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GR21 관련된 질문 및 건의는 [건의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 (2013년 3월 이전) 오래된 질문글은 [이전 질문 게시판]에 있습니다.
통합 규정을 준수해 주십시오. (2015.12.25.)
Date 2019/08/19 16:35:20
Name 검정머리외국인
Subject 직장생활하면서 어떻게 극복하나요?
개인사가 직장생활에 영향가지 않게 극복하는 방법이나 노하우가 따로 있을까요?

최근에 오랜동안 좋아했던 여성이 갑작스럽게 다른 남성이랑 잘 되어서 사귀는 것을 보고 충격 먹고 정신적으로 많이 피폐해지고 힘드네요.

매일마다 했던 헬스하는 것도 2주일째 하지 않는 상태고. 식욕도 많이 없어지고. 도저히 의욕이 없네요. 직장에 있어도 업무에 잘 집중되지 않게 되고요. 그렇다고 이런거 가지고 병가 낼 수 없는 노릇이고 마음은 계속 타 들어가네요.

정신적으로 피해가게 만드는 개인사가 있을 때 직장생활에 피해 받지 않게 어떻게 극복하나요? 그냥 시간이 답인가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에는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한 사람은 안왔으면 좋겠습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 안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카이레스
19/08/19 16:47
수정 아이콘
매일하던 헬스를 더 열심히 하시는게 어떨까요
시간이 답이지만 다른 무언가의 몰입은 그 시간을 단축시키는데 도움이 될겁니다.
19/08/19 16:50
수정 아이콘
하던거 계속하는게 답입니다. 좋아하는 여성분이 딴남자랑 잘되는걸 보면 일차적으로 따라오는게 자존감의 하락입니다.

헬스로 몸만드는건 자존감을 높여주는데 막대한 영향을 줍니다. 반드시 운동 재개하세요
오늘우리는
19/08/19 16:56
수정 아이콘
내가 사랑하고 나에게 정말 소중한 가족이나 친구가 개인사로 힘들어 하면 시간을 내서 위로해 주잖아요.
병가....는 아니더라도 연차 써서 하루든 이틀이든 자기 자신을 위로하고 기분전환할 시간을 갖는 것도 좋다고 봐요.
Cazellnu
19/08/19 16:58
수정 아이콘
바쁘게 사세요.
다른생각 안날만큼
그렇다고 술에 쩔거나 약... 같은걸로 잊으시면 곤란합니다.
조과장
19/08/19 16:58
수정 아이콘
좋아하셨던 여자분에게 어필을 하셨던가요~?
아님 본인이 생각만 하셨던 분인가요~?

직장생활이던 일상생활이던 사연,이유를 만들지마세요
그냥 객관화해보시면 왠만한 일들에 감정을 소모하시는 일을 줄이 실수있을듯 합니다

제가 그랬거든요~~
This-Plus
19/08/19 17:10
수정 아이콘
멘탈은 본인이 잡는수밖에 없어요.
친한 친구한테 아~ x같다~ 푸념하시고
본인 할일 아득바득 하면서
시간이 치유하길 바래야지요.
리니지M
19/08/19 17:10
수정 아이콘
다른 여자분들을 많이 만나보시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세상에 예쁜 여자분들 너무 많아요~
야부리 나코
19/08/19 17:15
수정 아이콘
전 혼자서 술 매일 퍼마셨네요....
양념반자르반
19/08/19 17:32
수정 아이콘
이런 말씀은 좀 그렇지만...좋아하셨던 그 분보다 훨씬 이쁘고 매력적인 분들은 너무 많습니다!
다시 헬스 하셔서 자존감을 높이시면서 기다려보시는게 좋을거같아요!
강미나
19/08/19 17:46
수정 아이콘
소개팅 잡아달라고 하죠. 휴가도 이틀 사흘 정도 쓰고요.
19/08/19 17:48
수정 아이콘
일에 집중하는것도 하나의 방법입니다. 물론 기분전환삼아 휴가 쓰셔도 되고요. 사유야 아무렴 어떻습니까.
플래너
19/08/19 21:16
수정 아이콘
바쁘게 사는게 최고예요. 괜히 군대에서 생각 안나게 굴리는게 아니죠..
19/08/19 23:19
수정 아이콘
그냥 일상 유지하는게 최고죠. 별일이라면 별일이고 별거 아니라면 별거 아닌 일인데. 별거인거마냥 뭔가를 특별히 하게되면 특별한 일로 굳어지는거.
연필깍이
19/08/19 23:49
수정 아이콘
그냥 지금의 일상을 유지하세요. 시간되서 출근하고 꾸역꾸역 버티다 퇴근하고. 여태 맞춰왔던 톱니안에 스스로를 잘 끼워넣고 있다보면 어느새 지나가있을겁니다.
이 사람이 내게 최고의 사람이었는데, 라는 생각은 더 좋은 다음 사람으로 완벽히 잊혀질거고 그를 위해서 더 멋진 사람이 되있어야죠. 응원할게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137554 [질문] 큐브 황혜선씨가 부른 헤어지는 기회를 다운받으려고 하는데요. [7] 공발업나코템플러393 19/09/14 393
137553 [질문] 저도 계이름으로 곡을 찾고 싶어요! -안군-286 19/09/14 286
137552 [질문]  백운산등산가는데 질문이요. [1] Cherish148 19/09/14 148
137551 [질문] 호텔에 밤늦게 입실하면 비용이 좀 낮아지고 그런게있나요? [13] 레너블1831 19/09/14 1831
137550 [질문] 스토닉 vs 셀토스 vs etc.. [17] 손나이쁜손나은897 19/09/14 897
137549 [질문] 스타크래프트 UDP ID 변경 Love.of.Tears.269 19/09/14 269
137548 [삭제예정] 사회초년생 자산 운용 관련 문의 [11] dyno1082 19/09/14 1082
137547 [삭제예정] 음악 연주 소프트웨어 같은거 추천해주실수 있나요? [2] 유소필위198 19/09/14 198
137546 [질문] 동서양의 유머코드는 서로 다른지요...? [5] nexon1105 19/09/14 1105
137545 [질문] 어느 날부터 모바일 피지알 우측 상단에 배너라고 뜨는데 없앨 방법이 있을까요? [4] 바카스859 19/09/14 859
137543 [질문] [영상] 예전에 문의했던 영상 또는 사진 찾습니다!! [2] 현곰완둥옒126 19/09/14 126
137542 [삭제예정] 피망 뉴맞고 모바일 세로모드는 어떻게 하나요? [2] Love.of.Tears.247 19/09/14 247
137541 [질문] 계이름만 기억하는 한국 가요 제목을 알 수 있을까요? [9] Sensatez1286 19/09/14 1286
137540 [질문] 컴퓨터백업하는 방법? 프로그램이있나요? [1] 일정277 19/09/14 277
137539 [질문] 연트럴파크 식당추천부탁드립니다. [4] 루카와577 19/09/14 577
137538 [질문] 저 안드로이드는 처음인데 [2] 50b712 19/09/14 712
137537 [질문] 윈도우10 로그인창에서 로그인이 안됩니다. [3] 나를찾아서331 19/09/13 331
137535 [질문] 부모님 생신잔치에 쓰일 빔프로젝터 추천부탁드립니다 [6] 틀림과 다름401 19/09/13 401
137534 [질문] 6.25 일화의 주인공을 찾습니다. [2] DJay635 19/09/13 635
137533 [질문] 조립 pc 이륙가능 및 부품가격 문의드립니다. [5] 유니꽃447 19/09/13 447
137532 [질문] 안마의자 추천 부탁드립니다. [6] 럭키가이641 19/09/13 641
137531 [질문] 게임 추천좀 부탁드립니다. [12] Sprite979 19/09/13 979
137530 [질문] nba2k20 3점 몰빵 슈팅가드로 플레이려면 어느 팀이 좋을까요? [4] 에셔861 19/09/13 86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