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1/10/09 17:15:19
Name 헤인즈
File #1 manhwa.jpg (148.9 KB), Download : 10
Link #1 https://youtu.be/AeYLN2JKEA8
Subject [스포츠] 오타니의 가을야구 -2016 NPB (수정됨)


2021 LA 에인절스 #17 P/DH 오타니 쇼헤이 
투수 130+1/3이닝 156k 9승 2패 era 3.18 whip 1.09
타자 타출장 .257 .372 .592 ops .965 46홈런 26도루 
130이닝 156 탈삼진 138안타 100타점 103득점 
bwar 9.0/ fwar 8.1

올해 오타니는 풀타임 투타겸업을 건강하게 소화했고
역대급 임팩트있는 시즌을 만들어냈습니다.
가볍게 여러 스포츠 보는편이지만
이런 선수가 포스트시즌 활약을 못한다는건 아쉽더라구요
그래서 검색을 좀 해보니 npb 시절에 
인상깊게 가을야구 뛴게 있기에 잠깐 소개해봅니다.

메이저로치면 챔피언쉽 시리즈인 
npb 퍼시픽리그 클라이맥스 시리즈에서
2016년에 니혼햄 소속으로 소프트뱅크를 만납니다.
(참고로 소프트 뱅크는 14 15 17 18 19 20 우승...
14년부터 왕조급 성적을 거두는데
중간에 우승못한 딱 16년이 바로 이 해더군요.)

오타니는 1차전 선발로 등판해서 선발승하고,
중간에 지타로 뛰다가..
5차전 지명타자 출전 4타수 1안타 1득점,  
9회에는 마무리 투수로 등판해서 
본인세이브로 시리즈자체를 자기손으로 끝냈더라구요







XQMAMm.gif
사실 혼자 조용히 보다가 
이 장면 때문에 글을 쓰게 됐습니다.
프로리그 포스트시즌, 홈경기 전광판에 
DH가 P로 바뀌는
이 간지





해당 경기 영상입니다 (초반에 잠깐 잠깐 묵음 있음)
이 경기에서 npb 리그 역사상 최고 구속 기록도 세우고
중간에 일본해설들 중계방송중
163 165 구속보고 말잇못하는게 나름 꿀잼입니다
(얌전한 오타니답게 세레머니는 뭐 없네요 
하긴 트라웃이나 오타니나 뭐 비슷한 노잼캐릭..)




올 한해 부상없이 뛰면서 겸업 증명을 했고
영웅이라면 환장하는게 미국이기도 하니
메이저리그 가을야구에서도 
선발등판,
중간 지타 활약 
마무리 세이브로 시리즈 끝내기! 
이런거 하는 선수 한번 보고 싶긴하네요.

















eb804e6c2a29c82499bd636f22cbb9e7.jpeg

어.. 그게 쉬울것 같진 않겠지만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오늘하루맑음
21/10/09 17:21
수정 아이콘
오타니에겐 트라웃에게 없는 낭만과 스타성이 있죠

나무위키에서 당대 최고 선수가 스타성이 있냐/없냐 관해서 따로 항목이 있는 건 트라웃 밖에 없을껍니다
21/10/09 17:33
수정 아이콘
솔직히 그건 트라웃이 너무한거라 크크크
대단하다대단해
21/10/09 17:52
수정 아이콘
트라웃은 에인절스랑 연장계약 쉽게 끝낸순간 스타성은 사라졌죠.
그 돈이면 사실 고민하는것도 이상하고 내 돈이 아니니까 제가 이렇게 쉽게 얘기하는걸수도 있습니다.
전 그 분야 상위1% 선수가 자기가 있는 판에 이슈를 제공하지 못하는건 직무유기라고 봅니다.
그래서 개인적으로도 반대로 하퍼가 하는 행동들이 진짜 고액을 받는 선수들이 갖춰야할 모습이라고 보구요.
농구에서도 르브론이 좋은쪽이든 나쁜쪽이든 항상 이슈를 만들잖아요.
개인적으로 tv에 나오는 순간 서비스직에 포함된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의무라고 봅니다.
오타니도 처음에 MLB갈때 만든 이슈처럼 중간에 트레이드가 되든 계약 다하고 FA가 되든
다시 또 이슈를 만들면서 옮겨갔으면 합니다.
타츠야
21/10/09 17:56
수정 아이콘
연장계약 문제도 있습니다만 그것보다 필라델피아 이글스 응원글을 너무 자주 올렸...
대단하다대단해
21/10/09 18:03
수정 아이콘
네 그것도 문제가 있었죠.
여러모로 실력은 모두가 인정하지만 아이러니하게도 프로의 세계는 실력만이 전부가 아니라고 생각해서
참 진짜 모든 행보가 아쉽습니다...
더치커피
21/10/09 18:07
수정 아이콘
지금부터라도 어그로도 좀 끌고 홈런치고 일부러 빠던도 좀 하고 오타니랑 백투백 치면 같이 세레모니도 하고 좀 과감하게 했으면 좋겠네요 크크
대단하다대단해
21/10/09 18:12
수정 아이콘
늦었지만 안하는것보다는 백배는 나으니 뭐라도 좀 크킄크
오늘하루맑음
21/10/09 18:33
수정 아이콘
국가대표 참가 (0회) / 홈런 더비 참가 (0회)
더치커피
21/10/09 18:43
수정 아이콘
홈런더비 1번도 안 나온 줄은 몰랐네요 덜덜
오늘하루맑음
21/10/09 19:35
수정 아이콘
리그 커미셔너한테 노오력 안 한다 드립 듣는데는 다 이유가 있죠
더치커피
21/10/09 18:00
수정 아이콘
디시전 쇼 업그레이드 판으로, 30개 구단 ppt 들어보고 최종적으로 한팀 뽑는 거 생중계해주면 꿀잼??
대단하다대단해
21/10/09 18:05
수정 아이콘
근데 그건 디시전 쇼 계열을 아닌거같은 크크크크
30개 구단 참여를 이끌려면 금액 디스카운트를 해야하는데 그거에서 이미 화제성이 사라질수도 있어서
아니면 웹툰 GM에 나오던 장건호처럼 금액 딱 정하고 자기 조건 갖추는팀으로 가겠다 이런거 크크크
헤인즈
21/10/09 18:42
수정 아이콘
(수정됨) 야구계에 안타왕은 포드를 타고
홈런왕은 캐딜락을 몬다는 말이 있잖아요
전자쪽에 치우친게 딱 트라웃 같아요

여기에 더해 100이닝 100K 넘는 투수까지 하니까
이거 뭐 스타성에서 넘사로 차이가.....
오늘하루맑음
21/10/09 19:38
수정 아이콘
트라웃도 30-30도 하고 40홈런도 2번 쳤지만

결정적으로 캐딜락을 타고 필라델피아 이글스 경기장에서 FEF나 하는게 문제죠

릅신을 보면 얼마나 NBA 인기에 이바지 합니까?

디비전 쇼해서 악역도 되어보고 클리블랜드 디스 이즈 포유로 영웅놀이도 해보고요
화려비나
21/10/09 17:56
수정 아이콘
포스트시즌이 아니라도 메이저에서 구원등판하는건 보고 싶네요.
하긴 루틴 때문에 포스트시즌 같은 때가 아니라면 힘들겠지만.
헤인즈
21/10/09 18:36
수정 아이콘
올해 에인절스 정규리그 마지막 경기때 좀 기대했었습니다 크크
그냥 조용히 홈런만 치더라구요..
엑세리온
21/10/09 18:15
수정 아이콘
올라오자마자 163km를 던지는데 그걸 또 커트해내는군요
헤인즈
21/10/09 18:37
수정 아이콘
프로수준 정도되면 어떻게 커트는 가능하다고 하더군요
인플레이 볼을 만드느냐가 또 그 프로에서 수준이 나뉘는것 같아요
21/10/09 19:21
수정 아이콘
DH -> P 저거 정말 간지 철철
화려비나
21/10/09 21:45
수정 아이콘
모드 전환 간지 덜덜
21/10/09 22:52
수정 아이콘
정말 멋진 장면입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64689 [연예] [안테나뮤직] 다음 겨울에도 여기서 만나 [44] A13490 21/12/01 3490 0
64688 [연예] [에버글로우] 'Pirate' M/V (+쇼케이스 무대 영상) [7] Davi4ever1512 21/12/01 1512 0
64687 [연예] [아이브] IVE 데뷔곡 'ELEVEN' M/V (+쇼케이스 무대 영상) [24] Davi4ever2917 21/12/01 2917 0
64686 [스포츠] [NCAA] 이현중, 오늘 경기 개인 최다 32득점 14리바운드 (영상있음) [28] 아롱이다롱이3888 21/12/01 3888 0
64685 [연예] 재계 거물의 여성편력 기사에 불똥이 튄 연예계 [45] EpicSide23076 21/12/01 23076 0
64684 [스포츠] [해축] 뉴캐슬, 정말 살아남을 수 있을까? [21] 손금불산입3589 21/12/01 3589 0
64683 [스포츠] [해축] 요즘 맨유팬들이 불만족하는 이유 중 하나 [11] 손금불산입4878 21/12/01 4878 0
64682 [스포츠] [해축] PL 30대 최다 득점자가 된 제이미 바디 [11] 손금불산입2877 21/12/01 2877 0
64681 [연예] 30일자 넷플릭스 월드랭킹 top10 정리 [11] 아롱이다롱이4120 21/12/01 4120 0
64680 [연예] IVE (아이브) 'ELEVEN' Highlight Medley [6] 아롱이다롱이1998 21/11/30 1998 0
64678 [연예] [안테나] 다음 겨울에도 여기서 만나 teaser.ytb [17] VictoryFood3622 21/11/30 3622 0
64677 [연예] 2021 노담콘서트 걸그룹 무대 모음 [8] Davi4ever3944 21/11/30 3944 0
64676 [연예] [풍류대장] 오늘 방송 선공개영상입니다. [9] 멸천도3189 21/11/30 3189 0
64675 [스포츠] [해축] 왜 캉테가 아니라 조르지뉴인가 [20] 손금불산입4764 21/11/30 4764 0
64674 [스포츠] [배구] 여자부 6개 구단 감독 "김사니 대행과는 악수하지 않겠다" [65] 아롱이다롱이12848 21/11/30 12848 0
64673 [스포츠] [해축] 메시 "레반도프스키는 발롱도르를 받았어야 했다." [21] 손금불산입6970 21/11/30 6970 0
64672 [스포츠] 호날두, 분노의 '주먹' 날려...발롱도르 수상 실패에 실망, 인스타에 흑백 사진 올려 불만 표시 [38] 삭제됨7501 21/11/30 7501 0
64671 [스포츠] 메이저리그에서 초대형 계약이 연이어 터졌습니다 [32] 더치커피6947 21/11/30 6947 0
64670 [연예] 29일자 넷플릭스 월드랭킹 top10 정리 [4] 아롱이다롱이3580 21/11/30 3580 0
64669 [연예] 어르신 아미들... [7] 우주전쟁5484 21/11/30 5484 0
64668 [스포츠] 2021 발롱도르의 주인공은 바로.jpg [38] insane5801 21/11/30 5801 0
64667 [연예] [니쥬] Beyond the Rainbow(무지개를 넘어) 스페셜 클립.ytb [2] VictoryFood796 21/11/30 796 0
64666 [스포츠] 크보 각 구단 마지막 신인왕 [20] 니시노 나나세3487 21/11/30 3487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