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1/02/25 16:38:28
Name 마리오30년
Link #1 네이버
Link #2 https://sports.news.naver.com/news.nhn?oid=370&aid=0000006070
Subject [스포츠] 한국 농심신라면배 우승 !! (신진서 5연승)
https://sports.news.naver.com/news.nhn?oid=370&aid=0000006070



신진서 9단이 파죽의 기세로 까다로운 상대인 이야마 유타. 양딩신. 이치리키 료를 꺾고

최종 보스인 커제9단마저 거의 완벽한 내용으로 제압하며 5연승으로 한국의 농심배 승리를 견인하였습니다


커제는 저번 엘지배에 이어 국제대회에서 2연속으로 한국에 고배를 마시니 슬럼프가 올지도 모르겠네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강박관념
21/02/25 16:40
수정 아이콘
한 건 했네요.
서쪽으로가자
21/02/25 16:40
수정 아이콘
오 기쁜 소식이네요!
이치죠 호타루
21/02/25 16:42
수정 아이콘
낭보네요. 바둑은 완전히 중국에게 접수당한 줄 알았는데요.
21/02/25 16:43
수정 아이콘
뺨은 때렸나요?
21/02/25 16:44
수정 아이콘
너무 무난하게이겨서 좀 크크
셀커크랙스
21/02/25 16:44
수정 아이콘
최근 신진서의 바둑을 보면 누가 이길 수 있을까 싶을 정도네요. 대단합니다.

인터뷰 들을때마다 목소리도 멋있어서 깜짝깜짝 놀랍니다.
시린비
21/02/25 16:45
수정 아이콘
일본은 여전히 국제바둑엔 약한가요
21/02/25 17:03
수정 아이콘
일본은 계속약하긴합니다
일본내 기전의 상금이 커서 일본바둑계가 폐쇄적인것도있고 아직도 장고바둑이 주를이루고있어
국제경쟁력이 떨어진것도있습니다
다만 ai 가 나온이후에는 조금상승세이긴합니다
약쟁이
21/02/26 02:30
수정 아이콘
저는 바알못이지만, 관려 글을 볼 때면, 가끔 궁금했던 점이
시간과 규칙(한중일이 규칙도 조금 차이가 있죠?)을 일본내 기전 방식대로 한다고 해도 일본이 약할까요?
21/02/26 06:48
수정 아이콘
규칙이 차이가 있긴 해도 집계산 결과는 똑같기 때문에 규칙때문에 크게 달라지는건 없을 것 같습니다..
시간도 일본 기사들 성적이 지금보다 좋아질 순 있을것 같은데 근본적으로 최상위 선수들 레벨 차이가 있다고 생각해서...
21/02/26 08:03
수정 아이콘
집계산이 중국이 미묘하게 다르긴한데(공배처리 덤) 큰틀은 차이가없다고봅니다
일본방식이라고하면 초장고바둑정도로생각할수있는데 그래도 일본이 제일약한거는 변함없을거같습니다
DownTeamisDown
21/02/26 14:28
수정 아이콘
일본 룰로 해도 약하다고 봅니다.
속기 두던 선수가 장고뒀을때 떨어질 성적이 반대보다는 훨씬 적다고 생각해서요.
물론 요즘엔 AI나 인터넷 바둑 때문에 일본선수들도 속기에 익숙하긴 하겠지만
그래도 대회에서 장고바둑이다가 속기바둑을 하는것보다야 속기바둑두다가 장고바둑두는게 낫다고 생각해서요
약쟁이
21/02/26 16:00
수정 아이콘
ESBL, Mamba, DownTeamisDown 님
세 분 답변 고맙습니다. 덕분에 궁금했던 점이 어느 정도 풀렸습니다. ( _ _ )
풀러맨
21/02/25 16:47
수정 아이콘
와.. 일본의 1,2위, 중국의 1,2위에 세계대회 우승자 탕웨이싱까지.. 지난 세계대회 때 한국기원의 말도 안되는 실수로 아깝게 왕관을 놓쳐 걱정했는데 바로 극복해버리는군요! 이제 신진서의 시대가 본격적으로 열리는 듯 합니다.
환경미화
21/02/25 17:13
수정 아이콘
설마그 마우스가 터치패드를...??
21/02/25 22:02
수정 아이콘
탕웨이싱의 개떡수 스노우볼이 여기까지...
호우형주의보
21/02/26 14:15
수정 아이콘
마우스 실수 복수다 크크크
풀러맨
21/02/25 16:48
수정 아이콘
앞으로 있을 응씨배와 춘란배 결승에 기대가 크네요.
Your Star
21/02/25 16:51
수정 아이콘
우아아아아아 신진서 파이팅
21/02/25 16:57
수정 아이콘
바알못입니다. 중국은 아직도 커제가 일인자인가요? 신진서랑 비교될 수 있는 떠오르는 신인이 있나요?
마리오30년
21/02/25 17:02
수정 아이콘
커제 제외하면 양딩신 정도가 신진서에 상대전적으로 앞서고 있습니다. 신진서가 중국기사 상대로 승률이 80프로가 넘을 정도로 괴물인데 일단 중국기사는 세계대회에서 통하는 급의 s~a급기사의 수가 한국에 비해 압도적으로 많은 편이라 최상위권 기사의 기량은 비등비등한 반면 30위권 50위권까지 확장하면 중국이 압도적입니다 . 인구가 비교가 안되니 당연한 소리 같지만요. 어찌보면 바둑인프라로 따지면 한국이 여전히 박정환.신진서.신민준 등의 정상급 기사를 계속 배출하는 것이 오히려 신기한 일인거 같습니다.
타시터스킬고어
21/02/25 17:02
수정 아이콘
압도적이더라고요. 불안함을 느끼지 못할 정도로 완벽했습니다.
Caligula
21/02/25 17:13
수정 아이콘
신진서 중반전 판단력은 정말... 뭐가 유리하고 불리한지를 인공지능 수준으로 정확하게 아는 것 같아요.
나른한날
21/02/25 17:14
수정 아이콘
바둑계의 20담원같은 포스인가요..크크
아라온
21/02/25 17:30
수정 아이콘
농심배서 한국 4번째 주자가,,이렇게 이겨본적이 있었던가,,
사람은누구나죽습니다
21/02/25 17:44
수정 아이콘
19회때 김지석이 2연승 우승했죠....
그때도 박정환은 응원만....
퀵소희
21/02/25 19:02
수정 아이콘
신공지능.. 한국바둑계의 큰 계보를 이을거라 확신합니다.
2021반드시합격
21/02/25 20:28
수정 아이콘
"커제 선수가 저한테 이길 때마다 도발적인 멘트를 했었다. 결승에서 그렇게 무너지고 나면 많이 힘들고 쓰러지고 싶은데 그때마다 커제 9단이 도발적인 멘트를 해서 더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을 하게 됐다"면서 "오히려 그런 멘트를 해준 것이 제가 성장하는데 더 도움이 된 것 같다"는 소감을 전했다.

소감도 멋지네요 크크크
라라 안티포바
21/02/26 02:00
수정 아이콘
오...축하합니다. 영재입단 당시만 해도 이렇게 대성할 줄 몰랐어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58798 [연예] 대본유출된거 그대로 따라하는 아는형님.JPG [17] insane6950 21/04/03 6950 0
58797 [스포츠] 뭉쳐야쏜다 출연후 디시 마이너갤러리까지 생긴 허재아들 근황.jpg [14] insane4876 21/04/03 4876 0
58796 [연예] 아이스크림 덕후 오마아걸 미미한태 빙그래가 준 선물 [2] 강가딘3054 21/04/03 3054 0
58795 [연예] '미우새' 측 "박수홍, 母와 함께 휴식기 돌입" [공식] [27] 추천7962 21/04/03 7962 0
58794 [스포츠] 오타니 시즌 1호 3루타 시즌 1호 홈런.GIF [26] insane4334 21/04/03 4334 0
58793 [스포츠] [K리그] 수원 프런트에서 전달한 글이라고 하는데.. [25] 식스센스3953 21/04/03 3953 0
58792 [스포츠] [K리그] 수원에게 승리한 전북 현대 페이스북 [69] 及時雨4977 21/04/03 4977 0
58791 [연예] 박수홍 형"고소한다면 법정에서 적극대응.딸 관련 허위사실 유포도 법적 조치" [40] 추천6593 21/04/03 6593 0
58790 [연예] [오마이걸] 약빨고 만든 듯한 '슈퍼콘 X 호두마루' 광고 출연 [15] Davi4ever2447 21/04/03 2447 0
58789 [스포츠] 예능력에서 므르브에게 뒤질 수 없다는 크보 [29] 류수정4803 21/04/03 4803 0
58788 [연예] [아이유] 뮤비 리액션 초짜들의 뮤비 리액션 [3] Davi4ever2005 21/04/03 2005 0
58787 [스포츠] [K리그] 금일 수원 월드컵 경기장 N석 걸개 상황 [20] 及時雨4511 21/04/03 4511 0
58786 [스포츠] [KBO] 2021 시즌 10개 구단 뎁스차트 그래픽 [13] 손금불산입1762 21/04/03 1762 0
58785 [연예] [로켓펀치X체리블렛] 달달한 연유커플 [1] 어강됴리1016 21/04/03 1016 0
58784 [연예] 드라마 제작사 '학폭' 지수 소속사에 30억 손배소 [12] 어강됴리4984 21/04/03 4984 0
58783 [연예] 에이핑크 3명과 소개팅하기 [6] style3854 21/04/03 3854 0
58782 [연예] [AKB48] 음방에서 센터로 무대한 치바 에리이.gif [15] VictoryFood2888 21/04/03 2888 0
58781 [스포츠] [KBL] ??? : 쟤는 꼭 결정적일 때 안 들어가 [10] 무적LG오지환2986 21/04/03 2986 0
58780 [연예] 박수홍, 친형측 원만한 해결의지 없다고 판단 민형사상 법적 조치할 것” [84] insane7754 21/04/03 7754 0
58779 [스포츠] 백승호 입장문 발표, “수원 배제한 적 없다, FIFA 질의 준비 중” [30] 레드빠돌이4277 21/04/03 4277 0
58778 [연예] 본인의 흑역사(아역시절) 확인하는 김소연 [4] Croove4682 21/04/03 4682 0
58777 [스포츠] [KBO] 추신수는 이번 시즌 어느 정도일까요? [59] 손금불산입4782 21/04/03 4782 0
58776 [연예] 이영자 "조카들 다 필요없다, 한복 안해주더라" [26] AKbizs8282 21/04/03 8282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