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다시봐도 좋은 양질의 글들을 모아놓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2/03/19 17:05:42
Name 한국화약주식회사
Subject 톰켓을 만들어 봅시다.
AINwAMF.jpg

뒤적거려보니 예전에 중고장터에서 사놨던 구형 톰켓과 신형 톰켓이 같이 있습니다.

하나는 1988년인가 나온 아카데미의 구 금형 제품에 데칼만 바꾼 것이고, 다른 하나는 2017년에 새로운 금형으로 나온 톰켓입니다.

일단 둘다 만들어보자는 초보의 근거없는 자신감으로 열어봅니다.

EnY7pKG.jpg

비행기의 시작은 조종석입니다. 다행이도 두 제품 모두 데칼로 처리되어 있어 데칼만 잘 붙여주면 그럭저럭 이쁘게 보입니다. 저런걸 직접 칠하는 수준의 굇수가 되기 위해서는 10년을 더 갈고 닦아야 하지만 그때쯤이면 수전증이 더 심해져서 결국 플러스 마이너스가 되어 그대로 일것 같습니다. 좀 일찍 시작할껄...


afmpwyC.jpg

멀리서봐도 뭔가 좋아보이는게 신금형이고 뭔가 뭉특해보이는게 구금형입니다. 거의 30년 차이니까 기술의 발전이 어마어마합니다. 소방차가 덤블링 하던 시절에 나온 금형과, 오늘날 금형 기술은 너무나도 큽니다.

uNXbIA1.jpg

뚝딱뚝딱 맞아가는 신금형과, 하나를 맞추면 하나가 틀리는 단차를 자랑하는 구금형을 맞추다보면 하나는 모형을 만드는 것이고, 다른 하나는 성불하는 부처를 만드는 키트인듯 합니다. 끝없이 사포질로 겨우 단차를 맞춰줍니다.

8LMqAqr.jpg

대충 두개의 킷 조립을 완성시켰다 라는 착각속에 기초 작업을 해줍니다. 다만 구금형이 가지는 장점은 날개를 접었다 펼쳤다 할 수 있다는 것이고 신금형은 하나를 선택해야 합니다. 물론 개조하면 날개를 접고 펴고를 할 수는 있습니다만 초보에게 그런건 사치입니다.

oYP2Vcu.jpg

대충 책칠 해주고... (저 검정색은 일일히 마스킹 테이프로 잘라서 칠해주고... 다시 수정해주고 총 3번의 삽질을...)

Nj1JUlZ.jpg

이렇게 흰색 노가다까지 해주면

f8mB35m.jpg

일단 도색은 모두 완료한 듯 합니다. 손이 많이 안가보이지만 정말 많이 갔습니다. 특히 저 날개 앞부분 미묘한 은색들과 앞부분의 검정색 저거저거...

MIXlAhd.jpg

나름 별매 레진 시트도 사다가

05qN7Nt.jpg

색칠해줍니다. 왜 꼭 칠할때 안보이고 사진으로 나중에 보면 안된데가 보이는지 미스테리입니다. 눈이 나를 속이고 있어요.

12aEYKn.jpg

이제 항공기 만들때 가장 힘들다는 데칼을 시작합니다. 기갑은 궤도, 함선은 에칭, 그리고 비행기는 데칼이 단순 노동 3대장입니다.

6y42YJQ.jpg

대충 40개쯤 붙였는데 티가 안난다. 하지만 일본 항공자위대 키트들은 자잘한 경고 문구 대충 100개 부터 시작하는 애들도 있습니다. 일본애들은 가학을 좋아하나봅니다.

QjOjzFc.jpg

이제 에나멜 블랙 + 브라운 + 에나멜 신너를 대충 스까서 워싱 겸.. 겸사겸사 톤다운도 좀 해주고.. 하면

NzctZ87.jpg

이렇게 됩니다.  약간 어두워지면서 패널들은 조금 강조되고 약간 실제 비행기 특유의 더티한 느낌...


n5l1sMz.jpg

더티한 느낌을 더 살려주기 위해 미 해군 함재기들 보며 기름때 표현을 더 해줍니다.

SmsaKYp.jpg

톰켓은 날개를 접었다 폈다 하기 때문에 저 부분에 움직인 흔적을 따라 기름이 껴있습니다. 적당히 잘 표시해줍니다.

kGP2Zi5.jpg

대충 다리도 붙여주고

9gz13RF.jpg

날개, 연료탱크 등 기타 자잘한 것들도 작업해줍니다. 저거 작업하는데만 3~4시간 걸린듯...

4CDvv7D.jpg

붙여줄때에는 순간접착제를 씁니다. 워낙 붙는 면이 적기 때문에 일반적인 프라모델용 수지접착제나 무수지접착제로는 쉽게 떨어져나가더군요. 하지만 잘못붙여주면 안되니까 제일 조심 조심...

IVrjffw.jpg

초기형에만 있는 센서도 특별히 작업해줍니다.

HEvZkSa.jpg

대충 하단쪽 문까지 모두 달아주고...


2l7UDD1.jpg

F-14 특유의 조종석 앞유리 (저 부분은 딱히 색이 없습니다. 그냥 유리가 다른 부분보다 두껍다보니 색이 편광되면서 파란색 초록색등으로 찍히는지라...걍 내가 좋아하는 파란색)

6QSoKod.jpg

마지막으로 항공기 특유의 표시등을 칠해줍니다. 모든 항공기는 왼쪽에 빨간색, 우측에 파란색 (초록색) 표시를 하도록 되어 있기 때문에 항공기를 많이 만들다보면 좌빨우녹 이라 외워줍니다.

35ApCZ7.jpg
ow5zToS.jpg
t8xNbCM.jpg
UPDUR9T.jpg
B2qwLQ0.jpg


이렇게 아카데미 1/72 F-14A를 만들어봤습니다. 2월 16일부터 만들어서 3월 16일 완성시켰으니 출퇴근하면서 대충 한달 정도 걸렸네요.

사실 제가 이렇게 올리는 것도.. 이걸 보고 나도 한번 만들어볼까 하는 분이 한 분이라도 늘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입니다. 아무래도 한국에서 모형이라는 취미는 워낙 작은 취미고 다들 어려워하시는거 같거든요. 저도 그랬고.. 한 1년 정도 만들다보니 남들처럼 막 멋있게는 아니더라도 보기좋게 자기만족으로 할 수 있는 취미긴 해요.


무엇보다 저렴합니다. 만드는데 4만원 정도 들었습니다. 한달에 4만원짜리 취미면..진짜 저렴한거 아닌가요 흑.


* 손금불산입님에 의해서 자유 게시판으로부터 게시물 복사되었습니다 (2023-12-01 01:45)
* 관리사유 : 추천게시판 게시글로 선정되셨습니다. 좋은 글 감사합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2/03/19 17:11
수정 아이콘
캬 금손이시네요 잘 봤습니다 톰켓 탑건에서 보고 반한 로망 기체죠 미군기 중에서 제일 간지나고 멋진 기체라 생각합니다
그다음은 f22 구요 제 순위로는
22/03/19 17:26
수정 아이콘
웨더링이 너무 과해 보입니다.
그냥 깔끔하게 도색했었으면 어땠을까 합니다.
미사일은 또 너무 깔끔하네요.
죽전역신세계
22/03/19 17:27
수정 아이콘
서버 얘기하시는줄..
어름사니
22/03/19 17:40
수정 아이콘
tomcat 얘기하시는 줄.... 미그23도 그렇고 가변익기는 참 멋있는데 이젠 못 보게 되서 슬프네요
22/03/19 17:49
수정 아이콘
에반게리온, 아스라다, 아파치
잘 만들 실력도 안 되는데
괜히 비싼 거 샀다가
다 말아먹고
아 나는 진성 똥손이구나
좌절했던 기억이 생생하네요.

멋진 취미 부럽습니다.
22/03/19 17:52
수정 아이콘
아 이 톰캣.. 크크
Promise.all
22/03/19 18:27
수정 아이콘
Apache tomcat인 줄 알았습니다 크크
자가타이칸
22/03/19 18:46
수정 아이콘
최근에 나도 나왔는데 함 칠해보심이... 토요일밤의 열기 존트라볼타 처럼 나왔음
진산월(陳山月)
22/03/19 19:19
수정 아이콘
톰캣은 볼 때 마다 너무 멋지네요. 솜씨와 인내심이 정말 부럽습니다.

개인적으로 가장 완벽한 전투기라고 생각합니다. F-14 톰캣!!!
22/03/19 19:40
수정 아이콘
한달 4만원이 문제가아니라
손재주가 없어서...
정말 멋지게 만드셨네요 굿굿
차라리꽉눌러붙을
22/03/19 20:47
수정 아이콘
인내심과 손재주와 시간 다 없다능....ㅠㅜㅜ
TWICE쯔위
22/03/19 21:26
수정 아이콘
손재주 좋으시네요 ㅠㅠㅠ

저걸 어릴 적 아카데미에서 5천원에 팔던 시절 구입해서 조립했던 기억이 있더랬죠 ㅠㅠㅠ
뭐 똥손이라 캐노피에 접착제 자국 덕지덕지 붙기도 했지만 나름 만족했던 옛 기억이...
22/03/19 21:27
수정 아이콘
와우~~ 눈 호강시켜주셔서 감사합니다
님글 보니 제작의욕이 샘솟네요. 하지만 시간의 압박이..ㅠㅠ
우주전쟁
22/03/19 22:24
수정 아이콘
가장 멋진 전투기 톰캣...
덴드로븀
22/03/19 23:23
수정 아이콘
나는 저걸 초등학교때 도색까지 어떻게 했던거지 크크크크

잘봤습니다! 다음엔 F-15 해주세요! 그다음엔 F-22!
22/03/20 00:04
수정 아이콘
너무 멋진데요!
건프라 쌓아놓고 도색은커녕 있는거 조립도 다 못하고 있는 입장에선 너무 부럽습니다ㅠ
언젠가 도색도 시작해봐야지 해봐야지 하고 자꾸 미루는데 진짜 시작해봐야겠습니다
튀김빌런
22/03/20 01:44
수정 아이콘
어? 순간 루리웹온줄 알았네요
及時雨
22/03/20 03:03
수정 아이콘
초보라며! 초보라며!
22/03/20 10:47
수정 아이콘
아니 이 분이... 4만원으로 홀리시는건가요? 안 속아요!!! 크크킄
23/12/05 15:05
수정 아이콘
도료값은 조상님이 주는듯?
QuickSohee
22/03/20 11:58
수정 아이콘
아 재밌겠다
StayAway
22/03/20 21:54
수정 아이콘
가변익은 로망이죠..
22/03/21 05:57
수정 아이콘
피지알에서 이런 작례를 보다니 매우 반갑군요. 실력도 좋으십니다. 추천!
지니팅커벨여행
22/03/21 07:36
수정 아이콘
와우 멋지네요!
사실 저도 가끔 사서 만들곤 하는데 색칠은 몇 차례 시도하다가 실패하고 고이 모셔두다가 사라지곤 했어요 흑
22/03/22 17:25
수정 아이콘
아파치 톰캣인줄..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추천게시판을 재가동합니다. [6] 노틸러스 23/06/01 7248
3539 (스포) 단 1화 만에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에 빠진 이유 [80] 마스터충달678 22/07/06 678
3538 소소한 취미 이야기 - 은하수 촬영 [52] 시무룩145 22/07/06 145
3537 관심의 한계는 내 세계의 한계 - 구글 시트 공유합니다 [28] Fig.1168 22/07/06 168
3536 이제 인간은 바둑 AI를 절대로 이길 수 없는가? [86] 물맛이좋아요304 22/07/05 304
3535 실시간 감동실화) 오얏나무 아래서 갓을 고쳐쓰다. [100] 스토리북184 22/07/04 184
3534 상반기에 찍은 사진들 [20] 及時雨1484 22/07/03 1484
3533 (육아) 여러가지 불치병들...ㅜㅜ [103] 포졸작곡가1960 22/06/29 1960
3532 누리호 성공 이후... 항우연 연구직의 푸념 [155] 유정1217 22/06/28 1217
3531 [웹소설] 지난 3년간 읽은 모든 웹소설 리뷰 [77] 잠잘까1082 22/06/28 1082
3530 마지막을 함께한다는 것 - 을지면옥 [48] 밤듸980 22/06/26 980
3529 게임사이트에서 출산률을 높이기 위한 글 [36] 미네랄은행2134 22/06/22 2134
3528 (pic) 기억에 남는 영어가사 TOP 25 선정해봤습니다 [51] 요하네688 22/06/22 688
3527 (멘탈 관련) 짧은 주식 경험에서 우려내서 쓰는 글 [50] 김유라923 22/06/20 923
3526 [PC] 갓겜이라며? 최근 해본 스팀 게임들 플레이 후기 [94] 손금불산입1076 22/06/16 1076
3525 [기타] 한일 1세대 프로게이머의 마인드 [33] 인간흑인대머리남캐1139 22/06/15 1139
3524 글 쓰는 당신을 응원합니다 [31] 구텐베르크966 22/06/14 966
3523 [테크 히스토리] 생각보다 더 대단한 윌리스 캐리어 / 에어컨의 역사 [29] Fig.1804 22/06/13 804
3522 개인적 경험, 그리고 개개인의 세계관 [66] 烏鳳755 22/06/07 755
3521 오늘은 날씨가 참 좋았어요 [12] 及時雨628 22/06/06 628
3520 몇 년 전 오늘 [18] 제3지대580 22/06/05 580
3519 [15] 아이의 어린시절은 부모에게 주어진 선물이다. [24] Restar2000 22/05/31 2000
3518 [15] 작은 항구도시에 살던 나의 어린시절 [7] noname11970 22/05/30 97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