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1/09/06 19:14:07
Name 손금불산입
File #1 7567355346849756261_n.jpg (210.4 KB), Download : 0
Link #1 트랜스퍼마크트
Subject [스포츠] [해축] 레알 마드리드가 20살 이전에 픽한 선수들


Screenshot-2021-09-06-at-19-04-44-Real-Madrid---Record-arrivals.png

만 20살이 되기 전에 레알 마드리드로 영입된 선수들 리스트입니다. 원자료에는 10위까지만 표시되어 있었지만 실질적으로 이적료를 지불하고 데려온 10대가 그 밑으로 몇명 없었기에 같이 가져왔습니다.

최근에는 에두아르도 카마빙가를 영입했죠. 카마빙가에 대한 소개글과 레알의 관심을 2시즌 전(https://pgr21.com/spoent/47238)에 포스팅했었는데 정말로 이 팀으로 영입이 되었네요. 팀 입장에서 미드필더 뎁스 보강에 좋은 카드라 생각되지만 사실 카마빙가 본인의 관점에서 성장에 좋은 환경인지는 좀 의문인지라 걱정이 되긴 합니다.

요즘 들어 10대 선수들에게 적지 않은 이적료 투자를 하고 있는데 이게 어떤 결과를 낳을지... 일단 돈을 투자한 선수 픽 자체는 생각보다 괜찮아 보이긴 합니다. 제대로 망한 선수는 거의 없네요. 테오처럼 이 팀에서 제대로 써먹지 못한 경우도 있다는게 함정이지만요.

참고로 쿠보 타케후사 역시 10대에 영입된 선수입니다. 이적료 없이 FA로 영입되어서 생략되긴 헀지만...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닭강정
21/09/06 19:25
수정 아이콘
라모스... 레알 유스가 아닌 사실은 세비야 출신에 프로 데뷔로 한 시즌도 뛴...
정채연
21/09/06 20:51
수정 아이콘
그것도 양상국 라모스 시절에는 오른쪽 풀백으로 뛰면서 제2의 말디니 소리를 들었을 정도죠. 2개 포지션 월클...
저 위 명단의 다른 선수들 중에서는 그나마 카마빙가, 바란이 비벼볼만한 실력이지만 라모스 밑으로 명함도 못 내민다고 봅니다.
엘제나로
21/09/06 19:35
수정 아이콘
레알의 브라질리언 10대 영입정책은 솔직히 실패한정책같음
비니시우스 호드리구 헤이니에르 다 저나이대에 저 가격을 주고 데려올 선수였냐면 아닌거같아서
키우는데도 시간 엄청 오래걸리고 솔직히 넘 비싸요
손금불산입
21/09/06 19:55
수정 아이콘
확실히 좀 지지부진하긴 했습니다. 다행히 둘 다 툴 자체가 망가진건 또 아니라서... 비니호구는 앞으로 1-2년이 중요할 것 같네요. 헤이니에르는 잘 모르겠지만요.
꿈꾸는사나이
21/09/06 20:01
수정 아이콘
이게 네이마르의 선례 때문에 그런거 같은데
저 셋 모두 네이마르에 비빌여지도 없어보이긴 해요.
그래도 비닐신은 주전급으로 자리 잡는 모습이라 다행
노피어
21/09/06 20:13
수정 아이콘
지금 시대 남미 재능이 흉작인건지, 아님 싹수 보이는 애들을 유럽 빅클럽들이 데리고 가서 못 키우는 건지 가끔 궁금해요. 남미 유망주 재능들이 이전 세대와 비교하면 넘 안 보이는거 같아요.
손금불산입
21/09/06 22:41
수정 아이콘
(수정됨) 오늘 브라질 경기 선발명단보면 탤런트가 부족한게 맞는 것 같기도 합니다. 가비골이나 파케타 같은 선수들이 세리에 A로 넘어왔었는데 특별한 성과를 거두지 못하고 이적했죠.
엘제나로
21/09/06 22:47
수정 아이콘
루카스 파케타 말씀하시는거면 리그앙가지않았나요
리옹으로
손금불산입
21/09/06 22:52
수정 아이콘
아 파케타는 리옹으로 간게 맞습니다. 제가 정신 없이 말을 이상하게 썼네요.
21/09/06 19:38
수정 아이콘
그래도 건졌는데 싶은 선수가 바로바로 보이는 자체로 꽤 괜찮은 것 같기는 합니다
제가 개인적으로 레알에 바라는 건 의사 수급을 좀 하는게 어떠신지...라는...
아테스형
21/09/06 19:43
수정 아이콘
이 팀 팬을 20년 하면서 적응안되는 일인데.. 옛날 처럼 갈락티코 하기엔 경쟁이..
여기서 살아남을지 걱정이네요.
손금불산입
21/09/06 19:59
수정 아이콘
코로나 때문에 경기장 대신에 선수 쪽에 힘을 준 갈락티코를 했으면 더 휘청거릴 가능성이 있었을 것 같긴 하지만... 확실히 최근에는 돈을 안써도 너무 안쓰고 있죠. 그래도 내년 내후년은 좀 큰 폭풍을 만들긴 할 것 같습니다.
황제의마린
21/09/06 20:53
수정 아이콘
솔직히 전 지금 레알 저 정책이 맞나? 싶습니다

아니면 그만큼 지금 남미에 인재가 없나 싶기도하고

네이마르이후로 뭔가 세계 정상급으로 다툴만한 남미 선수 유망주가 누구 있냐고하면 ??라
21/09/06 21:10
수정 아이콘
제가 예전 바르셀로나를 더 높게 생각했던 이유중에 하나가 이건데요.

사비,이니에스타,메시.부스케츠,발데스,푸욜, 자팀 유스출신 후덜덜.
히샬리송
21/09/06 21:25
수정 아이콘
브라질 유망주들 오버페이해서 수집한건 네이마르 뺏기면서 msn이 다 바르샤에서 뛰다보니 남미 시장에서 바르샤한테 완전히 밀려버린 사태로 인한 패닉바이 같은 거였어서... 비닐이나 호구가 터지면 그래도 성공한거고 실패하면 앞으로 다신 할일 없는 흑역사가 될듯
21/09/06 21:36
수정 아이콘
그러고 보니 브라힘 디아즈랑 비니시우스 살 때 좀 의아하긴 했습니다
손금불산입
21/09/06 22:45
수정 아이콘
사실 레알 마드리드가 어렸을 때 스패니쉬 긁어와서 몇몇 말아먹는건 뭐 정례행사 수준이죠. 페드로 레온, 카날레스도 떠오르고..
21/09/07 08:05
수정 아이콘
선구안이 좋진 않네요
21/09/07 09:02
수정 아이콘
레알의 바르셀로나 따라하기, 바르셀로나의 레알 따라하기. 결론은 둘다 폭망하고 로셀과 라포르타의 슈퍼리그 크로스네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63481 [연예] 역대 007시리즈 영화 리스트 및 흥행.TXT [22] 비타에듀3477 21/10/04 3477 0
63480 [스포츠] (속보) 100이닝 100탈삼진 100안타 100타점 100득점.jpg [37] 파랑파랑7043 21/10/04 7043 0
63479 [스포츠] MLB 포스트시즌 최종 대진표 [25] SKY923875 21/10/04 3875 0
63478 [스포츠] 박지성 "팬들을 사랑하지만, 응원가는 멈춰야 한다" [7] Davi4ever6038 21/10/04 6038 0
63477 [연예] 구독자 4천만명이 넘는 유튜버 두명이 오징어 게임 관련해 올린 트윗 [17] 아롱이다롱이6939 21/10/04 6939 0
63476 [스포츠] EPL 리버풀 vs 맨시티.gfy (용량주의) [12] SKY922920 21/10/04 2920 0
63475 [연예] [에스파] 'Savage' M/V Teaser [6] Davi4ever2108 21/10/04 2108 0
63474 [스포츠] [해축] 토트넘 골 모두에 관여한 손흥민.gfy [28] 손금불산입6319 21/10/04 6319 0
63473 [연예] 오징어 게임은 도대체 몇명이나 보게될까?... [13] 우주전쟁5573 21/10/03 5573 0
63471 [연예] 2021년 10월 첫째주 D-차트 : NCT 127 첫 1위! ITZY 5위 진입 [5] Davi4ever758 21/10/03 758 0
63470 [연예] 김연경에게서 꺽다리 이광수의 향기가.. [12] 강가딘6379 21/10/03 6379 0
63469 [스포츠] 10/4 새벽4시 MLB 최종전 AL와일드카드-토론토 류현진 최종전 선발 출전, NL서부 우승팀 결정전 [19] Trader J3843 21/10/03 3843 0
63468 [연예] [트와이스] "The Feels" 투나잇쇼 무대 + 비하인드 영상 [6] Davi4ever2083 21/10/03 2083 0
63467 [스포츠] MLB 아직 시애틀 매리너스의 시즌은 끝나지 않았다.gfy (용량주의) [15] SKY922489 21/10/03 2489 0
63466 [연예] 드디어(?) 썩은 토마토 하나 받은 오징어 게임... [10] 우주전쟁7979 21/10/03 7979 0
63465 [스포츠] [KBO] 양현종 측 "당연히 기아와 계약이 최우선" [96] 손금불산입6761 21/10/03 6761 0
63464 [연예] 미국 아침마당의 오징어게임 현상소개 한꼭지 [9] 어강됴리6746 21/10/03 6746 0
63462 [연예] 이번주 후반부터 쏟아지고 있는 오징어게임 기사들(미국) [62] 청자켓8852 21/10/03 8852 0
63461 [연예] 이정재 인스타(feat.정우성).swf [19] TWICE쯔위7328 21/10/03 7328 0
63460 [스포츠] [해축] 수아레즈 더비에서 1골1어시 기록한 수아레즈.gfy [12] Davi4ever3501 21/10/03 3501 0
63459 [연예] 다음주 놀토에 에스파 윈터 카리나가 나옵니다 [16] 강가딘5697 21/10/03 5697 0
63458 [스포츠] [해축] 베르너, 그러나(X) 드디어(O).gfy [2] Davi4ever2534 21/10/03 2534 0
63457 [스포츠] 외국팬의 황의찬 팬아트.JPG [2] 실제상황입니다5168 21/10/03 5168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