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모두가 건전하게 즐길 수 있는 유머글을 올려주세요.
- 유게에서는 정치/종교 관련 등 논란성 글 및 개인 비방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Date 2019/04/19 20:42:53
Name 인간흑인대머리남캐
출처 유튜뷰
Subject 살면서 가장 크게 감탄했던 장소 (수정됨)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 얼라이언스 대도시

스톰윈드 첫 입성, 그와 동시에 울려퍼지는 BGM...

심지어 현실에서도 저에게 이만한 감탄을 자아낸 곳은 별로 없었지요.. 생각해보면 와우 첨하던때는 어딜가도 감탄이었던 거 같아요



세상사에지쳐
19/04/19 20:44
수정 아이콘
와우가 처음나왔을때 제일 재밌었던게 워크래프트에서 사건이있었던현장을 직접가볼수있다는거였죠 크크
Ellesar_Aragorn
19/04/19 20:46
수정 아이콘
마커스 조나단 장군님을 보니 또 열이 뻗쳐 오르네요. 착한 가로쉬는 죽은 가로쉬뿐이다...
PGR21 문도피구대회 참가자 아이콘태엽감는새
19/04/19 20:49
수정 아이콘
전 탈것 처음타고 소금평원에서 열심히 싸운던게 생각나네요
비익조
19/04/19 20:50
수정 아이콘
황땅 개난장판 만들었던 추억이 새록새록... 단 5명이 있던 길드가 네임드 길드가 되던 순간..
19/04/19 20:54
수정 아이콘
와우하면서 가장 기억에 남는게 스톰윈드 입성할때랑 스톰윈드에서 날탈 타고 날아오를때...
19/04/19 20:54
수정 아이콘
전 호드여서.... 오그리마 웅장한 브금에 압도당하고

나중에 스트라솔룸 갔을때....진짜 쩔었던 기억이
valewalker
19/04/19 21:04
수정 아이콘
제가 젤 첨 간 대도시가 아마 언더시티였는데 입구서 삼십분 헤메고 결국 겨우 엘레베이터 올라타는데 갑자기 낙사..
뻐꾸기둘
19/04/19 21:05
수정 아이콘
크 제가 제일 좋아하는 bgm...
Lazymind
19/04/19 21:06
수정 아이콘
나엘도적으로 처음시작했는데 텔드랏실에서 히포그리프타고 아우버다인갈때 1차감동
첫던전 검은심연의나락 갈때 2차감동
19/04/19 21:07
수정 아이콘
처음 가본 대도시는 언더시티 였는데 아무것도 모르고 가니까 로데론 폐허만 덩그라니 남아있는거 보고 아 내가 잘못왔나 하고 생각했던..

스톰윈드는 나중에 얼라할때 가봤는데 느낌이 다르더군요 호드 대도시중엔 받은적 없는 느낌..
Jedi Woon
19/04/19 21:09
수정 아이콘
처음 스톰윈드에서 와아~ 하고 아이언포지 갔을 땐 쩐다~ 했죠
19/04/19 21:09
수정 아이콘
역시 입장은 점프로 해야 제맛이지..
19/04/19 21:13
수정 아이콘
히포 타고 아우버다인 갔을때가 제일 감동이었습니다

물위를 날아가는데 진짜 기분이 나는듯했습니다
올때메로나
19/04/19 21:14
수정 아이콘
와우 전에 다옥을 했어가지고..
그립읍니다 카멜롯..
바보왕
19/04/19 21:16
수정 아이콘
저는 입구를 아예 못찾아서 박쥐용 개구멍으로 걸어서 들어갔습니다.
리분 나오기 전까지도 거기가 언더시티 입구인 줄 알았어요....
WeakandPowerless
19/04/19 21:19
수정 아이콘
저도 비슷하게 버섯구름 봉우리 소금사막... 가젯잔 처음 갔을 때 참 멋있다 했었어요
리나시타
19/04/19 21:30
수정 아이콘
저는 게임으로 감탄했던건 리니지2 처음 나왔을때요
Pinocchio
19/04/19 21:44
수정 아이콘
처음 다옥 시작했을때 콘라 시골마을에서 레벨링 하고
5레벨 되서 전직하러 티르 나 노그 들어갔을때 엄청 크고 화려해서 놀랐죠.
벽빵아 사랑해
19/04/19 21:45
수정 아이콘
저는 왈도전의 뉴소르피갈에서 감동과 충격을 먹었습니다 1인칭으로 뚜벅뚜벅 걷는다는게 소름이였어요
19/04/19 21:46
수정 아이콘
전 대격변 업뎃직후에 아제로스 돌아다닐때가 제일 인상적이었습니다.
갈라진 불모의땅이라던가, 물들어온 타우렌 동네라던가..
19/04/19 21:54
수정 아이콘
저는 멀고어요..

아무것도 없는 그 대 평원이 어찌나 아름답게 느껴지던지... 그리고 마침내 도착한 썬더블러프는 진짜 환상적이었습니아
19/04/19 21:58
수정 아이콘
왜 와우는 그렇게 감동적이었을까요..
다레니안
19/04/19 21:59
수정 아이콘
여기서까진 다리가 후들거렸지만 어떻게든 버텼는데 지하철을 타보고는 그만 지려버렸습니다....
valewalker
19/04/19 22:08
수정 아이콘
저도 히베 켈트촌년으로 시작해서 티르나노그 상경했을때 충격먹었습니다 크크
묘이 미나
19/04/19 22:24
수정 아이콘
오리시절 가시덤불에서 퀘스트하다 한시간에 담배 반값 피었던 기억이나네요 .
진짜 욕나오던 동네 .
올때메로나
19/04/19 22:40
수정 아이콘
처음 이메인 갔을때 그 두근거림은 다른 게임에서 절대 못느껴 봤어요 흑..
19/04/19 22:47
수정 아이콘
저도 와우전에 다옥했었는데 만렙찍고 간 프론티어... 잊지 못합니다.
19/04/19 22:47
수정 아이콘
알비랑 미드가드만 해봤는데..
Pinocchio
19/04/19 22:50
수정 아이콘
바드 졸업하고 에픽걸쳐입고 처음 나간 렐전에서 룹하나 메즈 걸었던 손맛과 짜릿함은 최고였죠.
Pinocchio
19/04/19 22:51
수정 아이콘
하임달 힙이 제2의 고향이었죠..
19/04/19 22:55
수정 아이콘
그래픽이 그렇게 좋아보이진 않는데 왜 그런거죠?
Concentrate
19/04/19 23:07
수정 아이콘
이거 진짜에요?? 와우는 안해보고 워3 캠페인만 해봤었는데 급 와우가 해보고 싶네요..
19/04/19 23:23
수정 아이콘
와우글 볼 때마다, 와우라는 게임은 도대체 어떤 게임이었길래 이렇게도 유저들의 심금을 울리며 회자될까? 와우를 해보지 못한게 아쉽다 + 글들 보아하니 했으면 인생 더 말아 먹었을 거 같은데 안해서 다행이다 라는 마음이 공존 하더군요.
모조나무
19/04/19 23:37
수정 아이콘
저도 얼라 휴먼으로 해서 스톰윈드 입성했을때의 감동이 최고였던거 같아요. 그리고 개인적으로 너무 좋았던 장소는 불성때의 나그란드 땅이었던거 같아요. 제가 좋아하는 석양때의 아름다움을 가장 잘 묘사한 장소가 아니었나 싶어요.
MirrorShield
19/04/19 23:43
수정 아이콘
당연히 와우가 같은 아제로스가 배경이니 전부 가볼수 있죠
트와이스정연
19/04/19 23:44
수정 아이콘
언뜻 모바일 그래픽 발전도 느껴지네요.
이 정도 그래픽은 모바일에서도 껌인데.. 세월이여..
드아아
19/04/20 00:17
수정 아이콘
2005년도 바아죤 입니다. 애초에 그래픽이 좋은 겜도 아니구용
19/04/20 00:56
수정 아이콘
저도... 석시딩유파더 현장 들어갈때 전율 엄청났습니다.
정든이
19/04/20 01:45
수정 아이콘
하임달 알브가 제2의 고향입니다.
이메인마챠 죽돌이었죠..
Rei_Mage
19/04/20 08:37
수정 아이콘
저도 스톰윈드 처음 갈 때 기억나네요
여기저거 온 곳을 다 돌아다니면서 구경하고 그랬네요 크크
덕분에 렙업은 조금 지연됐지만
Rei_Mage
19/04/20 08:38
수정 아이콘
언데드로 로데론 패륜 참살극 현장에 서 있다보니 기분이 진짜 묘했습니다 크크크
19/04/20 10:13
수정 아이콘
노움시작이라 아포에서 지하철타고 처음 스톰윈드 갔을때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기타] [공지] 유머게시판 공지사항(2017.05.11.) [2] 여자친구 17/05/11 97272
공지 [기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153816
353464 [기타] 화웨이와 거래 안하는 이유! 3번은 당하지 않는다 !! [1] 아지매175 19/05/21 175
353463 [동물&귀욤] [약혐] 복실복실 나방되기 [3] 미캉414 19/05/21 414
353462 [기타] 분노의 질주: 홉스 앤 쇼 예고편 [9] 리듬파워근성607 19/05/21 607
353461 [LOL] 교수님 your.gg 그래프 [9] 감별사1325 19/05/21 1325
353460 [유머] 불안한 느낌들 [7] 미야와키 사딸라930 19/05/21 930
353459 [기타] 내일, 인앤아웃 버거가 한국에서 판매됩니다 [11] 내일은해가뜬다1557 19/05/21 1557
353458 [서브컬쳐] 아이언맨 슈트가 간지 쩌는 이유 [9] TWICE쯔위1434 19/05/21 1434
353457 [동물&귀욤] 끝판왕 마마보이 동물이 있다??? [1] Notorious678 19/05/21 678
353456 [기타] 요즘 소소하게 꼬운거 [15] 미캉2156 19/05/21 2156
353455 [LOL] 국뽕 치사량: 비기닝 [11] 딜이너무쎄다1970 19/05/21 1970
353454 [유머] 백화점 지하1층 좋아하는 사람 특징 [42] 크루개4059 19/05/21 4059
353453 [LOL] KT가 만든 주전 라인업 기록 [8] Leeka2785 19/05/21 2785
353452 [게임] 피츄 매드무비 [대난투 스매시 브라더스] [4] 리자몽1238 19/05/21 1238
353451 [유머] 백제 공화정과 멸망.TXT [15] 비타에듀3459 19/05/21 3459
353450 [유머] 짱구는 못말려, 철수네 가족의 비밀.jpg [49] Synopsis5183 19/05/21 5183
353449 [방송] 왜, 반말하세요? [107] 어떤날6662 19/05/21 6662
353448 [유머] 대형 트레일러 후방 주차의 위험성 [11] 길갈2984 19/05/21 2984
353447 [LOL] 트위치 자낳대 2회 대회 참가인원 및 일정 확정 [24] 쿼터파운더치즈3102 19/05/21 3102
353446 [유머] 구글 거래중단에 화웨이 발끈 [39] 멀고어8482 19/05/21 8482
353445 [기타] 60년대 자살방지문구 [17] 이호철6342 19/05/21 6342
353443 [유머] '존윅4' 제작 확정 [18] 카루오스5230 19/05/21 523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