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vN '더 지니어스' 관련 게시글을 위한 임시 게시판입니다.
- 방송 기간 한정 임시로 운영됩니다. (선거, 올림픽, 월드컵 게시판과 같음)
Date 2013/12/31 18:12:40
Name 청산가리
Subject 배신자의 배신의 결과 앞으로의 게임 진행 예상.
일단 이전까지 관행처럼 지켜지던 배신자를 보호해야한다는 명제는 4라운드에서 휴지통에 쳐박혔습니다.

프레임이 깨지는 과정은 사실 별 관심 없고, 앞으로의 후폭풍이 어떻게 불것인지가 흥미롭습니다.

배신자가 보호되지 않기 때문에 앞으로는 배신자가 없다. 있어도 매우 낮은 확율로 몇몇 사람에 국한될 것이다. (이상민 정도?)
이 경우에는 홍진호가 매우 위험해 집니다. 배신자라는 판을 뒤엎을 수 있는 최종병기가 사라진다면, 남은 것은 두 가지, 천재적인 게임실력과 사람을 많이 모을 수 있는 정치력입니다. 홍진호가 다수 연합을 결성한다면 게임셋이지만 4라운드에서 노골적으로 밝혀진 견제 1순위 홍진호를 중심으로 모이기는 쉽지 않습니다. 홍진호만 없으면 우승을 노려볼만한 사람들의 주도로 반홍진호 연합을 구성하여 노골적으로 홍진호를 데스매치로 몰 것으로 예상됩니다.

홍진호가 이를 극복하고 콩픈패스 시즌2를 해낼것이냐? 그대로 침몰할 것이냐? 아니면 누군가 구원의 손길에 의해 살아날 것이냐? 그렇다면 그 누군가는 과연 누구일까? 그도 아니면 예상을 완전히 뒤엎고, 홍진호의 정치력이 시즌2에 급상승해서 대마왕으로 군림할 것인가?

다음회가 기대 됩니다.



만약에, 4라운드에 일에도 불구하고 이전 라운드와 큰 변화가 없다면, 순전히 이은결이기 때문에 배신자임에도 배신을 당한것이 되므로 좀 충격적일것 같습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에는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한 사람은 안왔으면 좋겠습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 안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13/12/31 18:19
수정 아이콘
그냥 홍진호에게 붙어서 홍진호덕으로 이길려는 사람들이 많아 여전히 홍진호 연합은강력히 구성될거 같은데요
엔하위키
13/12/31 18:24
수정 아이콘
저도 여기 한표입니다. 서울대 듀오로부터 살아남게해줄만한 브레인이 홍진호 뿐이라... 홍진호가 위기에 몰리는건 서울대 듀오 중 한명의 탈락 이후이지 싶네요.
13/12/31 18:39
수정 아이콘
조력자를 보호하지 않는다고 알려진 플레이어들만 플레이어간의 거래에서 배제될 가능성도 있어보입니다. 은지원은 모질지 못해보여서 바로 안면몰수하지는 않을 것 같긴 합니다만...
13/12/31 18:53
수정 아이콘
개인적인 추측으로는 홍진호는 여전히 배신자들의 단물을 빨 수 있을 겁니다. 게임의 강자라는 이미지 하나로 3-4라운드에서 배신자들이 알아서 넘어 왔는데 이제 믿을 수 있는 거래 대상자 속성까지 추가된거니까요.
Falloutboy
14/01/01 14:22
수정 아이콘
저도 이 의견에 동감되네요. 게임 능력과 넘어온 사람에 대한 신의까지 보여줬으니.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90 이은결의 계약서는 동의가있어도 부당한 계약은 무효이다 [59] 역지사지123637 13/12/31 3637
54 이은결은 옹호되고 노홍철, 조유영, 이두희는 까여야 하는가? [127] Duvet7320 13/12/29 7320
111 이상민-노홍철-은지원 연예인 연맹은 실제하는가? [34] Duvet6210 13/12/31 6210
77 이 게시판 자체가 지니어스 게임화 되는 느낌... [8] 삭제됨2502 13/12/30 2502
123 은지원의 4인데스매치를 만류한 홍진호의 이유는 타당한가?? [51] Duvet5254 14/01/02 5254
49 유정현. 자신의 능력을 보여주다. - 메인매치 리뷰. [94] Leeka6266 13/12/29 6266
97 웹 매거진 ize에서 더 지니어스 특집 기사가 나왔습니다. [8] 다솜2845 13/12/31 2845
63 애초에 친목라인은 없었던게 아닐까? [15] 피로링2937 13/12/30 2937
95 암전게임 - 무리함과 잘못된 판단이 계속되다 [29] 엔타이어2922 13/12/31 2922
86 시즌1 콩의 행보는 그야말로 판타지에 나올 듯한 영웅의 행보 [5] 월영2886 13/12/31 2886
81 시즌1 - 먹이사슬 [11] 하루타2888 13/12/30 2888
112 사람들이 너무 홍진호에 몰입했다. [31] 주본좌4712 13/12/31 4712
87 불펜 펌~ 지니어스 탈락자 평행이론~ [11] 표절작곡가3549 13/12/31 3549
89 불펜 펌~ 시즌 1과 2의 결정적 차이 [9] 표절작곡가3458 13/12/31 3458
62 불멸의 징표 문의 [18] 앙고라3683 13/12/30 3683
107 배신자의 배신의 결과 앞으로의 게임 진행 예상. [5] 청산가리2760 13/12/31 2760
113 배신에 대한 대가: 구제 & 살인 [7] tristan2179 14/01/01 2179
115 바둑의 기풍을 통한 더 지니어스2 출연자 비교 [11] 찌질한대인배3533 14/01/01 3533
96 묘한 배신이 되버린 이은결. [44] Leeka2788 13/12/31 2788
124 모바일 결!합! 온라인 등장 [2] 먼저3528 14/01/02 3528
50 먹이사슬 웹게임을 해보면서 느낀점들 [22] Depi9117 13/12/29 9117
84 먹이사슬 웹게임 후기. [3] 슈우3231 13/12/31 3231
100 먹이사슬 게임은 약간 문제가 있는 게임 아닌가요? [27] 65C022734 13/12/31 2734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