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4/04/19 17:38:57
Name Pzfusilier
File #1 prospect_20240419_173322_001_resize.jpg (32.9 KB), Download : 372
Link #1 트위터
Subject [스포츠] 삼성 NC 심판 작당모의 사건 결과 (수정됨)


https://twitter.com/SPOTV_skullboy/status/1781239234055340502?t=RSA0c8JC1JKVLINdtGqINw&s=19


덮으려한 조장은 짤렸네요.

허구연 총재 일생의 역작이 ABS인데 그걸 작당모의로 바보만들려 했으니 꽤나 세게 간듯한..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4/04/19 17:39
수정 아이콘
어우 이번에는 좀 쌔게하긴했네요
진작이랬어야지
날아라 코딱지
24/04/19 17:41
수정 아이콘
3개월 무급이면 솔직히 타격이 장난아니죠
24/04/19 17:42
수정 아이콘
(수정됨) 이건 솜방망이 아니고 합당하다고 봅니다. 주동자는 이민호였고 다른심판들이 할말이 생길 정도로 찍어눌렀어요. 직급도 팀장이니 위계에 의한 강요가 어느정도 참작되죠. 그럼에도 문승훈은 주심이니까 차별화될만하고, 추평호는 솔직히 갓중경고 해도 그러려니 하긴 했을거같습니다..

허구연 지금까지도 까일때도 있고, 앞으로도 까일일 당연히 있긴 하겠지만 ABS관련된 내용만으로도 저한테는 갓이네요.
팬들이 할수 있는건 여론조성 뿐이지만 허구연한테 힘 실어줬으면 좋겠어요
더치커피
24/04/19 17:42
수정 아이콘
와 바로 해고 덜덜
Davi4ever
24/04/19 17:42
수정 아이콘
글 올리는 사이에 글이 올라왔었네요. 허구연 총재가 이번 시즌 가장 좋은 평가를 받고 있는 게 ABS인데
이런 일이 벌어졌으니 강한 징계가 나올 거라고 예상했는데, 예상대로 됐네요.
특히 이민호 심판의 발언은 승부조작급으로 볼 수 있는 이야기였죠.

ABS 콜을 못들었을 때의 플랜B가 엄연히 있는 상황에서 저 짓을 했으니...
이런 장난질은 절대 꿈도 꾸지 말라고 강하게 때린 것 같습니다.
삼각형
24/04/19 17:43
수정 아이콘
이번 징계는 마음에 드네요 갓중경고가 아니라니
24/04/19 17:44
수정 아이콘
징계위원회가 아니라 인사위원회가 열린다고 했을 때 부터 징계 수위가 높을거란 예상은 했지만 KBO가 상당히 강경하게 나왔네요.
그냥 실수라고 인정해도 될 문제였다고 생각하는데 이민호 전 심판위원은 괜한 헛짓거리를 하려다가 짤리는군요.
Davi4ever
24/04/19 17:47
수정 아이콘
KBO는 이 같은 오류 상황에 대비한 ‘플랜B’를 준비해놓았다. 우선 주심의 수신기와 이어폰이 불량일 경우에 대비해 3루심도 이어폰을 착용하고 판정 콜을 함께 듣는다. 주심은 자신의 이어폰으로 콜이 들리지 않으면, 우선 3루심에게 묻게 돼 있다.

3루심 역시 콜을 듣지 못했을 경우에는 현장에 위치한 KBO ABS 관계자에게 판정을 재차 확인한다. 다만 해당 투구의 스트라이크-볼 확인은 5분 안에 이뤄져야 한다. 5분 안에 해결되지 않는 ABS 불량일 경우에는 과거처럼 주심의 재량으로 스트라이크-볼을 판정해 경기를 진행한다.

24일 잠실 경기에선 플랜B가 그대로 적용됐다. 주심은 3루심에게 우선 콜을 확인했으나, 3루심은 콜을 듣지 못했다는 제스처를 보냈다. 두 심판은 즉각 현장의 ABS 관계자에게 투구를 확인했고, 5분 안에 ‘볼’이라는 판정이 나왔다.


이렇게 못 들었을 때 플랜B까지 잘 갖춰져 있고, 거짓말일 게 몇 초만에 뻔히 들통날 건데 왜 저랬는지 모르곘습니다.
사쿠라
24/04/19 22:59
수정 아이콘
중계오류가 아니었다면 심판의 권위에 도전이니까?
그랬으면 아마 안 들통났을수도 있어요.
중계오류가 abs를 살린겁니다.
handrake
24/04/19 17:44
수정 아이콘
어떻게 보면 승부조작인데 중징계가 당연하죠.
shooooting
24/04/19 17:45
수정 아이콘
진작 이렇게 했어야지 저건 승부 조작이라고 봐도 되는건데
24/04/19 17:48
수정 아이콘
어우 이번엔 제대로 쎄게 했네요
24/04/19 17:49
수정 아이콘
2군 휴가 등등 솜방망이 처벌이 아니라서 다행이네요.
다시는 이런 일 없기를 바랍니다
닉넴길이제한8자
24/04/19 17:50
수정 아이콘
다른게 아니라 이런게 팬 퍼스트죠...
kogang2001
24/04/19 17:50
수정 아이콘
크보에서 처음으로 맘에 드는 징계가 나왔네요.
앞으로도 심판 징계시 이렇게 강하게 징계 할 필요가 있다고 봅니다.
24/04/19 18:11
수정 아이콘
매 번 해고나 정직 같은 중징계는 현실적으로 어렵죠. 당장 이번에도 해당 심판조 날아가면서 퓨쳐스 심판조들은 거의 휴식 없이 돌아가야 할거라...
달밝을랑
24/04/19 20:50
수정 아이콘
abs시스템으로 심판을 육성하는 기간이 훨씬 줄어들지 않을까요?
24/04/19 21:10
수정 아이콘
(수정됨) 스트라이크/볼 판정과 관계 없이 심판 육성은 오래 걸립니다. 스트라이크/볼 판정은 최종적으로 주심을 보는데 중요한거죠.
주심 말고 루심으로 1군 경기 보기 위한 자격의 최소 요건이 2군 심판 5년인데 그거 버티는 것 조차 쉬운 일이 아닙니다.
그것보다 오래 버티고 올라온 2군 선임 심판들도 1군에 오면 엉뚱한 오심 하는 경우가 허다하죠.
24/04/19 17:50
수정 아이콘
시원하네요 크크
24/04/19 17:51
수정 아이콘
갓중경고가 아니라 해고라니 지지합니다!! 이제 다른 심판들 반면교사로 삼았으면 좋겠네요.
환경미화
24/04/19 17:52
수정 아이콘
왠일로 사이다!!
피노시
24/04/19 17:53
수정 아이콘
기대안했는데 납득되는 결과가 나왔네여
골드쉽
24/04/19 17:53
수정 아이콘
그나마 추평호는 그 와중에 '아니 그렇게 하면...' 하면서 반대하려는 뉘앙스를 풍겨서 덜 잘못(?)한 것 같았는데 다행히 차등 징계 받았군요
탈리스만
24/04/19 17:58
수정 아이콘
저도 그거 생각하면 오히려 징계를 너무 쎄게 맞았다는 생각도 드네요. 덜덜
24/04/19 18:03
수정 아이콘
처음 케이스라 일부러 세게 때린 거 같습니다
진짜로 ABS 건들면 모가지 날려버린 다는 걸 보여주기 위해
골드쉽
24/04/19 18:05
수정 아이콘
그래도 끝까지 막지는 않았으니까 다음부턴 그러지 마셈 뚜시뚜시! 정도는 필요하다고 봅니다 흐흐
24/04/19 18:13
수정 아이콘
3루심도 제대로 들었어야 하는 책임이 있어서..
블레싱
24/04/19 17:55
수정 아이콘
ABS 도입전에도 역량부족으로 인한 판단 미스보다 그 이후에 선수,감독들이 항의할때 꼬라지 부리는게 더 꼴보기 싫었는데 시원하네요
위르겐클롭
24/04/19 17:55
수정 아이콘
현장에서 잘못 인정했으면 욕먹고 징계는 받아도 짤리기까지는 안했을텐데 마지막까지 멍청한 판단을..
동년배
24/04/19 17:56
수정 아이콘
일 확실하게 하네요.
진혼가
24/04/19 17:56
수정 아이콘
시원합니다 허총재님
24/04/19 18:01
수정 아이콘
바람직하네요.
24/04/19 18:01
수정 아이콘
그리고 굳이 새 글쓸건 아닌거 같아서..

[공식] KBO, 메모리 폼 활용한 9개 구장 ABS존 비교 테스트 진행 중
[KBO는 19일 보도자료를 내고 “자동 볼 판정 시스템(ABS) 운영사 스포츠투아이와 함께 메모리 폼을 활용한 실제 투구와 ABS 판정의 정확한 비교를 위한 테스트를 전 구장에서 동일한 조건으로 진행 중이다. 해당 테스트가 완료되면, 상세 비교 자료를 배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박건우를 비롯해서 현장에서 계속 구장마다 다르다 볼맨소리 나오니까 아예 데이터 배포하려는것 같네요. 크보도 이미 다한거 또 하는 느낌이라 답답할거 같은데 명분쌓기용으로 좋다고 봅니다.
이웃집개발자
24/04/20 08:47
수정 아이콘
이거 정말 궁금하긴합니다
손금불산입
24/04/19 18:02
수정 아이콘
솔직히 이번건수는 돈받은거 이후로 그 질이 최악이라 생각해서...
24/04/19 18:03
수정 아이콘
이야 어디랑은 다르네
24/04/19 18:04
수정 아이콘
허프라 허abs 허공정 허엄벌 허프라 그는 신이었어 허프라 펀치
정말 맘에 드는 결과네요 아니 가장 공정해야할 프로 경기에서 조작이라니 매우 합당한 처벌이고 적극 지지합니다
이제 허프라와 abs에 대한 공격을 저에 대한 공격으로 대응하겠습니다
24/04/19 18:05
수정 아이콘
이민호 이름이 익숙해서 찾아봤더니 나름 일관된 스트라이크판정으로 나쁘지않은 심판이었네요...
한순간의 잘못된 판단으로 업계를 떠나게 됐네요...
24/04/19 18:13
수정 아이콘
솜방망이 엔딩 예상했는데 꽤 세게 갔네요 좋습니다
24/04/19 18:14
수정 아이콘
일벌백계네요.. 뭔가 abs에 대해서 감정이 있었던건지 한순간의 잘못된 판단으로 직장을 잃어버린.
파이어폭스
24/04/19 18:19
수정 아이콘
허갓갓!
김티모
24/04/19 18:35
수정 아이콘
허구연 업력이면 심판들하고 사적으로도 오래 알고지냈을거 같은데 가차없이 보내버리네요.
스테픈커리
24/04/19 18:38
수정 아이콘
그동안 저런 심판들이 심판질을 하고 있었으니 개차반이 된거죠
24/04/19 18:41
수정 아이콘
업무방해로 민사까지 진행할 수 있는 부분이겠지만 이정도면 적절하다고 봅니다
QuickSohee
24/04/19 18:50
수정 아이콘
이건 정말 맘에 드네요 아니 처음으로 맘에 드네요
카케티르
24/04/19 18:51
수정 아이콘
이야 이정도로는 가야죠
24/04/19 19:02
수정 아이콘
2군행 하던 시절에 비하면 훨씬 좋아졌네요
무딜링호흡머신
24/04/19 19:26
수정 아이콘
와 제대로 해서 오히려 당황스럽네
24/04/19 19:36
수정 아이콘
엄청 쎄네요. 덜덜
비상의꿈
24/04/19 19:39
수정 아이콘
케이스가 하필 허총재가 그렇게 밀었던 ABS랑 관련된거라 더 쎄게 나간것 같다 라는 생각이 드네요
시작부터 ABS의 신뢰성에 의문을 던질만한 논란이었으니..
24/04/19 19:48
수정 아이콘
심판이 돈달라고 했을때도 이렇게 조졌어야 했는데...
아카데미
24/04/19 20:52
수정 아이콘
그 때도 기아나 삼성, 두산이 자기 지갑이었던 심판은 퇴출퇴긴했죠...
키작은나무
24/04/19 19:58
수정 아이콘
kbo 사건 결과 중 이번이 가장 속시원하네요
톰슨가젤연탄구이
24/04/19 20:00
수정 아이콘
abs의 범위야 논쟁의 여지가 있지만
abs의 일관된 '공정성'에 손을 대면 가차없이 썰어버리네요. 마음에 드는 결정입니다.
24/04/19 20:01
수정 아이콘
굿 국
닉넴길이제한8자
24/04/19 20:02
수정 아이콘
한편 2루심을 봤던 장준영 심판은 징계를 받지 않았다. KBO 관계자는 "(장준영 심판은) 잘못이 없다. 4심이 모였을 때 이민호 심판팀장이 규정 확인을 지시해 대기심 쪽으로 보냈다. 그 자리에 없었다. 그래서 징계에서 빠졌다"라고 설명했다.

2루심은 이민호한테 절해야 겠네요 ...
에바 그린
24/04/19 21:26
수정 아이콘
2루심은 낄 자격(?)이 없습니다.

3루랑 구심은 이어폰으로 콜을 듣는 당사자들이고, 1루심이 해당 심판조 조장이라 셋이 이야기한거죠

물론 끼면 안되는건 아니라 불똥 튀긴 했겠지만… 크크

사실 못들은게 1루심 잘못도 아닌데 왜 덮자고 먼저 나섰는지 좀 이해가 안가는..
도뿔이
24/04/20 09:47
수정 아이콘
확실하진 않지만 이런 일에는 사람을 줄이면 줄일수록 좋아서 자기 말고 직접적으로 abs에 연관되지 않은 2루심을 일부러 다른 곳으로 보낸게 아닌가 싶습니다.
24/04/19 20:05
수정 아이콘
3루심도 그때 좀 약간 반대(?)의견 낸거 같은 늬앙스였는데 저상황에서 팀장이 저러면 암말 못하죠 ㅠㅠ
24/04/19 20:53
수정 아이콘
전 야구를 안봅니다만 이번 사건 녹취는 좀 충격적이었습니다 1책임자가 없었다면 2 3 책임자도 없었을 사건이지만...
가고또가고
24/04/19 21:49
수정 아이콘
허구연 잘하네요
개까미
24/04/19 23:46
수정 아이콘
크보 본 이래 처음으로 납득가는 징계네요.
24/04/20 02:36
수정 아이콘
티빙관련 이슈 제외하면 허총재의 행보는 다 납득이 가네요.
도뿔이
24/04/20 09:51
수정 아이콘
계약 해지된 이민호 심판이 미래의 심판위원장 소리를 들을 만큼 평가가 좋았다는 이야기가 있더군요.
그런 좋은 평가을 지키기 위해 이런 짓을 한건지..
아니면 원래 이런 일을 서슴치 않았던 사람이었기에 그런 평가를 얻을 있었던 것이지..
뭐가 뭔진 모르겠지만 한번의 잘못된 판단으로 미래가 180도 바껴버렸네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기타] 스연게 재오픈 및 운영방침 공지 [37] jjohny=쿠마 20/05/10 196132 0
공지 댓글잠금 [기타]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223706 0
공지 댓글잠금 [기타] 연예인 성범죄의 피해자 등에 대해 언급/암시/추정/질문하는 등의 행위를 금지합니다. [1] jjohny=쿠마 19/03/15 339380 0
공지 [기타] 몇몇 표현들에 대하여 가이드라인을 재공지합니다. [24] 17/10/25 410544 0
83035 [연예] [QWER] 대학교 축제 스탬프 모으는 중 [9] 네야531 24/05/30 531 0
83034 [연예] 엔믹스 무대 음향사고, 사실은 연출되었다? [10] 조선제일검853 24/05/30 853 0
83033 [스포츠] [MLB] 오타니 오랜만에 홈런 [7] kapH1726 24/05/30 1726 0
83032 [스포츠] MLB 김하성 시즌 7호 홈런.gif (용량주의) [9] SKY922117 24/05/30 2117 0
83031 [연예] 하니는 춤을 얼마나 잘추는 걸까? [20] 문인더스카이6078 24/05/30 6078 0
83029 [스포츠] [해축] 바이에른 뮌헨, 뱅상 콤파니 감독 선임 [17] 버스탈땐안전벨트3708 24/05/30 3708 0
83028 [스포츠] [KBO] 야구는 이런 디테일한 플레이들이 좋아요 [7] LowTemplar4565 24/05/29 4565 0
83027 [스포츠] [K리그] 감독이 정말 중요합니다. [25] TheZone4223 24/05/29 4223 0
83026 [기타] 침잠, 그리고 <Circles> (앨범 추천) [1] aDayInTheLife1316 24/05/29 1316 0
83025 [스포츠] [해축] 바르셀로나 한지 플릭 감독 선임 [9] 손금불산입2910 24/05/29 2910 0
83024 [스포츠] 설계자 CGV 에그 파괴 [20] SAS Tony Parker 5008 24/05/29 5008 0
83023 [스포츠] 이적 하자마자 라팍에서 홈런 치는 삼병호.mp4 [27] 2023 lck 스프링 결승 예측자insane4952 24/05/29 4952 0
83022 [스포츠] [KBO] 삼성 박병호 홈런 [7] TheZone3008 24/05/29 3008 0
83021 [연예] [퓨리오사] 확실히 흥행 안 되네요. [33] 우주전쟁4826 24/05/29 4826 0
83020 [연예] 이달소 출신 이브의 솔로 미니 1집 'LOOP' M/V [3] Davi4ever1122 24/05/29 1122 0
83019 [스포츠] 해축팬들의 최신 줄세우기 놀이 [103] EnergyFlow5522 24/05/29 5522 0
83018 [스포츠] KIA, 크로우 대체 용병으로 캠 알드레드와 계약 [27] 캬라3333 24/05/29 3333 0
83017 [스포츠] [김성근 칼럼] 한화는 왜 매번 타이밍이 어긋나나 [73] 갓기태5838 24/05/29 5838 0
83016 [연예] 뉴진스 '하우 스위트' 뮤비는 왜 연령제한이 걸렸나? +무너진 하이브 채널 알고리즘 [45] 조이7248 24/05/29 7248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