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GR21 관련된 질문 및 건의는 [건의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 (2013년 3월 이전) 오래된 질문글은 [이전 질문 게시판]에 있습니다.
통합 규정을 준수해 주십시오. (2015.12.25.)
Date 2020/07/01 13:05:36
Name 슬라임
Subject [질문] 중형견 사육에 대해 질문드립니다.
오늘 아침에 고모댁에서 전화가 와서 중형견 키울 생각이 있나 여쭤보셨습니다.

그런데 어머니께서 집안에 동물이 다니는 걸 극혐하셔서...

만약 키운다고 하면 3~4평 정도 되는 현관에 개집을 놓아 키우고 집안에 못 들어오도록 교육할 생각이라고 하시더라구요

안팎이 철문으로 닫혀잇고 벽이 창으로 되어있는 공간입니다.
퇴직한 아버지를 위해 권유하신 거라서 산책은 하루 2~3회까진 가능할 것 같구요...

중형견을 현관같이 좁은 곳에서 키우는 건 학대일까요?
개에게 불편한 환경이면 아예 입양을 반대하려고 합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잠이오냐지금
20/07/01 13:11
수정 아이콘
어디든 가둬두는건 학대이지 않을까요?
하루에 2~3회 산책을 한다고 한들 거의 대부분을 3~4평짜리 공간에 가둬져있는건데...
어머니가 생각이 바뀌시지 않는한 안키우시는게 좋을거 같습니다
20/07/01 13:24
수정 아이콘
어머니 생각이 바뀌지 않으신다면 어항이나 작은 케이지 안에서 키우는 애완동물 말고는 어렵겠는데요...
20/07/01 13:33
수정 아이콘
좁은 곳에 몰아놓고 산책만 시킨다?
키우지 마세요.
20/07/01 13:51
수정 아이콘
대부분 잡일을 어머니께서 담당하실텐데 어머니가 싫어하시면 키우기 힘들겁니다.
20/07/01 13:51
수정 아이콘
댁에서 입양하지 않는다면 어디로 보내지게 될 녀석인가요? 개를 키운다는 건 평생 5살짜리 꼬맹이 뒷바라지를 해 주는 것과 같아서 마냥 쉽게 생각할 일은 아닌데 예상 거주환경보다 더 안 좋은 곳으로 보내질 거라면 데려오시는게 어떨까 합니다. 수많은 개들이 1m도 안 되는 목줄에 매여 살아가는게 현실이고, 3평도 안 되는 고시원에서 사는 사람도 있는데 그정도면 최선은 아니지만 최악도 아닙니다, 데려와서 키우다 보면 어머님의 생각이 바뀔 수도 있겠죠.

다만 개를 잘 키우기 위해서는 생각보다도 돈이 많이 든다는 건 미리 알고 계셔야 합니다. 특히 지방에 거주하신다면 더 그렇습니다. 동물병원의 치료비가 만만치 않을 뿐더러 지방의 경우 동물병원이 많은 것도 아니라 좋은 병원이 가까운 곳에 없을 확률이 굉장히 높아요. 시골이라면 그나마 있는 동물병원이라도 반려동물은 진료하지 않는 가축병원만 있을 수도 있습니다.

만약 데려오기로 결정하셨다면 부디 파양 없이 행복하게 같이 살 수 있기를 바랍니다.
비둘기야 먹쟛
20/07/01 13:53
수정 아이콘
222
강아지 키우는건 정말 애기 한명 키우는거랑 똑같다고 봅니다. 그만큼 즐겁기도 하구요
신류진
20/07/01 14:07
수정 아이콘
마당만 있다면야...
이혜리
20/07/01 14:50
수정 아이콘
산책 자주하면 괜찮습니다.
3-4평이 되게 좁아 보이지만, 24평 아파트의 작은 방이 대충 3-4평 정도라서 꽤 커요.
브라이언
20/07/01 15:06
수정 아이콘
실제로 산책을 얼마나 시켜줄지 모르겠지만
그래도 제가 방에만 갇혀있다고 생각하면 끔찍하네요...
Lapierre
20/07/01 15:41
수정 아이콘
근데 가족들이 개를 좋아하지 않는거 같은데 사서 고생할 필요가 있는지요?
개한테도 가족한테도 플러스요인이 없는거 같은데요.
가족중 한분이라도 강하게 원해서 키우게 되는거면 모를까 주위권유로 반려동물입양은 별로 추천드리고 싶지 않습니다.
치토스
20/07/01 16:00
수정 아이콘
가족중에 한분이 개가 집안에 다니는걸 극도로 싫어한다는 부분 만으로도 안 키우는걸 추천 합니다.
사람도 개도 둘다 불행한데 굳이 모두가 불행한 길을 선택할 이유가 없잖아요.
네파리안
20/07/01 16:15
수정 아이콘
털이 장모, 단모인지도 확인하시고 장모면 빗질안할경우 털이 집을 날라댕기고 단모면 방바닥에 털 다 박힙니다.
산책이나 개가 외로워하는거야 대부분의 집이 그럴거라고 봐서 그럴수도 있겠다 싶고 아버지가 집에있으시면 출퇴근하는집에 비해 많이 케어해줄거라고 보는데 중형견급의 개를 울타리에 넣고 키운다는게 어지간히 키워보신거 아니면 짖는다던가 때려뿌신다던가 뛰어넘는다던가 온갖 테러를 저지를 수 있기 때문에 특히 짖기 시작하면 개를 버리던가 내가 이사가던가 택1해야할정도로 심각해져서 자신 없으시면 포기하시는게 좋아보입니다.
오호츠크해
20/07/01 16:38
수정 아이콘
어머니가 아무리 싫어하셔도 이게 결국 개랑 시간을 가장 많이 보내는 건 어머니가 되실꺼고 집을 관리하는 것도 보통 어머니 실테니 결국 개 뒤치닥꺼리는 어머니가 하시게 된다는겁니다. 지금으로선 아무튼 개를 데려오면 어머니가 개를 좋아하게 되실거다...라는 희망만 가지고 데려오게 되는 상황이라고 봅니다. 어머니가 싫어하시면 입양하지 않는게 좋아보입니다.
묵리이장
20/07/01 16:48
수정 아이콘
이건 좀 아니네요.
20/07/01 16:49
수정 아이콘
시골에서 개 묶는것도 학대고.. 그렇게 좁은 곳에 두는 것도 학대입니다. 키우지마세요.
샤를마뉴
20/07/01 17:41
수정 아이콘
부모님 집이면 부모님이 싫어하는게 우선이죠
20/07/01 18:02
수정 아이콘
일단 어머님이 그정도로 싫어하시면 학대고 아니고를 떠나서 안키우는게 맞습니다.
Koscielny
20/07/01 18:23
수정 아이콘
제가 11키로 강아지 키우는데요
33평 아파트에서 키웁니다
마당도 아니고 3-4평에서 가둬만 놓고 키우는건 학대에요
3-4평 되는 공간에 대소변 다 볼건데, 어머니 성향이 그러신거면 그것도 문제가 될거에요 냄새가 많이 나서
20/07/01 21:37
수정 아이콘
아버님이 퇴직했다면 부모님끼리 얼굴보는 시간이 길어지고, 아버님은 조금 위축되실텐데 거기에다가 어머님이 안좋아하는 강아지를 데려오는건....
보통 이경우는 아버지께서 연금을 받으시는지 모르겠지만, 일단은 집 밖으로 자주 다니셔야 합니다. 아니면 같이 여행다니시거나.
일단은 아버지께서 집안에 오래 계시면 스트레스
세타휠
20/07/01 22:24
수정 아이콘
아파트에서 진돗개 키워 봤는데..아무리 관리해도 개 냄새 나고 털 날리는 건 어쩔 수 없어서 싫어하시는 분이 계시면 안 키우시는 게 좋아요. 현관이면 너무 좁지 않나요. 그리고 사람 드나드는 곳인데 사람한테도 개한테도 좋은 환경은 아닌 것 같아요.
그리고 끝까지 책임지고 키우실 수 있을지도 생각해 보셔야...위에 분도 말씀하셨지만 개 아프면 병원비도 많이 나온답니다.
20/07/01 23:11
수정 아이콘
반대입니다. 가정에서 반대하시는 분이 어머니라면 특히 문제가 됩니다. 모두 불행해 질겁니다.
20/07/02 08:34
수정 아이콘
키우지마세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댓글잠금 [질문]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12341
공지 [질문] [삭제예정] 카테고리가 생겼습니다. [9] 유스티스 18/05/08 30762
공지 [질문]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37] OrBef 16/05/03 66282
공지 [질문] 19금 질문은 되도록 자제해주십시오 [8] OrBef 15/10/28 90635
공지 [질문] 통합 공지사항 + 질문 게시판 이용에 관하여. [22] 항즐이 08/07/22 129723
146377 [질문] 식당/카페 정보 얻을 수 있는 커뮤니티나 오픈톡이 있을까요? 전립선39 20/07/04 39
146376 [질문] 아이패드 살까 고민중인데 [5] TAEYEON191 20/07/04 191
146375 [질문] 하루만에 완결까지 보신 드라마가 있나요? [11] 레너블294 20/07/04 294
146374 [질문] 만화 킹덤에 나오는 전국시대 지명과 삼국지시대의 지명을 매칭하면 어떻게 되나요? [4] Gunners554 20/07/04 554
146373 [질문] 스팀 여름 할인 중인데 3만원정도로 할만한 게임 추천부탁드립니다. [10] 키토866 20/07/04 866
146372 [질문] 자동차 문콕 당하면 보통 어떻게 하나요? [6] 부기영화774 20/07/04 774
146371 [질문] 카밀이 모데한테 궁 쓴 상태에서 모데가 딴사람한테 궁쓰면 카밀궁이 남아있나요? [3] 興盡悲來569 20/07/04 569
146370 [질문] 운동관련 스마트워치 질문입니다. [1] 커티삭133 20/07/04 133
146369 [질문] 게임용 적축 기계식 키보드 추천 부탁드려용 [5] 궁디대빵큰오리230 20/07/04 230
146368 [질문] PGR에서 자기가 쓴 글과 댓글 다시 보는 방법이 있나요? [5] liten360 20/07/04 360
146367 [질문] 손마사지기 제품 추천 부탁드려요. 기억의습작68 20/07/04 68
146366 [질문] 삼국지 14 실행은 어떻게 하나요? [2] 스타나라321 20/07/04 321
146365 [질문] 에어팟 구매 문의입니다 [11] 랑맨425 20/07/04 425
146364 [질문] 운동용 무선이어폰은 파워비츠 프로가 갑인가요?? [1] -PgR-매니아285 20/07/04 285
146363 [질문] 제발 헤어지고 싶은데 안됩니다.. [12] 젤리롤1407 20/07/04 1407
146361 [질문] 아이폰 SE2는 좌측 가장자리 터치 기능이 없는가요 [4] 마지막처럼640 20/07/04 640
146360 [질문] 스카이림 질문 드려요 [2] 잉차잉차208 20/07/04 208
146359 [질문] 스팀 계정을 여러 개 쓸 때 쉽게 로그인하는 방법이 혹시 있을까요? [2] im98n225 20/07/03 225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