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PGR21 관련된 질문 및 건의는 [건의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 (2013년 3월 이전) 오래된 질문글은 [이전 질문 게시판]에 있습니다.
통합 규정을 준수해 주십시오. (2015.12.25.)
Date 2023/01/25 20:14:04
Name 모나크모나크
Subject [질문] 바빴던 명절 하루. 집에 오는 길에 차에서 깊게 잠든 아기들. 아침까지 푹 자는 경우의 가치는 어느 정도일까요?
이번 명절 행사 끝내고 파김치(어째서 연휴가 더 피곤한걸까요)돼서 집에 오는 차에서 애들이(만 4세 2세) 깊게 잠들었습니다.
오후 7시쯤이었네요. 애들 안아서 침대에 데려가며 애들이 아침까지 쭉 잤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더라고요. 제발...

하늘에서 티켓이 내려옵니다. 이 티켓을 사면 애들이 무조건 내일 7시까지 푹 잔다고 하네요. 얼마 정도면 사시겠습니까?
물론 애들도 피곤하니 티켓 없이도 푹 잘 가능성도 있습니다.
벗뜨...침대에 내려놓는 순간 깰 수도, 새벽 2시에 깨서 놀아 달라고 엄빠를 깨울 수도 있습니다.

전 10만원은 낼 수 있을 것 같았어요.. 흑흑...
다행히 저 티켓 없이도 푹 잤습니다. 갑자기 다른 분들은 어떨까 궁금해졌네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타츠야
23/01/25 20:45
수정 아이콘
저는 아이들 어렸을 때 콧물이 자꾸 뒤로 넘어가서 못 잘 때, 아기 띠 메고 밤새 재운 경험들이 있어서 (아내라도 푹 자게) 그냥 안 살 것 같습니다.
힘드시겠지만 홧팅입니다. 지나고 나면 그 때가 그리워요. 다 커서 그 모습이 다시 보고 싶어요.
모나크모나크
23/01/25 22:46
수정 아이콘
속물이된것같은 ㅠ 너무 이쁘죠 지금.. 빨리 컷으면 좋겠다 싶다가도 크는게 아쉽고 그렇습니다.
타츠야
23/01/25 23:11
수정 아이콘
저도 댓글은 이렇게 썼지만 그 때는 무지하게 힘든 기억도 있죠 크크크
그래도 아내와 아이들 위해서라면 목숨까지 바칠 정도로 희노애락 겪으며 살아온 가정이라 결혼하길 잘 했고 아이들 만나길 잘 했다고 생각합니다!
다시 한번 홧팅요!!!
모나크모나크
23/01/26 05:23
수정 아이콘
네 감사합니다.
나른한오후
23/01/25 21:11
수정 아이콘
용돈이 작아서..흑흑
대략 10시에 재우니 3시간동안 휴대폰 갖고 논다치면
3만원(?)
모나크모나크
23/01/25 22:47
수정 아이콘
어제는 정말 너무 피곤했었거든요... 평소에는 삼만원이라도 못 쓸듯해요. 크크
23/01/25 21:53
수정 아이콘
어차피 잠의 총량은 비슷하지 않나요.

늦게 자면 늦게 일어나고 일찍 오래자면 다음날 더 늦게까지 펄펄 날뛸거라 전 조삼모사 느낌..
모나크모나크
23/01/25 22:48
수정 아이콘
조삼모사라도 일단 제가 당장 눕고싶어서...
아케르나르
23/01/26 18:46
수정 아이콘
신생아가 하루 20시간을 잔다고 해도 부모까지 20시간을 쉴 수는 없는 거라서... 총량은 같아도 좀 많이 달라요.
23/01/26 18:52
수정 아이콘
신생아야 수면 시간이 문제가 아니라 2시간 마다 깨니까 문제인거죠.

뭐 아이마다 다르겠으나 제 아이는 뭔가 무리하거나 피곤해서 평소보다 일찍자면 거의 딱 그 일찍 잔만큼 다음날 일찍 일어나서 더 피곤한 경우가 많아서 한 얘기입니다.
20060828
23/01/25 22:10
수정 아이콘
10만원이면 12개만 사두고 한 달에 한번씩 정말 힘든 날에만 쓰고싶네요.
근데 애들 보면 잠이 총량이 정해져있는거 같더라구요. 그리고 겨울에 많이 자고 여름에 조금 자요. 햇님의 영향을 받는거 같습니다.
모나크모나크
23/01/25 22:49
수정 아이콘
우리애들은 아침에 일찍 일어나는 편이네요. 주말이면 특히 그런것 같은데 이건 정말 느낌인거겠죠?
코코아
23/01/26 03:05
수정 아이콘
몇살쯤 되면 잠의 총량이 정해지나요?
늦게 자도 일찍 자도 아주아주 일찍 일어나는데요..
20060828
23/01/26 07:04
수정 아이콘
저희 애도 이제 3살이라..흐흐
지금은 하루에 거의 11시간 정도 잡니다. 밤에 10시간 낮에 1시간이요. 낮잠 안자는 날엔 거의 한 시간 일찍 자더라구요. 그래서 어느 정도 예측할 수 있습니다.
모나크모나크
23/01/26 16:48
수정 아이콘
이건 좀 복받은 것인 듯... 축하드립니다...
더미짱
23/01/26 16:21
수정 아이콘
위의 상황은 그냥 잘 것 같은데
푹잠이용권이 10만원 정도라면 1달에 한 번정도 구매하고 싶네요.
아내와 술도 한잔 하고 싶고, 깊은 대화(?)도 나누고 싶고 그렇네요
모나크모나크
23/01/26 17:19
수정 아이콘
그러게요. 아이들에 치이다 보니 부부 단둘이 보낼 시간이 참 없습니다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댓글잠금 [질문]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82626
공지 [질문] [삭제예정] 카테고리가 생겼습니다. [9] 유스티스 18/05/08 103220
공지 [질문]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37] OrBef 16/05/03 147982
공지 [질문] 19금 질문은 되도록 자제해주십시오 [8] OrBef 15/10/28 181688
공지 [질문] 통합 공지사항 + 질문 게시판 이용에 관하여. [22] 항즐이 08/07/22 229179
168858 [질문] 같은가격이라면 갤북3 vs 그램2022 16인치 ? [12] intothe_random526 23/02/07 526
168857 [삭제예정] 로봇청소기, 음식물처리기 둘중 하나 골라주세요 [10] 걷자집앞이야589 23/02/07 589
168856 [질문] 호그와트 레거시 즐기는 법 관련 질문입니다… [2] 유미572 23/02/07 572
168855 [질문] 해외여행에서 귀국시 술 갯수? [7] 양송합니다833 23/02/06 833
168854 [질문] 중고 데탑 구하고 싶은데 적당한곳이 있을까요? (조건있음) [8] WhiteBerry641 23/02/06 641
168853 [질문] 병원 개원시 돈이 가장 많이 드는 과? [5] 화호756 23/02/06 756
168851 [질문] 노래 가사인데 무슨 뜻일까요 해석문제 두억시니253 23/02/06 253
168850 [질문] 삼성TV에 트위치 다시 없어진건가요? [5] 김유라581 23/02/06 581
168849 [질문] 이 노트북 어떤가요? [3] 리클라이너536 23/02/06 536
168848 [질문] 식당에서 있었던 일입니다. [4] 좋은마음767 23/02/06 767
168847 [질문] 갤럭시 폴드시리즈 쓰다가 바닥에 떨어뜨려보신분 있으신가요? [7] 유료도로당641 23/02/06 641
168846 [질문] 렌즈 삽입술 자세하게 궁금합니다 [12] SAS Tony Parker 646 23/02/06 646
168845 [질문] 첫 해외여행(뉴욕)하려는데 준비해야 할게 뭐가 있을까요? [12] BlueSKY--553 23/02/06 553
168844 [질문] 혹시 종로 5가쪽 추천 맛집 있을까요? [17] 봐도봐도모르겠다661 23/02/06 661
168843 [질문] 괌 가성비 호텔은 예산을 얼마정도 잡아야할까요?? [10] 원스975 23/02/06 975
168841 [질문] 중국인구는 '상식' 일까요 [26] 삭제됨1659 23/02/06 1659
168840 [질문] 기가라이트 지원 8포트 허브 추천 부탁드립니다. [4] 밸런스313 23/02/06 313
168839 [질문] 갤럭시 S23 23 ultra 자급제? 통신사? [16] 당근병아리1178 23/02/06 1178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