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3/06/08 15:47:31
Name 삭제됨
Link #1 주간문춘
Link #2 https://bunshun.jp/articles/-/63402
Subject [연예] 일본 국민여배우 히로스에 료코의 '새' 불륜의혹남성 (수정됨)
작성자가 본문을 삭제한 글입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3/06/08 15:51
수정 아이콘
키사마, 요리에 무슨 약이라도 타는 건가...?!!!
그렇군요
23/06/08 15:54
수정 아이콘
www
비뢰신
23/06/08 15:58
수정 아이콘
크크크크
아이폰12PRO
23/06/08 16:06
수정 아이콘
크크크크
살려야한다
23/06/08 16:27
수정 아이콘
크크크크크크크
No.99 AaronJudge
23/06/08 19:45
수정 아이콘
크크크크크크크
23/06/08 22:28
수정 아이콘
아니 미쳤어요?? 크크크
아롱이다롱이
23/06/08 15:58
수정 아이콘
(수정됨) 기사를 보니 히로스에 료코는 2008년 첫째 아이를 낳은 남편과 이혼을 했고
그후 재혼하여 둘째, 셋째 아이를 낳았고 최고의 어머니상도 수상..
결국 최고의 어머니상을 받은 불륜녀란 꼬리표를 달게 되었네요


더쿠에 일본 다른 기사 올라온거 정리한거 봤는데

주간문춘의 보도가 처음 나왔을때는 히로스에 료코 본인은 부정했지만,
지금 나온 기사에서는 소속사가
'본인에게 책임감을 갖고 행동하도록 엄중히 주의를 주었다.
소란을 일으킨 점 죄송하다'라고 밝힘.
소속사는 긍정도 부정도 안하고 법적조치 어쩌고 하는 얘기도 일절 없이
'본인'에게 엄중 주의를 주었다는 점에서
사실상 인정하고 백기를 든 걸로 받아들여지는 중.
사람들은 아직 주간문춘이 증거 전부를 다 풀어놓지 않은 걸로 추측 중인데,
이런 상황에서 백기를 들었다는 것은, 저걸 계속 반박하면 빼박 증거가 더 터져나올까봐 항복한 걸로 생각하고 있음.

라고..

근데 더쿠 댓글들을 살펴보니 히로스에 료코의 불륜은 이번이 처음은 아닌듯하네요.
그렇군요
23/06/08 15:59
수정 아이콘
야레야레...
Rusty Hand
23/06/08 16:00
수정 아이콘
(수정됨) 영국의 올해의 아버지상을 수상한 그분이 생각나네요...
OcularImplants
23/06/08 16:00
수정 아이콘
미슐랭 1성 오너면 뭐 그래도 능력은 알아주는 거죠 크크크크
그렇군요
23/06/08 16:01
수정 아이콘
인정합니다.
밥과글
23/06/08 16:00
수정 아이콘
주간문춘이라 안 믿으려고 했더니 사진이 저것 말고도 더 있더군요.
그렇군요
23/06/08 16:01
수정 아이콘
(수정됨) 믿거춘이지만 그래도 '정찰대'의 역할은 충실히 해주니까요 크크
한국의 '패치'느낌?!
23/06/08 16:39
수정 아이콘
애초에 문춘이 디스패치 조상님이죠
담배상품권
23/06/08 17:42
수정 아이콘
문춘이 수많은 헛짓거리에도 불구하고 팔리는 이유가 있습니다(...).
가끔 홈런치는데 매번 만루홈런임;
23/06/08 18:37
수정 아이콘
분슌이 찌라시같은 느낌 주기 십상인데, 연예계 독점 보도는 거의 타율이 90%넘는다고 봐도 됩니다. 얘넨 애당초 스캔들 보도할 때 처음부터 가지고있는 정보 다 안풀어요. 살짝 푼 다음에 당사자가 보도 부정하면 조금씩 더 자세한 정보 풀면서 본인이 인정할 때 까지 코너로 몰고가죠. 얘네 보도로 매운맛 본 연예인이 일본 연예계에 한트럭입니다(…)

심지어 요샌 자민당 통일교 커넥션도 얘네가 최초로 터뜨리는 등 정치쪽에서도 범상치 않습니다 허허
쿤데라
23/06/08 16:07
수정 아이콘
저 아저씨 일본 요리 유튜브에서 꽤 많이 봤던 분인데, 뭔가 매력이 있나보군요. 어레인지한 파스타류나, 나폴리탄 레시피 도움 많이 받았는데. 히로스에 료코라니 충격적이군요.
그렇군요
23/06/08 16:09
수정 아이콘
호오...
무한도전의삶
23/06/08 16:11
수정 아이콘
W불륜이 뭘까 생각했네요
그렇군요
23/06/08 16:12
수정 아이콘
https://theqoo.net/japan/269387394
일본에서 쓰는 특이한 표현이지요.
DeglacerLesSucs
23/06/08 16:18
수정 아이콘
W라는 표현을 더블이라는 뜻으로 자주 쓰더라구요

라멘국물도 고기육수랑 해물육수 섞으면 W스프라고 쓰고 더블스프라고 읽고
23/06/08 16:56
수정 아이콘
일본에서 W이 붙으면 보통 더블이라고 읽습니다. 일례로 가면라이더 더블의 표기가 Kamen Rider W이죠.
기무라탈리야
23/06/08 17:21
수정 아이콘
글자 자체가 더블 유(U)라서 더블을 저렇게 쓰더라고요.
대신 대문자W만 그렇고 소문자w는 보통 피지알에서 쓸 수 없는 웃음을 뜻하는 경우가 더 많습니다.
23/06/08 16:11
수정 아이콘
그나저나 어릴때 일드 받아보던거에 자주 나오고 그래서 저랑 나이차이가 꽤 있는 그런느낌이었는데 생각보다는 젊네요..
그 보던 작품들 나왔을때가 다 20대초반이었네요. 비밀, 섬머스노우, 사랑따윈 필요없어 여름 등
어릴때부터 파란만장했구만..
그렇군요
23/06/08 16:12
수정 아이콘
네. 그리고 40대에도 외모는 여전하네요.
가만히 손을 잡으
23/06/08 16:19
수정 아이콘
백종원도 처음 소여사 만날때 시선이 그리 곱지는 못했으니까요.
백종원 같은 매력의 소유자일 수 있죠.
그렇군요
23/06/08 16:21
수정 아이콘
(수정됨) 백종원이라.. 어마어마하겠군요...(능력이)
Peter Pan
23/06/08 16:37
수정 아이콘
혹시 저분도 총기소지자?
23/06/08 18:34
수정 아이콘
매력있냐없냐가 핵심이 아니라..
23/06/08 16:40
수정 아이콘
여러 사람 상처받겠네요.
그렇군요
23/06/08 16:41
수정 아이콘
애들..
카즈하
23/06/08 17:30
수정 아이콘
[베스트 마더상을 수상]
그렇군요
23/06/08 17:32
수정 아이콘
'트렌드'에 충실했을 뿐입니다만?
Gavygroove
23/06/08 17:50
수정 아이콘
누나 안돼… 이제 그만해
그렇군요
23/06/08 17:56
수정 아이콘
모 야메룽다!
노래하는몽상가
23/06/08 19:15
수정 아이콘
와 히로스에는 막 찍힌 사진인데도 옛날 그느낌 그대로네요..
No.99 AaronJudge
23/06/08 19:46
수정 아이콘
허이고…..
23/06/08 20:45
수정 아이콘
나는 히로스에 료코며
90년대 신드롬의 장본인이자
국민여동생이며
최고의 어머니상의 수상자다

하지만 삼류에요오오옷
이런느낌이네
카사네
23/06/08 21:01
수정 아이콘
하지만 여전히 이쁘군요
국수말은나라
23/06/08 23:05
수정 아이콘
나이에 비해 빨리 노화가 온듯...나이로는 손예진 장나라 한예슬 전지현 나이대일텐데

워낙 청순의 대명사여서 그런지 나이든 느낌이 확 와요
마음속의빛
23/06/08 23:20
수정 아이콘
30대 중반에 들어서면서 유독 세월의 흔적이 진하게 나타났었는데, 40대에 들어서면서 다시 관리를 열심히 한 건지 많이 젊어진 느낌이에요.
보로미어
23/06/08 23:27
수정 아이콘
비밀에서의 료코는 참 대단했는데
23/06/09 01:00
수정 아이콘
갑자기 맥스 95 료코가 생각나네요
23/06/09 01:54
수정 아이콘
하아...역시 관상은 과학인가
애플프리터
23/06/09 01:57
수정 아이콘
저 정도면 서로 사랑인데... 아, 돌싱도 아니고 둘다 기혼자구나.
모리건 앤슬랜드
23/06/09 02:11
수정 아이콘
야리망도 저런 야리망이 없는ww
이웃집개발자
23/06/09 07:31
수정 아이콘
누나 정말 하고싶은거 너무 다하고사는거 아닌가요
김첼시
23/06/09 08:27
수정 아이콘
비밀도 뭐 따지고보면...그런 캐릭터였으니 환상이 깨질것도 없다?
모나크모나크
23/06/09 09:45
수정 아이콘
비밀.. 뭔 영환가 했더니 보고 벙 쪘단 그 영화네요. 나무위키 찾아보니 원작소설은 또 히가시노 게이고 스릴러였군요. 헐...이상한 로맨스라 생각하긴 했었는데..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기타] 스연게 재오픈 및 운영방침 공지 [37] jjohny=쿠마 20/05/10 195352 0
공지 댓글잠금 [기타]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222975 0
공지 댓글잠금 [기타] 연예인 성범죄의 피해자 등에 대해 언급/암시/추정/질문하는 등의 행위를 금지합니다. [1] jjohny=쿠마 19/03/15 338128 0
공지 [기타] 몇몇 표현들에 대하여 가이드라인을 재공지합니다. [24] 17/10/25 409077 0
82840 [연예] 두부같이 말랑한 남자를 좋아한다는 권은비 [4] 쎌라비739 24/05/21 739 0
82839 [연예] 플루토도 아톰 레퍼런스 인데? [42] 동굴곰1448 24/05/21 1448 0
82838 [스포츠] [KBO] 10개 구단 주전 유격수 OPS 순위 [51] 손금불산입4016 24/05/21 4016 0
82837 [스포츠] 또다시 유튜브서 논쟁적인 발언을 한 이대호 [100] Pzfusilier6657 24/05/21 6657 0
82836 [스포츠] [해축] 리버풀 아르네 슬롯 감독 선임 [21] 손금불산입2210 24/05/21 2210 0
82835 [스포츠] [KBL] 이대성, 서울 삼성행 최종 확정. 가스공사도 20일 영입제안했지만 늦었다, 이미 삼성과 계약 완료. 2년 6억원 [47] 윤석열2501 24/05/21 2501 0
82834 [스포츠] [MLB] 제가 본 제일 바보 같은 MLB 플레이 [19] 매번같은4437 24/05/21 4437 0
82833 [올림픽] 파리올림픽 양궁 출전선수 명단 [41] Croove3720 24/05/21 3720 0
82832 [스포츠] 파리 올림픽 한국 구기종목 현황 [57] 우주전쟁4657 24/05/21 4657 0
82831 [스포츠] 생각했던 것보다 퍼거슨이 돈을 안 쓴 거 아닌가? 했는데 [21] 계피말고시나몬4736 24/05/21 4736 0
82830 [연예] 하이브 “민희진, 뉴진스 부모들 의견서 작성에 개입” vs 민 “사실 무근” [65] 조이6900 24/05/21 6900 0
82829 [스포츠] 3년 전 오늘 크보에서 있었던 일 [37] kapH6253 24/05/21 6253 0
82828 [연예] [에스파] 슈퍼노바 어제 밤부터 멜론 1위 / 컴백무대 가로직캠 모음 [16] Davi4ever4080 24/05/20 4080 0
82827 [연예] 급한언니 이해인 근황 [11] VictoryFood9480 24/05/20 9480 0
82826 [스포츠] [KBL] 현시점 이대성 복귀 관련 가스공사-삼성-이대성 입장 [19] Gorgeous4839 24/05/20 4839 0
82825 [스포츠] 펩 과르디올라 감독 커리어 경이롭네요. [78] pecotek6501 24/05/20 6501 0
82824 [연예] 김호중측 "경찰 사정으로 조사 연기"…경찰 "조율한 적 없다" [45] 짐바르도7714 24/05/20 7714 0
82823 [연예] [트와이스] 사나의 냉터뷰 게스트로 돌아온 덱스 (선공개 영상) [4] Davi4ever2414 24/05/20 2414 0
82822 [스포츠] [F1] 에밀리아-로마냐 그랑프리 결과 및 잡담 [13] 과수원1866 24/05/20 1866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