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GR21 관련된 질문 및 건의는 [건의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 (2013년 3월 이전) 오래된 질문글은 [이전 질문 게시판]에 있습니다.
통합 규정을 준수해 주십시오. (2015.12.25.)
Date 2020/09/17 11:27:11
Name 마르키아르
Subject [질문] 택배비 인상과 관련된 무식한 질문.... (수정됨)
가끔 택배 논란이 나올때마다 들었던 생각중 하나가..

택배비를 400원만 인상해서

그 400원을 택배기사분에게 지급하면 되지 않을까?? 였습니다.



400원이 작아보이지만

실제 택배기사분이 택배 건당 받는 비용이 평균 700-800원 부근이라고 보았습니다.

그럼 건당 400원 수익이 올라가면

월급이 50% 넘게 인상되는 엄청난 효과가 생기겠죠.

아니면 똑같은 월급을 받는데 일의 양이 훨씬 줄어들수 있거나요


택배회사 입장에선 자기돈 한푼 안들이고,

택배관련 여러 논란이나 문제들을 손쉽게 해결할수 있을테고요.



이런 누구나 쉽게 생각할수 있는 방법이 시행되지 못하는 이유는..

택배사간의 경쟁이 심해서, 어느 한쪽이 먼저 택배비를 올릴수 없고

만약에 택배사들이 같이 400원을 인상해서 택배기사에게 지급을 하면

담합으로 문제가 될려나요?


그렇다면 이걸 정부와 택배사간에 협의를 통해, 담합으로 문제가 되지 않으면서

같이 400원을 인상할 방법은 없는걸까요?

경제에 대해서 무식한 사람이... 왜 이런건 안되는걸까? 하며 무식한 질문 올려봅니다 -_-;;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0/09/17 11:39
수정 아이콘
400원을 인상하면, 300원은 업체가 물가상승 등의 이유로 먹고 100원만 주지 않을까요.
정지연
20/09/17 11:44
수정 아이콘
(수정됨) 택배회사 입장에서 가장 큰 고객은 쇼핑몰 업체입니다.. 쇼핑몰 입장에서는 400원 올린다고 하면 배송비를 올려야 하고 배송비가 무료인 경우는 제품 가격을 올려야 하죠..
5천원짜리가 400원이 오르면 8% 가격 인상한셈이죠... 업체도 부담이 큽니다.. 100원이라도 싸게 띄워서 검색사이트에 상위에 올리고 싶어서 별 희한한 수를 다 쓰는게 그쪽 업계인데 400원이 오르는건 타격이 크죠..
만약 특정 택배회사만 그렇게 한다면? 쇼핑몰은 택배업체를 바꿀겁니다..
모든 택배업체가 같이 올리고 그게 홍보가 돼서 이러이러하니 제품 가격이 오를겁니다 라고 해도 불평하고 항의할 사람은 100% 나옵니다. 우리는 칼라로 묶인 프로토스가 아니니까요.. 쇼핑몰 업체입장에서는 그런걸 처리하는 것도 고역일거고요..
택배회사는 모두 올려도 쇼핑몰에 따라서는 그 400원을 본인이 감내하고 안 올릴 수 있는 회사도 있을겁니다.. 안 올리면 못 버티는 회사도 있을거고요.. 그러면 후자는 살아남지 못하겠죠..
현재 일정 수준을 유지하는 쇼핑몰 입장에서는 변화가 생기는게 싫을겁니다.. 이런 것들이 합쳐져서 택배비를 쉽게 올리지 못하는 이유가 된다고 봅니다
공염불
20/09/17 11:46
수정 아이콘
일반적이고 상식적이며 심지어 합리적인 생각이라도...막상 세상에는 어마무시한 트롤들이 존재하죠. X진상들...
당장 광화문 집회, 개천절 집회, 대면 예배로 코로나 전파자 등을 보셔도 답이 나오잖아요?
대다수가 비슷하게 생각해도, 난 아닌데? 이러는 인간들 나와 버리면 정말 노답 상황 나오는 게 민주주의의 최대 단점이 아닐까 싶은 요즘이라서
택배 문제도 참...답이 없어 보입니다. ㅜ
미메시스
20/09/17 11:51
수정 아이콘
400원을 일괄올리는데 사회적합의를 어떻게?

400원을 어떻게 택배기사 통장에게 꽂을것인가?

일단 대부분 카드결제를 하니 배송비에 400원을 따로 분류해서 기사에게 꽂아주려면 카드사입장에서 비용이드니 반발이 심할테고 대량배송하는 사업자는 개인과 단가가 다른데 어떻게적용할 것인가 택배 크기무게 상관없이 일괄400 원으로 책정하나 사업자도 중소대형 사업자마다 상황이 다를테고 제주산간 지방의 경우는 지금도 배송비가 다른데 어떻게적용하나 무료배송등 마케팅요소로 활용하는경우 처리문제 등등
한 2~3분 생각했는데도 이슈가 넘 많은듯 합니다

모바일이라 줄바꿈 못했는데 양해 부탁합니다 ㅜㅜ
20/09/17 11:54
수정 아이콘
(수정됨) 방법은 있습니다.
택배 면허증 제도를 만들어서 택배를 할 수 있는 사람수를 국가가 관리하면 됩니다.
아니면 우체국외에 택배업을 전면 금지시키고, 우체국에서 택배원에게 원하는 만큼의 월급을 주면 되겠죠.
Crystal Rain
20/09/17 11:57
수정 아이콘
400원을 올린다 해도 그게 택배기사 한테로 바로 돌아가지 않는다는게 문제인것 같습니다.
20/09/17 12:00
수정 아이콘
그게 온전히 간다는 보장이 없고 말이 500원이지 비율로 따지면 큰 차이죠.
건설 안전에 대한 법을 만들 듯 안전관련 법을 신설하든가 현재의 불공정하다는 계약형태를 시정하도록 만드는게 더 낫지 않나 싶습니다.
브라이언
20/09/17 12:03
수정 아이콘
세상이 정직하고 착한 사람들만 있는게 아니라서요..
어떻게든 중간에 띠어먹든지 훼방 놓든지 하는 사람들이 존재하니 실제 택배기사에게 그대로 가는건 거의 불가능..
20/09/17 12:08
수정 아이콘
택배비 일괄 400원 올리면 사람들이 엄청 뭐라 할껄요.
인터넷에서야 택배기사님들 고생하니 더 돈주는거 찬성입니다 ~ 하지만 실제는 다를껍니다.
양현종
20/09/17 12:18
수정 아이콘
지하철 버스 요금 100원 200원 올리는 것도 쉽지 않은데...
게다가 택배 요금은 이해 당사자가 많아요. 단순히 택배업체-택배기사-소비자 이렇게 연결되는게 아니라 중간에 쇼핑몰사업자들까지 끼기 때문에...
20/09/17 12:22
수정 아이콘
택배비 2500원에서 3000원 올라오는데 저어어엉말 오랜 시간이 걸렸고
지금도 2500인 곳이 많습니다.
강미나
20/09/17 12:25
수정 아이콘
전 그냥 올리면 된다고 봅니다. 의외로 사람들이 100원 200원에 목숨 걸 거 같지만 배달비 오르는 거 보면 생각보다 수긍도 빠르고 적응도 잘합니다. 그렇게 사람들이 가격에 민감하면 교촌 이런데는 진작에 망했어야죠. 경기도만 해도 버스 요금 꽤 올랐지만 딱히 이슈되지도 않았고요.
CastorPollux
20/09/17 12:32
수정 아이콘
소비자 입장에서 400원은 별거 아닌데....거기 물려있는 사람들 생각하면 초반에 반발 심하죠 400원이 택배기사한테 다 가는 것도 아니고
20/09/17 12:35
수정 아이콘
사실 그것보다도 택배원분 단가를 오히려 살짝 깎고, 그 비용으로 택배 분류원을 고용해주는게 더 나을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20/09/17 12:54
수정 아이콘
일이 많아서 과로사하는게 문제인거라 돈을 더 준다고 해결될 문제는 아니라고 봅니다.
지금도 돈을 더 달라고 파업하겠다는게 아니라 택배분류를 본인들이 안하겠다고 파업하겠다는거죠.
20/09/17 13:14
수정 아이콘
글 쓰는 사람들이야 택배비 올려도 된다고 글 쓰지만 안 그런 사람들도 많습니다.
자기 사고 싶은 거 살때야 500원 1000원 정도 차이쯤이야 지만
생필품이나 가족 물건이라던가 선물같은, 어쩔 수 없이 사거나 자주 사는들은 100원이 아쉽거든요.
초식성육식동물
20/09/17 14:03
수정 아이콘
아.... 그렇게 된다면 제 아들은 자기 장난감 언제 도착하냐고 저를 대략 일주일정도 쪼아대겠군요..
wannaRiot
20/09/17 16:17
수정 아이콘
택배기사 입장에서 100원만 올려도 충분한 보상인데요,
중요한건 택배기사 처우나 수익 건은 택배사가 해결해야하는 문제입니다.

국민이 해결하려한다는게 잘못된 방향이고
택배비 인상을 전국민이 합의한다해도 택배사 자기들이 대부분 먹으려고 하지 택배기사에게 온전히 돌려줄리가 없죠.
택배사 경쟁으로 못 올릴거라는 생각은 말도 안되죠, 국민 저항에 못 올릴뿐..

근데 자꾸 택배기사 문제가 이슈화 되는걸 보니 택배사가 택배비 올리려고 빌드업하는게 보입니다.

다산아파트 이슈도 결국 이익은 택배사뿐이고 계속해서 언급되는것만 봐도 cj택배 독점 상황에서 시간과 명분이 중요하지 어느 순간 택배비는 오를것 같습니다.
택배 기사 처우는 그대로일테고요.

그냥 지금이 좋습니다. 최선이고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댓글잠금 [질문]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16020
공지 [질문] [삭제예정] 카테고리가 생겼습니다. [9] 유스티스 18/05/08 34706
공지 [질문]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37] OrBef 16/05/03 71035
공지 [질문] 19금 질문은 되도록 자제해주십시오 [8] OrBef 15/10/28 95739
공지 [질문] 통합 공지사항 + 질문 게시판 이용에 관하여. [22] 항즐이 08/07/22 134111
148832 [질문] 외세의 힘으로 군주가 된 사례를 찾습니다 [4] 카스가 미라이121 20/09/28 121
148831 [질문] jpg 파일들을 pdf로 통합 변환 해주는 프로그램이 있나요? [2] 맛있는새우51 20/09/28 51
148830 [질문] 원룸에서 사용할 무선 청소기는 어떤 게 좋을까요? [3] 하뎃206 20/09/28 206
148829 [질문] 주식초보 질문입니다 [1] Fysta167 20/09/28 167
148828 [질문] 인세인 바이크(로그5.0)이라는 브랜드 어떤가요? 랑비93 20/09/27 93
148827 [질문] 해외주식, 선물하시는분 조언 좀 부탁드려도 될까요? [12] 싶어요싶어요439 20/09/27 439
148826 [질문] 모바일게임 찾습니다. 원시인 돌깨는 게임 Neoguri334 20/09/27 334
148825 [질문] 에어팟프로 애플케어플러스 관련 질문있습니다 [1] Arya Stark197 20/09/27 197
148824 [삭제예정] 단기임대 질문드립니다. [4] 삭제됨334 20/09/27 334
148823 [질문] 전세 관련 질문입니다. 좋은데이193 20/09/27 193
148822 [질문] 페이커도 객원 해설이 가능할까요? [23] bluff1499 20/09/27 1499
148821 [질문] 4k 모니터에 3080으로 게임 구동 시연하는 곳 없을까요? [4] 시그마441 20/09/27 441
148820 [질문] 컴퓨터가 켜질듯 켜질듯 안 켜지는 이유가 뭘까요? [8] 체르마트552 20/09/27 552
148819 [질문] 입천장에 상처가 나서 죽을 지경인데 이비인후과를 가야하나요? [7] 이는엠씨투594 20/09/27 594
148818 [질문] 집중을 못하고 딴생각이 나는경우 [3] dfjiaoefse402 20/09/27 402
148817 [질문] 요즘 폰팔이들은 사기죄가 적용이 안되나요? [5] 유머게시판851 20/09/27 851
148816 [질문] 요즘도 목란 예약 많이 어렵나요? [1] 로피탈723 20/09/27 723
148815 [질문] 부린이 부동산 취득세 질문 드립니다. (7.10 대책 관련) [2] 183 20/09/27 183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