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Date 2010/01/05 21:01:29
Name 기억의파편
File #1 저그상대3게드라.rep (0 Byte), Download : 544
Subject [P vs Z] 3게이트 드라군(날빌)

김구현 선수의 3게이트드라군 초반 압박을 보고 빌드를 다듬어 봤습니다
.

빌드 : 8.5/9 파일런 - 10.5/17 게이트A 정찰 - 11.5/17 어시 - (일꾼쉬어줍니다.) 12/17 질럿 - 14/17 사이버 - 14/17 프로브 -

         15/17 질럿 - 17/17 파일런 - 17/25 드라군- 19/25 프로브 - 사업 - 20/25 드라군 - 22/25 프로브- (개스 200됬을때 전부 빼줍니다.)

         23/25 게이트 B,C - 23/25 드라군 - 31/33 게이트 A,B,C 드라군(개스 다시 캐줍니다.)  - 진출 - 31/33 파일런 - 이후 드라군계속



김구현 선수의 빌드는 3질럿 뽑고 4드라타이밍에 본진 입구 통과시 5:00 대였었습니다.

저의 빌드는 2질럿 6드라라 본진 입구 통과시 5:05~ 5:10 대 입니다.

5:05초 대에 병력을 저그가 확인하더라도 러커도 무탈도 나오기엔

너무나도 이른시간이며 보통은 드론을 째고있을 타이밍입니다.

전략은 간단합니다.

최우선 과제는 정찰 차단!!! 파일런을 본진 구석구석에 지어주어서 찌르는 오버로드를 바로 컷해주는게 중요합니다.

김구현 선수보다 1질럿 덜뽑는 것도 첫드라타이밍을 앞당겨 본진오버로드 몰아내는데 사용하기위한 목적이었습니다.

게이트위치도 본진 가장 안쪽에 지어서 정찰당할 여지를 줄여줍니다.

첫 질럿은 상대가 12드 앞마당일경우 링이나 성큰을 강요하는정도에서만 압박해주고 최대한 살려서

본진입구막는데 사용하면 좋습니다.

드라는 입구에 한기세워두거나 본진을 찌르는 오버를 컷하는데 사용합니다. 나머지 드라군은 숨겨놓습니다.

2질럿 6드라군이 갖춰지면 바로 진출합니다.

본진에서 출발후 집중해야하는것은 오로지 드라군 컨트롤 입니다.  빈집들어오는 링이 있다면 나오는 드라군과 프로브로 막아줘야

합니다. 하지만 이런경우 출발한 병력이 힘을 받게 되어서 본진을 막으면 이기는 경우가 많습니다.

상대진영에 도착했다면 보통의 경우 완성된1성큰과 1~2성큰이 지어지고 있을것입니다.

첫째 목표는 언제나 성큰!! 이고 2질럿을 희생해주면서 성큰한개를 깨고 빠지면서 컨트롤로 링을 잡아줍니다.

이후 추가되는 드라군과 컨트롤로 `아... 뭐야..` 하는 반응이 나오게 만들면 됩니다.


상성빌드는 올인 저글링 정도이고  이는 정찰나간 프로브로 확인시 질럿을 추가해주면서 앞마당을 먹습니다.

빌드를 만들고 30판정도 해본결과 막히는경우는 저글링 올인이거나 플토 병력진출 확인한 저그가

모든것을 취소하며 성큰을 1자라인으로 4개정도 완성시 뚫지 못했습니다.

다전제시에 날빌로 판짜기에 유용할것으로 생각됩니다.
  
ps.태클은 겸허히 받아드리겠습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료상위해
10/01/05 21:10
수정 아이콘
언젠가는 달릴댓글을 하나 달자면 '오버로드 밀어넣기'만 아니면 조..좋은 날빌이 될듯 합니다.
10/01/05 21:41
수정 아이콘
질럿2~3기만 있으면 굳이 입구에 있을 이유가 없어서 애초에 게이트웨이 위치를

안쪽으로 해놓고 드라군을 오버로드가 올만한 위치에 패트롤 시켜놓으면 2마리씩

오지 않는 이상은 막을 수 있습니다.
10/01/05 23:49
수정 아이콘
질문인데 3겟 드라군이 좋은가요 아니면 3겟 질럿 이후 다크 연계기가 좋은가요? 성공률로 따지자면요
생계형저그
10/01/06 00:02
수정 아이콘
멜로님//
성공률로 따지만 3겟 드라군이죠
질럿이 막힌다면 다수 성큰이 깔려있단 소린데, 오버하나만 떠있어도 다크난입 X
얼마 뒤 오버 속업만 되면 그대로 끝(히드라든, 뮤탈이든..)
저글링도 3방에 죽이기 때문에, 전 드라군 손을 들어주고 싶네요. 뮤탈 떠도 어느정도 싸워볼만 하니까..
WizardMo진종
10/01/06 00:22
수정 아이콘
상대방이 확인하기 어려운 뒷멀티가 있다면 더욱 성공률이 높아집니다.
protoss~
10/01/06 09:52
수정 아이콘
질럿은 진짜 심시티 앞에바보가되는거같습니다. 겜하다가 발업질럿1.5부대로 성큰3기 드론비비기 히드라 5마리에 막혔습니다. 드라군이 저그전을 풀어갈수있는 열쇠인듯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전략 게시판 임시 공지사항 Timeless 11/08/11 55619
공지 검색을 위한 말머리 공지입니다. [4] 관리자 04/05/07 63333
1987 [P vs Z] 사우론 저그 때려잡는 신더블넥서스 by 걸스데이 [14] 이슬먹고살죠25720 13/02/04 25720
1960 [P vs Z] [팀리퀴드 번역] 스타2 무작정 따라하기 - Mista식 앞마당 거신 올인 storq16010 12/08/27 16010
1959 [P vs Z] [팀리퀴드 번역] 스타2 무작정 따라하기 - 프저전 7차관 불멸자 올인 storq16283 12/08/27 16283
1950 [P vs Z] [팀리퀴드 번역] 스타2 무작정 따라하기 - 프테전 MC식 7차관 1가스 올인 storq8803 12/08/25 8803
1949 [P vs Z] [팀리퀴드 번역] 스타2 무작정 따라하기 - 프저전 포지더블 storq9257 12/08/25 9257
1899 [P vs Z] ~프저전 선게이트~ [11] 프롯톳스17457 11/12/29 17457
1873 [P vs Z] 新더블넥서스 2.0 [142] 진세연36006 11/09/02 36006
1863 [P vs Z] 기습 전략인가 안정된 운영이 되는가 1게잇 2커세어 2다크! [11] 인디14555 11/08/09 14555
1842 [P vs Z] Arcanum식 로템 더블넥 심시티 [10] ArcanumToss22954 10/09/21 22954
1835 [P vs Z] PvsZ 저그의 각종쇼부에 대처하는 토스의 마인드와 대처법 [3] 기옴패트리20905 10/08/29 20905
1810 [P vs Z] 심심풀이용 프로브 캐논 러쉬 [9] ManUmania14618 10/02/26 14618
1801 [P vs Z] 나보다 잘하는 상대를 이겨보자. 피해를 주고 시작하는 원게잇압박토스 [22] HappyV18702 10/02/03 18702
1800 [P vs Z] - 신개념 본진 원게이트 스타팅 정석. <하쉬 더블넥> - [38] 후후맨18332 10/02/03 18332
1794 [P vs Z] 3게이트 드라군(날빌) [6] 기억의파편15074 10/01/05 15074
1793 [P vs Z] 對저그전 하늘의영웅 스카웃 쓰기. [8] naughty16678 10/01/03 16678
1790 [P vs Z] 5스발질 [25] 아비터가야죠15679 09/12/30 15679
1789 [P vs Z] 코드라2 [9] 김연우15947 09/12/26 15947
1788 [P vs Z] 공방용 네오사우론류 저격 공사업 5게이트드라군 [11] protoss~13692 09/12/25 13692
1786 [P vs Z] 코드라 [96] 김연우22294 09/12/17 22294
1784 [P vs Z] 드라칸, 완성본 [33] 김연우20919 09/11/29 20919
1783 [P vs Z] 발전한저그심시티에 대항하는 2게이트공발질다크드랍이후 드라템연계 [10] 기옴패트리14086 09/11/29 14086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