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19/02/11 21:58:19
Name   style
Link #1   유튜브
Subject   ???: 공연장에서 씨디랑 똑같이 부를거면 그냥 씨디 듣죠




내가 너의 곁에 잠시 살았다는 걸



그랬나봐



좋은 사람




뜨거운 안녕




미소천사
커버란 이런게 커버란거다





미안해

뭘 위해 사는거냐고?
모르겠어 그냥 그냥 흘러가는대로
아직도 꿈을 꾸냐고?
잊었는 걸 오랜 얘긴것만 같아
잘 될거라고 다 힘들다고
날 위로하는 단어들

내가 뭘 할 수 있냐고?
고개숙인, 웃음 잃은 널 위해
잘 될거라고 다 힘들다고
이 말 뿐인걸 미안해





봄바람은살랑살랑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1 22:02
안테나 뮤직 워리어스 저것도 벌써 몇년전이네요
김첼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1 22:08
본인이 노래욕심이 없는걸까요? 음색이 노답인것도 아니고 음역이 아예 낮은것도 아니고 음정박자야 뭐 말할필요도없고. 제대로 트레이닝 좀 하면 꽤 괜찮게 부를수 있을거 같은데...
단맛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1 22:10
유희열옹도 윤종신옹'좋니'처럼 마지막 감성하나 팍 터틀어주시면 좋겠는데...
스테비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1 22:16
크 미안해....ㅠㅠ
기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1 22:25
드림시어터 생각하고 들어왔는데
2019 LCK 스프링 스플릿 결승전 예측자딜이너무쎄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1 22:27
데뷔인 유재하 가요제에서는 본인이 싱어송라이터로 대상을 받았기는 한데, 옆에 전문 가수들이 즐비하니 그럴 필요를 못 느끼는 게 아닐까요.
Hisoka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1 22:59
이 분 노래부르다 본인이 스스로 계속 웃는데, 웃기려고 일부러 이러는 건 아니겠죠?

진지빨고 열심히 부르면 더 나을 거 같기도 한데
지니팅커벨여행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1 23:05
예전에 들은 얘긴데, 본인이 불러 버리면 자기가 낼 수 있는 음역대로 제한을 해서 작곡을 하게 되기 때문에 자유로운 창작활동에 방해가 된다고 그랬다더군요.
그래서 일단 생각나는 대로 작곡을 해 놓고 노래 부를 가수를 찾는 경우가 많다고...
DKim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00:12
자기 음역대에 맞춰 작곡->자기가 부른다 -> 자기가 부르기 위해 작곡한다 -> 음역대가 한정된다. 이런 사태를 피하기 위해 본인이 별로 노래 안 부르는군요. 참 좋은 마인드인데 꼭 그렇게까지 할 필요가 있을까 싶기도 하네요.
Athru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00:20
토이 팬이라 유희열 노래 목소리는 알고 있었습니다.
사실 처음 아무정보 없이 '그랬나봐' 들을때 유희열이 직접 부른줄 알았습니다.
상당히 음색이 비슷하다고 느꼈거든요.
이 양반이 드디어 직접 노래도 시작했구나.. 생각 했더라는..
本田 仁美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00:33
그래서 한번 디져바라고 작곡을...
2019 LCK 스프링 스플릿 결승전 예측자Leo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01:39
제 기억이 잘못된걸수도 있는데요.
2000년대 초반에 토이 라이브 실황이었나 음반이었나... 거기서 유희열 노래실력이 꽤 나쁘지 않았던걸로 기억하거든요.
막 잘한다 까진 아니지만 나름 음색도 나쁘지 않았고 분위기 있는(?) 그런 라이브였던걸로 기억하는데...
어느순간부터 오히려 더 컨셉잡고 못하는척 하는것 같기도 하구요... 뭐 워낙 굇수들과 작업하다 보니 그러는가 싶기도 하구요.
지니팅커벨여행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2/12 08:06
그 희생양이 주로 김 모...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수정잠금 댓글잠금 [기타] 연예인 성범죄의 피해자 등에 대해 언급/암시/추정/질문하는 등의 행위를 금지합니다. [1] jjohny=쿠마 19/03/15 5085 0
공지 [기타] 몇몇 표현들에 대하여 가이드라인을 재공지합니다. [23] 17/10/25 56431 0
공지 [기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55223 0
공지 [기타] [공지] 스연게 단축키 설정이 완료되었습니다. 분수 16/09/23 122159 0
36682 [연예] 나혼자산다 기부경매 천만원에 팔린 헨리의 바이올린.jpg [2] 살인자들의섬1055 19/04/20 1055 0
36681 [연예] 2010~2018 음반판매량 누적 순위.avi [3] 매일푸쉬업509 19/04/20 509 0
36680 [연예] [BTS] 데뷔 초기 소원.jpg [3] 닥터레인1885 19/04/20 1885 0
36678 [연예] 연정훈이 집에 일찍 들어가는 이유.jpg [3] 손금불산입3089 19/04/20 3089 0
36677 [연예] [아이즈원] 굉장히 늦은 팬싸 후기 [9] 안유진1169 19/04/20 1169 0
36676 [연예] [마리텔] 내일 출연자 [12] 유나2635 19/04/20 2635 0
36675 [연예] [트와이스] "FANCY" TEASER *ALBUM HIGHLIGHT MEDLEY* [17] TWICE쯔위874 19/04/20 874 0
36674 [연예] [러블리즈] 언제나 옳으신 짓님의 4월 행사사진 모음.jpg [6] LOVELYZ8730 19/04/19 730 0
36672 [스포츠] KBL 챔피언결정전 4차전 4쿼터 1분 30초 [9] style1127 19/04/19 1127 0
36671 [스포츠] [KBO] 한화의 아들 오늘의 활약상(움짤 데이터 주의) [7] 치열하게1130 19/04/19 1130 0
36670 [연예] [프로미스나인] 오빠 카메라 강탈한 아이돌 [8] 노지선1217 19/04/19 1217 0
36669 [연예] 배그에 미쳐버린 태연이의 일상 [10] 어강됴리3652 19/04/19 3652 0
36668 [연예] 플레이엠걸즈 (페이브+플랜에이) 새로운 연습생 공개 [6] 2019 LCK 스프링 스플릿 결승전 예측자breathe663 19/04/19 663 0
36667 [스포츠] [KBO] 어제는 사직, 오늘은 문학이네요. [10] 아이즈원_이채연2833 19/04/19 2833 0
36666 [연예] [ITZY] 있지멤버들의 반려동물??? [5] 108번뇌1625 19/04/19 1625 0
36665 [연예] [아이즈원] 채원이의 비까리 속성레슨, 엠카 1위 앵콜 직캠 [16] LEOPARD1679 19/04/19 1679 0
36664 [연예] [에이핑크]홀가분 [7] 비익조872 19/04/19 872 0
36663 [연예] [아이즈원] 새 멤버 영입? [21] 나와 같다면3758 19/04/19 3758 0
36662 [연예] 프로포폴 관련하여 휘성의 입장과 녹취록이 공개되었습니다. [100] ZZeTa9624 19/04/19 9624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