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3/03/19 10:49:22
Name 쿨럭
File #1 00.jpeg (47.8 KB), Download : 110
Link #1 엠팍
Subject [스포츠] [야구] 어제 문동주,김서현 최고구속.twt












01


02





장현석이 얼마전에 156을 찍었다고 하니 장현석까지 오면 난리나겠네요. 한화 영건들 기대됩니다. 올해는 다르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3/03/19 10:55
수정 아이콘
근데 김서현 저렇게 던지면 수비는 가능 한가요?
김유라
23/03/19 11:07
수정 아이콘
린스컴도 그 투구폼으로 도루 줄줄이 헌납하면서 잘 던졌으니까요 크크크크

안내보내면 됩니다(?)
닉네임을바꾸다
23/03/19 12:05
수정 아이콘
뭐 1루에만 안보내면 킹론상...
23/03/19 14:35
수정 아이콘
손승락도 마무리로 큰 문제 없었던거 생각해보면 괜찮지 않을까요.
아브렐슈드
23/03/19 15:30
수정 아이콘
수비도 수빈데 정말 재수 없으면 똥꼬에 타구 맞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PolarBear
23/03/19 10:56
수정 아이콘
문동주 김서현 장현석이 제대로 자리잡으면 앞으로 한화 투수력은 크보 원탑이될지도..
ChojjAReacH
23/03/19 10:56
수정 아이콘
이야...
닉넴길이제한8자
23/03/19 10:59
수정 아이콘
크보 스테프들이 또 겁내 혹사해서 3년안에 .....
김첼시
23/03/19 11:13
수정 아이콘
슬슬 한화야구를 다시 볼 때가 온것인가...
아스날
23/03/19 11:16
수정 아이콘
김서현 투구폼이 너무 와일드한데 저렇게 던지면 부상위험이 높을듯..본인 말대로 불펜이 어울릴수도
23/03/19 11:35
수정 아이콘
요즘 펨코 야갤에 투구폼과 부상에 대한 칼럼글 올라오던데 최근 봤던 야구 글 중에 손에 꼽히게 좋은 글이더군요.

https://m.fmkorea.com/best/5595855675
interconnect
23/03/19 12:12
수정 아이콘
이 분 글 매우 좋아요. 추천합니다.
살려야한다
23/03/19 19:01
수정 아이콘
이전 몇 번의 칼럼을 통해 현대 야구에서 투구폼이 어떻게 부상을 당하는가?

첫 문장부터 비문이...
스타나라
23/03/19 19:54
수정 아이콘
재미있는 글이네요.
KBO에서 손꼽히는 롱런투수였던 송진우는 올드스쿨인지,
류현진, 김광현, 양현종은 뉴스쿨인지도 다뤄줬으면 더 좋았을탠데 말이죠. 궁금하네요.
23/03/19 21:24
수정 아이콘
(수정됨) 김광현은 올드스쿨 타입에서 2014년을 전후해서 뉴스쿨로 매커니즘을 완전히 바꾼 특이한 샘플로 링크의 앞 글에서 자세히 설명하긴 합니다.
23/03/19 21:58
수정 아이콘
올드 스쿨 vs. 뉴 스쿨 피칭이란 개념에 대해서 좀 더 알아볼까 하고 영문 검색해봤더니 뭐 걸리는 것이 없네요. 어디 일본 같은데서 들어온 이론인지, 아니면 글 쓴 사람이 자기 기준대로 분류한 것인지... 글 쓴 사람은 얼마나 이런 부분에 정통한 지식과 경험을 가지고 글을 쓴 것인지 의문입니다.
23/03/19 22:04
수정 아이콘
기존 이론이 있느냐 없느냐가 뭐가 중요하겠습니까. 저 주장이 설득력이 있냐 없냐가 중요한거죠.
쿼터파운더치즈
23/03/19 11:20
수정 아이콘
김서현 뭔가 한기주 생각나네요
스웨트
23/03/19 11:24
수정 아이콘
한화붐은 온다…
라이브앤라이브
23/03/19 11:31
수정 아이콘
육성이 중요해 육성이
고교야구에서 일본보다 구속 잘 나오는데 프로만 오면 정체되고 오히려 떨어진다는게 말이 되나?
23/03/19 11:45
수정 아이콘
한화 붐은 온다... (2)
복타르
23/03/19 11:53
수정 아이콘
여러모로 한화는 wbc 안간게 다행인듯...
23/03/19 11:58
수정 아이콘
굴리지마라 ㅠㅠ
이웃집개발자
23/03/19 12:02
수정 아이콘
크... 팬분들은 진짜 배부르실듯
똥진국
23/03/19 12:42
수정 아이콘
김태균, 류현진이 있을때도 우승을 못했는데...
이정재
23/03/19 12:57
수정 아이콘
현석이는 메이저로
시작버튼
23/03/19 13:13
수정 아이콘
광속구 하면 예~엣날에 sk였던가요? 160 던지는 투수가 있었는데...
양현종
23/03/19 14:05
수정 아이콘
엄정욱 말씀하시는듯
qwerasdfzxcv
23/03/19 13:38
수정 아이콘
적당히 회복한 류현진이 돌아와서 한국시리즈 신인 1순위 선수들이랑 우승 이끄는 시나리오 그려보고 있겠네요
락샤사
23/03/19 21:15
수정 아이콘
현진이 와도 타자가 ㅠㅠ 꼴지만안하면 성공이라고 하고픈 올해입니다.
할수있습니다
23/03/19 15:01
수정 아이콘
파이어볼러가 없었느냐 하면 그건 아닌데 영점 잡힌 최대성이 궁금하긴 했었죠.
최강한화
23/03/19 15:38
수정 아이콘
"아직 모른다"지만 이전 한화의 2010년 후반대 드레프트 때 1차지명 선수들 근황 보면 기대를 안할 수 없습니다
국수말은나라
23/03/19 19:05
수정 아이콘
류현진 전성기에도 성적은 기대난망 한화라서 자조 섞인 목소리로 그래도 어려운 이글스입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기타] 스연게 재오픈 및 운영방침 공지 [37] jjohny=쿠마 20/05/10 191619 0
공지 댓글잠금 [기타]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219644 0
공지 댓글잠금 [기타] 연예인 성범죄의 피해자 등에 대해 언급/암시/추정/질문하는 등의 행위를 금지합니다. [1] jjohny=쿠마 19/03/15 332687 0
공지 [기타] 몇몇 표현들에 대하여 가이드라인을 재공지합니다. [24] 17/10/25 402932 0
82045 [연예] MBC 복면가왕 9주년 방송을 연기한 이유 [15] Myoi Mina 1122 24/04/15 1122 0
82044 [스포츠] 야구보다보면 당황스러운 부분 [30] TQQQ3135 24/04/15 3135 0
82043 [스포츠] [해축] 커리어 평생 처음으로 우승 못한 선수 [13] 손금불산입2404 24/04/15 2404 0
82042 [스포츠] [해축] 우승확정 후 경기장 난입하는 레버쿠젠 팬들... [20] 우주전쟁3036 24/04/15 3036 0
82041 [연예] 드라마 "눈물의 여왕" 시청률 마의 20% 돌파 [33] 아롱이다롱이2710 24/04/15 2710 0
82040 [스포츠] [해축] 리버풀이 무너졌다고 해서 구경하러 갔는데 보고오니.giphy [27] Davi4ever2294 24/04/15 2294 0
82039 [스포츠] 레버쿠젠, 120년 만에 우승! [25] 실제상황입니다4685 24/04/15 4685 0
82038 [스포츠] [해축] 최악의 한 주를 보낸 리버풀.giphy [18] Davi4ever3074 24/04/15 3074 0
82037 [연예] 끝날 줄 모르는 펨코 라이브 릴레이.mp4 [48] 묻고 더블로 가!9326 24/04/15 9326 0
82036 [연예] [아이브] 미니 2집 <IVE SWITCH> 콘셉트 포토 #1 / 컴백 타임테이블 [4] Davi4ever1299 24/04/14 1299 0
82035 [연예] 추억의 외국 여배우 - 고원원 [11] 보리야밥먹자3880 24/04/14 3880 0
82034 [연예] [트와이스] 강형욱의 개스트쇼, 정연&공승연편, 나연 워터밤 출연소식 [4] 그10번2784 24/04/14 2784 0
82033 [스포츠] 프로야구 순위, 이번주 일정.jpg [55] 핑크솔져4859 24/04/14 4859 0
82032 [스포츠] [UFC] 소문난 잔치에 미친듯한 경기들이 나온 UFC 300 [12] 갓기태3585 24/04/14 3585 0
82031 [스포츠] 이제 볼일 없을줄 알았던 스트존 오심논란 [77] Arctic8551 24/04/14 8551 0
82030 [스포츠] [KBO] 참다참다 터져버린 롯데팬들 [35] 갓기태7538 24/04/14 7538 0
82029 [스포츠] ??? : 크으... 이게 야구지... [23] 닉넴길이제한8자6551 24/04/14 6551 0
82028 [스포츠] [야구] 롯데 김태형 감독이 작심발언을 하였습니다. [72] watarirouka8822 24/04/14 8822 0
82027 [연예] [눈물의 여왕] 각 회차마다 모든 장르가 다 담기는 드라마 [19] Croove4957 24/04/14 4957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