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0/09/17 03:50:34
Name 류수정
Link #1 스탯티즈
Subject [스포츠] 키움히어로즈 0~0.5경기차시 승률
8/18 vs nc 패
8/20 vs LG 승(엔씨도 이김)
8/21 vs LG 패
8/25 vs KT 승(엔씨도 이김)
8/26 vs KT 패
8/29 vs 삼성 패
9/4 vs 한화 패
9/10 vs LG 패
9/13 vs 두산 무(-0.5게임차가 됨)
9/15 vs 롯데 패
9/16 vs 롯데 패

총 전적 11전 2승 1무 8패

엔씨와의 게임차가 줄어들면 마치 1위를 절대 할수 없다는 마음가짐으로 경기에 임한듯 상대 가리지않고 투타 전부 막장이 되며 패배를 반복...
덕분에 8월 이후 승률이 좋지않은 엔씨는 계속 1위를 유지하고있지만... 이 팀이 못따라잡는동안 엘지와 두산이 바짝 추격하게 되어버려서 같이 2위와 3위로 떨어진다고 해도 이상하지 않게된(....)

일단 내일은 1게임차니까 이길 가능성이 높아졌습니다만 엔씨가 요즘 기세좋은 sk에게 지게된다면 금요일은 또 장담할 수 없게 되었습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시간이지나면
20/09/17 04:48
수정 아이콘
근데 엔씨도 귀신같은게 그렇게 폼 안좋아도 이번시즌 최다 연패가 3연패랍니다.
3연패하면 귀신같이 누가 빠져도 갑자기 투타가 살아남
20/09/17 05:15
수정 아이콘
어제 진거보고 오늘도 어김없이 질거같아서 안본게 너무 다행이에요 2회까지만 봤는데 계속봤으면 돌아버렷을듯
스위치
20/09/17 05:54
수정 아이콘
1,2,3,4위가 다같이 못하는 중이죠... 먼저 정신차린 팀이 우승할듯
李昇玗
20/09/17 07:25
수정 아이콘
어젠 정말 대단했지요...
20/09/17 08:18
수정 아이콘
진짜 귀신같다는 말 밖에는 표현이 안됩니다 크크
20/09/17 09:03
수정 아이콘
요즘 NC, 키움 기세면 기아 만나러 갈 기세라...
Alan_Baxter
20/09/17 09:05
수정 아이콘
진짜 키움하면 선수 한명 한명 대단한 선수들이고, 무서운 강팀 느낌인데
뭔가 기용을 이상하게 한다는 느낌이 있더라구요.

좌투수 상대로 '푼'대 타율을 보이고 있는 타자를 상대로 좌투수에서 우투수로 바꾸질 않나..
투수 교체 타이밍도 이상한거 같고...
매일매일
20/09/17 09:08
수정 아이콘
13일 무승부 이후 0게임차였습니다
NC 강등방어전 진짜 보는사람 가지고 노네요.. 이러다 두 팀이 나란히 4, 5위 갈거같다는 생각 저만 한게 아니었군요
20/09/17 09:15
수정 아이콘
샌즈,샌즈만 있었어도....
나물꿀템선쉔님
20/09/17 09:34
수정 아이콘
흐흐흐 그런데도 아직까지 감독 쉴더가 남아있다는게 신기하죠
20/09/17 09:45
수정 아이콘
범죄를 저질렀냐?-아님
성적이 안 좋았냐?-아님
팬들이 싫어하나?-아님
돈을 많이 불렀나?-아님
다 아닌데 참...
20/09/17 09:55
수정 아이콘
손혁,손혁만 없었어도....
류수정
20/09/17 10:11
수정 아이콘
데이터를 보지않고 자신의 베이스볼 블러드가 이끄는대로 가는분이니까요. 데이터는 김준태가 좌투수에게 극약이지만 왠지 자신의 베이스볼 블러드가 우투수를 내라고 말했나보죠(....)
20/09/17 10:15
수정 아이콘
국대 4번타자, 수준급의 외국인 타자가 없고, 손혁을 감독으로 가지고 있는 상황에 이 정도 순위면 잘 버티는 것일수도????
20/09/17 10:35
수정 아이콘
1위직행 안하고 실전 감각을 유지하려는 빅픽쳐
이웃집개발자
20/09/17 10:50
수정 아이콘
장정석감독이 남아있었다면 더 나았을것같은데.. 전 야알못이니 뭐..
20/09/17 10:50
수정 아이콘
개인적으로 크보에서 송일수 이후 역대급 감독인데 성적에 묻히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신류진
20/09/17 12:30
수정 아이콘
1위부터 7위까지 게임차가 8게임 밖에 안나는군요;;
사랑해미니야
20/09/17 13:23
수정 아이콘
전 손혁 꽤 잘한다고 생각합니다. 2등이잖아요. 감독은 결국 성적으로 말한다고 봐서요.
위에 송일수얘기가 나오는데 어지간히들 까세요. 팀사정도 안좋은데 내려가라 고사지내는것도 아니고.
류수정
20/09/17 13:33
수정 아이콘
내려가는게 싫으니까 감독의 단점을 좀 고쳐보라고 쏴대는건데요. 무슨 박병호 부상 러셀 부진 이런 감독 책임도 아닌거가지고 까고있는것도 아니고 좌완에 약한 타자한테 좌완 내리고 우완 올렸다가 역전타 맞고, 사이드에 강한 좌타자 클린업 줄줄히 나오는데 사이드암 올리고하는 상식적이지 못한 투수교체, 번트시도 최고, 성공률 최저등 무의미한 작전 남발. 고쳐야될점이 분명히 있는 1년차 초보감독의 고칠점을 까고있는겁니다.

장정석감독 그립다고 하시는 분들도 많은데 그분들 장감 1년차땐 안깐줄 아세요? 그때도 부족한부분 보여서 다 깟어요. 무슨 선수가 단순히 못해서 까는 화풀이성 억까도 아니고, 엄연히 피드백 돼서 고칠수 있는 부분들에 대해서 얘기하는겁니다. 감독의 war이 아무리 잘해도 1~2밖에 안된다고 하지만, 그 1~2승만 더했으면 지금 1위인 팀이에요.
키움히어로즈
20/09/17 13:47
수정 아이콘
납득할만한 운영인가 X
번뜩이는 운영인가 X
선수단 관리가 잘되었는가 X
상식적인 운영인가 X

허허
사랑해미니야
20/09/17 14:03
수정 아이콘
야먄없죠. 어제 얘기해보면 김준태 좌투성적 안좋다고 이영준 계속 갔어야한다는데. 어제의 이영준이, 아니 최근의 이영준이 그럴만한 투수였나, 전 다르게 생각하고,
번트얘기가 아마 키움팬들에게 많이 나오는데, 과거 뻥뻥 쳐대던 히어로즈 생각하면 저도 맘에 안들었겠지만, 이번시즌의 히어로즈? 통계고 나발이고 대는게 뭐 대단히 나쁘다고 생각지않고. 요샌 대지도 않더만요.
전 기본적으로 작년에비해 키움전력이 많이 약하다 생각하기때문에, 이정도면 됐다고 보는겁니다. 시점이 달라요. 작년 LG SK를 포스트시즌에서 잡던 히어로즈는 이미 저물었다고 봐요. 작년과 다른야구를 하는데 성적이 2위다? 전 이부분을 만족하는겁니다.
20/09/17 14:18
수정 아이콘
한 2개월 전만 해도 1위랑 2위가 6.5게임차였는데..크흡..
소셜미디어
20/09/17 14:44
수정 아이콘
저도 어제 경기는 비슷하게 생각해요. 승리조에 좌투가 이영준 하나밖에 없는 이상 1) 흔들리는 이영준 끌고 간다 2) 우투 승리조 낸다 3) 좌투 추격조나 김재웅을 내는 묘수가 있는데 뭘 하든 맞으면 욕먹었을 겁니다. 공감가는 감독 비판도 있는데 가불기 비판이 너무 많아요.
류수정
20/09/17 14:56
수정 아이콘
일단 야만없은 이미 지나간일이 이랬다면이 없다는거라 경우의 수 따져보는거에는 해당사항이 없구요. 이영준 최근폼이야 안좋죠. 그건 그렇다치고 양현을 최주환 김재환 오재일 타순에 올리는거는요? 대체선발로 잘하던 조영건 뜬금없이 패전처리나 시키는거는요? 어제 하나가지고 이러는게 아닙니다.
뻥뻥 치는게 안되는 팀이 되어서 번트를 댄다는건 말이 안됩니다. 에이스급들한테만 대면 그럴수도 있겠다 치겠는데, 신인투수, 5~6점대 평자의 투수 상관없이 미친듯이 번트를 대는대요. 그것도 성공이나 많이 시키면 말도 안합니다. 이미 기존에도 꾸준히 번트성공률 낮은 선수들에게 주구장창 번트대서 거의 매번 실패해요. 번트는 성공해도 손해로 계산되는 경우가 더 많은 작전인데 실패까지 합니다. 물론 말씀하신바와 같이 이부분은 저번에 김하성 번트대게 했다가 공홈 터지고 요즘엔 덜대긴 합니다.
키움 전력 작년에 비해 약해진것도 맞지요. 박병호가 극심한 부진에 빠졌고 샌즈가 모터&러셀이 되었으니까요. 그래도 김하성 서건창은 작년만큼 해주고있고 이정후는 성적이 올랐습니다. 그리고 하위타선에서 김규민이 박준태로 바뀌면서 성적이 올라간 파트도 있습니다. 약해진건 맞는데 그렇게 많이 약해졌다고 할정도도 아니에요. 샌즈 빠짐 박병호 부진으로 팀 wrc+가 -7정도가 되었는데 골글 타자 두명 없어진거치곤 싸게막은 하락이죠. 투수는 팀 era가 1위니까 약해졌다고 볼수 없구요. 결론적으로 이 팀이 스타일을 스몰야구로 바꿔야할정도로 크게 떨어지지 않았다는겁니다. 지금 득점 잘 안나오는 경기가 많은건 전력이 떨어져서보다 감독이 스몰볼 야구를 강요하니까 나오는 결과물이죠. 최근경기야 그냥 타격침체라 쳐도 번트 한창 댈땐 경기당 3~4번을 댓는데 상대보다 공격을 1이닝 덜 하고 시작하는데 점수가 잘 나오겠나요.
어쨌거나 지금 감독을 비판하는건 못하는 부분이 분명히 있고 그 부분의 개선을 바라기때문에 하는겁니다. 팀 망했으면 좋겠다고 이러는게 아니구요.
Summer Pockets
20/09/17 15:08
수정 아이콘
키움갤에 14년도부터 마지막 순위싸움의 화려한 역사가 있는데 감독불문하고 모두 결과가 안 좋았고, 결국 손혁도 그 역사를 끊지 못할 것 같네요
이번시즌은 시작부터 짜증의 연속이긴 합니다.
기껏 경험치 다 먹여놓은 감독이 횡령범라인이라 계약만료.
샌즈는 한신이 붙은 시점에서 어차피 머니게임으로 못이겼을 상대니 못잡은 것 까진 OK -> 근데 데려온게 모터? 아무리 교체를 상정한 영입이라고 해도 정도라는게 있는데 이건 선넘었었죠.
시즌 시작 직후 브리검부터 시작해서 선발진이 로테이션 돌듯이 줄부상
뭐 여기까지는 짜증이 난다해도 어쩔 수 없는 부분도 있었다고 쳐도, 이렇게 짜증이 누적되어있는데 김하성한테도 번트를 시키질 않나 투수교체는 도대체 무슨 기준으로 하는건가 싶은 걸 보고 있자니 환장하겠습니다
소셜미디어
20/09/17 15:40
수정 아이콘
번트는 저도 뭐 비슷하게 생각합니다. 번트 대지도 못하던데 계속 시킬 필요 없죠. 조영건이나 김재웅이나 이승호 최원태 올라오면 불펜 가야되고 갈거면 필승조가 아니라 여유 있을 때 던지게 해주는게 맞습니다. 이승호가 먼저 왔고 최원태가 다음주 온다치면 1~2번 선발 기회 둘 중에 누구 주냐 선택하는건데 그제 김재웅이 나와서 터지긴 했죠. 아마 다음 기회는 조영건 한번 나오고 최원태가 선발 로테돌겠죠.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기타] 스연게 재오픈 및 운영방침 공지 [35] jjohny=쿠마 20/05/10 28958 0
공지 수정잠금 댓글잠금 [기타]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74408 0
공지 수정잠금 댓글잠금 [기타] 연예인 성범죄의 피해자 등에 대해 언급/암시/추정/질문하는 등의 행위를 금지합니다. [1] jjohny=쿠마 19/03/15 105923 0
공지 [기타] 몇몇 표현들에 대하여 가이드라인을 재공지합니다. [23] 17/10/25 149944 0
53407 [스포츠] [해축] 5골을 넣으며 맨시티를 파괴한 바디와 레스터.gif (데이터) [9] 나의 연인1017 20/09/28 1017 0
53406 [연예] 2020년 9월 넷째주 D-차트 : BTS 4주 연속 1위! 스키즈 2위-fromis_9 11위 Davi4ever134 20/09/28 134 0
53405 [연예] 임계점을 넘은 비밀의 숲 2 (강스포) [16] Daniel Plainview961 20/09/28 961 0
53404 [스포츠] 이번 시즌 디그롬 구종 분포 [5] 물맛이좋아요588 20/09/28 588 0
53403 [연예] 수아레즈의 센세이션한 ATM 데뷔전.gif (약 데이터) [15] 나의 연인1649 20/09/28 1649 0
53402 [스포츠] [해축] 손흥민도 잃고, 승점도 잃고.gfy [38] 손금불산입2643 20/09/28 2643 0
53401 [스포츠] [해외축구] 손흥민 부상인가 봅니다? [19] LucasTorreira_112722 20/09/28 2722 0
53400 [연예] 짤막한 다케우치 유코 영상 [2] 한이연1469 20/09/28 1469 0
53399 [연예] 비밀의 숲2 이번회차 다들 보셨나요?? [24] 소주의탄생1812 20/09/28 1812 0
53398 [스포츠] 아직 녹슬지 않은 무버지의 입딜 [26] 24669 20/09/27 4669 0
53397 [스포츠] 혼돈의 크보 순위 [16] 길갈2977 20/09/27 2977 0
53396 [연예] [영화/음악] 지금 만나러 갑니다 [8] 아라가키유이1382 20/09/27 1382 0
53395 [연예] 다음주 빌보드 핫100 예측.jpg [18] 감별사3760 20/09/27 3760 0
53394 [연예] 실시간 뭉쳐야 찬다 나와서 깡춤추는 홍성흔 [12] 손금불산입4017 20/09/27 4017 0
53393 [연예] [러블리즈] 배텐으로 드러난 지애의 흔한 버릇들 (약 데이터) [4] 나의 연인1170 20/09/27 1170 0
53392 [연예] 김채원 얼굴 크기 [14] 라붐팬임5675 20/09/27 5675 0
53391 [스포츠] [당구] 팀리그 흥미로운 경기들 [1] Croove915 20/09/27 915 0
53390 [연예] 임성한의 역대 필모그래피.TXT [12] 비타에듀2647 20/09/27 2647 0
53389 [스포츠] [KBO] 끝내주는 남자(3개 gif) [9] 의미부여법1848 20/09/27 1848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