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1/09/06 01:04:55
Name 카루오스
File #1 1.jpg (41.7 KB), Download : 0
Link #1 대탈출
Subject [연예] [대탈출4]제3공업단지(스포) (수정됨)


미래대학교의 ssa가 돌아왔습니다. 구소련 정보기관이 보유했던 bcw-2000이 분실되었는데 조사해보니 백사회가 빼돌렸고 분실된걸 회수해 달라는 내용이었습니다.



굉장히 위험한 물건이네요. 그런데 총 들고간 ssa대원들조차 실패한걸 맨손인 대탈출 맴버들에게 해결해 달라니... 양심 좀 크크. 여튼 이를 듣던 신동이

aCb9KeJ.jpg

왜 우릴 믿냐고 크크크. 아무튼 제3공업단지에 들어가서 ssa대원들 시체를 파밍하고 첫번째 bcw-2000을 발견하고 가방을 여는데



백사회가 등장해 강호동 유병재를 방에 가두고 묶어버린후 방을 잠궈버립니다. 그리고 나머지 맴버들도 묶어 버리고 떠납니다. 하지만 가위를 찾아 묶인걸 풀고 방에 갇힌 강호동 유병재를 제외한 나머지 맴버들은 bcw-2000을 찾아 떠납니다. 그러다가 갑자기



김종민이 떨어지는... 좀 위험해 보이긴했는데 다행히 별탈없이 깜짝 놀라는 수준에서 마무리됐습니다. 그리고 놀란 김종민은

gA2WqzB.jpg

ssa대원의 시체에서 무릎보호대를 파밍해서 낍니다. 크크.



그리고 가위 가지러 갔다가 괜히 갇힌 방 자물쇠를 건드려서  강호동 유병재를 긴장하게 만드는 김종민 크크크. 아무튼 그렇게 무전기를 통해 방에 갇힌 맴버와 소통하며 bcw-2000 2개를 해제합니다



그리고 끝에 무서워서 바로 손절치는 신동. 하지만 예고편을 보면 저거 타야됩니다. 크크크

전체적으로 맵이 넒어서 그런가 좀 지루한 느낌도 적잖아 있긴 했습니다. 표절인 린트어 관련 내용도 분명 있었을텐데 못본걸 보면 아마 거의 다 편집으로 잘라냈을테고 이부분도 적잖히 영향을 미친것 같습니다. 그리고 전편인 크레이지 하우스가 재밌어서 더 그런거 같기도 하네요. 하지만 2편에선 맴버들이 없어진걸 백사회가 눈치채고 쫓아와 훨씬 긴박감 넘치는 그림이 나올것 같아 2부가 기대됩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히샬리송
21/09/06 01:17
수정 아이콘
범죄행위 사전 확인 실패, 기존 요원 전멸, 빌런 세력 남아있는지 확인 오류 등등
ssa 이런 무능한 놈들이 내 세금을 먹고 있었다니....

솔직히 좀 지루할수 있는 화였는데 김종민 추락부터해서 폼이 미쳤네요 크크
후라이후라이
21/09/06 01:27
수정 아이콘
SSA는 고심끝에 해체해야...
건전한닉네임3
21/09/06 01:28
수정 아이콘
가급적 > 대체적으로 꿀잼 예약이니 해줘
21/09/06 01:56
수정 아이콘
Keep talking and nobody explodes 에서 모티베이션을 한것 같은데 어색하지 않고 대탈출스럽게 잘 꾸며냈다고 봅니다.
다만 초반에 넘나 스무스하게 풀리는걸 보니 다음주에 난이도가 떡상할것 같은데
3번째 실패 나올거 같은 예감도 드네요
21/09/06 04:17
수정 아이콘
다음 에피소드는 말도안되게 무서운걸로 했으면...
보는 시청자도 무서울 정도로 제발!!
21/09/06 08:21
수정 아이콘
Ssa.. 무능 그자체..
21/09/06 08:22
수정 아이콘
린트어는 전반적으로 들어갔다기보단 폭탄 하나의 해제법 아니었을까요? 그거 하나만 들어냈을듯
21/09/06 08:52
수정 아이콘
1부는 개인적으로 좀 지루했고, 지루했다는 의견이 많더라구요

아한 이야기도 나오는거 보니.. 2부가 대박을 터트려야 할 듯;;
다크폰로니에
21/09/06 09:08
수정 아이콘
대탈출은 조연 연기들이 나오는 순간 재미가 급 떨어지는 듯 합니다.
아무리 시나리오를 만들려고 해도 그냥 본인들 끼리 힘써서 탈출하는 그런 시나리오를 만들어줬음 좋겠는데
결국 사람이 끼니깐 이레귤러한 상황에 대응도 안되고 연기력도 떨어지고
그런 걸 보면 흥미가 급감하는걸 느낄 수 있습니다.
차라리 영화 이스케이프 룸과 같이 탈출이라는 그 자체는 어떠한 조연들과의 인터랙션 없이
멤버들 스스로의 몫으로 남겨야 좀 더 집중하고 재미있게 볼 수 있는 듯 합니다.
우리가 방탈출하면서 연기하는 사람이 있다고 생각하면 정말 별로 일것 같거든요
telracScarlet
21/09/06 09:25
수정 아이콘
조연끼고도재밌었던건 빵공장과 조마테오뿐이죠

빵공장엔 능청맞은 작업반장브로콜리아저씨와 빌런대표의 연기

조마테오는 하나부터열까지 조연들의연기가좋았습니다

타임머신 세계관으로 조연필패라는 규칙이생겼지만 성공한사례도 있었기때문에 포기를못하고있죠
혼날두
21/09/06 16:36
수정 아이콘
상황 부여만 하면되지 조연이 직접적으로 개입하지 않았으면 좋겠어요
좀비나 저번편 악마처럼 상황 설정을 위한 조연은 빛이나죠
아한처럼 조연이 극 전체를 이끌어가면 너무 노잼입니다
六穴砲山猫
21/09/06 09:58
수정 아이콘
김종민이 떨어졌을때 마치 정신을 잃는듯한 모습을 보여서 응? 뭐지? 연기자가 큰 데미지를 받지 않도록 안전장치가 돼 있었을텐데 저기서 떨어졌다고 기절한다고?? 혹시 스토리 상 여기서 김종민을 리타이어시키려고 제작진이 미리 김종민한테만 언질을 줬나?? 라고 짧은 시간 사이에 오만 생각을 다했는데 알고보니 그냥 장난이었더라고요;;;;
벌점받는사람바보
21/09/06 10:36
수정 아이콘
레전드 편은 아니고 그냥 무난한 느낌 나네요
코옵으로 폭탄해제 하는게임 보고 이런걸로 하면 어떨까하고 생각했었는대 크크크
혜원맛광배
21/09/06 10:36
수정 아이콘
무슨 정부 공식 비밀타격대가 일개 조폭단체에 전멸 당하고, 그것도 모자라 일반인에게 미션을 떠넘겨.... 이번회차 스토리 누가 짯는지 참...
호우호우
21/09/06 11:26
수정 아이콘
SSA는 싸그리 다죽이면서 대탈출은 한명도 안죽임
개그하는건지
샤르미에티미
21/09/06 17:47
수정 아이콘
스토리는 뭐라 하기도 애매한데 개인적으로는 자극이 있어야 하니 그렇게 짰다고 봅니다. 일단 멤버들끼리 다른 아무도 없이 온전히 문제를 푸는 건 필요한데 긴장감은 줘야 하니까 총들고 괴한들 들이닥치고 이런 씬이 있는 거겠죠. 그런데 설정이 요원들 무자비하게 죽인 놈들인데 멤버들은 가만히 살려두니까 그게 말이 안 되는 건 맞고, 다만 그 말이 안 되는 것보다도 긴장감을 한 번 주는 게 필요하다고 본 거라고 봅니다. 저기 작가가 몇 명인데 스토리 이상하다는 사람 한 명 없을 리가 없으니까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63481 [연예] 역대 007시리즈 영화 리스트 및 흥행.TXT [22] 비타에듀3476 21/10/04 3476 0
63480 [스포츠] (속보) 100이닝 100탈삼진 100안타 100타점 100득점.jpg [37] 파랑파랑7042 21/10/04 7042 0
63479 [스포츠] MLB 포스트시즌 최종 대진표 [25] SKY923875 21/10/04 3875 0
63478 [스포츠] 박지성 "팬들을 사랑하지만, 응원가는 멈춰야 한다" [7] Davi4ever6038 21/10/04 6038 0
63477 [연예] 구독자 4천만명이 넘는 유튜버 두명이 오징어 게임 관련해 올린 트윗 [17] 아롱이다롱이6939 21/10/04 6939 0
63476 [스포츠] EPL 리버풀 vs 맨시티.gfy (용량주의) [12] SKY922920 21/10/04 2920 0
63475 [연예] [에스파] 'Savage' M/V Teaser [6] Davi4ever2108 21/10/04 2108 0
63474 [스포츠] [해축] 토트넘 골 모두에 관여한 손흥민.gfy [28] 손금불산입6317 21/10/04 6317 0
63473 [연예] 오징어 게임은 도대체 몇명이나 보게될까?... [13] 우주전쟁5573 21/10/03 5573 0
63471 [연예] 2021년 10월 첫째주 D-차트 : NCT 127 첫 1위! ITZY 5위 진입 [5] Davi4ever757 21/10/03 757 0
63470 [연예] 김연경에게서 꺽다리 이광수의 향기가.. [12] 강가딘6379 21/10/03 6379 0
63469 [스포츠] 10/4 새벽4시 MLB 최종전 AL와일드카드-토론토 류현진 최종전 선발 출전, NL서부 우승팀 결정전 [19] Trader J3842 21/10/03 3842 0
63468 [연예] [트와이스] "The Feels" 투나잇쇼 무대 + 비하인드 영상 [6] Davi4ever2083 21/10/03 2083 0
63467 [스포츠] MLB 아직 시애틀 매리너스의 시즌은 끝나지 않았다.gfy (용량주의) [15] SKY922488 21/10/03 2488 0
63466 [연예] 드디어(?) 썩은 토마토 하나 받은 오징어 게임... [10] 우주전쟁7979 21/10/03 7979 0
63465 [스포츠] [KBO] 양현종 측 "당연히 기아와 계약이 최우선" [96] 손금불산입6758 21/10/03 6758 0
63464 [연예] 미국 아침마당의 오징어게임 현상소개 한꼭지 [9] 어강됴리6746 21/10/03 6746 0
63462 [연예] 이번주 후반부터 쏟아지고 있는 오징어게임 기사들(미국) [62] 청자켓8852 21/10/03 8852 0
63461 [연예] 이정재 인스타(feat.정우성).swf [19] TWICE쯔위7327 21/10/03 7327 0
63460 [스포츠] [해축] 수아레즈 더비에서 1골1어시 기록한 수아레즈.gfy [12] Davi4ever3499 21/10/03 3499 0
63459 [연예] 다음주 놀토에 에스파 윈터 카리나가 나옵니다 [16] 강가딘5697 21/10/03 5697 0
63458 [스포츠] [해축] 베르너, 그러나(X) 드디어(O).gfy [2] Davi4ever2534 21/10/03 2534 0
63457 [스포츠] 외국팬의 황의찬 팬아트.JPG [2] 실제상황입니다5167 21/10/03 5167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