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4/04/21 12:45:01
Name 2023 lck 스프링 결승 예측자insane
Link #1 fmkorea, MLBPARK
Subject [스포츠] 이정후 컨택을 잘하는 이유.MP4 (수정됨)



그냥 타고난걸로

당시 투수가 전 나종덕 현 나균안이라고 하는군요 크크크




크보에서도 보여줬던 컨택스킬
















이정후 타격에 대해 이야기하는 샌프 타격코치 팻브렐




1.이정후는 엄청난 컨택능력을 가지고있다
2.자신의 컨텍 능력을 믿게끔 하고있다
3.다만 히팅 포인트를 앞으로 해야한다
4.발사각보다 중요한것은 공을 강하게 때려내는것
5.잘치는 선수들의 발사각 컨트롤은 힙 로테이션(엉덩이 골반 회전)에서 이루어진다





“땅볼을 조정을 하는 것도 있지만 이정후는 콘택트를 잘 하고 있다.
콘택트를 잘하는 선수들이 대체적으로 발사각이 낮은 타구를 만들어낸다.

이정후는 땅볼이 많은 만큼 라인드라이브 타구도 많다.
우리는 지금 굳이 이정후에게 발사각을 높이라고 하지 않는다.
대신 이정후가 몸을 좀 더 앞으로 나올 수 있게끔 노력 중이다.




몸을 돌릴 때 공간을 만들기 위해 뒤로 빼는 경향이 있는데 그 순간에 공이 이미 다가와 있다.
그래서 그가 바로 타격할 수 있도록 만드는 중이다.



그렇게 플레이트에서 공을 더 가까이 마주 할 수 있도록,
공이 플레이트 안으로 들어오기 전에 미리 앞에서 타격할 수 있게끔 말이다.
내 생각에 그는 엄청난 콘택트 능력을 갖고 있는 선수다.”




“이정후는 가끔 공이 홈 플레이트에 딱 왔을 때 타격하는 경우가 있는데
대체적으로 라인드라이브 타구를 꾸준히 만들어내는 선수들은 공이 플레이트 밖에 있을 때(안까지 들어오기 전에)
타격하는 경우가 많아 콘택트 포인트를 더 앞에서 하는 걸 목표로 하고 있다.

이런 부분을 플레이트에서 의식하지 않고 몸이 자연스럽게 대응할 수 있도록 훈련하는 중이다.”



“이전보다 최근 경기에서 더 좋은 타격을 보여주고 있다.
라인드라이브 타구가 센터 쪽으로도 꽤 뻗어 나갔다.
이정후는 손놀림이 매우 빠르다.


그래서 패스트볼을 보고 스윙을 매우 빠르게 하는데
가끔 공이 깊게 들어올 때 스윙을 빠르게 하면 땅볼로 이어지기도 한다.


그래서 이정후한테 네가 얼마나 날렵하고 효율적으로 칠 수 있는 능력을 가졌는지 일깨워주곤 한다.
패스트볼이 들어온다고 성급하게 스윙할 필요가 없다.
자신의 능력을 믿어야 하는데 최근 그런 조정 과정을 통해 라인드라이브 타구가 많이 보이고 있다.”


“많은 사람들이 언급하지 않는 게 있는데 바로 힙 로테이션(골반 엉덩이 회전)이다.
선수들은 자연스럽게 힙을 돌린다고 생각한다.



발사각을 잘 컨트롤하는 선수들은 대체적으로 힙 로테이션도 잘 컨트롤한다.
선수들이 땅볼이나 팝업이나 플라이 볼을 치는 경우에는 골반이 열리고 팔이 뒤로 살짝 밀리면서 공을 놓치기 때문이다.

팔이 뒤로 밀리니까 급하게 스윙하려다 공 중간을 타격하면서 팝업 플라이가 생긴다.
실력이 있는 빅리그 선수들은 힙 로테이션을 잘 컨트롤한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네이버후드
24/04/21 13:01
수정 아이콘
크보투수와 레벨이 다르다
24/04/21 14:00
수정 아이콘
어허 움짤은 샌디에이고 타선을 꽁꽁 틀어막은 임찬규 입니다! (내가 더 부끄러운 댓글 크크)
24/04/21 14:26
수정 아이콘
임찬규, "레벨이 다르다"
유료도로당
24/04/21 13:11
수정 아이콘
골프나 야구나 힙턴이 중요하군요 크크 그게 스윙이니까...
키모이맨
24/04/21 14:23
수정 아이콘
https://www.youtube.com/watch?v=kUB5YjlsEuU&t=132s

트라웃이 골프치니까 이렇게되더라고요 크크크
김연아
24/04/21 15:05
수정 아이콘
OB OB OB O~B~ 승리의 이이름~
24/04/21 13:14
수정 아이콘
샌프 코치 지적이 딱 저 타구랑 맞는 지적인게..

저런 공은 헛스윙을 해야하는데 히팅포인트가 넘 뒤에있다보니 떨어지는걸 다 봐 가면서 뱃컨트롤을 해서 맞춰나가는거 같거든요.

홈플레이트 앞에서 스윙하는 타자였으면 이미 헛스윙한 배트가 지나가고 있어야 하는데 말이죠.

본인이 트라웃급쯤(어마어마한 코어+손목) 된다면 모를까 강한 타구를 만들기 위해서는 히팅포인트를 좀 더 앞으로 가져가는게 맞는거 같습니다. 그에 따른 헛스윙 증가는 어쩔수 없구요.

지금과 같은 스타일로도 성공할 수 있다고 하면.. 뭐 굳이 바꿀 필요가 있겠냐마는...
복합우루사
24/04/21 13:20
수정 아이콘
(수정됨)
삭제(벌점 2점), 표현을 주의해 주시기 바랍니다
Extremism
24/04/21 13:29
수정 아이콘
최근에 크게 반등해서 다행인데 스포츠 여러 종목 보는 입장에서 원래 설레발 떠는거 그냥 그러려니 했는데. 요즘 유독 설레발 나오는 곳에서 성적 곤두박칠이 심해져서 시즌 끝나고 나오길 크크크 물론 최근 성적이 워낙 좋아서 당연히 떨어질 수 밖에 없는 운명이긴합니다.
24/04/21 13:51
수정 아이콘
첫번째짤 댓글도 가지고 오셔야죠.

바람 vs 바람의 손자.....
24/04/21 13:53
수정 아이콘
결국 아직까진 빠른 공에 대한 적응이 부족하니 좀 더 자신감을 가지고 풀스윙을 해서 공을 앞에서 맞춰야 한다는 얘기군요
설레발
24/04/21 14:11
수정 아이콘
자신감의 문제도 있겠지만 결국은 본인 타격습관을 일부 바꿔야 되는 부분인 것 같아요. 원래는 공을 끝까지 보면서 치면서 히팅포인트가 앞쪽보다는 뒤쪽에 형성되어 있었다면, 지금은 공을 좀 덜 보더라도 히팅포인트를 좀 더 앞으로 가져가야 된다는 이야기니까요. 기존에는 히팅포인트가 뒤에 있었어도 타격 스킬로 커버가 됐는데 메이저에서는 구속 때문인지 구위 때문인지 인플레이 타구보다는 땅볼 타구가 많아지면서 지적되는 문제인 듯 보여요.
허니콤보
24/04/21 14:30
수정 아이콘
오늘도 그걸로 인한 병살이 나왔으니 팀차원에서 교정 들어가겠죠.
wersdfhr
24/04/21 14:50
수정 아이콘
이정후도 1루쪽 파울타구가 나오는게 컨디션이 좋은거라고 했다는데 본문 내용도 같은 맥락으로 보면 되겠네요
24/04/21 16:19
수정 아이콘
저거만 보면 프로야구생존기의 정권을 보는 것 같네요 크크
컨택은 신급인데 아무 공에나 다 휘둘러서 맞히는 크크
24/04/21 16:41
수정 아이콘
힙턴이 좋아 이정후에게 원영턴 시키면 꽤 잘할듯?
모나크모나크
24/04/21 22:05
수정 아이콘
우리나라에서도 저정도 분석 교정이 이루어지나요? Mlb라 다른건지 몰라도 돈들인만큼 키우는 느낌이네요
24/04/22 11:23
수정 아이콘
현재의 이정후 같은 타구 분포를 보이는 타자에게 갖다 맞추지 말고 히팅포인트 앞에 두고 강하게 치라는 이야기 안 하는 타격 코치는 없을겁니다.
다만 국내에선 애초에 저런 타구 분포가 안 나왔죠. 조금 늦어도 충분히 대응이 되었으니까.
모나크모나크
24/04/22 12:35
수정 아이콘
저 정도면 정석적이고 기본적인 분석인가 보네요. 감사합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기타] 스연게 재오픈 및 운영방침 공지 [37] jjohny=쿠마 20/05/10 195561 0
공지 댓글잠금 [기타]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223154 0
공지 댓글잠금 [기타] 연예인 성범죄의 피해자 등에 대해 언급/암시/추정/질문하는 등의 행위를 금지합니다. [1] jjohny=쿠마 19/03/15 338459 0
공지 [기타] 몇몇 표현들에 대하여 가이드라인을 재공지합니다. [24] 17/10/25 409442 0
82889 [스포츠] [KBO] 롯데자이언츠 10위에서 9위로 탈출 [41] 김유라2654 24/05/23 2654 0
82888 [연예] 썩토지수 관객지수 좋지못한 [더 에이트 쇼] [10] 우주전쟁2268 24/05/23 2268 0
82887 [스포츠] [해축] 웨스트햄의 감독직에 부임하는 로페테기 [3] kapH1831 24/05/23 1831 0
82886 [스포츠] [축구] 정말 잘 바꾼 축구규정 하나 [21] 우주전쟁4748 24/05/23 4748 0
82885 [연예] 수진 미니 2집 타이틀곡 'MONA LISA' M/V [4] Davi4ever1857 24/05/23 1857 0
82884 [스포츠] [단독] 김두현, 전북 지휘봉 잡았다…지난해 ‘대행성과’에 기대 [8] 윤석열3525 24/05/23 3525 0
82883 [연예] 가수 故 박보람 사망원인 나와…국과수 "급성알코올중독 [33] Myoi Mina 9094 24/05/23 9094 0
82882 [스포츠] [KBO] 프로야구도 ‘아시아 쿼터제’ 도입 본격 논의 [38] 매번같은4374 24/05/23 4374 0
82881 [스포츠] [NBA] 망아지 VS 늑대 1차전, 올느바팀 발표 [23] 그10번2342 24/05/23 2342 0
82880 [스포츠] [KBO] 터크먼 버려라 > 왜버림? [51] Pzfusilier4361 24/05/23 4361 0
82879 [스포츠] [MLB] 공이 돈으로 보이는 후안 소토가 간다 [4] kapH2885 24/05/23 2885 0
82878 [스포츠] [KBO] 크보에서 뛰었던 일본인 선수들 [27] 손금불산입3509 24/05/23 3509 0
82877 [스포츠] [해축] 9년 동안 8개의 타이틀을 남긴 클롭풀 [9] 손금불산입2275 24/05/23 2275 0
82876 [연예] 멕시코 진스 멤버의 인스타 [190] 총알이모자라211994 24/05/23 11994 0
82875 [스포츠] [해축] 콤파니-뮌헨 구두합의 [26] kapH4234 24/05/23 4234 0
82874 [연예] 하이브의 언플이 말이 안되는 이유 [177] kurt12641 24/05/23 12641 0
82873 [연예] [에스파] 'Armageddon' 멤버별 티저 영상 / 콘셉트 포토 [3] Davi4ever1469 24/05/23 1469 0
82872 [스포츠] 아탈란타 vs 레버쿠젠 유로파 리그 결승전.gif (용량주의) [25] SKY923440 24/05/23 3440 0
82871 [연예] [비비지] 월드투어 공식 굿즈 인형 실물 스포 [7] VictoryFood3058 24/05/23 3058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