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1/09/06 17:26:18
Name 강가딘
Link #1 네이버 스포츠
Subject [스포츠] [단독]"제가 책임지겠다" 서울 박진섭 감독, 자진 사퇴
https://sports.news.naver.com/news?oid=076&aid=0003775826

현재 K리그1 최하위를 기록중인 서울 박진섭 감독이 결국 자진사퇴 햇습니다
어제 전북과의 경기에서 분위기 쇄신용인지 22세이하 6명을 넣고 그게 효과가 있었는지 올 처음으로 한 경기에서 3골도 넣었지만
3-4로 패배....
후임으로는 안익수 전 성남 감독이 온다고 합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1/09/06 17:28
수정 아이콘
안좋은일의 연속 이네요...
서울이 이렇게 되다니
밀로세비치
21/09/06 17:39
수정 아이콘
이번 시즌에 영입 괜찮게 해서 선수풀이 꽤나 좋은 상태처럼 보이는데 최하위라니....
잠잘까
21/09/06 17:49
수정 아이콘
안타깝지만, 성적, 흐름, 쓴 돈.... 방법이 없네요.
원인이 누구냐는 다를 수 있으나 책임을 안질수가 없어요. ㅠㅠ
고란고란해
21/09/06 17:56
수정 아이콘
영입을 괜찮게 한 것 같아 보이지만 따지고 보면 중복자원만 디립다 영입하긴 했습니다. 기성용의 파트너와 센터백은 결국 영입하지 못했고 넘치는 2선 자원도 윙어는 달랑 한 명 뿐이라..
공업저글링
21/09/06 17:57
수정 아이콘
서호정 기자 피셜로...
젊은 선수들이 주식이랑 코인얘기로 정신없는데다가..
기성용이 축구에 집중하라고 한 소리 했는데 뒤에서 '아 지는 돈 많이 벌었으니까 그렇지' 라고 반응했다고 하네요..

안익수 감독 선임 이유가 있군요. 크크.
잠잘까
21/09/06 17:59
수정 아이콘
그거 한방에 박진섭 감독 여론도 바뀌었죠. 크크
참 웃픈 비화 ㅠ
공업저글링
21/09/06 18:00
수정 아이콘
결과론 적인 이야기이지만, 전 주변 축구 직관하는 지인들한테도 박진섭 감독 불안하다는 이야기 하긴 했었습니다.
맨유 모예스 느낌이라고...

과연 중하위권 성적을 만들어 내는 감독이 이름있는 구단에서 선수단 장악이 되겠냐고....
뭐 과정이 어찌되었건 결과는 경질로 막을 내렸네요..
까리워냐
21/09/06 20:56
수정 아이콘
??? : 아니 언제부터 FC서울이 강했다고

멤버중에 박진섭 감독한테 비빌 사람 얼마나 된다고 참내
김하성MLB20홈런
21/09/06 18:14
수정 아이콘
축구 안보는 사람이지만 좀 충격적이네요;
다수의 선수가 워크에씩 상실 + 그걸 지적하는 주장 뒷담 + 근데 그게 기자 귀에까지 들어감 + 근데 그걸 기자가 오픈
불닭급 매운맛인데요?;;
21/09/06 18:54
수정 아이콘
그 주장도 사실 지난 2시즌동안 돈 안 준다고 밖에서 언플로 팀 흔들다가
구단도 아니고 기업 수뇌부 차원에서의 지시로 돈 다 받고 들어온 거라
남말할 처지가 아니예요
사과별
21/09/06 18:15
수정 아이콘
기성용한테 그런 이야기를? 했다가 그 시기 기성용 생각해보니 뭐… 뿌린대로 거두네요.
망디망디
21/09/06 18:21
수정 아이콘
이야 저게 진짜면 지금 순위권인 이유가 있네여
강가딘
21/09/06 18:24
수정 아이콘
["골때녀를 단체로 보게 해야"…FC서울 향한 축구인 우려 목소리]
https://sports.news.naver.com/news.nhn?oid=468&aid=0000787278

오죽하면 이런 기사까지 났을까요
21/09/06 18:53
수정 아이콘
기성용 본인도 만족할 만큼의 돈이 아니니까 언플로 서울 2시즌 동안 흔들만큼 흔들어서 들어온 거라

남말할 처지가 아니죠 서울 입장에서는 선수 한 명한테 팀이 흔들리는 모습 보여주고 굴복당해서 영입한 건데

걔는 맨날 그걸 잊어요
공업저글링
21/09/06 20:38
수정 아이콘
근데 지금 서울에서 주장을 맡고 있기 때문에 어쩔 수 없는 상황이라고 봅니다.
주장이 그 정도 말도 못하면 과연 누가 그런 이야기를 할 수 있을까요..

이건 기성용 니가 뭘 잘했다고 보다는...
기자의 말속에 비아냥 거리는 어린선수들 문제가 맞는거 같습니다.

제가 지지하는 팀의 젊은 선수들이 저런 생각이라면 참 아찔 합니다..
21/09/07 22:01
수정 아이콘
똑같은 얘기라도 그걸 하는 사람에 따라서 먹히는 얘기가 있고 안 먹히는 얘기가 있다고 봅니다.
21/09/06 20:48
수정 아이콘
그건 그거고 이건 이거죠. 주장으로서 역할을 하려고 한게 뭔 잘못입니까
21/09/07 22:02
수정 아이콘
제가 팀의 어린 선수라면 본인의 연봉을 만족스럽게 주지 않는다고
밖에서 언플로 팀을 오랜 시간 동안 흔들면서 비난해서 만족할 만한 연봉을 받고서야 팀에 들어와서 바로 주장하는 사람이
그런 식으로 얘기한다면 곧이 안 들릴 거 같습니다
사비알론소
21/09/06 21:54
수정 아이콘
그건 워크에식과는 좀 다른이야기 아닌가요
21/09/07 22:03
수정 아이콘
그렇긴 한데 똑같은 얘기라도 사람에 따라서 다르게 들린다고 생각합니다.
승률대폭상승!
21/09/07 00:02
수정 아이콘
하긴 땅투기 하던 사람이 뭐라고 해봤자 크크
에이치블루
21/09/06 18:06
수정 아이콘
근데 다른 의미로 어제 4-3 경기는 역대급 경기였습니다.
수비진 빼고 전부 이번 국대 대신 넣었으면 이라크 2골차로 이겼을 거 같던데 어흑
청춘불패
21/09/06 18:37
수정 아이콘
프로의식 없는 선수들은 내치고
열심히 할려는 선수들만 경기 나가게 해야죠
지금이라도 정신안차리면 강등이 눈앞이에요
안희정
21/09/06 19:51
수정 아이콘
크크 최용수 떠날때 빡센감독 나가서 좋아했다는데 안익수라니
유나결
21/09/06 19:59
수정 아이콘
욘쓰 인터뷰도 그렇고 괜히 욘쓰2기가 무너진게 아니구나 싶네요 크크 외부에서 봤을땐 그냥 욘쓰가 매너리즘에 빠졌구나 싶었는데..
할수있습니다
21/09/06 20:13
수정 아이콘
이런거보면 뉴욕 양키스나 요미우리 자이언트등 현실과 동떨어져보이는 자체 구단룰이 있는 명문팀들이 조금은 그팀사정도 알것 같네요.
서울은 프런트부터 물갈이가 되어야하는데 GS스포츠단 전반이(GS칼텍스) 연관되어있어서 쉽지도 않아보이네요.
실력이 전부인 프로에서 못하면 강등가는게 맞는데 리그자체 흥행에는 그나마 있어야 재미있는 그림이 많았을텐데요.
당장 서울이 강등이 없다면 지금 분위기는 안양이 승격해서 내년에 또하나의 스토리 매치도 나오구요.
나막신
21/09/06 21:09
수정 아이콘
epl 초명문구단들도 강등당한 역사가 있는데 사실 승강제에서 매번 몇몇구단만 왔다갔다 하는것보다는 강등되서 매스컴 관심받고 다시 1시즌만에 돌아와서 스토리쓰는것이 나을지도..
及時雨
21/09/07 07:13
수정 아이콘
한시즌만에 돌아올 수 있을까요 과연
부산이 진짜 힘들게 올라왔다 금방 내려왔고 전남이 아직도 못 올라온 거 생각하면...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63481 [연예] 역대 007시리즈 영화 리스트 및 흥행.TXT [22] 비타에듀3477 21/10/04 3477 0
63480 [스포츠] (속보) 100이닝 100탈삼진 100안타 100타점 100득점.jpg [37] 파랑파랑7042 21/10/04 7042 0
63479 [스포츠] MLB 포스트시즌 최종 대진표 [25] SKY923875 21/10/04 3875 0
63478 [스포츠] 박지성 "팬들을 사랑하지만, 응원가는 멈춰야 한다" [7] Davi4ever6038 21/10/04 6038 0
63477 [연예] 구독자 4천만명이 넘는 유튜버 두명이 오징어 게임 관련해 올린 트윗 [17] 아롱이다롱이6939 21/10/04 6939 0
63476 [스포츠] EPL 리버풀 vs 맨시티.gfy (용량주의) [12] SKY922920 21/10/04 2920 0
63475 [연예] [에스파] 'Savage' M/V Teaser [6] Davi4ever2108 21/10/04 2108 0
63474 [스포츠] [해축] 토트넘 골 모두에 관여한 손흥민.gfy [28] 손금불산입6319 21/10/04 6319 0
63473 [연예] 오징어 게임은 도대체 몇명이나 보게될까?... [13] 우주전쟁5573 21/10/03 5573 0
63471 [연예] 2021년 10월 첫째주 D-차트 : NCT 127 첫 1위! ITZY 5위 진입 [5] Davi4ever758 21/10/03 758 0
63470 [연예] 김연경에게서 꺽다리 이광수의 향기가.. [12] 강가딘6379 21/10/03 6379 0
63469 [스포츠] 10/4 새벽4시 MLB 최종전 AL와일드카드-토론토 류현진 최종전 선발 출전, NL서부 우승팀 결정전 [19] Trader J3843 21/10/03 3843 0
63468 [연예] [트와이스] "The Feels" 투나잇쇼 무대 + 비하인드 영상 [6] Davi4ever2083 21/10/03 2083 0
63467 [스포츠] MLB 아직 시애틀 매리너스의 시즌은 끝나지 않았다.gfy (용량주의) [15] SKY922489 21/10/03 2489 0
63466 [연예] 드디어(?) 썩은 토마토 하나 받은 오징어 게임... [10] 우주전쟁7979 21/10/03 7979 0
63465 [스포츠] [KBO] 양현종 측 "당연히 기아와 계약이 최우선" [96] 손금불산입6761 21/10/03 6761 0
63464 [연예] 미국 아침마당의 오징어게임 현상소개 한꼭지 [9] 어강됴리6746 21/10/03 6746 0
63462 [연예] 이번주 후반부터 쏟아지고 있는 오징어게임 기사들(미국) [62] 청자켓8852 21/10/03 8852 0
63461 [연예] 이정재 인스타(feat.정우성).swf [19] TWICE쯔위7328 21/10/03 7328 0
63460 [스포츠] [해축] 수아레즈 더비에서 1골1어시 기록한 수아레즈.gfy [12] Davi4ever3501 21/10/03 3501 0
63459 [연예] 다음주 놀토에 에스파 윈터 카리나가 나옵니다 [16] 강가딘5697 21/10/03 5697 0
63458 [스포츠] [해축] 베르너, 그러나(X) 드디어(O).gfy [2] Davi4ever2534 21/10/03 2534 0
63457 [스포츠] 외국팬의 황의찬 팬아트.JPG [2] 실제상황입니다5168 21/10/03 5168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