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1/11/26 12:57:25
Name 달리와
Link #1 http://naver.me/xl8uwW50
Subject [스포츠] [K리그]겨울에 열리는 카타르 월드컵…2022년 K리그, 가장 빠른 2월19일 개막

카타르월드컵때문에 K리그가 가장 빠른 개막을 하네요.

이전은 2월 27일로 알고있습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헌트쿡
21/11/26 13:13
수정 아이콘
처음 축구를 보기 시작했을 때, 축구장에서 생일 할인을 받을 수 있을거라고는 생각 못했다. 개막전이 보통 4월이었거든.
10여년 전, 생일할인을 받고 아시아 챔피언스리그 예선전을 보는 날, 추워 죽는 줄 알았다.
2022년, 급기야 생일날 개막전까지 보게 되었다.
及時雨
21/11/26 13:17
수정 아이콘
어우 프리시즌이 너무 짧네요.
승강 플레이오프 끝나면 12월 중순인데...
할수있습니다
21/11/26 13:22
수정 아이콘
(수정됨) 근데 기상변화에 따라서 우리나라도 여름에 분데스리가나 러시아처럼 한달정도 중간 휴지기를 가져보는것도 나쁘지 않을거 같아요.
덥고 장마비 오는데 줄어든 관중도 그렇고 뛰는 선수들도 굉장히 힘들어보여요. 솔직히 매년 2월 개막해도 나쁘지 않을거 같아요.
다른 스포츠보다 빠르게 개막해서 관심도 좀 더 받고 일정도 좀 여유롭게 해서 경기질 향상도 노리고.
대체공휴일
21/11/26 13:55
수정 아이콘
아챔 예선 때문에 2월에 경기 보러가면 진짜 뒤질거 같습니다ㅜㅠ
할수있습니다
21/11/26 13:58
수정 아이콘
근데 찜통 혹서기와 2월중 어디갈래 하면 차라리 저는 2월 선택할거 같아요. 말씀처럼 2월에 아챔도 있으니 리그도 맞춰가도 무리는 아닐거같구요.
곰성병기
21/11/26 14:51
수정 아이콘
4년에한번씩 월드컵시즌이 여름휴식기 역할을 하긴하는데 내년엔 그마저도 못해서...
일찍 개막하고 일정 널널하게 가져가는건 괜찮다고 봅니다
21/11/26 16:00
수정 아이콘
한국의 겨울은 야외관람에는 최악의 날씨라...내년같은 예외적 상황 아니면 힘듭니다. 한국이 뭐 날씨 씹어먹을정도로 스포츠 관중동원력이 좋은것도 아니고요. 여름도 힘들지만 여름은 그래도 야간경기로 커버칠만한데 겨울은 노답...
무도사
21/11/26 14:31
수정 아이콘
올해는 a매치 기간도 2월 첫째주에 있다는걸 감안하면 정말 타이트 하겠네요
승리하라
21/11/26 15:53
수정 아이콘
여름이 겨울보다 관중수도 많고 관중 입장에서 훨씬 관람하기 좋습니다. 우리나라 겨울은 축구 보다 진짜 죽을 것 같은 날씨예요. 선수들 몸 안다치게 조심해야 하겠네요.
강가딘
21/11/26 16:15
수정 아이콘
우리나라 추춘제하려면 현재 축구전용구장 지붕씌워야 됨
21/11/26 16:53
수정 아이콘
자 보세요. 지금 보시면 아시겠지마는 역씌 돔구장이 필요하다.
그래야만 인뿌라가 발전할 수가 있다. 이릏게 말씀드릴 수 있게쓰요.
그듭 말씀드리지마는 즈른 추운 상황에스 본인으 축구를 할 수 있는 슨슈가 그릏게 만치 안타...
그릏기 때문에 인뿌라가 중요흔그에요. 그릏기 때문에 돔축구장이 이쓰야해요.
HighlandPark
21/11/26 16:33
수정 아이콘
유럽놈들은 추워죽겠는데 왜 겨울에 축구하지? 란 의문을 십수년째 가지고 있다가 직관하고 나서 깨달았습니다. 얘네 겨울은 겨울이 아니구나..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기타] 스연게 재오픈 및 운영방침 공지 [35] jjohny=쿠마 20/05/10 112542 0
공지 수정잠금 댓글잠금 [기타]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150666 0
공지 수정잠금 댓글잠금 [기타] 연예인 성범죄의 피해자 등에 대해 언급/암시/추정/질문하는 등의 행위를 금지합니다. [1] jjohny=쿠마 19/03/15 215346 0
공지 [기타] 몇몇 표현들에 대하여 가이드라인을 재공지합니다. [24] 17/10/25 275979 0
64680 [연예] IVE (아이브) 'ELEVEN' Highlight Medley [4] 아롱이다롱이698 21/11/30 698 0
64679 [연예] [푸른거탑 제로] 조교와 최종훈의 브로맨스 Croove1046 21/11/30 1046 0
64678 [연예] [안테나] 다음 겨울에도 여기서 만나 teaser.ytb [9] VictoryFood1826 21/11/30 1826 0
64677 [연예] 2021 노담콘서트 걸그룹 무대 모음 [6] Davi4ever2643 21/11/30 2643 0
64676 [연예] [풍류대장] 오늘 방송 선공개영상입니다. [9] 멸천도2465 21/11/30 2465 0
64675 [스포츠] [해축] 왜 캉테가 아니라 조르지뉴인가 [19] 손금불산입3784 21/11/30 3784 0
64674 [스포츠] [배구] 여자부 6개 구단 감독 "김사니 대행과는 악수하지 않겠다" [64] 아롱이다롱이11204 21/11/30 11204 0
64673 [스포츠] [해축] 메시 "레반도프스키는 발롱도르를 받았어야 했다." [21] 손금불산입6169 21/11/30 6169 0
64672 [스포츠] 호날두, 분노의 '주먹' 날려...발롱도르 수상 실패에 실망, 인스타에 흑백 사진 올려 불만 표시 [37] 삭제됨6843 21/11/30 6843 0
64671 [스포츠] 메이저리그에서 초대형 계약이 연이어 터졌습니다 [32] 더치커피6087 21/11/30 6087 0
64670 [연예] 29일자 넷플릭스 월드랭킹 top10 정리 [4] 아롱이다롱이3266 21/11/30 3266 0
64669 [연예] 어르신 아미들... [6] 우주전쟁4586 21/11/30 4586 0
64668 [스포츠] 2021 발롱도르의 주인공은 바로.jpg [37] insane5205 21/11/30 5205 0
64667 [연예] [니쥬] Beyond the Rainbow(무지개를 넘어) 스페셜 클립.ytb [2] VictoryFood645 21/11/30 645 0
64666 [스포츠] 크보 각 구단 마지막 신인왕 [20] 니시노 나나세3096 21/11/30 3096 0
64665 [연예] 왓챠 오리지널 음악 예능〈더블 트러블〉블라인드 티저 아롱이다롱이1320 21/11/30 1320 0
64664 [연예] 정찬성에게 트위스터 기술 당하는 성캐 [1] 강가딘2126 21/11/30 2126 0
64663 [연예] [쇼미더머니] 조회수로 예측해보는 우승자 [21] 물맛이좋아요2080 21/11/30 2080 0
64662 [연예] 힙합 소속사 <그랜드라인> 에서 처음으로 론칭하는 여성아이돌그룹 H1-KEY 하이키 의 4번째 멤버 공개 [5] 아롱이다롱이1053 21/11/30 1053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