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19/06/12 20:14:56
Name 내일은해가뜬다
File #1 Screenshot_20190612_201047_Samsung_Internet.jpg (315.7 KB), Download : 2
Link #1 네이버 스포츠
Subject [KBO] 방금 LG vs 롯데 상황 (수정됨)


pzRjS46.gif



5이닝 3실점 하기는 했지만 2스트라이크 잡고 있던 투수를 갑자기 1루수와 동시에 교체해버렸습니다.

당연히 투수는 어이가 없었는지 글러브를 저렇게 패대기...


이닝 쪼개기는 많이 봤는데 타석 쪼개기는 정말 오랜만에 보네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에는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한 사람은 안왔으면 좋겠습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 안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지수야꽃길만걷자
19/06/12 20:16
수정 아이콘
...하..올해는 진짜 다 포기해야할 것 같습니다.. 이게..무슨..
修人事待天命
19/06/12 20:21
수정 아이콘
??? 뭐죠??
19/06/12 20:21
수정 아이콘
잘은 모르겠는데 1루주자 2루 도루했을때 볼던져서 거르라는 사인 냈는데 그냥 상대해서 바꾼거 아닐까요?
뭐 그렇게밖엔..
19/06/12 20:21
수정 아이콘
보다가 ????? 했네요... 공이 나쁜것도 아니었는데...
Jon Snow
19/06/12 20:22
수정 아이콘
..? 도대체 왜
페로몬아돌
19/06/12 20:24
수정 아이콘
롯데는 도대체 무슨 일이?
독수리의습격
19/06/12 20:25
수정 아이콘
아니 무슨 일이죠?
Bemanner
19/06/12 20:28
수정 아이콘
1루수와 교체했다길래 순간 정훈이 투수라는건가 했네요.. 그런거아니면 롯데치고 별 놀라운 일은 아닌듯
마둘리
19/06/12 20:28
수정 아이콘
1루수랑 같이 교체된거라면 도루의 책임이 있다는 걸로 봐야할까요?
견제를 하라는 싸인이 왔거나 이런게 있는데 안해서 1루수랑 문책성 교체를 당한거 같은데요.
근데 싸인 관련이라면 포수가 아니라 왜 1루수가 교체인지도 모르겠습니다.
돼지바
19/06/12 20:30
수정 아이콘
투수를 1루수와 바꿨다는 말인줄 알고 문자중계를 한참 봤네요 크크크
투수와 1루수를 동시에 교체했다는거 맞죠?
투구수 맞춰놓고 어차피 선발승 요건도 안되는거 칼 교대해버린건가...
마둘리
19/06/12 20:31
수정 아이콘
투구수라고 하기에도 88개라서 대부분 80개, 90개 등 10단위로 나누는데 이것도 애매해서
답은 감독 인터뷰밖에는 없겠네요
19/06/12 20:33
수정 아이콘
저도 네이버 들어가서 한참봤네요.. 크크
처음에는 한타자만 상대하고 다시 쓰려고 1루수와 바꿨다가 다시 투수로 교체했다는얘긴줄 알았네요..
히샬리송
19/06/12 20:35
수정 아이콘
1루수랑 같이 교체면 정황상 견제관련 지시가 이행이 안된듯
봄바람은살랑살랑
19/06/12 20:47
수정 아이콘
양상문 감독도 얼마전에 박명환이 썰푸는거 들어보니 파파괴 쪽인듯..
손금불산입
19/06/12 20:52
수정 아이콘
저런거에 먹히는게 또 엘지야구죠 크크
섹시곰팅이
19/06/12 20:55
수정 아이콘
좌우놀이의 대가 아니십니까 크크
19/06/12 20:59
수정 아이콘
문책성 교체겠네요.
묵언수행 1일째
19/06/12 21:01
수정 아이콘
그냥 명감독 코스프레하는 거죠.
나의 감을 믿어라는 개뿔.....
세오유즈키
19/06/12 21:13
수정 아이콘
김성근때 좌우 놀이하느라 본 거 같은데 디게 오랜만이네요
김티모
19/06/12 21:13
수정 아이콘
양상치 데려올때부터 다 예견된 일...
Spike Spigell
19/06/12 21:13
수정 아이콘
아마 정황상 생각해보면... 어차피 지고 있으니까 5이닝을 채워줄 필요가 없고, 도루로 인해 득점권에 갔으니까 고민하다가 투수 교체... 머 이런 시나리오 아닐까요. 이기고 있으면 논란이 되겠지만, 지고 있으니까 감독 맘일 것 같습니다. 오히려 글러브 패대기가 징계감....
위원장
19/06/12 21:23
수정 아이콘
그래도 패대기는 징계감...
Janzisuka
19/06/12 21:43
수정 아이콘
어휴 모기가 이민한게 있더라구요
김유라
19/06/12 22:07
수정 아이콘
경기도 패대기로 끝났네요
낫아웃 폭투 끝내기라니...
그럴때마다
19/06/12 22:07
수정 아이콘
와 삼진인데 공이 빠지고 그걸 1루 던지는데 그 공도 빠져버려서 끝내기....
역시 이 매치는 감탄만 나옵니다.
19/06/12 22:11
수정 아이콘
끝내기 삼진이라니
야구의 새로운 경지를 봤네요
서지혜
19/06/12 22:12
수정 아이콘
끝내기 삼진!!!
거믄별
19/06/12 22:12
수정 아이콘
끝내기도 상상 그 이상이네요.
천칭토끼A
19/06/12 22:13
수정 아이콘
채은성 보내기 병살에 이은 끝내기 낫아웃이라니
19/06/12 22:13
수정 아이콘
와 오지환 2삼진 1타점... 이세상 야구가 아니네요
무적LG오지환
19/06/12 22:16
수정 아이콘
어메이징 크보 이런 경기를 직관하네 이야
최초의인간
19/06/12 23:39
수정 아이콘
그러기엔 또 너무 잦은 일이라... 물론 이번 패대기는 항명 느낌이라 비명시적 징계가 있을순 있겠네요 흐흐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수정잠금 댓글잠금 [기타] 연예인 성범죄의 피해자 등에 대해 언급/암시/추정/질문하는 등의 행위를 금지합니다. [1] jjohny=쿠마 19/03/15 19875 0
공지 [기타] 몇몇 표현들에 대하여 가이드라인을 재공지합니다. [23] 17/10/25 70134 0
공지 [기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68100 0
공지 [기타] [공지] 스연게 단축키 설정이 완료되었습니다. 분수 16/09/23 143345 0
42712 [연예] [에이핑크] 막냉이.. 이럴줄 알았다 ㅠㅠ [6] 비익조1137 19/08/22 1137 0
42711 [연예] 19 상반기, 구글에서 가장 많이 검색된 남자 아이돌 순위 [13] Leeka1492 19/08/22 1492 0
42710 [연예] [러블리즈] 서로 비슷한듯 상반된 매력을 지닌 동갑내기 비주얼라인.jpgif (약 데이터) [14] LOVELYZ81058 19/08/22 1058 0
42709 [연예] 이경규 마음에 든 장성규.jpg [18] TWICE쯔위4328 19/08/22 4328 0
42708 [스포츠] [MLB] 류현진은 시즌후 어디로 가게 될까오? [67] ocean3228 19/08/22 3228 0
42707 [연예] 고깃집 알바하다가 제대로 마상입은 조나단.jpg [6] TWICE쯔위3114 19/08/22 3114 0
42706 [스포츠] 아르옌 로벤의 축구 지도 [11] 리니지M2179 19/08/22 2179 0
42704 [연예] 요즘 뭉치면 찬다 예능의 새로운 스타들 발굴이네요 [31] 프란넬5046 19/08/22 5046 0
42703 [연예] 서태지-인터넷 전쟁(Live) [17] 딜이너무쎄다2587 19/08/22 2587 0
42702 [연예] 봉준호 감독이 조여정을 기생충에 캐스팅 한 이유.jpg [28] 살인자들의섬7403 19/08/22 7403 0
42701 [스포츠] 간판스타 나선 ‘야구의 날’ 사인회에 이대호 대신 막내 내보낸 롯데 [69] 살인자들의섬6273 19/08/22 6273 0
42700 [연예] 라디오스타 눈이 안보이는데도 철인3종경기에 도전했던 이동우.jpg [17] 살인자들의섬3766 19/08/22 3766 0
42699 [연예] 라디오스타 일본제품 불매운동에 참여한 콩고왕자 조나단의 힘든점.jpg [10] 살인자들의섬4433 19/08/22 4433 0
42698 [연예] 택시기사 아저씨들때문에 한국어 실력 숨기는 콩고왕자 조나단 [29] swear6491 19/08/22 6491 0
42697 [연예] 개그맨 유세윤 근황 [7] swear6240 19/08/22 6240 0
42696 [스포츠] [NBA] 신인시절 골대를 박살낸 샤크 [19] 108번뇌2524 19/08/22 2524 0
42695 [스포츠] [해축] '새 출발' 쿠티뉴, 클롭에게 저평가 받아 리버풀 떠났다 [21] swear2856 19/08/22 2856 0
42694 [연예] 수현 측, 차민근과 열애 인정 ”깊은 신뢰 바탕으로 연인 관계 발전” [36] 빨간당근6934 19/08/22 6934 0
42693 [연예] 아이오아이 임나영, 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와 전속계약 체결 [8] LEOPARD3247 19/08/22 3247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