 두 번째보다는, 첫 번째와 세 번째가 더 크다고 생각하고 있는데...
하여간 오발탄 터트리는 사람도 참 많네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이호철
20/07/01 05:39
수정 아이콘
일반 유저였다면
저렇게 많은 사람들이 보고있지 않았다면
입 싹 닦고 얄짤 없었겠죠.
거 참..
잰지흔
20/07/01 05:41
수정 아이콘
커스텀이 아니라 특정 프로그램이 문제인건가요?
감별사
20/07/01 05:44
수정 아이콘
https://pgr21.com/free2/68802
바로 아래글에 첨부된 동영상을 확인해보시면 됩니다.
데마시아가 오탐지를 했다고 라이엇코리아가 인정했습니다.
manymaster
20/07/01 05:55
수정 아이콘
라이엇 운영정책 제 7조 3항에 의거, 보상하겠다는 말은 없네요?
키모이맨
20/07/01 05:57
수정 아이콘
사실 의문이였습니다가 아니고 이미 일어난 일들이죠. 오제제로 영정먹고 어떻게 문의해도 안된다해서
정말 온갖 똥꼬쇼 해서 몇달 혹은 몇년만에 풀고 상자10개 열쇠10개 받거나 아예 포기한 유저들 수가 상당함...
몇몇 커뮤니티에 이런 사례가 꾸준히 있었던걸 본적이있어서
대관람차
20/07/01 06:44
수정 아이콘
빨리 풀어주면: 와! 천룡인!
늦게 풀어주면: 인디게임 개발사 일 안하냐!
밴이야 프로그램이 때리는거니 억울한 면이 있겠지만 평소에 일을 워낙 못했으니 가불기 좀 두드려맞아도 되지 않나 싶긴 해요
1등급 저지방 우유
20/07/01 07:25
수정 아이콘
그 스트리머도 피해자일뿐이죠.
다만, 많은 분들이 언급한대로
저 상황중 하나라도 결여되어 있었다면 처리가 되었을까요??
이번 오제재가 아니라 그 전에 있었던 동일한 케이스의 억울한 유저들에 대한 구명은 여전히 생각지 않을겁니다
더불어 아래 게시글의 댓에서도 나온 DRX도란의 케이스는
말그대로 가불기네요. 졸렬한 인간의 단편을 보여준게..
본인들의 게임으로 프차화하고, 필요없는 케스파를 제외시키는게 당연하지만
한편으론 더더욱 본인들의 손위에서 모든걸 컨트롤하겠다는게 씁쓸하기 하네요.

+블리자드..에혀 네놈들만 좀 정상이었더라도..
부기영화
20/07/01 07:42
수정 아이콘
라이엇에 고용된 입장에서 저런 말이라도 해주는 게 대단하네요.
미카엘
20/07/01 08:01
수정 아이콘
라이엇은 이런 부분에 대해서는 욕 한참 더 먹어도 쌉니다.
박수영
20/07/01 08:04
수정 아이콘
더 대박인건 라코 관계자들도 자낳대를 실시간으로 보고있었다는거
Nasty breaking B
20/07/01 09:20
수정 아이콘
(수정됨) 저분이야 다행이긴 한데
프로게이머한텐 소명 기회 주는 것만으로도 특혜라는 둥 온갖 갑질하던 집단이 여기선 저리 납작 기니 말 안 나올 수가 없죠 크크
20/07/01 09:20
수정 아이콘
이게 왜 라코가 욕먹어야 되는지 모르겟어요. 데마시아의 오제제문제든 아니든 어쨋든 데마시아에 문제가 있고 이건
라이엇이 개발해서 스크리닝 하는중입니다. 결국 라이엇 본사의 문제죠.
라이엇 코리아에서 개발해서 혹은 사람이 제제 한게 아니라면 결국 책임의 문제는 개발을 해서 쓰고있는 라이엇 본사에 1차 책임이 있습니다.
감별사
20/07/01 09:35
수정 아이콘
라이엇 본사에게 1차 책임이 있는 건 맞죠.
그러나 비슷한 경우로 정지당한 사람들도 있다는데 그 사람들은 저렇게 하루만에 일을 처리해주지는 않죠.
이것은 라이엇코리아에서 주관하고 있는 일일 테고, 이에 대해서는 라이엇코리아도 욕먹을만하죠.
만약 이것도 라이엇이 주관하고 있는 것이라면 전적으로 전부 다 라이엇 잘못이겠지만...
누구는 하루만에 처리해주는데, 누구는 계속 문의를 넣는데도 처리를 안 해준다? 형평성의 문제겠죠.
Horde is nothing
20/07/01 09:36
수정 아이콘
일반유저는 라코를 통해서 무고밴 푸는게
저 BJ처럼 신속하게 처리를 못받았으니까요
밴 당한 모든사람을 BJ처럼 라코가 해결했다면 찬송받았겠죠
20/07/01 09:43
수정 아이콘
저는 이게 어쨋든 라코의 해명이 맞으면은 맞다고 생각합니다.
물론 헛소리 많이해서 신뢰도가 개판인건 인정인데
해명이 다맞으면 프로세스대로 일을 하고 있고 결과가 나온것 뿐이고요.
속도의 빠름에 대한 처분은 당연히 그차이로 읽히거든요
감별사
20/07/01 09:46
수정 아이콘
라이엇코리아에 대한 신뢰도가 너무 떨어진 게 일단 가장 큰 문제죠.
만약 악어가 대회 도중 저런 일을 당하지 않았더라면, 라코가 데마시아 업데이트 이후 오류가 발생했고 해당 사건에 관련 있는 사람들의 영구정지를 풀었다고 저렇게 빨리 공지 올릴지, 아니면 늦장대응을 하며 뒤늦게 풀어줬을지...
아무래도 전자에 힘이 실리는 건 그동안 라이엇코리아가 믿음을 주지 못한 까닭이 크겠죠.
아무리 봐도 악어 사건이 없었으면 오후 9시 40분이 아니라 내일, 혹은 다음주? 언제 계정 정지가 풀렸을지 짐작이 안 가서요.
첫걸음
20/07/01 09:48
수정 아이콘
라이엇이든 라코든 하나인데 같이 욕먹는게 맞겠죠.
누가 보면 퍼블리셔랑 제작사 따로 인줄 알았네요;;
20/07/01 09:50
수정 아이콘
뭐 그건 그것대로 프로세스가 있다고 봐야죠. 실제로 유저가 해명하는거랑 방송으로 다까고 있는 상황에서의 처분이랑은 다르니까요.
해당건에 대해서 일반유저에 가까운 사람이 악어와 같은 환경에서 진행하고 하필 그날 또 데마시아 업데이트 까지 있던 상황이라면은 같이 라코를 씹는게 맞겠습니다만
유저 개개인 사건의 디테일은 전부 달라서요.
저는 다른걸 다떠나서 어쨋든 데마시아의 오류가 있다는걸 인정한것만으로도 대단하다고 생각합니다. 물론 이 또한 특수성이 있겠지만요.
자몽맛쌈무
20/07/01 10:02
수정 아이콘
(수정됨) 무고 징계때려놓고 해명할수있는 특혜를 주겠다 대신 도란선수 혼자와라. 하지만 데마시아시스템에는 문제가없다. 징계는 받아라 하던 라코가 천룡인이지.
20/07/01 10:05
수정 아이콘
잘못한건 라이엇인데 전자는 피해자가 욕먹는 상황이..
도뿔이
20/07/01 10:17
수정 아이콘
여기도 있군요..
비행기타고싶다
20/07/01 10:20
수정 아이콘
그럼 대회 진행하던 사람들과 시청자들에겐 보상이 없는건가요.
3,4위 결정전이 날라갔고 시청자는 시간만 버린 셈인데.
감별사
20/07/01 10:22
수정 아이콘
저 스트리머도 피해자에요. 이것은 라이엇의 문제, 라이엇코리아의 문제이지 스트리머의 문제가 아닙니다.
핀트가 어긋나는 댓글이시네요.
저 스트리머는 애초에 롤 전문 스트리머도 아니고 마인크래프트를 전문으로 하는 스트리머에요.
이번 대회에 참가한 건 트위치로 이적해오며 함께 온 시청자들을 위해 참가한 거고요.
이미지가 가장 중요한 저 바닥에서, 불법 프로그램을 사용했다고 비난받을 뻔했고 조리돌림당할 뻔했던 스트리머인데...
스트리머>>프로게이머 이런 댓글은 보기 안 좋네요.
감별사
20/07/01 10:23
수정 아이콘
애초에 3, 4위전은 상금도 없는 대결이고 선수들도 3, 4위전은 무승부로 마무리짓기로 합의를 봤습니다.
시청자들 입장에서는 그냥 결승전을 좀 더 앞당겨서 보게 된 거네요. 3, 4위전 1경기 못 본 건 아쉽지만...
1등급 저지방 우유
20/07/01 10:25
수정 아이콘
그걸 따지고 든다면야 맞말이긴하지만
야구중계 한다고 드라마/예능 편성 갑자기 취소했다가 야구 경기 시간 길어져서 다시 본방해야 한다고 중간에 끊는다고해서
방송사가 시청자들한테 보상해주는건 없더라구요.
이것도 뭐 그냥 그러려니 해야죠.
자몽맛쌈무
20/07/01 10:26
수정 아이콘
(수정됨) 스트리머도 피해자인건 저도 잘알고있죠. 라코 일처리하는게 120만스트리머고 자낳대 대회를통해서 10만 이상의 유저가 보고있었으니까
차별대우한다는 소리였어요. 라코를 까는 댓글이었지 스트리머분을 조롱할 의도는 전혀없었습니다. 혹여나 그렇게 보였다면 정말 죄송합니다.
1등급 저지방 우유
20/07/01 10:29
수정 아이콘
맞아요. 같은 회사죠.
라코는 지사 혹은 자회사라고 해야 하나 ..그뿐이겠지만
직접적 피해자인 대형 스트리머에겐 그리 빠른 대응을 해주면서(실시간으로 보는 눈이 많았던게 컸긴 하겠지만)
일반 유저에겐 GM라이엇이 등장해서 매크로 답변(우리 잘못없고, 무조건 너가 잘못한거임.)만 했으니까요.
유저수가 많고 개개인 모두에게 신경쓸 수 없다는걸 잘 알지만,
라코의 배째라식 답변과 거만한 태도가 유저들에겐 많은 불만이었던게 사실이니까요.
감별사
20/07/01 10:32
수정 아이콘
스트리머 >> 프로게이머 이 댓글만 없었어도 전혀 문제 없는 댓글이고 맞는 댓글이었다고 생각합니다.
실제로 라코가 천룡인 행세 하는 건 사실이니까요.
다만 이 건은 도란(프로게이머)과 악어(스트리머) 간의 일이 아니고 라이엇/라이엇코리아와 스트리머/프로게이머/유저 간의 문제라고 봐야 합니다.
klemens2
20/07/01 10:59
수정 아이콘
상식적으로 남의 계정 영구 정지 했다가 풀어줬으면 뭔가 보상을 해줘야 할 텐데 최근에 북미와우하다 밴 당했던 길드원들한테 쏴리 하고 끝내던 블리자드 생각해보면 라이엇도 사과문 하나로 퉁칠듯
MiracleKid
20/07/01 11:24
수정 아이콘
지난주에 격전 서버 터져서 시간 날린 유저들한테도 보상을 안주고 있죠 크크
20/07/01 11:31
수정 아이콘
희귀스킨 보상정돈 줘야하는거 아니냐...
상자10개라도...
장고끝에악수
20/07/01 20:22
수정 아이콘
진짜 너무하네요
20/07/01 22:29
수정 아이콘
게임이란 게 진짜 재밌으면 운영 측이 똥을 싸도 인기가 많을 수밖에 없으니.. 예전 도타 한섭(쑻)나 오버워치처럼 위협이 되는 게임이 나와야 다시 겸손해지겠죠?..
오사십오
20/07/02 02:45
수정 아이콘
역겨운이중성 또 드러냈네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댓글잠금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48058 0
공지 게임게시판 운영위원회 신설 및 게임게시판 임시규정 공지(16.6.16) [2] 노틸러스 15/08/31 119874 4
공지 [LOL] 아직 무엇이 중헌지 모르는 라이엇코리아, 다시 받아적으세요 [64] 스니스니 19/12/11 50365 288
공지 공지사항 - 게시판 글쓰기를 위한 안내 [29] 항즐이 03/10/05 240496 9
68829 [LOL] LEC 서머 1라운드 종료 - 매드 라이언스 & 로그 공동 1위 비역슨229 20/07/05 229 0
68828 [콘솔] 요즘 성추문으로 전게임계가 난립니다 [5] 비행자2541 20/07/05 2541 0
68827 [콘솔] 성추문에 휩싸인 대난투 프로씬 [8] 及時雨2945 20/07/05 2945 0
68826 [LOL] 명장 야마토캐논 두둥등장!! - LCK 14일차 후기 [49] Leeka7207 20/07/04 7207 3
68825 [LOL] [자랑] 시즌10 누누와 함께라면 30대 후반 아재도 다이아 [22] LichR3572 20/07/04 3572 1
68824 [기타] 몬헌 아이스본, 알바트리온 수렵해금 [24] 바보왕2522 20/07/04 2522 0
68823 [LOL] 4강팀 남은 대진 [29] roqur6460 20/07/03 6460 0
68822 [LOL] 1황, 3강, 3중, 1약, 2최약? - LCK 13일차 후기 [72] Leeka6961 20/07/03 6961 2
68821 [LOL] 소문난 잔치에 먹을 것 없던 T1과 젠지의 빅매치. [58] 감별사6750 20/07/03 6750 1
68820 [LOL] 라이엇, 구마유시 공식 경고 조치 [43] 비행자4841 20/07/03 4841 0
68819 [기타] 메이플 언리얼 버전 루디브리엄 [9] 대항해시대1961 20/07/03 1961 1
68818 [LOL] [T1] 구마유시 사과문 [125] 연필깎이7876 20/07/03 7876 0
68817 [콘솔] 블래스터 마스터 제로, 클래식한 메트로배니아의 재미 [4] 及時雨877 20/07/03 877 0
68816 [LOL] Lpl 변경된 선발전 방식 [13] 차은우2334 20/07/03 2334 0
68815 [LOL] LG가 리그 오브 레전드에 다시 들어올 수도 있을까요? [41] 감별사3873 20/07/03 3873 0
68814 [LOL] 구마유시 또다시 인성 논란 고의트롤(T1 자체 징계확정) [200] Lelouch11027 20/07/03 11027 4
68813 [LOL] LPL에서 가장 인기 있는 선수들, 가장 인기 있는 팀 랭킹은? [22] 신불해3141 20/07/03 3141 5
68812 [LOL] 이겼지만 진 도란 - LCK 12일차 후기 [35] Leeka7018 20/07/02 7018 2
68811 내가 가본 이세계들 (1) 브리타니아의 추억. [32] 라쇼3317 20/07/02 3317 2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