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4/04/20 10:30:32
Name 손금불산입
Link #1 SPOTV
Subject [스포츠] [KBO] 그래도 ABS가 절대지지 받는 이유.mp4 (수정됨)
View post on imgur.com


와 이게 볼이야?



View post on imgur.com


와 이게 스트라이크야?

6회초 득점권 상황에서 경기의 큰 분수령을 만들고 마무리지었던 ABS좌...

현장에서 불만이 없지는 않다고 하고, 여기 스연게에서도 이에 대해 의견 교환이 활발하게 오가고 있지만 다른 의견들이 있다하더라도 결국 ABS 이전으로 돌아가자고 하는 의견은 제로에 수렴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https://m.sports.naver.com/kbaseball/article/001/0014642177
논란의 자동볼판정…KBO "23일까지 더그아웃에 음성수신기 배치"

양 팀 더그아웃에서도 주심, 3루심과 동일하게 판정음을 전달받을 수 있도록 23일까지 음성 수신기 장비를 배치 완료할 계획이다.

또한, 시각적으로 ABS 판정을 더그아웃과 선수단, 관중이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장비를 추가로 도입할 예정이며 지속적으로 ABS 운영에 대한 검토와 의견을 수렴하며 개선할 계획이다.





다른 기사를 보니 스트라이크존을 3D로 표시해 팬들에게도 보여주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는데 정말 이런 모습이 전광판에 뜰 수도 있겠네요. 물론 챌린지가 아니니까 영상에서만큼의 극적인 환호는 안나오겠지만 크크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내년엔아마독수리
24/04/20 10:34
수정 아이콘
좋은 공 던진 투수는 뽕에 취할 수 있겠네요
캬 ~
허저비
24/04/20 10:37
수정 아이콘
만약 저 두개가 다 심판콜이었으면 첫번째는 투수가 발끈 두번째는 강민호가 발끈했겠죠
ABS니까 웃고 아쉬워하고 말지 크크크크크
24/04/20 10:45
수정 아이콘
절대 절대 절대 못 돌아갑니다 크크크
24/04/20 10:46
수정 아이콘
저 3디 화면은 잘 구현되면 투수에게도 은퇴 후
"내 생에 가장 쩌는 투구"로 보관, 기록할 수 있어서 좋겠네요 크크
서귀포스포츠클럽
24/04/20 10:46
수정 아이콘
제목에 그래도는 빼셔도 될 듯
기계 뽕 맛 봤는데 못돌아가죠 크크
24/04/20 10:52
수정 아이콘
박건우는 첫짤에 삼진당하던 때가 그립나보져.
24/04/20 10:55
수정 아이콘
제목은...혹시 현장이나 팬들 사이에서 ABS를 포기하자는 의견이 많은가요?
지금 시점에 ABS를 포기하자고 하는 사람이 있다면, 그 자가 간첩같은데...
손금불산입
24/04/20 11:04
수정 아이콘
그 점은 너무 당연하게 전제로 까는 지점이라 생각했는데 제목에 오해가 있을 수 있겠네요. 수정을 하겠습니다.
TWICE NC
24/04/20 10:56
수정 아이콘
첫공이랑 두번째 공 찍힌거 보면 두번째가 몇센치 더 안쪽으로 찍힌게 보임
LG우승
24/04/20 11:26
수정 아이콘
이젠 덮밥 포구로 스트라이크를 볼처럼 보이게 해서 타자의 멘탈을 흔드는 밍이레프가 포수의 능력중 하나입니다.
24/04/20 11:37
수정 아이콘
무슨 이세계물 같네요. 덮밥으로 욕먹던 내가 여기서는 최고의 포수?!
이정후MLB200안타
24/04/20 12:23
수정 아이콘
크크크크 키움 김재현이 지금 딱 이런 상황...
지니팅커벨여행
24/04/20 14:23
수정 아이콘
몇 년만 일찍 도입되었다면 기아 주전 포수는 한승택 김민식이었을텐데 아쉽네요.
개까미
24/04/21 08:59
수정 아이콘
프레이밍으로 볼 스트 만드는걸 몇십년했으니, 이제 반대 스킬도 써먹어야 공평하죠. 크크크
블루sky
24/04/20 11:30
수정 아이콘
절대로 돌아가면 안되죠. 시대에 역행하는건데요
ABS 도입된건 신의한수라 생각합니다
선수건 팬이건 이전같은 감정소모가 일단 없어졌는데요. 일부 선수 감독의 감? 같은 말같지도 않은 논리로
다시 전으로 돌아간다? 팬들이 가만있지 않을겁니다.
파쿠만사
24/04/20 11:56
수정 아이콘
진찐 먼가 타당한 데이터나 이유가지고 불만가져야지 그냥 기분나빠 이상해 이런논리가 진짜 웃기죠. 작년까지 심판의 지맘대로존은 어떻게 참은건지
24/04/20 11:33
수정 아이콘
abs는 혁명이고, 다만 옆에 찍히는 구속측정법은 호크아이로 바꿨음 좋겠어요 .. ( 현 kbo가 쓰는 pts측정법이 다른 리그/ 그리고 오늘보니 대전 경기장 전광판 표기에 비해 3키로 이상 덜 측정되던데, 그게 뭐 대단하냐하겠지만 공식적인 방송 화면에 표시되는 구속은 중요하죠.. )
파쿠만사
24/04/20 11:54
수정 아이콘
위에 댓글처럼 선수나 팬들이나 쓸대없는 감정소비 안해서 너무너무 좋은습니다. 사람심판이었으면 저상황들에서 경기늘어지고선수 멘탈 나가고 감독나오고 관중 야유하고 아오 생각만 해도갑갑 크크 근데 지금은 일관성 있는확실한 판정이니 그냥웃고 넘어가는거죠
24/04/20 12:06
수정 아이콘
저걸 오히려 역으로 이용할수 있는 능력을 갖춤과 동시에 빠따 강한 포수가 각광받는 시대가 도래하겠네요
기사조련가
24/04/20 12:58
수정 아이콘
프레이밍하면 오히려 손해보는 시대(투수 멘탈갈림 + 프레이밍하면 자연적으로 도루저지가 나빠집니다)에 프레이밍만 잘하는 포수를 80억 주고 데려온 구단이 있다고요??
한국화약주식회사
24/04/20 12:59
수정 아이콘
데려왔을땐 ABS가 이렇게 급하게 도입될줄은...
기사조련가
24/04/20 13:00
수정 아이콘
저때도 abs도입하려고 2군에서 이미 사용중이던 때라서 몇년안에 되긴 될꺼였죠
한국화약주식회사
24/04/20 13:36
수정 아이콘
일단 메이저에서 먼저 도입하면 그 다음해에 도입되는게 일반적이여서 한 3~4년 정도 예상했는데 바로 도입하더군요
스타카토
24/04/20 13:09
수정 아이콘
ABS 반대 하시는 분들은 MLB한번 보세요.
역체감이 장난 아닙니다.
저는 절대 못돌아갑니다.
탑클라우드
24/04/20 13:45
수정 아이콘
KBO가 선진 야구인 느낌마저 들죠 허허허
24/04/20 15:17
수정 아이콘
이거 리얼입니다
24/04/20 13:13
수정 아이콘
제가 야구가 주종목이지만 부종목으로 롤보는 이유중에 하나가 심판탓 할게 없다는것 때문이었죠.
실력이 아니라 그냥 심판문제로 유불리가 있을수 있다는것 자체가 스트레스입니다. 솔직히 선수들 체감도르로 구장이 차이나니 하는거 맞다고 보지도 않지만 설령 진짜로 맞고, 스트존도 지금 조정해야되고 그렇다고 하더라도 ABS 폐지나 미국처럼, 테니스처럼 챌린지시스템으로 가는건 절대 반대입니다.
확실히 올해 야구보는게 쾌적해요.
24/04/20 14:44
수정 아이콘
테니스도 라인콜에관해서는 완전 자동판정으로 가고있습니다. 현재 일부 투어대회는 선심라인콜이 완전 자동화되서 아웃되면 바로 기계에서 아웃콜나옵니다. 해당대회는 선심이 없습니다. closed call 이라고해서 아슬아슬한 공들은 바로 화면으로 확인가능하구요
헤나투
24/04/20 17:37
수정 아이콘
비슷한 이유로 예술적 요소가 포함된 스포츠 싫어하는 분들 많죠.
24/04/20 13:39
수정 아이콘
KBO수입(?)을 위해서라도 ABS는 절대 사수입니다.
어찌되었든 1부리그에서 제일 먼저 실행되었고 여러 자잘한 부분들은 실행하면서 보완하고 하면 우리나라 야구시스템을 보러 메이져나 NPB에서 올수도 있고 이게 기술노하우 전수등의 수익으로도 이루어질수 있죠.
갓갓 ABS
요즘 야구보는 맛도 늘었습니다. 예전에 팬심으로 보면서 저게 볼이야? 저게 스트야? 사람인가? 이러면서 혈압터졌는데 이제는 그런게 사라지니 선수 본연의 능력 그리고 감독의 작전능력에만 집중할수 있어서 좋아요.
탑클라우드
24/04/20 13:46
수정 아이콘
원년부터 프로야구를 봐 왔지만, 위의 2개 영상을 보면서 저는 아마 반대로 생각했을 듯 합니다.
완전히 속고 살아왔었다는 생각이 들고, 이제야 비로소 야구가 공정해지는 느낌마저 듭니다 허허허
ComeAgain
24/04/20 13:56
수정 아이콘
예전 같으면 또 심판한테 어필하고 투닥거리고 싸우고
인터넷은 인터넷대로 싸우고... 으...
이른취침
24/04/20 15:14
수정 아이콘
경기시간도 많이 짧아졌다고 느껴요.
요슈아
24/04/20 21:09
수정 아이콘
피치클락 시범 운영중 인데도 작년에 비해 약 6분 정도 경기시간이 줄어 들었다고 합니다.
카르페디엠
24/04/20 16:40
수정 아이콘
진짜 이 싸움 없어져서 속이 다 시원해요 크크크
이른취침
24/04/20 15:13
수정 아이콘
알파고 이후
기계(인공지능)가 인간을 어떻게 이겨? -> 인간이 기계(인공지능)를 어떻게 이겨? 가 된 게 진짜 큽니다.
이건 센서긴 하지만요.
기계의 오류율과 인간의 실수 가능성은 이제 비교조차 안되죠.
24/04/20 16:50
수정 아이콘
포수의 위치에 따라, 받는 액션에 따라, 심판 성향에 따라, 이리저리 휘둘리지 않아도 되니.. 정말 너무도 쾌적하네요. ABS 만세!
헤나투
24/04/20 17:38
수정 아이콘
현장의견이고 개뿔이고 팬들 의견이 이정도로 일방적이면 절대 못돌아가죠
코기토
24/04/20 17:51
수정 아이콘
abs 관련 영상이나 글에 달린 댓글 중 abs에 부정적인 의견을 한 번도 본 적이 없습니다.
스포츠 전 분야를 통틀어 짧은 시간에 이만큼 모두의 마음을 사로잡은 시스템이 있었나 싶네요.
버벌진트
24/04/20 20:42
수정 아이콘
흐름상스트 흐름상볼

보상판정 없어진것만으로도 abs는 신입니다
미카엘
24/04/21 09:36
수정 아이콘
유희관같은 선수들 있을 때 도입되었어야 했는데 너무 아쉽군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기타] 스연게 재오픈 및 운영방침 공지 [37] jjohny=쿠마 20/05/10 195639 0
공지 댓글잠금 [기타]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223226 0
공지 댓글잠금 [기타] 연예인 성범죄의 피해자 등에 대해 언급/암시/추정/질문하는 등의 행위를 금지합니다. [1] jjohny=쿠마 19/03/15 338590 0
공지 [기타] 몇몇 표현들에 대하여 가이드라인을 재공지합니다. [24] 17/10/25 409619 0
82910 [연예] (속보) 김호중 구속 영장 발부 [2] Lahmpard161 24/05/24 161 0
82909 [연예] 발표된지 얼마 안된 것 같은데 빠르네요. [102] 머스테인11288 24/05/24 11288 0
82908 [스포츠] [KBO] 타자 전향 키움 장재영, 오늘 2군 경기에서 4타수 3안타 1홈런 [20] 매번같은3024 24/05/24 3024 0
82907 [연예] [뉴진스] 'How Sweet' M/V [32] Davi4ever3948 24/05/24 3948 0
82906 [연예] 김호중 영장심사 후 유치장 대기 [27] 살려야한다4919 24/05/24 4919 0
82905 [스포츠] 클린스만 vs 대한민국 [5] 어강됴리3001 24/05/24 3001 0
82904 [스포츠] EFL 챔피온 십 결승이 돌아오는 일요일 저녁에 열립니다. [4] Anti-MAGE1281 24/05/24 1281 0
82903 [연예] 아이돌 쥬리를 떠나보내며 [11] 어강됴리3364 24/05/24 3364 0
82902 [스포츠] [KBO] 외국인 투수가 둘 다 부진한 LG [35] 손금불산입2624 24/05/24 2624 0
82901 [스포츠] [KBO] 현재 구원 투수 이닝 소화 순위 [45] 손금불산입3342 24/05/24 3342 0
82900 [연예] 아기공룡둘리 희동이 출생의 비밀(?)에 놀라는 에스파 [10] 강가딘3394 24/05/24 3394 0
82899 [스포츠] [해축] PL 이전 시즌 대비 승점 상승폭 최고 팀은 [7] 손금불산입1506 24/05/24 1506 0
82898 [연예] 고려대 석탑대동제 걸그룹 공연 모음 (에이핑크, EXID, 엔믹스, 아일릿 등) [8] Davi4ever1968 24/05/24 1968 0
82897 [연예] 오늘 영장심사 김호중, 소주 10잔?... 주점 종업원 "혼자 3병 마셨다" [52] Myoi Mina 6161 24/05/24 6161 0
82896 [연예] [에스파] 어제 엠카 1위 (+앵콜 직캠) / 유재석과 함께 찍은 쇼츠 [7] Davi4ever1352 24/05/24 1352 0
82895 [연예] 로켓펀치 쥬리, 울림과 계약 종료. [29] 빼사스3773 24/05/24 3773 0
82894 [스포츠] [문도데포르티보] 챠비 에르난데스는 대한민국 국대 감독직을 제안받았지만 거절했다 [25] EnergyFlow3005 24/05/24 3005 0
82893 [연예] 특이점이 온 에스파 새 앨범 [90] Fin.6431 24/05/24 6431 0
82892 [연예] 알베니스, 에스파, 프리지안 [6] 계층방정2418 24/05/24 2418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