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18/01/06 00:06:23
Name 유지애
Link #1 유툽
Subject [연예] [故 김광석 22주기 헌정영상] 잊어야 한다는 마음으로 – 아이유


아이유의 잊어야 한다는 마음으로 입니다.
꽃갈피 둘에 포함되지 못한 것은 아쉽지만
이렇게 공개해준 것 만해도 참 감사하네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유애나
18/01/06 00:07
수정 아이콘
올리려고 쓰는와중에 먼저 올라왔었네요.
원래 리메이크 앨범 타이틀곡으로 예정 되었다는 얘기도 있었습니다.
뮤비는 밤편지와 이어지는 내용으로 찍었다고 하더라구요.
유지애
18/01/06 00:09
수정 아이콘
네, 그렇게 들었었죠... 근데 시기가 그랬던지라 이해는 가면서도
아쉬운 마음이 한켠에 드는 것은 어쩔 수가 없네요
IDEAL.OF.IDOL
18/01/06 00:26
수정 아이콘
이게 예정대로 타이틀곡으로 나왔다면 지금도 차트 상위권에 있을꺼 같은데 아쉽지만 어쨌든 세상에 나오기라도 했으니 좋네요
담배상품권
18/01/06 00:41
수정 아이콘
음... 저는 영 별로네요. 원곡이 나아요.
진산월(陳山月)
18/01/06 00:42
수정 아이콘
(수정됨) 몇번을 들어봐도 별로네요. 요즘가수의 노래에서 김광석의 느낌을 찾아보려한게 잘못인지는 모르겠지만 제 귀에는 별로 마음 와닿질 않는군요...

김광석의 노래 중 가장 좋아하는 두 곡 중 하나라서 더 아쉬운 것일지도...
우울한구름
18/01/06 00:44
수정 아이콘
전 김광석씨 세대가 아니었어서 그런가, 좋네요.
18/01/06 00:50
수정 아이콘
원곡보다 좋네요 전 그래요
작별의온도
18/01/06 00:53
수정 아이콘
저에겐 원곡은 원곡대로 이 곡은 이 곡대로 좋은듯
유애나
18/01/06 01:11
수정 아이콘
뮤비 링크에 있는 아이유 소개글입니다.

비록 앨범에 담진 못했지만, 소중히 불렀고 여전히 아름다운 이 곡을
고인의 음악을 사랑하는 한 명의 팬으로서 존경과 추모의 마음을 담아 바칩니다.
– 아이유
래쉬포드
18/01/06 01:43
수정 아이콘
아이유팬이기도 하고 원곡을 몰라서 전 그냥 좋네요 흐흐
사나없이사나마나
18/01/06 01:47
수정 아이콘
딱 아이유에게 기대했던 만큼보다 덜하지도 더하지도 않은 것 같아요. 그래서 크게 좋습니다. 원곡 감성과는 다르지만 그 감성이 그리우면 원곡 들으면 되니깐요.
14회차 글쓰기 이벤트 참여자괄하이드
18/01/06 02:04
수정 아이콘
나중에 음원으로 발매하지않을까 했는데 그냥 풀어버리네요.

앨범 타이틀로 넣기로하고 뮤비까지 찍어놓은걸 갑자기 폐기하고 내버리기까지 참 고뇌가 많았을텐데...(실제로 타이틀이 갑자기 없어저버리니 앨범 자체가 좀 애매해졌죠)

저는 너무 좋습니다. 아이유팬이시라면 알겠지만 뮤비는 밤편지와 연결되는 내용이죠
차라리꽉눌러붙을
18/01/06 02:29
수정 아이콘
저 김광석 엄청 좋아하는 데 이 정도면 완전 만족합니다!!!
차라리꽉눌러붙을
18/01/06 04:22
수정 아이콘
(수정됨) 근데 약간 더 개여울 부르는 느낌으로 했으면 더 좋았을 것 같은 느낌이......
암튼 김광석 노래 옛날 플레이 리스트에 있던 거 쭉 듣는데 진짜 우수어린 목소리 하나는 우리나라 탑이네요...ㅠㅠ
솔로13년차
18/01/06 02:31
수정 아이콘
기대했던? 예상했던? 아이유의 감성으로 나온 곡이네요. 충분히 좋은 곡이지만, 아무래도 원곡이 더 좋아요.
감성이란게 사람마다 다 다른데, 특히 이런 감성적인 곡의 경우 사람마다 평가가 다 다를 수 밖에 없죠.
거기에 감성이란 면에 있어서 김광석은 워낙 유니크한 사람이라.
김광석의 감성이 독특한 건 김광석의 발성이 그리 좋은 발성이 아니라는데 있거든요. 하지만 본인의 능력?이 워낙 뛰어나서 그런 좋지않은 발성에도 불구하고 결과물이 나온 형태라. 아마 앞으로 이런 감성이 안나올거라고 생각하는데 이게 그 이유입니다. 앞으론 뛰어난 능력을 가진 사람이 이런 발성을 하지 않겠죠.
노름꾼
18/01/06 04:03
수정 아이콘
엄청 좋지 않나요? 김광석님 원곡을 좋아하는데도 이버전도 엄청 좋은데요. 오히려 내사랑내곁에가 좀 아쉬웠는데 이 노래는 정말 훅 들어오네요.
쉼표한번
18/01/06 04:49
수정 아이콘
아이유 + 잊어야 한다는 마음으로 라고 했을때 딱 떠오르는 느낌으로.. 위에도 있듯이 예상했던만큼, 기대했던만큼 나온것 같아요.
그리고 딱 그만큼이라서 참 좋네요. 사실 뭔가 더 있었으면 하는 아쉬움이 없는건 아닌데, 그랬으면 오히려 과하게 느껴졌을지도 모를 일이구요.
데뷔초 통기타들고 예능 여기저기 나와서 본인 태어나기도 전 노래 부르던 모습들이 오버랩되기도 하고.. 참 좋습니다.
좋은 노래 감사합니다. 오래오래 음악활동하기를..
퀵소희
18/01/06 05:28
수정 아이콘
좋네요. 원곡에 비해 아니라고 히시는분들도 계시지만, 원곡을 잘 모르는 세대인 저에게는 너의의미를 처음듣고 꼳힌것처럼 이곡도 오히려 리메이크덕에 원곡을 찾고싶게 만듭니다.
원펀맨
18/01/06 06:31
수정 아이콘
원곡 들으러 갑니다..
작은빵떡큰빵떡
18/01/06 07:59
수정 아이콘
저는 원곡의 그 절제된 절절함이 매력인 곡이라고 생각해서..

아이유가 부르니까 안어울린다는 느낌이 들긴 하네요.
아이유는 역시 오히려 앵콜요청금지 같은 곡이 더 어울리는 것 같아요.

이 곡에대한 개인적인 불호와는 별개로, 아이유의 꽃갈피 프로젝트는 정말 좋아합니다. 특히 나의 옛날 이야기 같은 곡이요
18/01/06 10:41
수정 아이콘
예~~~전에 스연게 생기기 전에 자게에서였나
꽃갈피 처음 나왔을 때 리뷰글에서 꽤 많은 분들이

생각보다는 별로다
슬픈 노래를 슬프게 표현하고
기쁜 노래를 기쁘게 부른 것 같다
이런 댓글을 쓰셨던 기억이 나는데
저도 좀 그런 것 같아요

처음엔 꽤 좋은데 결국은 원곡 찾게 되는 느낌이랄까요.
다만 나의 옛날이야기는 원곡보다 더 좋은 것 같습니다.
14회차 글쓰기 이벤트 참여자괄하이드
18/01/06 16:55
수정 아이콘
와 상상했는데 앵콜요청금지 엄청 잘어울릴것같네요.
가장 보통의 존재 불렀던거 생각나는게.. 그런식으로 툭툭 가볍게 부르는창법 너무 좋아요
18/01/06 08:27
수정 아이콘
아이유가 가장 잘하는 방법으로 부른거라 봐요. 그리고 할 수 있는 최선으로 대응했고요. 이곡이 타이틀로 공들인 곡인데 삭제하면서 붕 떴었죠.
배유빈
18/01/06 09:57
수정 아이콘
아 역시 좋네요. 티저 공개되었을때 했던 기대를 충족시켜줍니다.
다시한번말해봐
18/01/06 11:04
수정 아이콘
음워어언 ㅠㅠ
위원장
18/01/06 11:36
수정 아이콘
저는 원곡보다 훨씬 좋네요.
신중함
18/01/06 11:37
수정 아이콘
원곡이 넘 좋아서 원곡에 비할순 없다고 생각하지만... 그래도 생각보다 훨씬 괜찮은 거 같네요. 이 노래를 원곡보다 잘 부르면 사람 아님~
18/01/06 13:01
수정 아이콘
그냥 아이유한테 원했던것만큼 고정도 나온것같아요.
음원으로 듣고 싶네요.
삼겹살에김치
18/01/06 14:49
수정 아이콘
원곡을 안들어봐서 그런지 이노래만으로도 충분히 좋네요...개인적으로는 정인이 불렀던 잊어야하는 마음으로가 좀더 좋긴한데 아마 그버전이 조금더 담담해서 그런거같아요.

너의의미라던가 이번 시상식(어디였는지 기억은 잘안나는데) 내사랑 내곁에처럼 예전노래를 계속해서 시도하는것만으로도 충분히 의미가있다고 생각이들어요
롯데닦이
18/01/06 15:39
수정 아이콘
음원으로 내줘!!!!!!!!!!!!!!!!!!!!!!!!!!!!!!!!!
huckleberryfinn
18/01/06 15:39
수정 아이콘
흔한 김광석 다시부르기1 같네요.
요새 여자 젊은 가수 데려다가 불러봐 하면 다 저렇게 저런 식으로 부를 듯
루루라라
18/01/06 21:36
수정 아이콘
저는 원곡보다 좋네요. 앨범에서 빠졌던게 여러모로 아쉽네요.
폰독수리
18/01/06 21:38
수정 아이콘
애초에 이 원곡의 감성을 아이유처럼 핫한 여가수가 그대로 살리는건 불가능하죠. 자기 스타일대로는 충분히 잘 불렀네요. 젊은 후배들이 이 노래 커버한것은 몇년전 불후의 명곡에서 강민경이 부른게 제일 괜찮았는데 이것도 꽤 괜찮은 것 같습니다.
부들부들
18/01/07 17:11
수정 아이콘
김광석의 노래를 좋아하는 분들은 멜로디나 가사 그 자체도 좋아하지만 그것보다는 김광석의 보이스 자체를 좋아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라.. 저도 그렇지만 그 유니크한 목소리에 매료되어 김광석 노래를 좋아하는 사람들은 그 어떤 가수가 리메이크 한들 2프로 부족하다고 느낄수 밖에 없다고 생각해요. 그리고 그나마 아이유의 지금 이 노래는 억지로 그 감성을 따라가지 않고 본인의 감성으로 재해석했기 때문에, 뭔가 아쉽게도 느껴지지만 반대로 억지스럽지 않고 자연스럽죠.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62043 [스포츠] 오타니 고장난 모닝콜 복구완료.MP4 [30] insane6245 21/07/26 6245 0
62041 [연예] 2021년 7월 넷째주 D-차트 : BTS 2주 연속 1위! 이무진 8위까지 상승 [8] Davi4ever1715 21/07/25 1715 0
62040 [스포츠] 부커네집에서 열린 포커대회.JPG [9] insane7274 21/07/25 7274 0
62039 [스포츠] [K리그] 울산에서 대참사 진행 중 [17] 번개크리퍼5506 21/07/25 5506 0
62037 [스포츠] [WWE/AEW] 몇가지 소식들 [5] TAEYEON2180 21/07/25 2180 0
62036 [연예] 100억 이상 몰래 기부한 연예인.jpg [34] 파랑파랑11828 21/07/25 11828 0
62035 [스포츠] [MLB] 잰슨이 절실한 류현진 [12] 묻고 더블로 가!6126 21/07/25 6126 0
62034 [스포츠] [KBO] 어제 대표팀과 LG 경기에서 나온 수비 [23] 14회차 글쓰기 이벤트 참여자판을흔들어라4435 21/07/25 4435 0
62033 [스포츠] 클리블랜드 인디언스 역사속으로…내년부터 '가디언즈' [14] 강가딘4453 21/07/25 4453 0
62032 [스포츠] 류거나 드래프트 당시 류현진 반응.JPG [32] insane7096 21/07/25 7096 0
62031 [연예] [오마이걸] 이 시국 걸맞는 거리두기 안무.ytb VictoryFood3644 21/07/25 3644 0
62030 [연예] 영국에서 싱글차트 1위 7곡 이상 기록한 가수들.TXT [4] 비타에듀1892 21/07/24 1892 0
62029 [연예] 영국에서 싱글차트 1위 10곡 이상 기록한 가수들.TXT [3] 비타에듀1430 21/07/24 1430 0
62028 [스포츠] [MLB] 올림픽에 시청자를 붙잡기위해 고오오급 야구하는 천조국.gfy [26] 오우거6212 21/07/24 6212 0
62027 [스포츠] [해축]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영입 이적료 순위 현황 [14] 14회차 글쓰기 이벤트 입상자손금불산입3176 21/07/24 3176 0
62026 [스포츠] [해축] 손흥민은 프리미어리그 7번들 중 최고? [32] 14회차 글쓰기 이벤트 입상자손금불산입5847 21/07/24 5847 0
62025 [연예] 소녀시대가 카라노래를 부르느 풍경.mp4 [11] 강가딘4896 21/07/24 4896 0
62024 [연예] 박수홍, 친형 상대 116억 소송 [33] 카미트리아10361 21/07/24 10361 0
62023 [스포츠] 학폭 피해사실 알리자 성폭행 무고로 반격 [22] 아케이드8445 21/07/24 8445 0
62022 [스포츠] [K리그] 통산 100경기 50골을 기록한 무고사 [7] 及時雨1870 21/07/24 1870 0
62021 [연예] 중국 경찰, 전 엑소 멤버 크리스 우의 성폭행 확인 [56] 동굴곰9123 21/07/24 9123 0
62020 [연예] [트와이스] What is Love? 2021 ver, 사진,움짤모음 (데이터주의) [7] 그10번1946 21/07/24 1946 0
62019 [연예] 보이즈 투 맨 - 미워도 다시한번 [4] FLUXUX3372 21/07/24 3372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