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은 [게임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18/12/06 09:51:05
Name   보도자료
File #1   1.png (732.9 KB), Download : 0
Subject   [기타] 콜 오브 듀티: 블랙 옵스 4에 신규모드 호위(Safeguard) 적용돼


- 로봇을 호위하여 목표 지점까지 이동, 상대의 약진을 저지하기 위한 다양한 전략 요구
- Seaside Sunset과 Firing Range Night 등 야간 배경의 맵 추가


콜 오브 듀티: 블랙 옵스 4(Call of Duty®: Black Ops 4)에 신규 모드, 호위(Safeguard)가 돌아온다.

11월 28일 PlayStation™ 4 출시에 이어 금일 PC버전 멀티플레이 플레이리스트에 새롭게 등장한 호위 모드는 로봇을 상대 팀 진영까지 호위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공격과 수비가 교대로 이루어지는 가운데, 공격 팀은 로봇을 호위해 목표 지점으로 이동시켜야 하며, 반대로 수비 팀은 공격 팀의 로봇 수송을 방해하는 것이 목표다.  공격팀에서 최소 한 명의 플레이어가 로봇의 주변에 머물러야만 로봇을 이동시킬 수 있고, 로봇이 일정 수준 이상의 피해를 입으면 복구 모드로 전환되며 이동을 멈추기 때문에 상대 팀 호위 병력의 제거는 물론, 로봇을 효율적으로 지키거나 반대로 상대 팀의 로봇의 이동을 지연시키기 위한 양 팀의 다양한 전략이 요구된다.

전작 콜 오브 듀티: 블랙 옵스 3(Call of Duty®: Black Ops 3)에서도 큰 사랑을 받았던 호위 모드는 다양한 전략과 전투가 펼쳐지는 콜 오브 듀티: 블랙 옵스 4 플레이어에게 더욱 풍성한 즐거움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Seaside Sunset과 Firing Range Night 등 새로운 분위기로 단장한 맵들이 콜 오브 듀티: 블랙 옵스 4에 추가된다.  인기 맵인 Seaside 과 Firing Range의 야간 시간대를 경험할 수 있는 전장으로서, 반 정부 시위로 봉쇄된 스페인 해안의 수려한 마을과 전투 훈련을 위해 설계된 군사 기지의 밤을 체험할 수 있어 멀티플레이를 즐기는 플레이어들에게 색다른 경험을 안겨줄 예정이다.

콜 오브 듀티: 블랙 옵스 4는 콜 오브 듀티 시리즈 사상 가장 많은 이들에게 사랑받은 블랙 옵스 시리즈의 최신작으로, 멀티플레이(Multiplayer), 좀비(Zombies), 블랙아웃(Blackout) 등 각기 다른 특성의 세 가지 모드를 통해 시리즈 사상 가장 큰 규모의 게임 플레이로 돌아왔다. 액티비전(Activision)에서 퍼블리싱하고, 트레이아크(Treyarch)가 레이븐 소프트웨어(Raven Software) 및 비녹스(Beenox)에서 추가적인 지원을 받아 개발한 콜 오브 듀티: 블랙 옵스 4는 PlayStation™ 4, Xbox One으로 즐길 수 있으며 PC의 경우 블리자드 Battle.net® 으로 독점 출시됐다.  한국에서는 음성과 텍스트 모두 한국어로 전면 현지화되었으며, 전국 블리자드 가맹 PC방에서 누구나 게임 라이센스를 구매하지 않고도 블랙 옵스 4 콘텐츠와 더불어 앞으로 출시될 블랙 옵스 4의 멀티플레이 및 좀비 맵을 플레이할 수 있다.

보다 자세한 정보 및 최신 소식은 공식 홈페이지(https://www.callofduty.com/ko/blackops4) 및 공식 페이스북 페이지(https://www.facebook.com/CallofDutyKR/), 유튜브 채널(https://www.youtube.com/callofdutykr)에서 확인 가능하다.

(제공 =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게임 뉴스 게시판 이용 안내 : 기사 전문/일부 개재 금지 및 보도자료 문의 진성 17/03/21 14503
16312 [기타] '리니지' 전면무료화 선언..21년만에 정액제 폐지 [26] 꿀꿀꾸잉3330 19/04/20 3330
16310 [LOL] 오경식 SKT 단장 “올해 목표는 전관왕, 선수단 믿음 확고” (인터뷰) [25] 튜우리프4181 19/04/18 4181
16309 [기타] 젠지 e스포츠, 521억원 규모 투자 유치... 스포츠 스타들로 이뤄진 펀드가 참여 [19] 카바라스3392 19/04/17 3392
16308 [LOL] [김용우가 만난 사람] '기인' 김기인, "스프링 8위 예상하지 못했다" [12] 루데온배틀마스터3165 19/04/17 3165
16307 [오버워치] KBS-SUPONIC, 숨은 '오버워치' 고수 발굴하는 '옵치의 신' 6월 중 방영 예정 [2] 及時雨1501 19/04/16 1501
16306 [워크3] WSB 3회차 경기 Moon vs Sok [4] 만진이836 19/04/16 836
16305 [LOL] 운동, 취미, LCK, LCS, 동료들... '뱅' 배준식에게 직접 듣다 [5] pioren2539 19/04/16 2539
16304 [LOL] 한화생명, 장건웅 코치-'클레버'-'애스퍼'와 결별 [11] 세계2998 19/04/15 2998
16303 [LOL] kt-VSG와 진에어-ESS 격돌! 2019 롤챔스 서머 승강전 일정 및 대진 공개 [17] estir2502 19/04/15 2502
16302 [기타] SKT T1 단장 "이르면 7~8월 서울에 게이밍 하우스 마련" [16] Leeka4313 19/04/14 4313
16301 [스타2] 2019 GSL Season 2 Code S 32강 진출자 명단 [1] SKY92753 19/04/13 753
16300 [LOL] [Oh!쎈 롤챔스] "그리핀이 더 잘해서"...'클템' 이현우의 결승전 선택은 '그리핀' [8] 카바라스2846 19/04/13 2846
16299 [LOL] [Oh!쎈 롤챔스] 왕가의 부활?...LCK 지도자들, 결승전 SKT '6-1' 우세 예상 [2] 카바라스1373 19/04/13 1373
16298 [LOL] 롤챔스 스프링 결승 skt 옥수수 방영 관련 타카이778 19/04/13 778
16296 [LOL] 라이엇게임즈-SK텔레콤,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19] 마빠이3684 19/04/11 3684
16295 [LOL] '갱맘' 이창석-'파일럿' 나우형, 로얄 유스와 결별 [5] pioren2386 19/04/11 2386
16294 [스타2] 2019 GSL 슈퍼 토너먼트 시즌 1 16강 대진 공개 [7] 及時雨779 19/04/10 779
16293 [기타] 게임위, 등급분류 게임물 모니터링단 발대식 진행 [9] AKbizs1360 19/04/09 1360
16292 [LOL] '트릭' 김강윤, 다시 유럽 무대로... 샬케 04 합류 [3] 미야와키 사딸라1911 19/04/09 1911
16291 [워크3] WSB 2회차 경기 안내 Moon vs Lyn [2] 만진이355 19/04/09 355
16290 [스타2] 2019 GSL 슈퍼 토너먼트 시즌 1 예선 결과 [8] 及時雨762 19/04/08 762
16289 [하스스톤] 하스스톤 그랜드마스터즈 APAC 선수가 공개되었습니다. [4] Espio1175 19/04/07 1175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