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1/07/22 16:47:46
Name 랜디존슨
Link #1 유튜브
Subject [연예] 지금봐도 놀라운 일본의 80년대 슈퍼 아이돌 방송환경
80년대 일본의 슈퍼 아이돌 마츠다 세이코
워낙 바빠서 방송 스케쥴을 맞출수 없게되자
방송국놈들은 기상천외한 방식으로 어떻게든 출연을 시키는데


푸른산호초


이게 바로 전설로 남은 하네다 공항 라이브 입니다.

참고로 더베스트텐pd는 이거 하나 하려고 정부 부처 8곳을 돌아다녔다고....


이걸로도 부족해서

체리블러썸


스케쥴 이동중 신칸센이 잠깐 정차하는 사이에 내려서 출연하고


붉은스위트피


콘서트 마치고 역에서 내리자마자 라이브...


리허설따위 필요없이 그냥 마이크 주고 바로 쌩라이브를 시키는
극한의 방송환경

지금은 제 아무리 세계급 슈퍼스타가 나와도 못할것들인데
진짜 저 시절이니 가능했던 방송이 아니었나 싶습니다. 크크크.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1/07/22 16:57
수정 아이콘
푸른산호초 첫음 듣자마자 빠져들어버렸어요....
21/07/22 17:01
수정 아이콘
제가 가장 놀라운건 이 당시 고화질 영상소스들의 화질이더군요. 아날로그 하이비젼의 위엄...
랜디존슨
21/07/22 18:25
수정 아이콘
요즘시대와 다르게 아날로그라서 생방 딜레이도 없음. 크크크.
21/07/22 17:08
수정 아이콘
이것이 버블이다!!!!
그랜드파일날
21/07/22 17:28
수정 아이콘
성대는 쓸수록 강해진다...
랜디존슨
21/07/22 20:46
수정 아이콘
세이콘... 세이코... 앗...
먹어도배고프다
21/07/22 17:29
수정 아이콘
크크크크크크
...And justice
21/07/22 17:31
수정 아이콘
김병욱 시트콤에서나 등장할 장면인 줄 알았는데..덜덜
12년째도피중
21/07/22 17:32
수정 아이콘
이거 예전에 어떤 애니에서 본 에피소드랑 유사한것 같네요. 만화라서 주인공 띄워주기가 너무 심한것 아닌가하고 쓴웃음지으며 봤던것 같은데.... 현실이었냐
21/07/22 17:36
수정 아이콘
놀랍군요!
及時雨
21/07/22 17:51
수정 아이콘
진짜 버블시대는 낭만 그 자체네요
살려야한다
21/07/22 18:10
수정 아이콘
일본 문화나 아이돌 문화에 문외한이라 처음 뵙는 분인데 뭔가 엄청 묘한 감정이 드네요. 겪어본 적 없는 시대에 대한 향수를 불러오는 청량감..?
물맛이좋아요
21/07/22 20:51
수정 아이콘
그걸 관통하는 장르가 시티팝이죠

딱 그 느낌 입니다.
AaronJudge99
21/07/22 21:21
수정 아이콘
진짜 크....바로 그 느낌이에요
등짝에칼빵
21/07/22 18:10
수정 아이콘
아~~~ 와따시노 코이와
노래가 너무 좋음 크크크
엘롯기
21/07/22 18:18
수정 아이콘
저렇게 바빠도 연애 할 시간은 있었네...
랜디존슨
21/07/22 18:24
수정 아이콘
전쟁통에도 연애하고 출산도하고 그러는데 저정도야 뭐 크크
거짓말쟁이
21/07/22 20:01
수정 아이콘
방송국이다 행사다 동선도 겹치곤 했을테니
더블에스
21/07/22 18:22
수정 아이콘
푸른 산호초 노래 되게 좋네요..
막 버블버블 해요 크
21/07/22 18:31
수정 아이콘
일본인 지인들에게 마츠다 세이코 제일 좋아한다 했더니 ?? 이런 시선 받았어요. 외국인이 정수라 제일 좋다고 하면 이런 느낌이려나요?
거짓말쟁이
21/07/22 20:05
수정 아이콘
정수라는 젊은 층에게 언급도 안되는 수준이지만 마츠다 세이코는 틈만나면 현역 아이돌에게 워너비니 롤모델이니 뭐니 언급되고 정수라보다 훨씬 롱런한데다 히트곡도 많아서 일본 젊은층도 알텐데... 정수라말고 우리나라 젊은 층도 아는 옛날 여가수 누가 있을까요...이선희?
슬리미
21/07/22 20:17
수정 아이콘
강수지 정도가 다운그레이드 버전이겠네요
21/07/22 18:38
수정 아이콘
저도 당연히 저시절을 겪진않았는데, 유튜브로 저 영상들 (다 즐겨찾기 되어있는 영상들이네요) 보면서 정말 멋지다고 생각했습니다
인간atm
21/07/22 18:49
수정 아이콘
보기전에는 80년대 아이돌이 대단해봐야 얼마나 대단하겠냐고 했었는데 첫소절 듣는순간 바로 빠져드는 그야말로 레전드..
21/07/22 19:10
수정 아이콘
아무때나 마이크 줘도 노래를 너무 잘함
21/07/22 19:37
수정 아이콘
결혼식도 10시간 생방으로 나갔다는데요 크크
21/07/22 19:40
수정 아이콘
캬 노래잘한다
파랑파랑
21/07/22 19:43
수정 아이콘
아니 80년대 아이돌이 왜케 이쁘고 노래도 잘하죠.
2021반드시합격
21/07/22 20:09
수정 아이콘
여러 가지로 대단하네요;
21/07/22 20:19
수정 아이콘
저런 시절이...
노령견
21/07/22 20:40
수정 아이콘
와 일본가수라고는 1도 모르는 제가 다 반하겠네요 목소리 미쳤고
그래서뭐어쩌라고
21/07/22 20:58
수정 아이콘
예전에 만화에서 이런 장면 본거 같은데 그때도 작가 상상력이 참 그지같다 생각했는데 실화였다니 이게 말이 되나 싶네요
담배피는씨
21/07/22 21:23
수정 아이콘
와.. 체리블러썸은 그냥 뮤비네요..
R.Oswalt
21/07/22 22:41
수정 아이콘
착륙 라이브는 진짜 대낭만이네요. 1등으로 내려와서 공항 크루들 다 홀린 듯 몰려와서 라이브 직관 크크크
랜디존슨
21/07/22 22:51
수정 아이콘
지금이면 민폐라고 욕 오지게 먹으니까 시도조차 못하겠지만 저시절은 스마트폰 인터넷 이런것도 없던시절이잖아요. TV나오는 연예인 한번 보는것도 쉽지않던 시절이니 오히려 한번 불편으로 추억과 등가교환되는 시절이니 저런게 다 용서가되고 낭만으로 남는거죠.
밀크카밀
21/07/23 02:29
수정 아이콘
아니 근데 저 와중에 라이브 진짜 잘하네요
냥냥이
21/07/23 10:37
수정 아이콘
일본 연예계 원로가 마츠다 세이코에 대해서
무지막지한 스케쥴에 시달리게 해서 미안하다 라는 투의 언급있어서
- 다들 한창때는 다들 그런 거지 했는데... 정말로 살인적인 스케쥴이군요.
부기영화
21/07/24 12:50
수정 아이콘
(수정됨) 전 당시 마츠다 세이코 다음의 2인자라고 볼 수 있는 나카모리 아키나 너무 좋더라고요. 방시혁이 나카모리 아키나 광팬인 것도 잘 알려져 있고요.

https://youtu.be/EpkgzJAGicE
21살 때 무대.. 제일 좋아하는 곡과 영상이에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63003 [연예] 치킨+버거세트를 이긴 꼰지애 [4] 강가딘4438 21/09/11 4438 0
63002 [연예] 엑소_늑대와미녀_댓글모음.youtube [29] 미원3793 21/09/10 3793 0
63001 [연예] [러블리즈] 이범열과 오미향의 딸 (ft. 사세확장 실패) [9] 리블2648 21/09/10 2648 0
63000 [연예] 백예린의 커버 앨범 선물이 공개되었습니다 [38] 리나장4078 21/09/10 4078 0
62999 [연예] 컴백한 걸그룹 3팀의 실시간 초동 상황 [25] 아롱이다롱이5241 21/09/10 5241 0
62998 [연예] [트와이스] 트둥고교 시즌2 4화 담력시험 (움짤 데이터주의) [4] 그10번953 21/09/10 953 0
62997 [연예] 90년대 어벤져스급 출연진 드라마 4대장 [33] Croove6021 21/09/10 6021 0
62996 [연예] 스칼렛 요한슨 vs 디즈니... [59] 우주전쟁8892 21/09/10 8892 0
62995 [스포츠] 20스날은 사스날 시절이 그립다 【옐카3] [31] 강가딘3273 21/09/10 3273 0
62994 [스포츠] 이재영-이다영 자매 건은 결국 국제배구연맹으로 가네요 [32] 우주전쟁6168 21/09/10 6168 0
62993 [스포츠] [해축] 해트트릭으로 펠레 기록을 넘어선 메시.gfy [45] 손금불산입4976 21/09/10 4976 0
62992 [기타] 길 그리썸 반장이 복귀합니다. [20] 자리끼4808 21/09/10 4808 0
62991 [연예] LISA - 'LALISA' M/V [49] 어강됴리4480 21/09/10 4480 0
62990 [스포츠] 거스 히딩크 감독, 은퇴 발표 [28] 피잘모모5041 21/09/10 5041 0
62989 [스포츠] [MBL] NL, AL 포스트시즌 확률 [14] 식스센스2070 21/09/10 2070 0
62988 [연예] 라디오 레전드급 방송사고 [15] 강가딘8586 21/09/10 8586 0
62987 [연예] 컴백한 걸그룹 "퍼플키스", 초동 2일차에 커리어하이 달성 [27] 아롱이다롱이5363 21/09/10 5363 0
62986 [스포츠] NFL 21-22시즌이 개막합니다 + 쿠팡플레이 NFL 3년간 국내중계 발표 [28] kama2781 21/09/10 2781 0
62985 [스포츠] [KBO/LG] 폭발적이진 않은, 그러나 가장 꾸준한(데이터 주의) [16] 무적LG오지환2433 21/09/09 2433 0
62983 [스포츠] 오늘의 KBO 끝내기.gfy (용량주의) [18] SKY923967 21/09/09 3967 0
62982 [기타] "그" 가 18년 만에 돌아옵니다 - 오피셜 트레일러 [69] 2021반드시합격10737 21/09/09 10737 0
62981 [연예] 2021년 8월 여자가수 음반판매량(가온기준) [5] VictoryFood1820 21/09/09 1820 0
62980 [연예] 우주소녀 보나한테 찝적거리는 황장수.gif [21] 길가메시7271 21/09/09 7271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