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GR21 관련된 질문 및 건의는 [건의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 (2013년 3월 이전) 오래된 질문글은 [이전 질문 게시판]에 있습니다.
통합 규정을 준수해 주십시오. (2015.12.25.)
Date 2013/08/29 11:51:57
Name IUJeong
Subject [질문] 희망급여 어떻게 적으시나요?
경력직으로 취업을 준비중인데요.
희망급여를 적으라고 하는데... 어떻게 적어야 하나요?
진짜 제가 원하는 급여를 적어야 하나요, 아니면 시세를 맞춰서 적어야 하나요?
제가 지방에 있는데, 서울쪽에 취직하려고 하거든요.
그래서 서울에서 일하는 같은 직종의 친구한테 연봉 물어봤더니...

솔직히 너무 적어서요. 지금까지 일하고 받았던 급여랑 너무 비교되네요.
저는 지금까지 일한거 생각해서 그정도로 맞춰서 적으려고 했는데, 차이가 너무 많이 나네요.
이것저것 생각해서 더 높이 적고 싶은데 그나마도 깎은 거라서ㅠㅠ

아, 그리고 인터넷에 취업정보 올려놓는 거요. 기업측에서 써놓은 급여랑 많이 다른가요?
말만 그렇지 실제로 면접보고 계약할 때 금액이랑 다르다고 그래서...
물론 첫 직장도 많이 다르긴 했었지만, 그건 거의 사기급이었고...

취업 힘드네요. 으아ㅠㅠ 답변 주실 분께 미리 고맙습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pabianlll
13/08/29 11:55
수정 아이콘
경력직이면 현재 받으시는 급여에서 올려서 적으시면 됩니다.
13/08/29 11:58
수정 아이콘
감사합니다. 더 올리면 진심으로 취직 절대 못할 것 같아서 좀 무섭네요ㅠㅠ
pabianlll
13/08/29 12:01
수정 아이콘
동일 직종 경력직인데 연봉 차이가 그리 나나요? 이직할땐 보통 이전 회사 연봉 기준으로 협상하는 경우가 많아서 낮추면 그만큼 마이너스라서요. 이게 불안하시면 그냥 회사내규에 따르신다고 적으세요. 연봉 테이블 있는 회사면 그냥 거기 따르면 되니까요.
13/08/29 12:04
수정 아이콘
감사합니다. 연봉차이는... 아무래도 직업이 문제인가 봅니다. 으, 다른 건 다 좋은데 연봉이 좀 걸려서요.
13/08/29 11:56
수정 아이콘
취직이 급하다-> 시세
여유가좀 있다->희망급여 그대로
회사마다 다릅니다만 보통 구인때 써놓은 월급보다 싸게 부르죠-_-; 뭐 사기치는 회사도 봤는데 그런회사는 꺼지샘 하고 나오심 됩니다. 어느정도 선이 있는데 연봉올려서 사람 미끼로 면접봐놓고 근로계약서 작성시 선을 넘는 회사면 들어가서 일해봣자죠.
13/08/29 11:59
수정 아이콘
감사합니다. 시세랑 희망급여랑 연봉 천만원 가까이 차이나는데 괜찮을까요. 카드가 제 여유를 조여오고 있어서...
13/08/29 12:04
수정 아이콘
;; 이직을 하는 이유중 대표적인게 급여상승의 목적인데 1000만원이면 엄청난데요;;; 아니면 급여가좀 깍이더라도 시간적여유를 찾거나, 그것도 아니면 정말 회사가 뭐같아서 경력만 쌓고 바꾸거나... 인데... 어느경우신지;;;는 모르겠으나.. 신중하셔야 할듯 합니다. 제입장에서 뭐라 드릴말씀이 없네요.
13/08/29 12:05
수정 아이콘
감사합니다. 급여상승도 좋지만 심신의 안정... 이 궁극적인 목적이라서요. 취직 정말 힘드네요.
스타카토
13/08/29 12:06
수정 아이콘
1000이면.....좀 심한데요......
몇백정도면 고려해보겠지만.....1000이라니....그건 너무 심하네요..정말....
일단 본인의 상황도 잘 고려해서 판단해보세요~~
13/08/29 12:10
수정 아이콘
감사합니다. 사실 제 친구는 그 급여로 일을 하고 있다고 하는데, 솔직히 어떻게 그렇게 일하나 싶어요.
정확히 1000은 아니고 800정도입니다. 이것저것 감안하며 더 적게 차이날 것도 같지만요.
13/08/29 13:18
수정 아이콘
뭐 전 회사가 정말 돈을 적게 주는 곳이었을 수도 있죠
감전주의
13/08/29 13:42
수정 아이콘
지방에서 서울로 올라가시면 자취비용 등 기존보다 돈 들어갈 일이 많은데 연봉까지 깎아서 들어가실만큼 급하신가요..
최소한 현재보다 10% 이상은 더 받으셔야 될 거 같은데요
이상한화요일
13/08/29 18:14
수정 아이콘
정말 터무니 없는 금액이 아니라면 원하는 희망 연봉 적으세요.
어차피 쓸 사람이라면 그쪽에서 알아서 금액을 협상하자고 나올 겁니다.
첨부터 너무 낮춰서 부를 필요 없어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26898 [질문] 희망사다리 장학금 관련해서 질문드립니다. 포도사과1240 14/02/25 1240
11842 [질문] 희망급여 어떻게 적으시나요? [13] IUJeong3925 13/08/29 3925
33389 [질문] 희귀하다는 켈로이드 체질입니다... 치료방법에 관해서 질문있습니다.. [1] 삭제됨2176 14/05/18 2176
149002 [질문] 희귀질환 의료비 지원 등에 대한 정보를 알고 싶습니다. [10] 달달한고양이1837 20/10/04 1837
90009 [질문] 희귀병은 어떤게 있을까요? [16] 전성기제갈량3254 16/09/14 3254
97131 [질문] 흩어진 데이터 또는 공공데이터를 잘 정리 해놓은 사례를 찾고 싶습니다.(홈페이지 또는 어플) 일체유심조1778 17/01/26 1778
52095 [질문] 흥선대원군 때는 이미 조선이 개화하기에 늦었나요? [35] ohmylove3081 15/01/20 3081
135968 [질문] 흥미 위주의 장르 소설 추천 부탁드립니다. [11] 삭제됨2106 19/07/28 2106
27602 [질문] 흥겨운 펑크락 음악 추천해주실 분? [10] 프리템포2072 14/03/06 2072
59867 [질문] 흥겨운 노래 좀 추천해주세요 [5] 주환1289 15/05/12 1289
6326 [질문] 흡입력 강한 소설 추천 부탁드립니다. [15] 낭만한량4314 13/06/26 4314
119156 [질문] 흡연하시는 분들 어떻게 대처하시나요 [51] 치토스4038 18/04/26 4038
68930 [질문] 흡연장소 관련 민원을 넣고 싶은데요 [4] 박정우1750 15/09/24 1750
86263 [질문] 흡연자분들! 처음 담배 폈을때 어떠셨나요? [20] 레너블40295 16/07/11 40295
56718 [질문] 흡연자분들 하루에 얼마나 피우시나요 [12] 백양로폭주4344 15/03/28 4344
55790 [질문] 흡연자를 잠재적 범죄자로 보는 병원? [16] PYROS2379 15/03/15 2379
19422 [질문] 흡연자들은 담배 냄새에 무감각 한가요 ? [13] 담박영정6026 13/11/26 6026
48790 [질문] 흡연자 피지알러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41] 미스터리2594 14/12/05 2594
130764 [질문] 흡연이 음주보다 안좋은건가요? [21] 빵떡유나3893 19/02/27 3893
85258 [질문] 흡연으로 인한 폐검사 질문입니다. [1] 캐리건을사랑1197 16/06/24 1197
50478 [질문] 흡연단속을 경찰이 담당하지 않는 이유가 뭘까요? [5] 다레니안2542 14/12/28 2542
59939 [질문] 흡연남 립밤 추천좀 해주세요! [6] 티파남편1523 15/05/13 1523
43234 [질문] 흡연과 여드름의 상관관계 질문입니다. [9] 관악구매너남3900 14/09/24 390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