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PGR21 관련된 질문 및 건의는 [건의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 (2013년 3월 이전) 오래된 질문글은 [이전 질문 게시판]에 있습니다.
통합 규정을 준수해 주십시오. (2015.12.25.)
Date 2021/09/15 15:36:12
Name 쿼터파운더치즈
Subject [질문] 전화통화 싫어하시는 분들 많을까요?
제가 그런 성향인데...

핸드폰 사고 나서도 무조건 무음으로 해놓고

발신이력은 업무용 통화 말곤 제로에 부재중 표시가 화면에 가득 차 있습니다( 업무용 전화다 싶으면 일단 부재중 확인하고 최대한 빨리 바로 발신 눌러 통화하긴 합니다 다만 친한 친구나 지인 전화는 무조건 안받습니다)

콜포비아라고 뭐 두려워하는 사람들이 늘긴 늘었다고 하던데 저는 두려운게 아니고 그냥 무작정 싫은 감정이 들어요

대신 카카오톡이나 메신저로는 정말 바로 칼반응 해주고 읽씹 없이 최대한 성의껏 내용 전달은 합니다

주변사람들이나 직장 동료에게도 대충 이런 성향인거는 공유했는데

이게 다른 분들은 카톡 메신저 싫다고 무조건 통화로 공적이든 사적이든 얘기하자고 하시는 분들도 많으시고

무음이라 조금 늦게봐서 부재중 확인 후 회신하면 자꾸 자기 전화 피한다고 서운해 하네요(제 성향 알면서도)

저도 솔직히 계속 반복이라 짜증나고...

전화통화 싫어하시는 분들 많을까요 PGR에도?

이 경우에는 보통 어떤식으로 풀어나가시는지 궁금하네요. 진짜 업무용으로 긴급한 거 아니면 나는 메신저나 카톡으로 얘기하는게 편하다고 주변에 계속 말하고 다녀야할지

아니면 그냥 참고 무음 풀고 열심히 전화통화 좋아하는 성향으로 바꿔보려는 노력을 해야할지(너무 싫어서 자신은 없긴 한데..ㅜㅜ)

미리 답변주시는 분들 감사합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거울방패
21/09/15 15:43
수정 아이콘
저는 전화가 싫은건 아닌데 방해받는게 싫어서 무음 합니다.
쿼터파운더치즈
21/09/15 15:46
수정 아이콘
방해받는거 싫은 것도 있는거 같아요 벨소리 들리면 뭔가 짜증부터 나는..
답변 감사합니다
litlwing
21/09/15 15:44
수정 아이콘
이해는 합니다. 제 와이프도 통화 공포증 비슷한 상황이구요.
다만 님께서 통화를 싫어하시는만큼, 상대방 중에서는 카톡이나 문자를 꺼리고 통화가 편한 사람도 있다고 생각하시면 어떨까 싶네요.
내가 충분히 내 성향을 알렸는데 왜 그러냐는 물음에는 답이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통화가 싫은 사람과 문자가 싫은 사람이 커뮤니케이션을 하긴 해야한다면 딱 맞는 정답은 없겠죠. 서로 이해하고 서로 한번씩 참는 수 밖에요...
쿼터파운더치즈
21/09/15 15:47
수정 아이콘
그쵸 맞는 말씀이네요
정답이 없으니 조심스레 제 얘기는 하되 전화 오면 잘 받고 저도 같이 응해주는...
답변 감사합니다
21/09/15 15:51
수정 아이콘
저도 싫어합니다. 그래서 전화 안하는 사람들이 편해요 크크
쿼터파운더치즈
21/09/15 16:04
수정 아이콘
저도 그렇더라구요
답변 감사합니다
참치성애자
21/09/15 15:51
수정 아이콘
전 말하는게 귀찮은 사람이라 전화도 귀찮아요... 공감됩니다 ㅠㅠ
쿼터파운더치즈
21/09/15 16:07
수정 아이콘
ㅠㅠ그쵸
답변감사합니다
묻고 더블로 가!
21/09/15 15:52
수정 아이콘
통화하는 것 자체를 싫어하는 건 아닌데
수다 떠는 용도로 쓸데없이 길게 통화하는 걸 굉장히 싫어합니다
최대한 용건만 간단히 하고자 하는 스타일이에요
쿼터파운더치즈
21/09/15 16:08
수정 아이콘
저도 수다는 생각도 못하겠더라구요 통화자체에도 스트레스 받아서
답변 감사합니다
21/09/15 15:53
수정 아이콘
공포증 그러건 없지만 귀찬음..
쿼터파운더치즈
21/09/15 16:08
수정 아이콘
저도 귀찮은 감정이 발전하여 싫어하는 감정이 된 거 같아요
감사합니다
21/09/15 15:56
수정 아이콘
저도 예전에 그랬는데 업무상 연락을 정말 빨리 해야할때나 나이가 들고나니 전화가 편한 점이 많더라구요. 막줄에서 [그냥 참고 무음 풀고 열심히 전화통화 좋아하는 성향으로 바꿔보려는 노력을 해야할지] 까지는 필요없구요. 상대방이 느끼기에 서운하지만 않을 정도면 될듯해요. 뭐든지 극단적인 성향은 도움 되는게 없어서 타협하시는걸 추천 드려요
쿼터파운더치즈
21/09/15 16:09
수정 아이콘
과도하게 오버할 필요는 없지만 이해하고 타협해야 한다는 말씀이신거죠
좋은 말씀이십니다 감사합니다
21/09/15 15:57
수정 아이콘
글쓴분 성향을 적극 공유한다 해서, 타인들이 그런 성향을 이해해줘야 하는 의무가 생기는 건 아니라서요.
글쓴분 성향을 바꿔야 한다는 게 아닙니다. 이 성향 때문에 남에게 불호감을 살 수 있다는 점을 인정하셔야 한다는 뜻입니다.
순수하게 업무적으로만 보면 분명 마이너스 요소겠지요. 방법은 하나뿐입니다. 그런 마이너스를 극복할 정도로 일을 잘하는 것.
쿼터파운더치즈
21/09/15 16:10
수정 아이콘
맞는 말씀이네요 저의 성향이지 그걸 이해해주는게 상대방의 의무는 결코 아니겠죠
좋은 조언 감사합니다
21/09/15 15:57
수정 아이콘
저런걸 느낄만큼 전화할일이 많나요..

연애할때 아니면 남자끼리 통화해봤자 문자쓰기 귀찮아서 어디야 빨리나와 이 정돈데..
쿼터파운더치즈
21/09/15 16:11
수정 아이콘
업무적인게 아닌 사소한 것도 전화통화로 하시는 분들이 은근 꽤 있더라구요...하루에 서너통 정도는 오는거 같아요 일과시간에
답변 감사드립니다
생겼어요
21/09/15 16:01
수정 아이콘
저는 오히려 카톡보다는 전화를 선호하긴 합니다. 전화는 그때 통화하면 대화를 끝맺고 다른일에 집중할 수 있는데 카톡은 어쨌든 대화가 지속되다보니 그런 부분에서 오히려 피로감을 느끼게 되는 편이라서요. 예비와이프가 쿼터파운드치즈님 같은 성향이라 저는 이해하는데, 아무리 본인의 성향을 자세하게 설명한다해도 주변으로부터 서운하다는 반응을 충분히 들을 수도 있다고 봅니다.
쿼터파운더치즈
21/09/15 16:12
수정 아이콘
생겼어요 님이랑 똑같이 말씀해주시는 지인분이 있어서 바로 와닿긴 하네요
답변 감사합니다!
이혜리
21/09/15 16:04
수정 아이콘
저도 딱 업무시간에만 진동, 그 외의 시간에는 전화 카톡 문자 모두 무음입니다.
부재중도 1건이면 회신도 안해요, 급하면 100통이든 했겠지 하는 생각 때문에.

글쓴분과는 다소 다른게,
저는 지금 당장 내 눈 앞에 있는 것을 하고자 하는데, 시덥잖은 통화(이게 연인일지라도)가 지금 내 당장을 망치는게 싫습니다.
그래서 짧은 통화는 딱히 거부감이 없는데 일단 여타 이유를 막론하고 5분 이상 길게 통화하는 것을 매우 싫어해요, 업무만 빼고.
쿼터파운더치즈
21/09/15 16:13
수정 아이콘
업무시간에만 통화 진동해놓고 딱 필요할 떄 잘 받아주는것도 방법이겠네요
저도 이유는 다르지만 통화가 참 ㅜㅜ
답변 감사합니다
Toforbid
21/09/15 16:04
수정 아이콘
저도 너무 싫습니다
쿼터파운더치즈
21/09/15 16:13
수정 아이콘
저도...크크 ㅠㅠ
답변 감사합니다
네이버후드
21/09/15 16:12
수정 아이콘
전화 안해요. 싫어요 그냥 크크
할 일 있는거 아닌이상
쿼터파운더치즈
21/09/15 16:14
수정 아이콘
저는 할일있어도 카톡 메신저..하게 되더라구요
답변 감사합니다~
21/09/15 16:23
수정 아이콘
전화도 반드시 해야하는 상황(부모님, 업무)이 아니면 자주 안 하지만 글쓴이와 다르게 메신저도 잘 안 합니다.
대신 오는건 피해야 하는 상황이 아니면 바로 바로 받습니다. 애초에 업무전화를 돌려놓고 생활하는 터라 내규상 벨소리 3번 안에 받아야 하구요.

연락하기 싫은건 나지 상대방이 아니니까 그냥 상대방을 배려한다고 생각하고 통화하고 메신저 합니다. 직업이 서비스직이라 그런 것도 있을것 같네요.
쿼터파운더치즈
21/09/15 16:53
수정 아이콘
그런 마인드 장착도 필요한거 같아요 제 입장에선
답변 고맙습니다!
BlazePsyki
21/09/15 16:30
수정 아이콘
저는 딱히 전화에 거부감이 있는건 아닌데 학생 때부터 벨소리 꺼놓고 쓰는게 습관이 되어서 이젠 무음 모드가 기본이네요. 그래서 진동 못느껴서 전화 못받은 적이 제법 됩니다. 카톡이야 업무용 컴터나 패드로는 받으니까 상관없고… 근데 뭐 이게 딱히 문제라고 생각하진 않네요.
쿼터파운더치즈
21/09/15 16:53
수정 아이콘
저도 말씀하신 것처럼 무음에 너무 익숙해져서 못받은 경우도 꽤 있습니다
다만 인간관계에서 오는 뭐랄까..
답변감사합니다!
BlazePsyki
21/09/15 17:27
수정 아이콘
마지막 줄이 핵심입니다. 전 문제가 아니라고 생각하거든요. 문제라고 생각하기 시작하면, 답을 내야하고 리소스를 투입해야 하며 에너지가 소모됩니다. 그냥 문제가 아니다라고 생각하시는 것도 해결방법 중 하나라고 말씀드린 거였습니다. 물론 그 경우의 시나리오는 글곰님 말처럼 되겠구요.
부디 화두를 잘 내려놓으실 기원합니다!
21/09/15 16:32
수정 아이콘
와 전 반대인데 메신저 답답하고 걍 빨리 말로 했으면 하는 주의라..
업무상 통화하는 사람들도 내부에선 나이 지긋하신 분들이 많아서 더더욱 그렇기도 하고
통화를 싫어하거나 어려워하는 댓글들이 넘모 신기합니다
쿼터파운더치즈
21/09/15 16:54
수정 아이콘
사실 이게 더 보편적이신거 같긴해요 제 주위에도 저같은 케이스는 많이 드물더라구요
답변 감사합니다!
Euthanasia
21/09/15 16:43
수정 아이콘
혹시 나이대가 어떻게 되시나요? 보통 나이가 올라갈 수록 전화를 선호하고 어릴수록 메신저를 선호하는 거 같긴 합니다.
쿼터파운더치즈
21/09/15 16:54
수정 아이콘
저는 30대 초~중반 나이대입니다
아직 정신연령이 뭔가 어린건가 싶기도..크크
답변 감사합니다!
shadowtaki
21/09/15 16:48
수정 아이콘
메신저 글씨를 쓰는데 한세월씩 걸리는 분들과 메신저로 업무 몇번 해보면 당장 전화통화 하고 싶어질 겁니다.
쿼터파운더치즈
21/09/15 16:55
수정 아이콘
그런부분에 있어 답답함 표하시는 분들이 많더라구요 동료분들중에서도 많고...
답변 감사드립니다~
21/09/15 16:48
수정 아이콘
모르는 사람과 전화하는거는 엄청 싫어합니다
배달 어플 나오고 너무 좋습니다
고객센터 전화하는거 너무 싫어요
쿼터파운더치즈
21/09/15 16:55
수정 아이콘
저도 사실 그래서 배달어플 발달되어 좋아요 흐흐
답변 감사합니다
Meridian
21/09/15 16:50
수정 아이콘
일할때는 무조건 통화입니다.....메신저로 일하면 답답해 미치는....
쿼터파운더치즈
21/09/15 16:56
수정 아이콘
확실히 이렇게 느끼시는 분들이 더 많으신거 같아요
답변 감사합니다!
21/09/15 16:58
수정 아이콘
전화 싫죠. 와이프랑 연애할때도 3분 이상 통화한적이 없습니다. 지금은 1분이구요.
달달합니다
21/09/15 17:14
수정 아이콘
업무나 일적으로 통화하는건 괜찮습니다
그런데 전화해서 뭐해? 이런 의미없는(?) 통화 정말 싫어해요
21/09/15 17:27
수정 아이콘
싫어한다기보단 거슬리는 감정 아닐까요
내가 집중해서 뭘 할라고 하는 차에 맥을 끊어버리는
김하성MLB20홈런
21/09/15 17:47
수정 아이콘
귀찮을땐 엄청 귀찮아서 부재중 떠도 추가 문자/톡이나 전화가 없으면 걍 씹는 경우도 있는데, 또 안그럴때는 30분 1시간씩 통화합니다;;
무지개그네
21/09/15 17:49
수정 아이콘
전화면 1분이면 끝날일인데 메신저나 메일로 세월네월하면 답답해 죽을것 같아요
21/09/15 17:54
수정 아이콘
전화가 효율적일때가 많죠. 글쓴 분 주위사람들이 많이 피곤할거 같네요.
쿼터파운더치즈
21/09/15 18:02
수정 아이콘
추가로 답변 주신 분들 모두 감사합니다!
미카엘
21/09/16 00:14
수정 아이콘
전화로 30초-1분이면 끝날 거 카톡으로 5-10분 되는 일이 다반사죠.. 특히 업무에서는요.
21/09/16 03:55
수정 아이콘
저도 전화 겁나 싫어요...여친이랑도 통화 오래 못할정도 걍 전화 울렁증까지 생길정도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댓글잠금 [질문]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55763
공지 [질문] [삭제예정] 카테고리가 생겼습니다. [9] 유스티스 18/05/08 75766
공지 [질문]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37] OrBef 16/05/03 115602
공지 [질문] 19금 질문은 되도록 자제해주십시오 [8] OrBef 15/10/28 146139
공지 [질문] 통합 공지사항 + 질문 게시판 이용에 관하여. [22] 항즐이 08/07/22 191295
158315 [질문] 중국 헝다그룹 파산할까요? KOZE19 21/09/18 19
158314 [질문] 바람과 창문의 관계 [6] 박정우102 21/09/18 102
158313 [질문] 상생국민지원금 동네카페에서 사용이 안되는 경우는 어떤 경우인가요? [9] 클린코더427 21/09/18 427
158312 [질문] 화이자 맞고 며칠 지났는데요. 소염진통제 먹어도 되나요? [2] 그게무슨의미가313 21/09/18 313
158311 [질문] 영화고수님들, 영화 하나만 찾아주십쇼. [1] 로랑보두앵242 21/09/18 242
158310 [질문] 나무 증권 앱 관련 질문입니다. [1] fAwn112 21/09/18 112
158309 [질문] 카카오tv 다회 결제 안 되나요? [2] 사나없이사나마나150 21/09/18 150
158308 [질문] 서울/지방 물가 격차가 큰가요..? [44] 영소이1721 21/09/18 1721
158307 [질문] 맥북에서 제2의 나라가 하고싶습니다 [3] 임작가601 21/09/18 601
158306 [질문] 윈도우 10 FPP 정품 구매 가격 문의 [10] 뚜루루루루루쨘~645 21/09/18 645
158305 [질문] 유튜브로 9시 뉴스 같은 당일 주요 뉴스모음 볼 수 있나요? [4] 깃털달린뱀381 21/09/18 381
158304 [질문] 김치 사서 드시는 분 계신가요? [24] StondColdSaidSo1382 21/09/17 1382
158303 [질문] 저작권 유무 확인하는 사이트 부탁드립니다 [1] 틀림과 다름327 21/09/17 327
158302 [질문] 1인가구 가전제품 [8] wish buRn539 21/09/17 539
158301 [질문] 바이낸스 펀비매매 리스크가 있을까요? [10] 걱정말아요그대381 21/09/17 381
158300 [질문] 헬스 고수님이나 트레이너분 계신가요? 질문이 있습니다. [6] Navigator480 21/09/17 480
158299 [질문] 요즘 젊은이들 패션에서 Lee가 인기인가요? [2] 카푸스틴1141 21/09/17 1141
158298 [질문] 노트북 사이즈 어느정도가 적당할까요? [8] 그때가언제라도390 21/09/17 39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