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1/07/25 16:00:54
Name TAEYEON
Link #1 레슬매니아닷넷 및 프로레슬링 갤러리 / 유튜브
Subject [스포츠] [WWE/AEW] 몇가지 소식들



1. 현재 북미에선 CM펑크가 AEW와 (미국시간으로 7월23일에) 계약했다는 이야기가 떠돌고 있습니다. 이미 이전부터 CM펑크 관련 계약썰이 나돌고 있었는데요. 곧 다가올 AEW PPV가 CM펑크의 고향인 시카고에서 펼치지기때문에 그에 맞춰서 발표와 데뷔를 할 것이라고 합니다.

2. 또한 대니얼 브라이언 역시 AEW와 계약을 했다는 루머가 돌고 있습니다. 계약이 확정인지 아닌지는 (사실 CM펑크도 그렇지만) 확실하진 않습니다만 거의 근접해있는 듯 합니다.
대니얼 브라이언이 WWE가 아닌 AEW쪽으로 기운 것은 브라이언이 신일본에서도 활동하고 싶어하는 마음이 컸고 무엇보다 AEW쪽이 WWE와 비교해서 맞춰주는 금액은 비슷한데 활동해야하는 기간은 더 짧고 각본선택권이 있기때문이라고 합니다. (그리고 제일 큰건 역시 신일본과 협업중이라는 게..)

대니얼 브라이언의 WWE와의 계약이 끝나가던 시절부터 대니얼 브라이언이 신일본에 관심이 많다는 사실은 공공연하게 나돌던 사실이었고 대니얼 브라이언을 잡고 싶었던 빈스는 그때문에 신일본과의 협업을 진지하게 고려한다는 루머도 뜨긴 했습니다만 .. RAW나 스맥다운이 아닌 NXT쪽으로 협상하고 있었고 현재 더 이상 관련 소식이 들리질 않는걸 보면 생각만큼 진척이 안된건가 싶습니다.

여튼 CM펑크도 그렇고 대니얼 브라이언도 그렇고 조만간 AEW에서 볼 가능성이 굉장히 높아보입니다.


3. 이에 따라 WWE는 다시 한번 브라운 스트로먼을 데려오는 데 관심을 갖고 있다고 ...
알래스터 블랙 (현 맬러카이 블랙)은 물론이고 대니얼 브라이언까지 AEW로 갈 확률이 높아지자 브라운 스트로먼과 다시 협상하는 듯 합니다. 실제로 WWE는 현재 브라운 스트로먼의 새로운 상품을 판매하고 있기때문에 계약가능성이 높은 걸로 추정된다고 합니다.

참고로 CM펑크의 경우 애초에 WWE는 CM펑크에 대해서 포기하고 있었기때문에 (혹은 신경도 안썻기때문에) 대니얼 브라이언과 달리 펑크의 AEW행에는 관심이 없다고 합니다..(..)

* 아 당연히 대니얼 브라이언이 이적해서 활동할 경우 링네임이 과거의 링네임이자 본명인 브라이언 대니얼스로 활동할 겁니다.

4. 레슬매니아 이후로 계속해서 쇼에 나오지 않고 있는 브레이 와이어트는 그 이유가 따로 드러나지 않고 있습니다. 부상이란 말도 있고 멘탈 문제라는 말도 있는데 정확한 이유는 루머로도 잘 안뜨고 있네요..
랜디오튼의 경우 최근에 갑자기 안나오기 시작했는 데 아무래도 휴가(?) 비스무리하게 쉬고 있는 모양입니다. 일단 8월부터 다시 쇼에 나온다는 말이 있긴한데.. (리들과 함께하고 있었는데 본래 둘의 대립을 염두해둔 각본이었는데 이때문에 각본자체가 수정될거라는 루머가 있습니다.)


5. 아시는 분은 아시다시피 존 시나가 복귀했습니다. 그는 이번 여름시즌 꽤 빡빡한 WWE스케쥴을 진행합니다. 이렇게 복귀한 이유는 짐작하듯 올해 섬머슬램에서 로만레인즈의 한끼 식사..(..)가 되기 위함입니다..(참고로 내년 레매는 더 락이 시나 대신 로만의 밥이 될 가능성이 높다고..)


그건 그렇고 시나가 간만에 복귀해서 그런지 관중들 반응이 엄청나게 호의적이고 환호성도 장난아니더군요 물론 로만레인즈때문에 더 그런것도 있겠지만..(..) 오죽하면 존시나 썩도 잊고 환호하다가 뒤늦게 존시나 썩 외치는 걸 보고 웃음이 제대로 터졌던..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보라도리
21/07/25 16:22
수정 아이콘
Aew 는 국용이나 cm펑크 영입과는 별개로 초창기 자기들은 예전 2위 단체들이 wwe 콩고물 받아 먹는 짓은 안하겠다 하더니 예전 tna 하던 짓을 그대로 계속 하네요

Cm펑크는 컴백후 또 얼마나 자기 부정 인터뷰를 할지 크크..
21/07/25 16:53
수정 아이콘
로만은 몇년쨰 밀어주는거여 도대체....
요기요
21/07/25 18:41
수정 아이콘
브론의 복귀는 반갑네요. 이런 빅맨 인재는 없음.
21/07/25 19:30
수정 아이콘
CM펑크는 AEW랑 훨씬 잘어울리긴 합니다.
클로우해머
21/07/25 20:20
수정 아이콘
AEW가 좀 잘됐으면 합니다. NXT가 아니라 스맥 다운이랑 라이브 경쟁 붙을정도로 좀 커지길...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63045 [스포츠] 괴물같은 축구선수.JPG [30] insane5818 21/09/13 5818 0
63044 [스포츠] [KBO] 팀별 잔여경기 [14] 식스센스2175 21/09/13 2175 0
63043 [스포츠] 다시보는 정현.. 그는 과연... [23] 회색사과6207 21/09/13 6207 0
63042 [스포츠] [테니스] US오픈의 주인공은 Next Generation! [22] 벨로티2870 21/09/13 2870 0
63041 [스포츠] 조코비치 캘린더 그랜드슬램 실패!!! [15] 우주전쟁3913 21/09/13 3913 0
63040 [스포츠] [EPL] 빠르게 모인 맨맨첼리 [21] 무도사3462 21/09/13 3462 0
63039 [연예] [대탈출4]제3공업단지2(스포) [16] 카루오스2060 21/09/13 2060 0
63038 [스포츠] [피겨] 프리 프로그램에서 5개의 4회전 점프를 성공시킨 트루소바 [19] VictoryFood3268 21/09/13 3268 0
63037 [연예] [이하이] 파격적인 의상을 입고 공연한 유스케 직캠 [11] VictoryFood6673 21/09/13 6673 0
63036 [연예] 아방가르드한 일본 아이돌 안무 [40] 묘이 미나 5433 21/09/13 5433 0
63035 [스포츠] [KBO] 하루 2승을 거둔 두산 이영하 [10] 손금불산입2903 21/09/12 2903 0
63034 [스포츠] [NFL] 뉴비의 개막전 뒷북 후기 (스포유) [19] 茶仰1039 21/09/12 1039 0
63033 [연예] [AKB48] 요코야마 유이 졸업. [13] LiXiangfei3117 21/09/12 3117 0
63032 [스포츠] [NBA] 21년 명전, 피어스, 보쉬, 웨버, 쿠코치, 빅벤 [19] 그10번1987 21/09/12 1987 0
63031 [스포츠] [KBO] 역대 최초 무사사구 완봉승 + 볼넷 획득 [27] 손금불산입5437 21/09/12 5437 0
63030 [스포츠] [WWE/AEW] 이런저런 소식들 [6] TAEYEON1826 21/09/12 1826 0
63029 [연예] JTBC 10주년 드라마 '인간실격' 시청률 추이.JPG [43] 청자켓9513 21/09/12 9513 0
63028 [스포츠] [해축] 홀란드는 오늘도 골골.gfy [14] 손금불산입4014 21/09/12 4014 0
63027 [스포츠] [해축] 헤더를 거기다 하면 어떡해.gfy [8] 손금불산입3810 21/09/12 3810 0
63026 [스포츠] [MLB] 6회까지 노히트 당한 타선 [6] 식스센스3815 21/09/12 3815 0
63025 [스포츠] [해축] 벤자민 멘디 구치소 수감 [12] 아케이드3656 21/09/12 3656 0
63024 [스포츠] 어제 맨유선수들이 열심히 뛰었던 가장 큰 이유가 될수있는 최근의 맨유 [21] 하얀마녀6567 21/09/12 6567 0
63023 [연예] 싸이 회사에서 나오는 남돌 데뷔조 [17] 어서오고5366 21/09/12 5366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