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PGR21 관련된 질문 및 건의는 [건의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 (2013년 3월 이전) 오래된 질문글은 [이전 질문 게시판]에 있습니다.
통합 규정을 준수해 주십시오. (2015.12.25.)
Date 2021/06/12 08:55:44
Name 삭제됨
Subject [삭제예정] 불륜으로 가족을 버리고 떠나갔던 어머니에게 문자가 왔습니다.
작성자가 본문을 삭제한 글입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나이스후니
21/06/12 09:28
수정 아이콘
(수정됨) 연락이 없는, 또는 평소에 안부를 물어보지 않는 가족관 연락이 갑자기 온다면 사실 큰 확률로 도움이 필요한 경우입니다. 그 도움이 금전적일경우가 크고, 그게 아니라면 재혼후 삶이 어려워 자식에게 정서적인 관계를 의지하기 위함입니다.
그걸 알게되고 충분한도움을 줄수 있는게 아니라면 오히려 본인 죄책감만 커지실거예요. 연락안하시는게 좋을것 같습니다
21/06/12 10:02
수정 아이콘
'서로 안 본지 너무 오래됐고, 아직 나는 볼 준비가 안 됐다. 그냥 각자의 자리에서 행복했으면 좋겠다.'라고
답장정도는 괜찮을까요?
나이스후니
21/06/12 10:34
수정 아이콘
저도 가족 문제로 여러번 글을 남기기도 했고, 가족간의 관계라는게 어떻게 답변을 할지 어떤 태도를 보내야할지 쉽지 않죠. 잔인할수 있지만, 사실은 아무 답장도 안하는게 좋습니다. 정말 쓰시고 싶다면 위에 적으신 답변정도면 괜찮을것 같습니다. 애매한 희망고문은 서로에게 미련만 남기니까요.

가족이라는게 서로 상황이 좋을때는 서로가 도움이 되지만, 그렇지 않을때는 서로에게 짐과 상처만을 남겨주죠.
21/06/12 11:56
수정 아이콘
윗 댓글의 내용대로 답장을 보내고 차단했습니다.

고견 감사합니다. 오늘은 공부고 뭐고 손에 안잡히는군요. 괴롭군요.
나이스후니
21/06/12 12:50
수정 아이콘
어려운 일입니다. 서로 안볼때 남이라고 느끼지만, 또 소식을 듣게 되면 죄책감, 연민이 사라지지 않으니까요. 혹시라도 안좋은 소식이 들리면 내가 심했나 하는 생각도 들겁니다. 하지만 스스로 내 주변을 모두 안고 감싸줄수는 없습니다.

저도 이런고민을 많이 했지만, 사실 지금까지도 내린 결론은 내가 금전적인 능력을 충분히 갖추는게 가장 확실한 방법이더군요. 내가 돈이 많았으면 부모님 집을 그냥 마련해주고 이런고민할 필요없는거고, 내가 돈이 많았으면 매달 지원해주고 서로 얼굴 붉힐일 없지 않을까 하는 그런 생각을 하게 됩니다. 돈 문제가 해결되도 다른 갈등은 있겠지만 그 시작은 돈이 항상 발목을 잡았으니까요. 힘든 하루시겠지만, 잘 이겨내시길 바랍니다
깨닫다
21/06/12 09:41
수정 아이콘
저라면 답장 안 할 것 같습니다..
페로몬아돌
21/06/12 09:50
수정 아이콘
안하는걸 추천 드립니다.
쁘띠도원
21/06/12 10:15
수정 아이콘
혈육인데 본문도 그렇고 댓글도 슬프네요
어머니에 대한 애정이 있으시다면 연락은 받아보시고 행여나 그게 윗분들 염려대로 금전적 지원 요청같은 거라면 그때 연락 끊으셔도 괜찮지 않을까요.
21/06/12 10:42
수정 아이콘
직접 경험해본 입장에서 연락받아보고 끊는게 더 힘듭니다.
처음부터 잘라내면 연락을 다시 안하는데 한두번 받아주기시작하면 그래도 부몬데...운운하면서 계속 연락이와서 스트레스가 이만저만이 아니거든요
서류조당
21/06/12 10:56
수정 아이콘
저도 이게 훨씬 현명한 방법이라고 생각합니다.
항정살
21/06/12 12:19
수정 아이콘
하세요. 저도 같은 경우라서 어떤 마음인지 공감이 많이 갑니다.
알라딘
21/06/12 13:02
수정 아이콘
저도 아버지가 그랬어서 연락은 다 무시했습니다
결국 연락오는 이유는 돈입니다..
트리플토스트
21/06/12 13:22
수정 아이콘
연락 여부야 윗분들이 좋은 말씀 주셨으니 더할게 없고요. 뭔가 도와드리고 싶다면 본인이 느끼기에 풍족하고 여유있는 상황이 되신 다음에 하셨으면 좋겠습니다.

일단 내가 행복해야 남도 행복한거고, 헤후님의 어머님께서도 분명 처음 태어난 헤후님을 만났을땐 그러길 바라는 마음이셨을 거라고 믿습니다. 본인이 행복해진 다음에 다른 사람을 찾는게 맞다고 봅니다.
pzfusiler
21/06/12 13:53
수정 아이콘
100에 98은 돈달라는거죠
21/06/12 13:59
수정 아이콘
어자피 돈 달라고 할텐데 무시하시죠
동싱수싱
21/06/12 14:38
수정 아이콘
저희 집과 비슷한 상황이신거 같은데 저는 어머니가 돌아가셨다고 생각하고 이 세상에 존재하지 않는 사람이라 생각합니다. 평생 가족을 위해 노력하신 아버지 버리고 자식들 버리고 다른남자 좋다고 떠난 어미인데 이제와서 반성한다고 보고싶다고 연락오는데 솔직히 역겹더라구요. 아예 차단을 해놔서 연락을 받을일은 없겠지만 연락이 오더라도 추호도 답장할 생각 없습니다.
나막신
21/06/12 16:11
수정 아이콘
전 약간 경우는 다른데요 차단합니다 저도 연락안한지 딱 그정도되겠네요
마제스티
21/06/12 16:28
수정 아이콘
평소 모습보면 볼 필요 없죠
21/06/12 17:33
수정 아이콘
에고 ..답은 없다고봐요 하고싶다면 하세요 혹시 모르자나요 아프실수도있는거고 돈이라면 그때서 끊을거같아요
난할수있다
21/06/15 13:52
수정 아이콘
안하는 걸 추천드립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156758 [삭제예정] 삭제예정 [5] 삭제됨1811 21/07/17 1811
156757 [삭제예정] 20대 이상의 남자가 UEFA 챔피언스 리그를 모른다는건 관우를 모른다는것과 비교할 수 있을까요? [49] 삭제됨2007 21/07/17 2007
156756 [질문] 아이패드프로 구입시 애플케어 필수일까요? [4] 곡사포708 21/07/17 708
156754 [질문] 블럭우주론 vs 루프양자중력이론 [11] 니그라토856 21/07/17 856
156753 [질문] 무소음 기계식 키보드 추천 부탁드립니다. [13] 따루라라랑1018 21/07/17 1018
156752 [질문] 모니터 연결 초보적인 질문입니다. [1] 헤르메스419 21/07/17 419
156751 [질문] 커피 머신 어떤 거 쓰세요? [12] CastorPollux889 21/07/17 889
156750 [삭제예정] 중소기업 면접때 대표를 못 만나는 경우도 있나요? [16] 삭제됨1377 21/07/17 1377
156749 [질문] 2차대전 해전사에 대한 책 추천 부탁 드립니다 [4] occla623 21/07/17 623
156748 [질문] 아이폰12pro 중고판매 질문입니당 [1] 리처드 파인만641 21/07/17 641
156747 [질문] 주택 매매 계약일 관련 질문입니다. [2] 쏘쏘쏘566 21/07/16 566
156746 [질문] 젤다:스카이워드 소드에서 프로콘 조작이 잘 안 됩니다. [3] 나를찾아서772 21/07/16 772
156745 [질문] 서른넘게 모쏠이였다가 연애 시작 해보신분 계신가요?? [12] 레너블2468 21/07/16 2468
156744 [질문] 내일 삼프터 예정인데 경북 구미에 대해 잘 아시는 분??? [5] 여행가요888 21/07/16 888
156743 [질문] 비밀번호 해킹당했는지 페북/인스타 이상한 로그인했다고 자꾸 뜨는데 [1] 랜슬롯368 21/07/16 368
156742 [질문] 유튭 프리미엄 문제인지 인터넷 문제인지 알려주실 분 [1] 나래를펼쳐라!!373 21/07/16 373
156741 [질문] 스타1 최근에도 플레이 중이신 분 계신가요 (게임 버벅임이 심합니다) [2] 삭제됨598 21/07/16 598
156740 [질문] 무결점 모니터 질문합니다. [3] 레드드레곤~396 21/07/16 396
156739 [질문] 혼수 삼성 견적 질문입니다 [9] Yang T717 21/07/16 717
156738 [질문] rpg 게임 추천(디아블로, 타이탄퀘스트?) [12] stayclever770 21/07/16 770
156737 [질문] 키보드 추천 받습니다 너무 비싼거 말구요 [16] 비밀친구907 21/07/16 907
156736 [질문] 밥먹고 바로 보충제 먹는데 질문입니다. [2] 그때가언제라도587 21/07/16 587
156735 [질문] 요즘 가테 어떤가요? [4] 명경지수689 21/07/16 689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