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3/03/22 11:20:19
Name 아롱이다롱이
File #1 1_vert.jpg (634.2 KB), Download : 29
Link #1 top10.netflix.com
Subject [연예] 3월 13~19일간의 넷플릭스 공식 시청시간 발표 (수정됨)


<사진에서 위가 영어권, 아래가 비영어권 컨텐츠의 시청시간 순위>

영어권 1위가 너의 모든것(You) 시즌4 (미국드라마) 64,060,000 (공개일 3월 9일)
영어권 2위가 섀도우앤본 시즌2 (미국드라마) 50,400,000 (공개일 3월 16일)


비영어권 1위가 더글로리 (한국드라마) 123,590,000  <---- 지난주에 이에 이번주에도 영어권/비영어권 통틀어 전체 1위 (공개일 3월 10일)
비영어권 2위가 Wrong side of the track 시즌2 (스페인드라마) 20,100,000 (공개일 3월 1일)



비영어권 top10중 한국컨텐츠는

1위 더글로리 123,590,000
5위 일타스캔들 14,360,000
7위 철인왕후 9,770,000
8위 나는 신이다 8,100,000

미국드라마 너의 모든것 시즌4와 섀도우앤본 시즌2의 시청시간이 너무 저조하달까..
반면에 더글로리는 시청시간이 확실히 잘 나오는듯, 2주연속 1억뷰를 넘긴

넷플릭스의 바뀐 정책때문에 드라마의 경우 미드든 한드든 간에 파트를 나눠서 공개하고 있는데
더글로리의 경우는 바뀐 정책의 수혜를 보고있다고 봐도될듯
천천히 올라간 인기와 입소문에 정책까지 더해져 글로벌적으로 터진케이스?
장르물도 아니고 한국식 정서가 들어간 드라마라 시청장벽이 있다고 생각했는데
개인적으로는 만약 기존 정책 그대로였다면 아시아권 혹은 넓게보면 남미권까지에서만 흥하다가 들어간 케이스였을꺼라 생각합니다

그리고 아시아권에서 엄청난 강세인 한국컨텐츠 -> 아시아권 + 남미권에서 강세인 한국컨텐츠로 흐름이 바뀐 영향탓도 있다고 생각하네요
한국컨텐츠가 top10에 6~7개씩 차트인하는 아시아권 국가들만큼은 아니지만 남미권 국가에서도 top10에 3개씩은 꾸준히 있는듯한

요즘 해외에서 한국하면 떠오르는거라고 했을때 케이팝, 케이드라마 라고 묶여서 자주 언급된다는데 세상 오래살고 볼일입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3/03/22 11:28
수정 아이콘
너의 모든 것이 먼저 나왔으니 불리하지 않은가? 라고 생각했는데 찾아봤더니 하루 차이네요. 제 생각 이상으로 k드라마가 강세군요
의문의남자
23/03/22 11:30
수정 아이콘
너모것이랑 쉐도우엔 재밋나욤?
아롱이다롱이
23/03/22 11:34
수정 아이콘
전 아직 못봤는데
다른 커뮤에선 재밌게 봤다는 사람도 있고 노잼이라는 사람도 있고 개개인이 느끼는것도 천차만별이라 뭐라 말을해야할지..
도롱롱롱롱롱이
23/03/22 11:46
수정 아이콘
전 영미 시즌제 드라마들이 제대로 끝맺음을 안하고 떡밥만 날리다가 결국 시청율 저조해지면 제작 포기해버리는 시스템이 너무 맘에 안들더라구요.
특히나 SF/미스테리물은 이게 너무 심해서 외면하고, 시즌별로 끝맺음이 확실하거나, 매회 이야기가 종결되는 스타일의 드라마 정도만 건들게 되었습니다.
샤르미에티미
23/03/22 12:10
수정 아이콘
공감합니다. 미드 영드 수준 높다고 생각해서 줄창 보던 시절이 있었는데, 요즘은 단점이 많이 보이더라고요. 고점은 확실히 높지만 말씀하신 캔슬이나 또 잘 된다고 시즌 몇 개를 추가하는 억지 전개도 별로죠. 한드는 결말이 최악이어도 일단 끝은 내고 연장도 2화 정도에서 마무리 된다는 것이 장점입니다.
헤나투
23/03/22 12:49
수정 아이콘
흥행작이면 사골까지 우려먹다가 결국 마지막에는 망작테크더라구요.
드라마의 완결성면에서 한드랑 영미드라마는 비교가 안된다고 봐요
10빠정
23/03/22 16:51
수정 아이콘
시청시간이 정말 말도안되게 차이나는군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기타] 스연게 재오픈 및 운영방침 공지 [37] jjohny=쿠마 20/05/10 197515 0
공지 댓글잠금 [기타]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225013 0
공지 댓글잠금 [기타] 연예인 성범죄의 피해자 등에 대해 언급/암시/추정/질문하는 등의 행위를 금지합니다. [1] jjohny=쿠마 19/03/15 341563 0
공지 [기타] 몇몇 표현들에 대하여 가이드라인을 재공지합니다. [24] 17/10/25 412876 0
83328 [기타] 쉰들러 리스트 포스터 미수정 사태. 메가박스 업무 태만 [15] SAS Tony Parker 2058 24/06/14 2058 0
83327 [연예] 전역하자마자 군대썰 푼다고 신난 방탄소년단 삼촌.mp4 [22] 2023 lck 스프링 결승 예측자insane4769 24/06/14 4769 0
83326 [스포츠] [해축] 레알 마드리드 2023-24 시즌 간단 총평 [12] 손금불산입1797 24/06/14 1797 0
83325 [스포츠] [해축] 아스날 2023-24 시즌 평점 및 한줄평 [15] 손금불산입1451 24/06/14 1451 0
83324 [스포츠] [KBO] 2024 팀별 비디오판독 현황 [18] 손금불산입2008 24/06/14 2008 0
83323 [연예] [트와이스] 나연 "ABCD" M/V [13] Davi4ever1817 24/06/14 1817 0
83322 [스포츠] [당구] 이충복선수 소환하는 산체스 [6] 바다로2376 24/06/14 2376 0
83321 [연예] 요새 저한테 가장 중독성있는 K-POP [28] 별이지는언덕8477 24/06/14 8477 0
83320 [스포츠] [KBO] 박병호 한미 통산 400호 홈런 [25] 그10번6258 24/06/13 6258 0
83319 [스포츠] [K리그]중국에서 돌아온 손준호, 수원FC 유니폼 입고 K리그 복귀 예정 [10] 及時雨4452 24/06/13 4452 0
83318 [연예] [하이브] 이게 우리의 답이다 [22] 파비노8463 24/06/13 8463 0
83317 [스포츠] [KBO] 프로야구 순위 [78] TheZone5803 24/06/13 5803 0
83315 [연예] [에스파] 얼굴천재 박명수에게 고백하는 윈터 [12] Davi4ever5287 24/06/13 5287 0
83314 [연예] 볼빨간사춘기 'Lips' (feat. 에스파 지젤) M/V [3] Davi4ever2285 24/06/13 2285 0
83313 [연예] 선미 'Balloon in Love' M/V (+엠카 컴백무대 직캠) [6] Davi4ever1785 24/06/13 1785 0
83312 [스포츠] [여자배구] 한국 대 프랑스 경기 결과 [12] TheZone3929 24/06/13 3929 0
83311 [스포츠] 축구계의 떡밥? 유로 vs 월드컵 [52] 국수말은나라4576 24/06/13 4576 0
83310 [연예] 방탄소년단 진에게 꽃다발을 준 하이브 & 허그회 근황 [14] Leeka5584 24/06/13 5584 0
83309 [연예] 마라톤 대회에서 차은우.jpg [30] 2023 lck 스프링 결승 예측자insane5590 24/06/13 5590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