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PGR21 관련된 질문 및 건의는 [건의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 (2013년 3월 이전) 오래된 질문글은 [이전 질문 게시판]에 있습니다.
통합 규정을 준수해 주십시오. (2015.12.25.)
Date 2021/09/09 09:49:34
Name 난할수있다
Subject [질문] [주식] QLD/TQQQ 20년 장기투자 괜찮을까요?
안녕하세요. 이제 한달 뒤 2째 출산을 앞둔 사람입니다.(아빠로써 ^^)

아이가 어느정도 나이에 도달하면 쓸 수 있는 자금을 어떻게 확보할지 관심이 많은데..

집안재산 재테크용으로 TQQQ/QLD 투자는 너무 위험할 수 있겠지만

미국시장이 계속 우상향한다는 전제에서는 어쨋든 QLD/TQQQ에 돈 넣어놓고 25년뒤에

매도하면 수익률이 상당히 좋지 않을까 싶은데...

어찌 생각하시는지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젤나가
21/09/09 09:55
수정 아이콘
아무리 우상향에 대한 믿음이 확고하다고 하더라도 레버리지는 장투용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21/09/09 09:55
수정 아이콘
적립식으로 하시는게 좋을겁니다.
21/09/09 09:56
수정 아이콘
레버러지 etf를 그렇게 장투하는게 맞는건가요?
덴드로븀
21/09/09 09:58
수정 아이콘
내가 산 가격보다 25분뒤에 1%만 떨어져도 팔까말까 고민하는게 인간입니다.
25년후를 매도를 생각하고 TQQQ 를 유지한다?

그런걸 할수 있다면 워랜버핏에게도 따봉을 받을수 있는 투자 천재거나 허구한날 마이너스나는 개미거나 둘중 하나죠.

현재 기준으로 25년전이면 1996년이니 IMF 1년전이네요.
김곤잘레스
21/09/09 10:00
수정 아이콘
레버리지는 변동성이 커서...멘탈 유지하기 쉽지 않아요. 25년 장투해서 성공할 수도 있겠지만, 그 25년안에 최소 5번은 올 폭락장에 멘탈 못버티고 팔게되고 플랜 망가지고 그럴겁니다. 특별히 강한 멘탈 아니면 레버리지로는 장투 쉽지 않습니다.
월급루팡의꿈
21/09/09 10:00
수정 아이콘
QQQ/QLD/TQQQ를 적절하게 섞는건 백트레이싱을 해봐도 괜찮은 투자입니다.
아는 분이 TQQQ를 몇년째 장투하시는데 몇배 버셨습니다.
앞으로도 기술주가 잘된다고 믿으시면 그렇게 하시면 되는데, 기억하셔야할것은 TQQQ가 작년 폭락장에서 17불까지 내려갔었습니다.
과연 그때를 버티실수 있을까요?
꿈트리
21/09/09 10:10
수정 아이콘
레버리지 장투는 녹아버려요. 장투면 그냥 SPY, QQQ 로 하시는게 낫고, 연금저축계좌나 IRP계좌부터 이용하는게 세금측면에서 낫습니다.
리자몽
21/09/09 10:16
수정 아이콘
그렇죠

다만 연금저축펀드나 IRP는 만 55세 이전까지 돈을 빼기 힘드니

ISA(3~5년 중기투자)를 고려하는 것도 좋아 보입니다
리자몽
21/09/09 10:15
수정 아이콘
요즘 디시 해주갤 등에서 지난 10년간 미국 지수들이 우상향 했다는 근거로 TQQQ를 장투하자는 의견이 꽤 나오는걸로 아는데

문제는 폭락할 땐 -90% 까지 가서 몇 달 버틴적도 있고 (이 때 많은 레버리지 투자자들이 못버티고 손절함)

현재 지수 및 주가들이 최고점이고, 2000-2010년대 미국을 보면 천하의 미국 지수도 횡보할 때가 있습니다

이론적으로는 TQQQ 투자가 아주 나쁜건 아니지만 -90%인 상황에서도 기계석 적립 할 자신 있으신가요?

전 세계 사람 중 99.99%는 절대로 못버팁니다

그래서 레버리지 장투는 비추천합니다
RedDragon
21/09/09 10:18
수정 아이콘
저는 QLD 장투 까지는 괜찮은거 같은데 (사실 이거도 버틸 멘탈이 있어야..)
QQQ+QLD 섞어서 1.5배정도 만드시는게 가장 안전하고 좋아보입니다.
로즈엘
21/09/09 10:36
수정 아이콘
각자 성향에 맞게 투자하는게 맞는데, 어느정도 하락세 버틸수 있고, 꾸준히 투자가 가능하다면 qld/tqqq 장기투자 충분히 할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저는 tqqq 하락세 버틸 자신감이 없어 qld에 투자를 했습니다.
21/09/09 10:43
수정 아이콘
제가 아는 사람이 하나 있는데, 주식이든 코인이든 -50%에서 -80%까지 폭락빔을 맞아도 견뎌내는 멘탈이 있는 사람입니다. 결국은 이득을 보더군요. 하지만 그런사람은 정말 극소수입니다.
아이의 미래를 위한 자금이면 최소 천만단위에서 많게는 억 단위가 될 텐데, 저처럼 평범한 소시민은 그거 마이너스 찍히면 못 버팁니다.
리자몽
21/09/09 10:55
수정 아이콘
대부분의 사람들은 스트레스를 못버티고 어느순간 뇌동매매를 해버리죠

100만원 등의 소액으로 -50% 이하 찍어도 가슴이 두근거리고 일이 손에 안잡히는게 정상입니다
샤한샤
21/09/09 11:02
수정 아이콘
저는 의견이 좀 다른데요 레버리지야말로 장투용입니다.
TQQQ는 좀 그렇구요 QLD가 적절합니다.

리스크 대비 수익을 따져보았을 때 1.5배 ~ 2배 정도가 적절하다는 것이 여러 경로를 통해 알려져있습니다
샤한샤
21/09/09 11:03
수정 아이콘
그리고 레버리지 장투 안녹습니다.
허황된 소리입니다.
회색사과
21/09/09 12:36
수정 아이콘
그런가요?..

비슷한 가격이 유지되는 횡보장에서는 원금 까먹는 걸텐데요..
21/09/09 15:13
수정 아이콘
횡보가 천년만년 있을 것도 아니고 상승장 한 번이면 까먹은 거 채우고도 남습니다.
21/09/09 11:07
수정 아이콘
우상향만 하면 어쨌든 qqq보다 qld가 더 벌고 qld보다 tqqq가 더 버는 거 맞습니다.

앞으로도 우상향할거라는 믿음을 유지할 수 있다면 뭐 넣는거죠
21/09/09 11:08
수정 아이콘
TQQQ보다는 QLD나 QQQ QLD 반반 섞어서 1.5배 만들어서 하는건 어떠신지요
21/09/09 12:29
수정 아이콘
구글에 검색만 해도 많이 나오네요
우상향이면 좋은 상품, 횡보나 급하락장에서 녹음
21/09/09 14:52
수정 아이콘
만약 코인경험있으시면 강추합니다

박상기때 3시간만에 -30박아보니 레버리지 별것도 아니더라구요

작년 9월, 올해 1~2월 눈도껌뻑안하고 그냥 쌩으로 잘버텼습니다
어바웃타임
21/09/09 23:21
수정 아이콘
아니 이거 리얼인게

박상기때 -98 -96 이런거 찍어보니까

멘탈 개쎄짐...
하카세
21/09/09 15:04
수정 아이콘
코인으로 뇌동매매 안해보신 경험있으면 해볼만하죠. 레버리지를 반대하는 이유가 대다수가 변동성을 버틸 수 없고, 횡보구간에서 살살 녹기 때문이죠. 다만 지수를 따라가는 etf로 미국은 안 망한다고 믿음이 있으면 버틸만 합니다... 개별주라면 모르겠는데 etf라면 버틸 수 있다고 생각해서 하고 있습니다. 코인으로 멘탈 단련 되다보니 1,2월에 그 난리가 쳐도 아무 생각이 없고 무지성 적립만 하고 있습니다. 남들한테 추천은 못하겠지만 저는 합니다(...)
21/09/09 15:13
수정 아이콘
(수정됨) 레버지리가 횡보에 녹는다는 이야기 같은 거는 크게 신경 안 써도 되는 이유가
횡보나 하락 구간에 손절만 안 하고 버티면, 상승장 한 번 왔을 때 1배보다 훨씬 많이 먹거든요.
그리고 솔직히 횡보에 녹는다는 썰[따위]는 신경 안 써도 되는 더 큰 이유는
횡보에 녹는 것을 보기 전에 대부분 사람들은 3배 MDD 못 버티고 탈주하기 때문입니다.

작년 코로나 폭락 때 2월 19일부터 3월 20일까지 꼬박 한달동안 내려 꽂아서 TQQQ는 [-73%] 되었습니다.
19년 동안 힘들게 20억 만들었는데 고작 한달 만에 15억이 날아갈 수 있다는 거죠.
올해 잠깐잠깐 있었던 -5%, -10% 조정과는 비교도 안 되는 폭락 시즌이 앞으로도 무조건 있을 것이고
이런 폭락 시즌을 버틸 자신 있으시면 3배 20년 장투 하시면 됩니다.

레버리지가 횡보에 녹는다는 건 신경 쓸 필요 없습니다.
본인의 담이 MDD를 얼마나 버틸 수 있느냐가 중요합니다.

제일 좋은 건 한 1년 정도 레버리지에 넣어두고서
1년에 3~4번 있는 조정장(-10%)에서 얼마나 본인이 버틸 수 있는지 보는 겁니다.
-10% 조정이면 tqqq면 -30%고, 이걸 보고 참을 수 있으면 더 길게 가보는 거죠.
RedDragon
21/09/09 19:46
수정 아이콘
횡보장에 녹는건 맞는데 미국 차트 20년만 봐도 횡보장은 없었습니다.
윗분들 말처럼 MDD (Max Draw Down) 가 쎄게 오는 구간이 있었을 뿐이죠. 그걸 버틸 멘탈이 있으면 3배 가는거고 아니면 1~1.5배 하는거죠.
21/09/09 20:10
수정 아이콘
최근에 QLD 시작했습니다.
멘탈 + 무지성적립 추천드립니다. 반론이 많아졌어요 예전같이 무조건 횡보장, 하락장에서 망하는게 아닙니다.
다만 요즘 유행따라 블로그+유투브 보고 저게 정답이다! 들어가시면 안됩니다.
레버리지는, 야수의 심장으로 하는것보다 냉혈한의 머리로 하는겁니다. 미국시장을 믿는 전제하에요.
쁘띠도원
21/09/09 20:57
수정 아이콘
극단적이지만 원유 레버리지 같은 꼴 나면 평생 회복안되죠 크크
지구사랑
21/09/10 08:05
수정 아이콘
지수로 과거를 백테스팅 해보면 레버리지 ETF가 좋아보입니다만, 초장기 투자의 경우 반드시 마주칠 폭락을 견뎌내기 어렵습니다.
실제로 폭락하는 상황이 오면 "본인이 견디는 것 + 해당 ETF가 살아남는 것" 이 모두 되어야 합니다.

20년 전 나스닥은 1/4 토막이 되었는데, 당시에는 TQQQ가 아직 없었습니다.
때문에 TQQQ를 당시 실제로 운용했다면 MDD가 얼마가 되었을지 정확하게 알 수가 없는데,
최소한 90% 이상 ~ 아마도 95% 혹은 그 이상이 되지 않았을까 싶습니다.
(운용사가 목표로 하는 수익 그래프와 실제 수익 그래프는 어긋나기 마련입니다. 바로 트래킹 에러죠.
레버리지 ETF는 단순 ETF가 아니고, 선물 등으로 합성하는 파생 ETF 이기에, 비상 상황에서 트래킹 에러가 더 커질 개연성이 높습니다.)

90% 이상의 MDD는 본인도 견디기 힘들지만, 운용사가 계속 운용할지도 문제가 됩니다.
2018년 변동성이 조금 심하게 출렁거렸을 때 MDD 90% 이상을 기록했던 XIV 류 ETF는 한순간에 사라졌습니다.
20년이면 무슨 일이 벌어질지 알 수 없습니다. 2000년 IT 버블 붕괴와 같은 일이 벌어졌을 때 TQQQ가 과연 살아남을 수 있을까요?

사실 위와 같은 MDD가 발생하면, 그때까지 적립한 것 자체가 의미를 잃기도 합니다. 상폐를 당하건 말건 어차피 별 차이 없죠.
그때 해당 ETF가 살아 있다면 - 그럴 담력과 여력이 있다면 - 거세게 베팅할 수 있는 찬스일 것이고, 사라졌다면...

결론적으로 레버리지 ETF는 단기 매매의 대상이지 초장기 투자의 대상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초장기 투자의 경우 QQQ만으로도 굉장한 MDD - 예를 들어 80% - 를 만날 것입니다.
단순 지수 추종의 경우 살아남으리라는 것을 그래도 어느 정도 믿을 수 있지만, 파생 ETF는 그렇게 확신하기 어렵죠.
21/09/11 03:30
수정 아이콘
25년.
그렇게 10년 이상 장기로 투자할 의향이시면, 지난 10년여 기간 동안 큰 폭으로 상승해 온 대형 종목들 위주로 20~30여 종목으로 구성하시는 것을 추천합니다.
맥도날드, 펩시, 얌 브랜드 처럼 미국과 중국이 사라져도 지구 상에 살아남을 종목들을 추천합니다. (참고로 미국 주식 시장은 미국 정부가 관여하는 기관이 아니라 사기업에 의해 운영되는 곳입니다.)

단기간이 아니라 장기간이면, 그 기간 동안 큰 폭으로 오르는 종목들만 크게 오르고 아닌 종목들은 특성상 무슨 일이 있더라도 큰 폭으로 못 오릅니다.

오히려 QQQ같은 테크주들을 권하는 사람들이 많다는 점은, 현재의 많은 테크주들이 거품이라는 반증입니다.
앞으로 25년 내에 2020년 3월보다 더 큰 폭락이 있을 가능성은 [100%]이고요, 그렇게 되면 거품 낀 종목들은 아주 사라질 수 있습니다.
오늘의 구글이 과거의 야후의 길을 걷을 수 있습니다.

25년이면 사실상 거대한 폭락이 현실적으로 3번 이상은 있을 것입니다.

게다가 25년을 바라보신다면 더더욱 테크주만을 바라보는 것은 적극 말리고 싶습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158955 [질문] 회사에서 사람때문에 힘든데 어떻게 하면 되겠습니까? [16] 자갈치3164 21/10/13 3164
158954 [질문] 음악 편집 프로그램 조언 부탁드립니다 [8] 틀림과 다름586 21/10/13 586
158953 [질문] 작업용 노트북 추천 부탁드립니다 [4] 메타몽662 21/10/13 662
158952 [질문] 디2레 pgr 카톡방이 있나요??? [4] 이르1204 21/10/13 1204
158951 [질문] 백신 접종후 반대편 팔이 아프고 손이 살짝 붓는데 병원가봐야 될까요? [6] 개념은?867 21/10/13 867
158949 [질문] 드라마에서 나오는 이 행동... 실제 우리 사회에서도 이러나요?? 아님 과장된건가요?? [4] 잘가라장동건1803 21/10/13 1803
158948 [질문] 도로주행 시험만 남긴 상태에서 질문드립니다. [7] 버드맨634 21/10/13 634
158947 [질문] 주차장내에서 제차로 인하여 문콕을 당했다고 주장합니다. [29] 아이유_밤편지2380 21/10/13 2380
158946 [질문] PD충전 노트북, 핸드폰 충전기로 충전가능한가요? [5] AKbizs654 21/10/13 654
158945 [질문] 축알못의 국대 축구 질문입니다. [15] 더미짱1048 21/10/13 1048
158944 [질문] 핸드폰/인터넷/TV 동시 변경 관련 질문드립니다. [1] 神鵰俠侶_楊過371 21/10/13 371
158943 [질문] 8천원 카드로 결제할때 100원 동전 드리고 7,900원 긁어달라고 하면 [7] 밥도둑1941 21/10/13 1941
158942 [질문] 디아블로2 앵벌이 돌때 템 어떻게 드세요? [16] sowhat1477 21/10/13 1477
158941 [질문] 코딩 부트캠프 후기나 추천 부탁드립니다. [6] 네파리안611 21/10/13 611
158940 [질문] 5호선 서대문역에서 이대부중 가는 길 질문있습니다. [2] 우주전쟁532 21/10/13 532
158939 [질문] 갑자기 비듬이 폭팔적으로 많아졌는데....어떻게 해결하면 좋을까요 [28] 요한나1520 21/10/13 1520
158938 [삭제예정] 특별한일 없으면 주5일 야근+토요일출근 눈치주는 회사 정상인가요.. [36] 삭제됨2230 21/10/13 2230
158937 [질문] 조만간 구입한 차량을 받게 될 것 같습니다. 새차 샀을 때 꼭 Check 해야하는 사항을 알려주세요. [14] 레이미드1245 21/10/13 1245
158935 [질문] 자동자 번호판 가드가 살짝 찌그러졌습니다. [5] 소목661 21/10/13 661
158934 [질문] 디아블로2 백섭으로 인한 문제 해결방법 질문드립니다. [7] 불독맨션1170 21/10/13 1170
158933 [삭제예정] 전자기기 13만원부근하는거 추천부탁드려요 [16] 질문쟁이1234 21/10/13 1234
158932 [질문] 요가매트? 홈트 매트 구매 관련 질문 드립니다! [2] Lelouch401 21/10/13 401
158931 [질문] 새차인데 차브레이크에서 쇳소리가 납니다 [3] 여우사랑989 21/10/13 989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