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은 [게임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19/06/12 13:24:02
Name 보도자료
File #1 1.png (345.5 KB), Download : 2
File #2 2.png (749.9 KB), Download : 4
Subject [오버워치] 원하는 관점으로 경기 볼 수 있는 ‘오버워치 리그 리플레이 뷰어’ 오늘 적용




- 시청자가 원하는 관점서 리그 팀간 대결 재 관람 가능… 개인 맞춤형 시청 경험 본격 구현
- 1인칭 및 3인칭 시점, 버드 아이 뷰는 물론, 느리게 재생해 프로 선수 전략 자세히 살펴볼 수도 있어
- Blizzard Battle.net 앱에서 손쉽게 실행… 단축키 통한 직관적 조작도 가능


시청자가 원하는 관점에서 오버워치 리그(Overwatch League™) 팀간 대결을 재 관람할 수 있는 ‘오버워치 리그 리플레이 뷰어(Overwatch League Replay Viewer)’ 기능이 오늘 적용됐다.

오버워치 리그 리플레이 뷰어는 전문적인 e스포츠 옵저버 툴(professional eSports observer tools)을 통해 한 차원 높은 수준의 개인 맞춤형 시청 경험을 지원한다. 이를 통해 1인칭 및 3인칭 시점은 물론, 선수들의 플레이를 한 눈에 살펴볼 수 있는 버드 아이 뷰(내려다보는 시점) 등 원하는 관점에서 최고 수준의 오버워치 e스포츠 경기를 시청할 수 있으며, 경기를 느리게 재생해 실제 시합 속 선수들의 전략을 보다 자세히 살펴볼 수도 있다. 본 기능은 지난 달 말 오버워치 PC 버전의 공개 테스트 서버에 적용, 이를 미리 사용해 본 플레이어로부터 호평을 받은 바 있다.

실행 및 조작 방법도 간단하다. Blizzard Battle.net 앱 실행 후 “오버워치 선택 > 지역/계정 드롭 다운 메뉴서 리플레이 뷰어 선택 > 설치 > 실행” 순서로 진행하면 된다*.
    

경기 시청 중 키보드 단축키를 통해 원하는 기능을 직관적으로 조작할 수도 있다. ESC버튼을 누른 뒤 “설정 > 조작 > 관전 메뉴”에서 재생 속도 조절이나 시점 전환 등 다양한 기능을 제공하는 전체 단축키 목록을 확인할 수 있으며 모든 단축키는 시청자가 원하는 대로 재설정도 가능하다.

오버워치 리그가 전하는 개선된 관전 경험을 위한 몇 가지 팁과 본 기능에 대한 보다 구체적인 정보는 오버워치 리그 블로그 포스트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한편, 지난 7일(금) 스테이지 3 개막과 함께 오버워치 리그 2019 정규 시즌도 반환점을 돌았다. 스테이지 3 1주차 대결에서는 전원 한국인 선수로 구성된 뉴욕 엑셀시어(New York Excelsior), 밴쿠버 타이탄즈(Vancouver Titans), 서울 다이너스티(Seoul Dynasty) 외 파리 이터널(Paris Eternal) 등 4개 팀이 2전 전승을 기록하며 쾌조의 출발을 보였다. 스테이지 3 플레이오프(Stage 3 Playoffs)는 물론, 시즌 플레이오프(Season Playoffs) 진출을 위해서는 잔여 일정에서 성적 관리가 필수적인 만큼, 2019 시즌 후반부로 갈수록 팀간 치열한 지략 싸움도 볼만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오버워치 리그 최신 소식은 OverwatchLeague.com 외에 공식 Twitch, YouTube, Twitter, Facebook, Instagram에서 확인 가능하다. 오버워치는 만 12세부터 이용 가능하며 Windows® PC, PlayStation® 4그리고 Xbox One으로 즐길 수 있다.

(제공 =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게임 뉴스 게시판 이용 안내 : 기사 전문/일부 개재 금지 및 보도자료 문의 진성 17/03/21 27982
17013 [LOL] LVUP Open: LoL 9회차 참가신청 안내 오들588 20/06/02 588
17012 [LOL] LCK 서머, 아프리카 프릭스-샌드박스 게이밍 개막전 [2] 감별사1405 20/06/02 1405
17011 [LOL] '영웅' 박정석, 브리온 블레이드 단장으로 취임 [17] 카루오스2663 20/06/02 2663
17010 [LOL] 프로즌 은퇴 [6] 이정재1879 20/06/02 1879
17009 [LOL] T1 고리 계약종료 [14] 카루오스2940 20/06/01 2940
17008 [LOL] 후야TV LoL 연습생 모집 [6] 모빌람머스1936 20/06/01 1936
17007 [LOL] '미키' 손영민, APK 프린스 합류…전익수와 한솥밥 [2] 캬옹쉬바나1018 20/06/01 1018
17006 [LOL] 매물로 나온 'LOL 게임단' 다이나믹스…몸값은 160억 [10] 카루오스2690 20/06/01 2690
17005 [LOL] 스맵의 복귀가 확정입니다 꼬마산적2256 20/05/29 2256
17004 [기타] SBS-아프리카, e스포츠 합작관계 청산 [18] Alan_Baxter4178 20/05/29 4178
17003 [기타] G식백과 김성회, 저소득가정 아동에 1천만 원 상당 태블릿 기부 [14] 누더긷으딘2849 20/05/28 2849
17002 [LOL] KT 레이 서머 휴식 [3] 카루오스1640 20/05/28 1640
17001 [하스스톤] 스트리머컵 13회 - 해설 대전 [2] JunioR497 20/05/28 497
17000 [스타2] '4시즌 만의 결승행' 전태양, "이번에는 준우승 아닌 우승 하고싶어" [1] 及時雨1123 20/05/28 1123
16999 [LOL] 소년에서 청년으로, '데프트' 김혁규의 7년 [18] iwyh3026 20/05/26 3026
16998 [LOL] '프로즌' 김태일이 코치하는 WAF, 챌린저스 예선 통과 [4] 비오는풍경2688 20/05/23 2688
16997 [LOL] KT 강동훈 사단을 만나다 [13] iwyh3464 20/05/22 3464
16996 [LOL] [박상진의 e스토리] LCK, 프랜차이즈로 나가다 1편 - 라이엇 게임즈 이정훈 팀장이 말하는 준비 과정 [1] telracScarlet1251 20/05/22 1251
16995 [배그] 2020년 제1차 PUBG ESPORTS 제재 안내 [2] manymaster907 20/05/22 907
16994 [LOL] 2020 미드 시즌컵 CGV에서도 본다 [10] 지성파크1679 20/05/22 1679
16993 [LOL] 2020 미드시즌 컵 진행 방식 안내 [10] 카루오스2768 20/05/20 2768
16992 [LOL] LCK 프랜차이즈 25개 팀 투자 의향서 제출, 피츠버그 나이츠-페이즈 클랜도 접수 [36] telracScarlet4064 20/05/20 4064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