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GR21 관련된 질문 및 건의는 [건의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 (2013년 3월 이전) 오래된 질문글은 [이전 질문 게시판]에 있습니다.
통합 규정을 준수해 주십시오. (2015.12.25.)
Date 2019/04/16 10:23:47
Name   버티면나아지려나
Subject   상식 질문 입니다.
옆동네가 생각나는 질문이긴한데..

목적지에 당도하다 / 히키코모리

이 두 단어는 상식일까요 아닐까요?

최근에 소개팅 좀 많이 하는데 각각 여성분들이 저 단어 모르셔서 개인적으로 충격을 받아서..

피쟐 여러분들의 의견 듣고싶습니다.



스타본지7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0:27
당도라는 말은 좀 덜 쓰긴 하죠. 저도 개인적으로 잘 안쓰고, 도착한다고 쓰면 더 쉬우니까요. 히키코모리는 좀 많이 쓰는 말인데..
정지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0:31
히키코모리는 외국어에 국내에 확산된지 그리 오래된 단어가 아니라 확실히 상식은 아니라고 생각되고 당도하다는 일상에서 많이 안 쓰는 표현이어서 역시 상식은 아니라고 봅니다
2019 LCK 스프링 스플릿 결승전 예측자교자만두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0:34
히키코모리 모르는사람이 아마도 더많을걸요. 당도는 문맥의 흐름알면 알법도하긴한데....
덴드로븀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0:40
둘다 누구나 반드시 알아야할 상식은 아니긴 하죠. 당도하다는 좀 아쉽긴 하지만 모른다고 결격사유가 될만하진 않고...
그냥 평소 책이나 국어공부에 관심이 없었나보다~ 정도?
히키코모리야 관심없으면 몰라도 문제될거 없는 단어죠.
완성형폭풍저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0:56
그 정도는 몰라도 일반인 범주에 들어간다고 생각합니다.
특히 히키코모리는 신조어다보니 알면 +지만 딱히 모른다고 -일건 아니라고 봐요.
Env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1:03
전자는 그냥 평범한 어휘력의 영역이고
후자는 약간 아싸언어라 은둔형 외톨이는 알아도 히키코모리는 모르는 사람이 있을 수 있죠 물론 둘다 몰라도 딱히..
걸그룹노래선호자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1:04
왼쪽은 상식의 범주에 들어간다고 생각되고요. 다만 당도보다는 도착이 훨씬 더 널리 쓰이는 표현이라 특별한 이유가 없으면 도착이라고 표현하는게 좋기는 합니다.

오른쪽 히키코모리 정도는 모른다면 풀어서 설명해주면 다들 이해할거라고 보고요. 상식까지는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인생 살다보면 타인에게 진짜 충격받을 일이 적지않게 있는데, 이 정도 모르는건 충격이라고 볼만한 "급"도 못 됩니다.
2019 LCK 스프링 스플릿 결승전 예측자러블세가족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1:38
상식이라는게 범위가..... 누구나 알 법한 단어들은 아니긴 하죠.
액츄어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1:49
당도하다는 책이나 문어체로 읽으면 이해하겠지만 누가 구어체로 사용하면 게슈탈트 붕괴 올수도 있을거같아요. 잘쓰진않죠.
히키코모리도 저는 익숙하지만 그런 삶과 거리가 먼 사람들은 모를수도 있겠다고 생각해요. 퀴즈 프로그램에 나올만한 단어 수준이요.
언더태희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2:57
히키코모리 라는 단어가 상식에 범주에 들어가지는 않는듯 싶습니다
아리에타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3:11
제 기준으로는 히키코모리 정도면 인필드플라이 모르는 느낌이라서요...인필드플라이 모른다고 상식 범주를 벗어나거나..뭐 그정도는 아닐거 같습니다.
아웅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3:45
히키코모리나 은톨이도 사회적으로 이슈가 많이 됐으니까 저는 상식으로 봅니다.
당도는 그냥 어휘력이 조금 부족한거같구요.
그리고 모른다고 해서 문제될건 없는것 같구요.
레필리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4:07
뉴스에서 한참 많이 떠들었고, 이슈도 많이 되었지만 관심이 없으면 모를 수도 있죠 뭐..
와 학교 나왔는데 이것도 몰라? 수준의 기초상식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다만, 저에게는 결격 사유까지는 아니지만 마이너스긴 합니다.
주니뭐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4:40
전자는 상식의 범주라고 생각합니다...
후자는 택도 없고요
사악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5:21
이정도는 뭐 ok
야부키 나코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5:49
전자는 상식의 범주라고 생각합니다...
후자는 택도 없고요 (2)

근데 모른다고 타박줄 정도는 아닌듯, 속으로만 '크흠...'이러고 누구한텐 얘기 안함.
NUS.EBA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4/16 17:09
지식이라는게 절대로 부분집합이 될수없기에 상식이 있다없다로 평가할만한건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그 사람에대해 실례라고 생각해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질문] [삭제예정] 카테고리가 생겼습니다. [9] 유스티스 18/05/08 11071
공지 [질문]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19385
공지 [질문]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37] OrBef 16/05/03 43040
공지 [질문] 19금 질문은 되도록 자제해주십시오 [8] OrBef 15/10/28 66503
공지 [질문] 통합 공지사항 + 질문 게시판 이용에 관하여. [22] 항즐이 08/07/22 108892
132598 [질문] [롤]카이사 템트리 및 원딜관련 질문입니다 [2] 지숙65 19/04/22 65
132597 [질문] 집안에 벌레가 많아요. 어떤 벌레인가요? [5] 랑비374 19/04/22 374
132596 [삭제예정] 어머니께서 암이라고 하십니다. [13] 오만과 편견841 19/04/22 841
132595 [질문] 컴퓨터를 하나 맞추려고 하는데요 [2] 뵈미우스155 19/04/22 155
132594 [질문] 외장하드 케이스 인식이 안됩니다. [1] 그냥가끔78 19/04/22 78
132593 [질문] 후쿠오카 여행 질문드립니다. [3] 강미나164 19/04/21 164
132592 [질문] 국가직 vs 지방직 [2] whenever319 19/04/21 319
132591 [질문] 호신술(?) 겸해서 운동(격투기) 배워볼려고 하는데 질문하나만.. [2] 랜슬롯128 19/04/21 128
132590 [질문] 패키지 해외여행 상품 검색 방법? 더치커피42 19/04/21 42
132589 [질문] 영어학습 관련 팟캐스트 추천 부탁드립니다. 라라 안티포바50 19/04/21 50
132588 [질문] 서울 사주풀이 유명한 집을 알고 싶어요 그채48 19/04/21 48
132587 [질문] 사무직 회사에서 다쳤는데 보상 궁금해요.. [1] Lelouch375 19/04/21 375
132586 [질문] 안드로이드 오토와 블루투스 충돌 문제 S.hermit43 19/04/21 43
132585 [질문] 갤탭으로 동영상 보는법좀 알려주세요. [1] 뿌지직96 19/04/21 96
132584 [질문] 타투용 필기체? 추천 해주세요 [3] 손나이쁜손나은174 19/04/21 174
132583 [질문] 노힛노런의 의의? [11] 흰둥800 19/04/21 800
132582 [질문] 하스스톤, 이 드루덱 어때보이시나요? [6] 불같은 강속구240 19/04/21 240
132581 [질문] 멀티탭, 캔들워머, 방향제 스프레이 등 어떻게 버리면 되나요? [1] 콜라제로141 19/04/21 14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