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4/06/14 13:29:07
Name 손금불산입
File #1 172489712894.jpg (147.3 KB), Download : 743
Link #1 낭만야구
Subject [스포츠] [KBO] 2024 팀별 비디오판독 현황


키움은 비디오판독을 제일 적게 신청하는데 성공률이 제일 높네요. 매의 눈인가...

번복 건수를 가장 많이 찾아낸건 삼성, 번복율이 제일 낮은건 SSG네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4/06/14 13:30
수정 아이콘
매의 눈이 아니라 저정도 차이면 작심인데요 크크
24/06/14 13:33
수정 아이콘
사실 비판을 요청하는건 코칭스탶이 택도 없는걸 알면서도 선수 불만을 무마하기 위해 신청하는 경우도 많아서...
산밑의왕
24/06/14 13:43
수정 아이콘
너무 택도 없으면 선수가 신청해도 스텝이 아니라고 하는 경우도 종종 있죠 크크
안철수
24/06/14 13:47
수정 아이콘
돌고도는 오심이라고 하기엔 히어로즈 시절 대놓고 편파당한 키움… 심판 뽀찌를 안줘서 그랬나?
베라히
24/06/14 14:02
수정 아이콘
모기업이 없고 비인기구단인게 큰 것 같음
24/06/14 22:14
수정 아이콘
???:이상하다 줬는데
땅과자유
24/06/14 14:01
수정 아이콘
왜 응원하는 팀들의 첼린지는 다 이모냥인지;;;

그래도 엘지는 골스에 비해선 양번이긴 하네요. 
골스는 올해 뒤에서 2등인가? 그래도 엘지는 6위네. 
의문의남자
24/06/14 14:13
수정 아이콘
골스는 드레이먼드 그린때문 인가욤?
그런거없어
24/06/14 15:43
수정 아이콘
그린이랑은 상관없죠.
그냥 팀에서 작전타임 이상으로 의미를 부여 안해요.
'잘못된 판정-> 챌린지'가 아니라 '작전시간 즈음 애매한 판정-> 챌린지'.

꼴찌가 새크인걸로 알고 있는데 감독이 골스 코치 출신이죠. 팀 코치진 자체가 올드스쿨 마인드..
의문의남자
24/06/14 15:49
수정 아이콘
근데 약간 이제 골스 감독이 시대에 뒤떨어진 감독 같아요. 옛날에는 좋앗찌만, 마치 필잭슨의 트라이앵글 같이.
땅과자유
24/06/14 17:32
수정 아이콘
전 커감이 시대에 뒤떨어졌다고는 생각안합니다. 아직 골스의 공격이나 수비스킴은 리그 트렌드에 떨어지지 않다고 봐요. 단지 좀 너무 어려운 조건이 붙고 선수들의 에너지 레벨이 떨어져서 구멍이 보이는 것이라고 생각하구요. 
단지 제발 첼린지는 좀 고치면 좋겠습니다. 
커리가 골스의 메인인이상 커감 이상의 감독은 골스에 없다고 봐요. 
복타르
24/06/14 14:32
수정 아이콘
한화요청은 대부분 최원호감독 때였을텐데,
이빨만 보이고 아무것도 안하는 줄 알았는데 항의를 꽤 했었네요.
Easyname
24/06/14 14:59
수정 아이콘
그런데 적게 신청할수록 성공률은 당연히 높아지는 거 아닌가요
24/06/14 18:11
수정 아이콘
확실하다고 생각할 때만 지르는 걸테니 아무래도...
조던 픽포드
24/06/14 15:03
수정 아이콘
경기후반에 비판 기회 남았으면 아닌거 알면서도 혹시 모른다로 넣는 경우가 있는데 키움은 그런거 안하는듯
김유라
24/06/14 15:16
수정 아이콘
저도 여기 한표
혹시나 싶어서 넣는걸 안해버리는거 같네요
24/06/14 15:37
수정 아이콘
이건 성공률보다 성공건수가 훨씬 더 중요한 것 같네요
네이버후드
24/06/14 15:44
수정 아이콘
기회 남으니까 신청하는 경우도 있어서 
트리거
24/06/14 16:08
수정 아이콘
충분히 전술적으로 쓰는경우도 있기 때문에 성공률같은건 크게 의미없죠
동년배
24/06/14 19:14
수정 아이콘
선수들이 요청해서 사기상 하는 경우도 있고 경기 막판 중요한 상황에서 누가 봐도 턱도 없는 상황에서 일단 남은 비판 소모하는 경우도 많아서 단순 시도 숫자만으로 평가하기는 어려운 것 같습니다
돼냥이
24/06/15 03:10
수정 아이콘
비디오판독을 제일 적게 신청하는 팀이 성공률이 제일 높은게 반대보다 더 자연스럽습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기타] 스연게 재오픈 및 운영방침 공지 [37] jjohny=쿠마 20/05/10 201027 0
공지 댓글잠금 [기타]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228184 0
공지 댓글잠금 [기타] 연예인 성범죄의 피해자 등에 대해 언급/암시/추정/질문하는 등의 행위를 금지합니다. [1] jjohny=쿠마 19/03/15 346961 0
공지 [기타] 몇몇 표현들에 대하여 가이드라인을 재공지합니다. [24] 17/10/25 418601 0
84031 [연예] KARA(카라) - I Do I Do [6] 及時雨1411 24/07/24 1411 0
84030 [스포츠] [KBO] 이번 시즌 포수 수비이닝 순위 [38] 손금불산입2591 24/07/24 2591 0
84029 [스포츠] [해축] PL이 선수 제일 많이 사오는 리그는 [8] 손금불산입2258 24/07/24 2258 0
84028 [스포츠] 봉중근 근황 [31] 매번같은5194 24/07/24 5194 0
84027 [스포츠] [K리그] 전북 현대, 이승우 영입 완료 [14] 及時雨3450 24/07/24 3450 0
84026 [스포츠] 2022년 ~ 2024년 프로야구, 프로축구 관중 [17] TheZone2195 24/07/24 2195 0
84025 [스포츠] 문체부 : 축협 감사 시작은 승부조작인 기습사면건부터 시작 [24] 라이언 덕후5411 24/07/24 5411 0
84024 [스포츠] 올림픽 44년 만에 최소 선수단인데, 예산은 두 배 [20] VictoryFood4702 24/07/24 4702 0
84023 [스포츠] CGV. 기아:키움 7.28일자 KBO 경기 상영 [13] SAS Tony Parker 2038 24/07/24 2038 0
84022 [연예] [전문] 디스패치 기사 어도어 입장문 [71] 바스테나7549 24/07/24 7549 0
84021 [스포츠] 정몽규가 토트넘 내한 시축한다는 루머가 있음 [43] 윤석열4609 24/07/24 4609 0
84020 [스포츠] 축구협회, 'K리그 감독 빼가기' 독소 규정 손본다 [11] 윤석열2866 24/07/24 2866 0
84019 [스포츠] [KBO] 올시즌 눈에 띄는 상대 전적 [23] TheZone2432 24/07/24 2432 0
84018 [스포츠] "KFA 처음부터 홍명보 염두, 단지 쇼를 위해 외국인 검토 5개월 낭비"…외국 언론의 시선... [11] 윤석열3699 24/07/24 3699 0
84017 [스포츠] 김도영이 말하는 사이클링히트 비결.jpg [20] 핑크솔져3209 24/07/24 3209 0
84016 [스포츠] 오늘자 업데이트된 기아 김도영의 타격 지표, 순위 및 히트 스프레이 차트 [34] 투투피치6231 24/07/23 6231 0
84015 [기타] 조커 2 공식 트레일러 공개 [19] v.Serum5087 24/07/23 5087 0
84014 [스포츠] KBO 사상 처음으로....gif (용량주의) [13] SKY926635 24/07/23 6635 0
84013 [스포츠] 이시간 광주 양현종 [40] 제가LA에있을때7106 24/07/23 7106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