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0/09/29 19:58:04
Name 쓰레기청소부
File #1 1499582272643.jpg (71.5 KB), Download : 5
File #2 201912110021528816_1.jpg (84.5 KB), Download : 2
Link #1 네이버
Subject [연예] 뭐가 더 충격적일까요?




스타 승부조작

프듀 투표조작


거기다 마재윤과 아이즈원 둘다 한 때 피지알에서 가장 뜨거운 존재기도 하고.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용노사빨리책써라
20/09/29 19:59
수정 아이콘
피지알에서 아이즈원 팬덤 다 합쳐봤자 그당시 마재윤 팬덤 발끝에도 못 미칠것 같은데요
사나없이사나마나
20/09/29 20:00
수정 아이콘
오래간만에 제목만 보고 내용을 짐작했고, 추가로 몇 개 정도는 더 있을 줄 알았는데...
나가수 김건모 재도전이랑 지니어스 절도는 넣어줘야...
지구특공대
20/09/29 20:01
수정 아이콘
프듀는 거의 안봐서 크게 와닿지않았고...
스타는 워낙에 좋아해서 꽤나 충격적이었네요.
-안군-
20/09/29 20:01
수정 아이콘
마재윤한테 비빌려면 서태지 이지아 결혼 정도는 가져오셔야..
보라도리
20/09/29 20:01
수정 아이콘
조작 보다 놀라운건 조작 옹호 하고 그들도 엄연한 피해자 라고 쉴드 치는게 더 놀랍죠
독수리의습격
20/09/29 20:02
수정 아이콘
마재윤 조작 사건은 그냥 판 하나를 깨뜨려버린 사건이라......
가요계로 치면 이수만, 양현석, 박진영 중 한 명이 추문으로 사업 접고 연예계 은퇴한 수준이죠.
갓럭시
20/09/29 20:02
수정 아이콘
프로게이머 조작사건은 그래도 그 선수 팬들은 전부 버로우 타지않았나요 크크
윤형주
20/09/29 20:03
수정 아이콘
리그를 박살냈는데...
In The Long Run
20/09/29 20:04
수정 아이콘
이걸 마재윤에게 비비는건 좀...
GRANDFATHER__
20/09/29 20:04
수정 아이콘
우리애들도 (활동에 동의했지만) 피해자에요 !!!ㅠㅠ
나의다음숨결보다
20/09/29 20:04
수정 아이콘
검사님 오랫만에 보네요
GNSM1367
20/09/29 20:05
수정 아이콘
운영진들 제발 아이즈원 투견장게시판 하나 만들어주면 안될까요...
시린비
20/09/29 20:08
수정 아이콘
마재윤 및 조작선수 팬들이랑 다른건 직접 게임을 조작하고 브로커 한거랑 PD나 기업이 얽힌 것과는 다르단 거겠지요.
마재윤이 뭐 프로게이머48 나가서 CJ팀에 들어갔다 이런종류의 일로 욕먹은 것도 아니고
그래서 반응이 다른 것도 있겠지요. 그냥 프로게이머 팬들은 올바르고 아이즈원 팬들은 나쁘다고 보시는 분도 있겠고.
라라 안티포바
20/09/29 20:08
수정 아이콘
버로우가 아니라 배신감느끼고 같이깠죠
20/09/29 20:10
수정 아이콘
(수정됨) 프로듀스 멤버들이 자체적,능동적으로 조작에 가담했어야 마재윤에 비빌만해 보입니다.
20/09/29 20:10
수정 아이콘
그나저나 마재윤 조작 아닌가...
왜 2 로고가
20/09/29 20:14
수정 아이콘
이거나 저거나라고 생각하는데 PGR의 특성상 전자의 충격이 더컸죠
공부하는해
20/09/29 20:15
수정 아이콘
프듀는 고작 스연게가 좀 시끄러우니 셔터 잠시 내릴께요 였고
마주작때는 이스포츠고 나발이고 다 접어야되고 스타 커뮤니티인 여기도 그냥 접죠여서...
40년모솔탈출
20/09/29 20:16
수정 아이콘
그보다는 이혼 기사가 더...
55만루홈런
20/09/29 20:16
수정 아이콘
무조건 마재윤이라 보는게

마재윤은 진짜 스타판에 조작이 있는지도 잘 몰랐고 심지어 조작한 상대가 슈퍼스타였던 마재윤이었죠

근데 프듀 주작은 솔직히 프듀 마지막화때 괜히 착한주작 드립 나온게 아니죠 저렇게 순위가 변한다고? 저렇게 결과가 좋게 나온다고 의심이 조금이나마 있었죠. 그리고 프듀는 윗선에서 주작하면 충분히 주작 가능하기 때문에... (그 전에 아마 아학에서도 주작 논란 있었던)
제리드
20/09/29 20:17
수정 아이콘
스잘알 준식이형...
20/09/29 20:19
수정 아이콘
지금은 인천지검 부천지청장이네요. 차장검사급까지 승진했네요.
D.레오
20/09/29 20:19
수정 아이콘
아래글도 그렇고 1절만해야죠..
음란파괴왕
20/09/29 20:24
수정 아이콘
사실 이 건은 마재윤 주작보다는 워3 주작이 더 어울리긴 합니다만...
물맛이좋아요
20/09/29 20:24
수정 아이콘
이혼기사를 덮으려고 BBK를 터트렸으나 덮어지지 않은 이혼기사..
쿠크다스
20/09/29 20:27
수정 아이콘
팬이 그 대상을 무엇으로 보고있냐는 차이가 있죠.
아스날
20/09/29 20:27
수정 아이콘
판이 없어질뻔한 위기 vs 오히려 쉴드가 넘침
20/09/29 20:32
수정 아이콘
스타판이야 어차피 망할 판에 선수 몇 명이 잿가루 좀 뿌린 수준이고 아이돌판은 대기업이 조직적으로 움직여서 행동하고 아직도 당당하게 활동하고 있으니 비교가 안 되죠.
결정타!!
20/09/29 20:35
수정 아이콘
왜 저때 마재윤 팬분들은 가만히 계셨어요 피의 쉴드를 치시지 그럼 언금 공지 때리고 그랬을 텐데
올때메로나
20/09/29 20:35
수정 아이콘
판결문은 안준영 개인의 일탈 아닙니까?
뿔날리기
20/09/29 20:36
수정 아이콘
정말 정신 나갈것 같아요
결정타!!
20/09/29 20:36
수정 아이콘
왜 만들어야 하나요? 아이즈원이 뭐라고?
결정타!!
20/09/29 20:37
수정 아이콘
어차피 사람들 죽는데 왜 사나요?
20/09/29 20:39
수정 아이콘
처벌을 받은 사람이 복수 아니었나요??
20/09/29 20:39
수정 아이콘
각자 이유가 다르겠죠 크크크크크
20/09/29 20:41
수정 아이콘
마재윤 주작사건은 누가 경기 돌려보면서 뮤탈로 자기 뮤탈 강제어택해서 줄이는거 찾아낸 게 정말 대단하다고 생각합니다..
라라 안티포바
20/09/29 20:41
수정 아이콘
그때 강민해설이었나 심하게 납득못한것도 재평가했죠
결정타!!
20/09/29 20:42
수정 아이콘
그러게요 어차피 망할 스타판 왜 그렇게 아둥바둥 하면서 스폰서 잡으러 다니고 프로리그 만들고 판 키울려고 노력했는지 저는 이해가 가는데 님은 이해가 안가시나 봐요 크크
부기영화
20/09/29 20:42
수정 아이콘
워3 맵 밸런스 조작...
스브드스브드
20/09/29 20:50
수정 아이콘
그건은 진짜 주작이 아니라는게 정설인지 오래에요 신대근전은
안프로
20/09/29 20:55
수정 아이콘
크크 순간 차명환 VS 신상문 예시가 나올줄...
박세웅
20/09/29 20:56
수정 아이콘
제 갠적으론 전자가 더 충격 진짜 하 그래도 후자도 만만치 않습니다 크크 전원 다 조작된 맴버
flowater
20/09/29 21:03
수정 아이콘
사건자체는 둘 다 일어날 법 한데 양쪽다 실드 쳐 대는 사람이 있다는게 충격적이네요...
20/09/29 21:06
수정 아이콘
검사님이 스타를 그렇게 잘 아신다는 게 제일 충격적아있습니다
fallsdown
20/09/29 21:08
수정 아이콘
1절만 하면 공감했을텐데 2절 3절을 넘어서네요
동년배
20/09/29 21:08
수정 아이콘
피지알에서는 마재윤이죠. 3.3 전에 본좌론으로만 얼마나 시끄러웠는데
기사왕
20/09/29 21:13
수정 아이콘
전자는 하향세일지언정 그래도 아직 망할 걱정은 없다 판단되던 리그 하나를 순식간에 나락으로 떨어트린 사건이죠. 더군다나 한때 리그 최고 인기스타 중 하나가 거기에 핵심인물이어서 더더욱 충격이고.

후자도 임팩트가 크긴 했는데, 저는 개인적으로 전자 쪽 임팩트가 훨씬 컸다고 봅니다.
개념은?
20/09/29 21:13
수정 아이콘
공식적으로는 그 경기는 주작이 아니긴 합니다..
개념은?
20/09/29 21:14
수정 아이콘
사회에 미친건 마조작이 더 크죠.
주작이라는 단어가 괜히 태어난게 아니니까
20/09/29 21:24
수정 아이콘
윗댓들중 어느분 말씀대로 프듀껀은 워3 조작이랑 성질이 비슷하죠.
배고픈유학생
20/09/29 21:24
수정 아이콘
마재윤은 브로커짓만 걸린거 아닌가요?
theboys0507
20/09/29 21:26
수정 아이콘
스타1 조작이후로 모든 스포츠로 퍼진걸 감안하면 전자죠.
20/09/29 21:30
수정 아이콘
아이즈원은 관심이없어서그런가 그냥 주작할만했단 느낌이 컸네요 오디션프로그램 애초에 신뢰가 안가서

그럼그렇지 이느낌
턱걸이 100개
20/09/29 21:35
수정 아이콘
볼때마다 검사님 더 대단해보임
펠릭스30세(무직)
20/09/29 22:01
수정 아이콘
배신감 느끼고 같이 깠죠 <- 전직 악질 마빡이.
VictoryFood
20/09/29 22:03
수정 아이콘
아무리 마재윤이라도 서태지 이혼에는...
20/09/29 22:15
수정 아이콘
주작이 아니었군요...
20/09/29 22:19
수정 아이콘
여기서야 전자일 수 있겠으나...
일반적으로 놓고 보면 후자겠죠
신류진
20/09/29 22:19
수정 아이콘
원종서는 잊혀지는건가
무지개송아지
20/09/29 22:27
수정 아이콘
여기서 실드치는 것만 보면 연예계 최고존엄 정도는 되보이는데요..

아닌가요?
20/09/29 22:54
수정 아이콘
전자는 걍 그쪽 세계가 박살이 났는데요
모나크모나크
20/09/29 23:07
수정 아이콘
서로 지려고 주작한 게임 누구죠. 저그테란이었는데 진상을 알고보니 그렇게 코메디일수가...
20/09/29 23:20
수정 아이콘
전자죠. 전자는 그 판의 아킬레스건을 끊고 판 하나 자체를 작살을 내놨으니..
부질없는닉네임
20/09/29 23:39
수정 아이콘
스타판이 안 망했어도 롤,오버워치는 나왔을테니 스타판이야 곧 저물긴 했겠죠. 하지만 그렇게 어이없게 망할 판은 아니었던 것 같습니다
20/09/30 00:02
수정 아이콘
스폰서 구하던 시절의 스타판과 프로리그 만들어서 판 키우던 스타판과 진작에 신인들이 메마르고 프로게이머를 꿈꾸던 유망주들이 롤로, 스타2로 가던 스타판은 다릅니다.
20/09/30 00:03
수정 아이콘
조작의 결과로 msl의 몰락까지는 인정해도 나머지는 큰 관계가 있다고 말하기 어렵습니다.
-안군-
20/09/30 00:05
수정 아이콘
저때의 스노우볼이 굴러서 MBC게임 폐국도 오고, 지재권 문제도 터지고, PGR이 잠시 문을 닫았던 적도 있었죠...
20/09/30 00:08
수정 아이콘
MBC게임 폐국은 게임이 마음에 안 들던 권력자의 결정이라 생각하고, 지재권 문제는 스타2 흥행을 바라는 블리자드의 결정이라고 생각해서 주작과는 큰 관계가 없다고 생각합니다. 주작이 아니었어도 다른 시비를 걸어서 MBC게임을 폐국했을 거고, 주작이 없었어도 블리자드는 신규 게임인 스타2를 흥행시키기 위해 스타판에 어떤 식으로든 견제를 넣었을 거라고 봅니다.
타시터스킬고어
20/09/30 00:10
수정 아이콘
후자는 방송을 본 적이 없어서... 전자가 압도적으로 충격적이었어요.
8시 53분
20/09/30 00:41
수정 아이콘
이건 전자인게. 후자에 전자급 네임드가 있었으면 조작 터지자마자 팀 해산에 바로 1면 톱기사입니다.
마재윤 급이면 그래도 본좌 라인이었는데
그 급이 조작그룹에 있었다면. 당장 해산하고 우리 애 조작 묻으면 안된다고 난리났을겁니다.
활동 당연히 못하고 해체 엔딩이죠. 아니 최소한 활동할거면 팬들이 나서서 조작맴버 알아서 내보내자고 했을걸요??
그래서 이건 전자라고 봅니다.
Janzisuka
20/09/30 00:46
수정 아이콘
전 전자요 크르릉
동년배
20/09/30 00:56
수정 아이콘
(수정됨) 스타판하고 연예계-가요판 차이가 커서 비교가 힘들지만
저 때 마재윤 건은 연예계로 치자면 HOT-지오디-빅뱅-방탄급 남돌본좌 라인에 들어가는 그룹이 다른 그룹 끌어들여 마약-브로커 하거나 약하고 지상파 음방 했다 정도 수준이죠. 스타판이 워낙 예전 일이라 이제는 마재윤 위상이 실감이 안나는 분이 많겠지만요
프듀는 위에도 나왔지만 게임으로 치면 당시 스타판보다는 확실히 작은 워크3 맵조작 정도가 맞겠네요.
코우사카 호노카
20/09/30 01:05
수정 아이콘
두 세계를 같은 급으로 놓고보면 아이즈원은 마재윤의 위상에 비비기 힘들죠.
여자아이들_슈화
20/09/30 01:39
수정 아이콘
그 게시판은 그냥 안들어가면 이런(?) 꼴 안볼수 있을테니깐요
박정희
20/09/30 01:47
수정 아이콘
뇌절이라는 단어가 생각나네요
MISANTHROPY
20/09/30 03:39
수정 아이콘
조작으로 만들어진 그룹이라는 사실 법원 판결로 알게 되었고
피해자에 대한 보상이 이루어지지 않는 상태에서 활동하고 있는데요
마재윤이랑 동급이죠
20/09/30 04:12
수정 아이콘
소심한 추천수들 크크
한글날기념
20/09/30 10:47
수정 아이콘
진영수 박찬수
이라세오날
20/09/30 11:29
수정 아이콘
이준식 검사 인터뷰 볼때마다 느끼는게 어떻게 정리를 저렇게 명료하고 모르는 사람도 알아듣기 쉽도록 했는지 감탄이 나옵니다.
20/09/30 11:33
수정 아이콘
그거 완전 버닝썬...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기타] 스연게 재오픈 및 운영방침 공지 [35] jjohny=쿠마 20/05/10 35724 0
공지 수정잠금 댓글잠금 [기타]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79962 0
공지 수정잠금 댓글잠금 [기타] 연예인 성범죄의 피해자 등에 대해 언급/암시/추정/질문하는 등의 행위를 금지합니다. [1] jjohny=쿠마 19/03/15 113328 0
공지 [기타] 몇몇 표현들에 대하여 가이드라인을 재공지합니다. [23] 17/10/25 158725 0
54275 [연예] 실제 무대를 찾아보고 실망했던 노래 판을흔들어라117 20/10/27 117 0
54274 [스포츠] [해축] 챔피언스리그 시대 레알 마드리드 베스트 11 [3] 손금불산입228 20/10/27 228 0
54273 [연예] 본방 시청했던 커버무대 [3] BTS341 20/10/27 341 0
54272 [기타] 스연게 운영진들의 운영행태에 대한 생각 [40] 되나요3181 20/10/27 3181 0
54271 [스포츠] 또! 한국 신기록! '초미네이터' 최명진 100m '천하독주' [11] 아롱이다롱이1990 20/10/27 1990 0
54270 [연예] 용광로 사나이 포항의 아들 최성 - 딜라일라 [4] 아난1004 20/10/27 1004 0
54269 [연예] 본방 시청했던 데뷔무대 [53] BTS6051 20/10/27 6051 0
54268 [스포츠] (크보) NC 정규 우승의 가장 결정적이었던 장면 [39] 길갈3924 20/10/27 3924 0
54267 [스포츠] 오랜만에 다시보는 나이키 애니메이션광고 [1] 자리끼1505 20/10/27 1505 0
54266 [스포츠] [KBO] 플레이오프 순위 싸움의 중심에 있는 팀 [22] 손금불산입2383 20/10/27 2383 0
54265 [스포츠] [해축] 39살에 세리에 A 득점 1위를 노리는.gfy [15] 손금불산입2720 20/10/27 2720 0
54264 [연예] [트와이스] 스튜디오 춤 'I CAN'T STOP ME' 안무영상 [37] Davi4ever2707 20/10/27 2707 0
54263 [연예] 처음엔 사랑이란게 - Covered By 장범준 [18] 지금 우리3439 20/10/27 3439 0
54262 [연예] 미야와키 사쿠라 유전자외모 [7] 신이치란3535 20/10/27 3535 0
54261 [스포츠] 손..흥민..뭐라고..? [14] 실제상황입니다5818 20/10/27 5818 0
54260 [스포츠] ?? : 뭐? 이젠 헤딩으로도 골을 넣는다고? [44] Starlord4215 20/10/27 4215 0
54259 [연예] [일본] 코로나 완치된 히로세 스즈.jpgif(약 데이터) [2] 아라가키유이2609 20/10/27 2609 0
54258 [연예] SM 신인걸그룹 에스파 첫번째 멤버 공개 [49] 발적화5064 20/10/27 5064 0
54257 [연예] 아는 형님 걸그룹대전 예고 [7] 강가딘3636 20/10/27 3636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