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0/11/22 21:03:11
Name kien
Link #1 유튜브
Subject [연예] 옳았던 시대의 시트콤

레쉬가드라는 적폐가 있기전에 옳았던 시대의 시트콤...



이 시대에는 이런 멘트가 오버하는 예능이었지만 지금 시국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치토스
20/11/22 21:24
수정 아이콘
예전엔 LA아리랑,남자셋여자셋,순풍산부인과,웬만해선 그들을 막을수 없다, 똑바로 살아라,세친구,논스톱,하이킥 등
그나마 하이킥이 최근이고 정말 시트콤 보면서 웬만한 개그프로 보다 더 배꼽 잡으면서 봤는데 요즘은 왜 빵 터지는 시트콤이 안나오는지 궁금하네요
20/11/22 21:38
수정 아이콘
그 시절의 후광 덕분에 2절 3절 뇌절까지 꾸준히 시트콤들이 나왔지만 다 망했거든요. 감자별은 아예 공중파 채널도 못잡을 지경이었고..
20/11/22 21:51
수정 아이콘
감자별은 그렇다쳐도 그 뒤에 나온 너의 등짝에 스매싱은 진짜 거나하게 망했죠..
저도 시트콤 팬이라 다 챙겨봤는데 초중반은 볼만한데 뒤로 갈수록 제작 환경이 안 좋아서인지 퀄리티가 떨어져서..
이고시스POS
20/11/22 22:05
수정 아이콘
저땐 몰랐는데 지금 다시 보니까 앤디 연기 되게 못하는거같네요
고시생 컨셉인건 아는데 발음도그렇고 디게 부자연스럽네요
고란고란해
20/11/22 22:08
수정 아이콘
시대 장르 감안하고 봐도 저때도 못했었습니다; 나오기만 하면 흐름 끊어먹던 기억이 나네요. 물론 후반부엔 승리자가 되지만..
20/11/22 22:11
수정 아이콘
그 당시에도 엄청 까였던걸로 기억하는...;;
하얀마녀
20/11/22 22:44
수정 아이콘
그냥 앤디가 나온다는게 중요한거였지 연기를 잘하고 말고는 중요한게 아니었던지라....
공항아저씨
20/11/22 22:09
수정 아이콘
시트콤이 흥하려면 온가족이 둘러앉아 TV를 봐야하는데 요즘 세상에 그러기 힘들죠.
20/11/22 22:30
수정 아이콘
논스톱 유형의 시트콤은 현실과의 괴리감 문제도 있죠
저때나 저 이전엔 뭔가 대학생활의 낭만과 같은 게 (드라마와 현실은 저때도 다름에도 불구하고) 통용됬는데
지금은 그게 아니고 ..


그 외 그냥 일반적인 시트콤도 음.. 정말 재밌게 잘 만들면 사람들이 좋아할 거 같은데 그게 너무 어려울거 같고 그게 뭐냐고 물으면 사실 뭐라고 대답을 못하겠다는게 참..
오직니콜
20/11/22 22:40
수정 아이콘
시트콤 특성상 요즘같은 대불편러의 시대에서는 힘들지않을까 싶네요
알료샤
20/11/22 23:06
수정 아이콘
웬만해선 똑바로 살아라 거침없이 하이킥 등 내용 생각해보면 지금 방영될 경우 난리날 거 투성이이긴 합니다. 막돼먹은 영애씨도 예전 컨셉으로는 방송 금지 처분날 듯하구요. 표현해서는 안 될 거 먼저 고민하면서 사람들 웃기려면 힘들긴 할 거 같아요.
가미유비란
20/11/22 22:51
수정 아이콘
저 비키니 보니 환상의 커플이 생각나네요..
silent jealosy
20/11/23 12:45
수정 아이콘
나상실 졸귀 캐릭이였는데ㅜㅜ
인민 프로듀서
20/11/22 23:18
수정 아이콘
김예슬이 씨가 이렇게까지 거물이 될 줄은 몰랐던 시절...
정말 예쁘고 프로의식 없는 너무 예쁜 배우!!!
及時雨
20/11/22 23:57
수정 아이콘
저를 만나주시겠어여
20/11/23 00:01
수정 아이콘
지금 생각해보면 프로의식이 없다고 비난할 일인가 싶습니다.
인민 프로듀서
20/11/23 00:13
수정 아이콘
프로의식 얘기는 현피사건 말고 스파이명월 촬영펑크사건 말한거였습니다.
댓글을 제가 오해받게끔 썼네요 ㅠㅠ
20/11/23 00:45
수정 아이콘
아니요. 오해는 없었고 촬영펑크 염두에 두고 한 말 맞습니다. 촬영시의 여건이 계약시에 약속이 되어 있는데 하나도 안지켜서 펑크났다고 하더라구요
손예진
20/11/22 23:24
수정 아이콘
이제니 어딨습니까?
신류진
20/11/23 09:12
수정 아이콘
이때 한예슬씨가 더 좋았는데..
20/11/23 09:24
수정 아이콘
오래된 영상인데도 꽤 땟깔이 좋네요. 저 나이땐 진짜 시트콤이나 드라마 몰입해서 봤던거 같네요.
20/11/23 10:01
수정 아이콘
세친구 그립습니다...
루카쿠
20/11/23 10:23
수정 아이콘
세친구 그립..(2)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56363 [스포츠] [NBA] 샌안토니오 스퍼스 vs LA 레이커스 외 4경기 [14] 아르타니스1904 21/01/08 1904 0
56362 [스포츠] [해축] 결국 스타로 발전한 마르코스 요렌테 [8] 손금불산입4095 21/01/08 4095 0
56361 [연예] [후방] 조현 입자속옷예스 광고촬영 영상 [39] Croove8912 21/01/08 8912 0
56360 [스포츠] [해축] 이강인 이번 시즌 1호골.gfy [9] 손금불산입5138 21/01/08 5138 0
56359 [연예] 배성재의 텐 콩까지 마.피아 with. 홍진호, 에이프릴 윤채경, 김채원(돌아온 빈말 여신) [3] 강가딘1717 21/01/08 1717 0
56358 [연예] [러블리즈] 요즘은 학습전과 안쓴다는 말에 충격받은 유지애 어르신 [18] 나의 연인3907 21/01/08 3907 0
56357 [연예] 3대 기획사의 아이돌 그룹 재계약 현황 [37] theboys05077484 21/01/07 7484 0
56356 [연예] 2010-2020 10년간 가온차트 앨범 총판매량 TOP10 [5] MBAPE1628 21/01/07 1628 0
56355 [연예] [운동뚱]주짓수 대신 칼국수를 택한 그녀 [25] kogang20018938 21/01/07 8938 0
56354 [스포츠] [해축] 이번 시즌 팀 내 출전시간 Top 3 선수들 [11] 손금불산입2239 21/01/07 2239 0
56353 [연예] 2020년 12월 여자가수 음반판매량(가온기준) - 자료수정 [6] VictoryFood1758 21/01/07 1758 0
56352 [스포츠] 퍼거슨이 그토록 원했던 베론은 어째서 맨유에서 성공하지 못했을까 [18] Yureka5645 21/01/07 5645 0
56350 [스포츠] [K리그] '캡틴' 신진호, '친정팀' 포항 '전격 복귀' [13] 及時雨1137 21/01/07 1137 0
56349 [연예] 문희준x소율 결혼식에 축의금 가장 많이낸 사람 [59] TWICE쯔위9725 21/01/07 9725 0
56348 [스포츠] [NBA] LA 클리퍼스 vs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 (식어버린 커리) [10] 아르타니스2659 21/01/07 2659 0
56347 [연예] (예고) 1월8일 울더라3 쥬리 티저 - 날씨의 아이 [6] 아메리카노민트맛1297 21/01/07 1297 0
56346 [스포츠] [해축] 유럽 5대 리그 무패팀 전멸.gfy (8MB) [14] 손금불산입2924 21/01/07 2924 0
56345 [스포츠] [해축] 버릴려고 한게 아닌데 버려짐.gfy [13] 손금불산입4181 21/01/07 4181 0
56344 [연예] [골목식당] ??? : 사장님 가격이 이러면 안돼유 [23] Croove8038 21/01/07 8038 0
56343 [스포츠] [NBA] 워싱턴 위저즈 vs 필라델피아 76ers (엠비드 여포모드) [10] 아르타니스1394 21/01/07 1394 0
56342 [스포츠] [해외축구] 라리가 득점 1위 복귀한 리오넬 메시.gif(약 데이터) [22] 아라가키유이3398 21/01/07 3398 0
56341 [스포츠] [K리그] '가야돼! 가야돼!' 조원희, 2번째 은퇴서 보여준 품격 [5] 及時雨3127 21/01/07 3127 0
56340 [스포츠] 맨시티 리그컵 4회 연속 결승 진출.gfy (용량주의) [13] SKY923672 21/01/07 3672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