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19/11/09 01:39:24
Name 김치찌개
File #1 1.jpg (528.1 KB), Download : 0
Link #1 이종격투기
Subject [스포츠] KBO 가장 깨기 어려운 기록 설문조사.jpg (수정됨)


안녕하세요 김치찌개입니다!
1위는 장명부 30승이네요
2위 최동원 한국시리즈 4승도 진짜 나오기 힘든 기록이지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StondColdSaidSo
19/11/09 01:40
수정 아이콘
30승이 아니라 400이닝으로 해야 맞을듯..
19/11/09 01:45
수정 아이콘
장명부옹은 빼고 해여죠
졸린 꿈
19/11/09 01:49
수정 아이콘
최동원 선수는 4승 1패가 그냥 4승 보다 더 더 위대한 기록이라고 생각합니다
동년배
19/11/09 02:31
수정 아이콘
장명부 이닝은 아예 므르브에서 데드볼 시대 기록 잘 언급 안하는 것처럼 제외했나 봅니다.
나의다음숨결보다
19/11/09 02:37
수정 아이콘
고 최동원 선수도 4승보다 한국시리즈 40이닝이 더 대단하다고 느낍니다.
진짜;;
19/11/09 03:10
수정 아이콘
이론상 10이닝만 던지고도 가능한 30승
1과 1/3이닝만 던져도 가능한 한국시리즈 4승1패

부가적인 설명이 붙어야 더 위대한 기록인데...

60경기 등판 427.1이닝 완봉5 완투36..
5경기 등판 40이닝 완봉1 완투4(완투패1포함) 구원1
19/11/09 04:48
수정 아이콘
다른기록은 메이져리그 수준급선수 데려다놓으면 가능할거같지만
이종범 84도루는 불가능해보입니다
포인트가드
19/11/09 04:52
수정 아이콘
순위권 밖으로 라뱅빠로서 이병규의 변태안타 갯수
19/11/09 04:56
수정 아이콘
1,2위는 현재 시스템에선 이해가 안가는 기록이네요..
선수생명따위는 필요 없는 시기였나보네요.
Enterprise
19/11/09 07:17
수정 아이콘
선발 30승이니까 150이닝으로 해줍시다... 물론 김현욱의 구원 20승도 있긴 하지만요
골든글러브
19/11/09 07:38
수정 아이콘
2번은 아무리 잘 해봐야 타이기록이라서.. 불멸의 기록이라고 봐야죠
천원돌파그렌라간
19/11/09 07:55
수정 아이콘
장명부의 기록은 깨져서는 안되는 기록이죠 완전 흑역사인데요 -_-
In The Long Run
19/11/09 07:58
수정 아이콘
저런 기록 넣는거는 약간 "세계에서 일을 가장 열심히 한 사람 기네스북" 부문에서 17세기 5살부터 하루 12시간씩 12살부터는 16시간씩 격무에 시달리다 15살에 사망해 생애의 약 50% 가까이를 일만 하다가 죽은 아이의 기록을 영원히 깨지지 않을 기록이라고 가지고 있는 느낌이네요.. 현대의 스포츠의학 측면에서는 절대 권장될 수 없고 권장되어서도 안되는 일이라 깨지지 않는 기록인데 무슨 의미가;
한가인
19/11/09 12:02
수정 아이콘
한해에 400이닝이 말이되는 수치인가????
도라지
19/11/09 12:54
수정 아이콘
선수를 갈아도 불가능할거 같은데요.
됍늅이
19/11/09 16:57
수정 아이콘
메이저리그에서도 사이 영의 511승보다 TMT성님의 한한한만두를 더 깨지기 힘든 기록으로 꼽지요.
아즈가브
19/11/09 17:36
수정 아이콘
그래서 400이닝 빼고 30승 넣은 것 아닐까요? 30승은 진짜 미친 천재가 나와서
나온 경기 전승하면 그나마 달성할 가능성이라도 있는 기록인데
400 이닝은 나오면 안되는 기록이니까요.
19/11/10 00:00
수정 아이콘
여기선 10위지만 이승엽 56홈런도 깨기 힘들 기록이라...
앞으로 10년안에 40-40 하고 56홈런 깨는 선수가 나왔음 좋겠습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기타] 스연게 재오픈 및 운영방침 공지 [34] 12회차 글쓰기 이벤트jjohny=쿠마 20/05/10 5941 0
공지 수정잠금 댓글잠금 [기타] 통합 규정(2019.11.8. 개정) 12회차 글쓰기 이벤트jjohny=쿠마 19/11/08 53344 0
공지 수정잠금 댓글잠금 [기타] 연예인 성범죄의 피해자 등에 대해 언급/암시/추정/질문하는 등의 행위를 금지합니다. [1] 12회차 글쓰기 이벤트jjohny=쿠마 19/03/15 82357 0
공지 [기타] 몇몇 표현들에 대하여 가이드라인을 재공지합니다. [23] 17/10/25 130631 0
공지 [기타] [공지] 스연게 단축키 설정이 완료되었습니다. 분수 16/09/23 213163 0
50154 [연예] 삼시세끼식 개그에 적응 못한 이광수.jpgif [8] TWICE쯔위1310 20/06/06 1310 0
50153 [연예] 직장 동료라는 사람이 와이프를 자꾸 데려간다.JPG [4] 살인자들의섬1610 20/06/06 1610 0
50152 [연예] [노기자카46] 열도의 04년생 아이돌.jpgif(약 데이터) [2] 아라가키유이481 20/06/06 481 0
50151 [연예] '깡 열풍' 비, 진짜 농심 새우깡 모델 발탁 [9] 강가딘1557 20/06/06 1557 0
50150 [스포츠] '배구여제' 김연경, 11년 만에 흥국생명 복귀…연봉 3억5천만원 [35] 아르타니스2454 20/06/06 2454 0
50149 [스포츠] [KBO] 2020 FA 계약자들 현재까지 성적 [24] 손금불산입1757 20/06/06 1757 0
50148 [스포츠] [KBO] 강백호 선수 오늘 2군에 출전,.. [12] 의미부여법2146 20/06/06 2146 0
50147 [스포츠] [해축] 로만 시대 첼시의 스트라이커들 [14] 손금불산입877 20/06/06 877 0
50146 [연예] [에이핑크] 돈 필요하구나 너희? [7] 무적LG오지환1535 20/06/06 1535 0
50145 [스포츠] [야구]갈데까지간 한화 [44] 코끼리3851 20/06/06 3851 0
50144 [연예] [트와이스] MORE & MORE Dance Practice [15] VictoryFood863 20/06/06 863 0
50143 [연예] 이세영 운영팀장님의 비빔면 요리 [3] Croove2395 20/06/06 2395 0
50142 [스포츠] [KBO] 10구단 일자별성적(연승/연패 포함) [15] Binch1399 20/06/06 1399 0
50141 [스포츠] 메이저리그 구단주, 48경기로 시즌 치르는 방안 제안 [10] 강가딘2284 20/06/06 2284 0
50140 [연예] 백상 영화부문 남자 조연상 받은 이광수 수상소감 [2] 강가딘4489 20/06/06 4489 0
50139 [연예] 1970년대 댄스브레이크. [12] kien2907 20/06/06 2907 0
50138 [연예] [니지프로젝트] 마야, 아카리, 미이히, 유나 팀 무대 - "Feel Special" [10] 피디빈1716 20/06/06 1716 0
50137 [연예] [트와이스] 뮤뱅 MORE & MORE 컴백무대 [12] 그10번1523 20/06/05 1523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