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PGR21 관련된 질문 및 건의는 [건의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 (2013년 3월 이전) 오래된 질문글은 [이전 질문 게시판]에 있습니다.
통합 규정을 준수해 주십시오. (2015.12.25.)
Date 2024/05/23 10:51:20
Name 페라리
Subject [질문] 미국 이민 관련해서 질문 올립니다.
안녕하세요.

2020년 상반기에 미국에서 4년제 대학을 졸업해서 그후로 쭉 전공 살려서 한국에서 일하고 있는 사람입니다.

그 사이에 결혼도 하고 아이도 생겼지만 큰 변화 중에 하나는 다시 미국에 돌아가서 살고자 결심을 하게 됐단건데요.

미국으로 이민을 가는 법이 고민입니다.

저에게 딱 맞는 프로그램이 있을진 몰라도 제일 적합한 프로그램은 있을 것 같은데, 이런 상담은 어디를 통하는게 제일 좋을까요?

이주공사에 가서 상담을 받는게 제일 빠를까요?

지금까지 알아본 바로는 EB-3 Skilled Worker로 가는게 제일 나을 것 같긴한데

일반적인 이주공사에서는 알선해주는 업체들의 질이 떨어진다는 말이 많아서 걱정입니다.

아니면 Skilled EB-3로 영주권을 지원해줄 미국 회사를 한국에서 찾는게 빠를까요?

해당 경우엔 보통 어느 웹사이트에서 알아보는지도 궁금합니다.

이제 막 계획을 시작하다보니 어디다 어떻게 물어봐야할지 모르겠어서 질문 자체가 좀 엉성한 것 같은건 양해부탁드립니다.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Spike Spigell
24/05/23 12:19
수정 아이콘
미국에 거주중이라 조금 조심스러운데요. 아마 이민법 변호사 상담을 받는게 낫지 않을까 싶은데요. 가족도 계시다면 비자를 취득하는 것보다는 영주권을 받을 수 있는지 알아보시는게 좋을듯 합니다. 영주권을 받을 수 있는 수단이 없다면 저라면 미국행을 포기할 거 같습니다. 비자로 직장 구해서 오는 것은 너무 불안해보이더라고요.
페라리
24/05/23 14:49
수정 아이콘
안녕하세요. 좋은 댓글 감사합니다. 저도 해당 이유때문에 졸업하고 오퍼까지 받았어도 영주권까지 확답 주는 회사가 없어서 국내로 돌아올 결심을 했었어요. 말씀하신대로 비자로 직장을 구해서 가는건 아이까지 있는 상황에선 조금 어려울 것 같습니다 흐흐 댓글 감사합니다
24/05/23 14:19
수정 아이콘
어떤 분야에 일하시는지는 모르겠지만 비자를 받아서 취직하고 일하면서 영주권 프로세스를 진행하면 되겠습니다...마는 윗분이 말씀하신대로 불안요소가 있지요. 레이오프라도 당한다면 정해신 시간 내에 다시 일을 못 구하면 돌아갈 수 밖에 없어서 리스크가 크고요. 해외에서도 영주권을 받는 제도가 있기는 한 걸로 아는데 얼마나 가능성이 있는지는 모르겠습니다.
페라리
24/05/23 14:50
수정 아이콘
댓글 감사합니다. 위의 이유로 아마 말씀하신대로 후자로 진행할 것 같은데 생각보다 좀 복잡하네요 흐흐 감사합니다 맛점하시고 좋은 목요일 보내세요
타츠야
24/05/23 19:40
수정 아이콘
저희는 독일에 사는데 가족 중에 미국으로 영주권 받아서 가신 케이스를 보면 2년 정도 걸렸고 돈은 1억 정도 들었습니다. 영주권이다 보니 전문 이민 변호사 통해서 진행했고 요구하는 서류들이 중간 중간에 많더군요.
그거 아니면 H1-B로 가서 5년 정도 지나서 영주권 딴 케이스들이 많고. 그나마 한국 사람은 영주권이 잘 나오는 편이라 다행이죠. 인도나 중국 사람은 10년 넘어도 잘 안 준다고 알고 있고.
페라리
24/05/24 23:11
수정 아이콘
댓글 감사합니다. 변호사를 좀 알아봐야 할 것 같네요. 행복한 주말 보내세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댓글잠금 [질문]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101560
공지 [질문] [삭제예정] 카테고리가 생겼습니다. [9] 유스티스 18/05/08 122521
공지 [질문]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38] OrBef 16/05/03 170419
공지 [질문] 19금 질문은 되도록 자제해주십시오 [8] OrBef 15/10/28 204683
공지 [질문] 통합 공지사항 + 질문 게시판 이용에 관하여. [22] 항즐이 08/07/22 254600
176801 [질문] 부동산 경매 배당기일 관련 질문입니다 박세웅35 24/06/24 35
176800 [삭제예정] 공용복도에 자전거 주차하는 옆집 어떻게 해야할까요? [1] 데비루쥐321 24/06/24 321
176799 [질문] 노래를 찾습니다. [4] 일반회원440 24/06/24 440
176798 [질문] PGR 자유게시판에서 댓글 달 수 있는 방침이 궁금합니다. [2] 스폰지뚱482 24/06/24 482
176797 [질문] 태블릿용 블루투스 컨트롤러 추천 부탁드리겠습니다. 먼산바라기333 24/06/24 333
176796 [질문] 혹시 건물 도면 볼 줄 아시는 분 있나요? [4] 그때가언제라도572 24/06/24 572
176795 [질문] 스마트 쓰레기통 써보신분 계신가요? [8] 월터화이트657 24/06/24 657
176794 [질문] 차 정비비용 얼마 생각하고 가면 될까요?(크로스멤버 부식+엔진오일 누유) [2] 아웃라이어645 24/06/24 645
176793 [질문] 월세 보증금 관련으로는 문제가 발생되지 않나요? [5] 물소738 24/06/24 738
176792 [삭제예정] 발작버튼이 눌리면 어떻게 대처해야 할까요? [7] WhiteBerry1110 24/06/24 1110
176791 [질문] 안쓰는 마이너스 통장을 해지할지, 유지할지 고민입니다 mbily476 24/06/24 476
176790 [질문] 유부남 .. 십년만에 컴퓨터 구매 관련 질문글 입니다 [10] 프리크라565 24/06/24 565
176789 [질문] 카센터나 성능장 괜찮은 곳 찾는 법 있을까요?(대전 카센터 추천?) [1] 사람되고싶다229 24/06/24 229
176788 [질문] 아정당 이런곳들 추천할만한가요? [5] 돔페리뇽1544 24/06/24 1544
176787 [질문] 아파트 매매 지역 선택이 고민입니다. [54] 브레드포르2394 24/06/24 2394
176786 [질문] S24+ 자급제 어디서 사는게 좋을까요? [4] 아이언맨1614 24/06/24 1614
176785 [질문] 공주 같은 느낌의 장점을 가진 관광 도시가 또 있을까요?? [28] 원스2397 24/06/23 2397
176784 [질문] 태블릿 구매 질문입니다. [5] 하위1%1436 24/06/23 1436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