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은 [게임 뉴스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12/06/15 22:38:13
Name 배려
Subject [디아3/서버관련] 이젠 슬슬 한계네요.
시간 날 때 하면 되겠지라는 마음가짐이었습니다.

"그때만 잠시 그러려니 하고 하루 정도 잊고 지내면 다음 날 할 수 있겠지. 서버 열리면 하면되지."
"이걸로 돈을 벌 것도 아니고 깬다고 누가 상줄것도 아닌데 상관있나."
"어차피 pvp는 안할테고 불지옥 완료하면 좋고 아니면 말고..."

잦은 서버 다운과 점검 복사파동과 무한 연장까지...
별로 화 안났습니다. 블리자드를 믿어서라기 보다는 어차피 하루이틀 정도 점검한다고 한들 서비스 문 닫는 것도 아니고 점검 끝나고 하면 되니까요. 지난 주말까지만 해도 그랬습니다. 그렇게 복사 이슈 & 마지막 대규모 연장의 연장(?) 점검이 끝나고 서버가 열렸죠.

근데 느낌상 서버가 더 개판이 되었습니다.

저녁시간엔 노말은 평균 300대 내외고 하드코어는 평균 500대를 넘나듭니다. 당최 게임을 할 수가 없습니다. 아니 엄밀히는 할 수는 있지요. 초기보다 접속은 수월합니다만 핑폭과 렉이 정말 무시무시합니다. 녹핑에서 빨핑까지 춤을 춥니다. 차라리 서버가 닫히면 닫혔으니까 열릴 때까지 기다려보자라고 생각하겠습니다. 하지만 이건 블리자드에선 나름대로 '우린 서버 이제 해결했음.'이라고 생각하고 열어둔 것인데 게임할 환경이 안됩니다. 심지어는 평일 오전에 게임을 할 기회가 있어서 해보았는데, 약간의 차이는 있지만 서버는 여전히 개판이었습니다. 전 블리자드가 이 문제를 고치고자 점검을 하거나 공지를 띄울 줄 알았지만, 몇 차례 통상적인 점검이 있었을 뿐 전혀 나아지지 않았습니다.

[블리자드는 현재 이 상황을 문제라고 생각치 않는다.]

가 지난 주말부터 일주일간 플레이하면서 내린 제 결론입니다. '사람들 많아서 버벅이는데 우리가 어쩔 수 있음?'이라는 말을 행동으로 보여주는 것이죠. 앞으로 영원히 이 상태 그대로 갈지도 모르고, 어느 분들 말처럼 플레이어들이 지쳐서 떨어지다보면 적정수준이 되서 자연히 원활한 서버가 될지도 모르죠. 만약 서버열리고 나서 이러한 문제가 있으니 조속히 고치겠다라고 말 한마디라도 했다면 글 서두에 밝힌 몇 가지 이유로 다시 자위하면서 기다렸을지도 모릅니다. 근데 이젠 그렇게 생각할 수 없습니다. 이리보나 저리보나 좋게 생각할 구석이 없습니다. 다양한 오픈베타 게임을 해봤지만 기술적으로나 피드백적으로나 이렇게 대처가 심각한 회사는 처음이네요.

이젠 화가 납니다.

이 상황이 정말 초 진짜 완전 너무 아주 리얼 화가 나는데 어디에다가 풀 곳도 없고 이 기분을 적절히 납득시킬만한 사람도 없는 이밤에 괜히 주절주절 적어보았습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모챠렐라
12/06/15 22:41
수정 아이콘
정말 서버렉은 참기 힘들 정도로 심하네요.

게임이라도 재미 없으면 안하겠는데...
위원장
12/06/15 22:42
수정 아이콘
흠... 그런가요. 요즘 제가 할때는 서버 문제는 잘 못느꼈는데...
12/06/15 22:42
수정 아이콘
저도 오늘 1시간 하다 그냥 접종했네요.
흥미를 잃은 듯 싶어요.
도달자
12/06/15 22:47
수정 아이콘
롤하다 짜증나서 디아를 켰는데 디아가 더짜증나는....
12/06/15 22:49
수정 아이콘
저 근데... 디아 핑은 어찌 확인하나요?...
12/06/15 22:52
수정 아이콘
시스템아이콘과 마나통 사이에 보면 핑을 나타내는 수직바가 있습니다. 마우스 오버하면 지연시간도 보여줍니다.
샨티엔아메이
12/06/15 22:52
수정 아이콘
여전히 북미섭 돌려막기하고있나보네요.
NLostPsiki
12/06/15 22:52
수정 아이콘
오른쪽 밑 자원차 옆에 3칸짜리 바가 있습니다.
거기 위에 마우스 얹으시면 나옵니다.
12/06/15 22:53
수정 아이콘
설마 저희집 회선이 문제라거나... 이런 건 아니겠죠. 그런거면 좋겠네요. 흑.
포프의대모험
12/06/15 22:53
수정 아이콘
크ㅡ크크크크 이런 상황에서 방 여러번 파지 말라고 막아주시는 친절한 블리자드성님
스치파이
12/06/15 22:53
수정 아이콘
현금경매장도 없는데 굳이 신경쓸 필요가 없나 보지요.
12/06/15 22:54
수정 아이콘
핑을보면 북미서버가아니라 유럽쪽인것같아요 북미도 핑 190정도나오는데... 핑안좋은방 보면 300이 그냥 넘어가니까요
17th앙마
12/06/15 22:55
수정 아이콘
흠..점검 후에 랙이..있었나요? 전혀 못느낀 나는..운이 좋은것인가..아님 심각한 둔탱이인가..;; [m]
12/06/15 22:55
수정 아이콘
오 답변들 감사합니다.
그리고또한
12/06/15 22:57
수정 아이콘
이게 그냥 느린거면 모르겠는데, 하다보면 확실히 느린방 괜찮은방 나뉘더군요.
외국섭 끌어다 쓰나 보네요. 확충했다드만...

오늘만 해도 40대에서 900대까지 다양하게 보고 왔습니다. 결국은 포기를 하던가, 새벽에 하던가...
12/06/15 22:59
수정 아이콘
조금전에 게임 삭제했습니다.. 계정은 사촌동생 카톡으로 슝~
12/06/15 23:00
수정 아이콘
금일 오전에도 운이 없게 1600핑방에 걸려보기도 했습니다. 도대체 무엇이 문제일까요?
아시아서버라고해도 왜 200핑이상에서 플레이를 해야하는지 이해가 안됩니다.
사령이
12/06/15 23:03
수정 아이콘
서버가 느려도 점검을 해도 실행하고 플레이 하는 제가 싫습니다.
일단 블레이드 앤 소울 사전캐릭터는 생성했습니다.
一切唯心造
12/06/15 23:06
수정 아이콘
서버 이상한가요?
지연시간 300정도 나오면 방 새로 한 번 파면 녹색떠서 신나게 하고 있습니다;;
12/06/15 23:08
수정 아이콘
다시 파면 녹핑이 뜨는 분이 많네요. 저는 아무리 파도 안됩니다.
녹핑이 뜨긴하는데 250 이상나옵니다. 녹핑이지만 녹핑이 아니죠.
그러다가 갑자기 노란핑갔다가 빨간핑 갔다가...

서버렉 못느끼고 하시는 분들 부럽네요. 왜 저랑 그런 차이가 나는지도 모르겠고요.
찬물택
12/06/15 23:15
수정 아이콘
저는 별 문제 없는데요. 방도 뭐 잘 파지고 이스카투 신나게 잡고있습니다.
하얀눈사람
12/06/15 23:18
수정 아이콘
헬인데도 악사는 잘 죽더라고요. 그냥 자주 죽어도 짜증나는데 화면이 잠깐 멈칫거리면 빨피고 또 잠깐 멈칫하면 죽어있으니 더 짜증이 나서 퀘스트 진도가 잘 안나가요.
JuninoProdigo
12/06/16 00:24
수정 아이콘
별 문제 없던데요. 공용 무선랜으로도 핑 100방에 계속 들어갔습니다.
실루엣게임
12/06/16 00:50
수정 아이콘
오늘도 한 달 째가 되는데, 밤 10시 이후에 만들면 ms가 200이하로 떨어지는 일을 본적이 없네요. 오전에 플레이하면 40~80ms정도는 뜨는 걸 보면 집 회선문제는 아닌거같은데.. 여러모로 짜증나네요.
12/06/16 10:15
수정 아이콘
이번주 보니 방은 적당히 잘 만들어 집니다. 약간의 렉이 있다곤 해도 게임 하는데 큰 지장은 없었구요. 근데 경매장 서버가 메롱이에요.
슬슬 불지옥 들어갈 준비 한다고 매물 찾다가 눈앞에서 쿨매물 4개나 날렸답니다. 즉구 누르면 대기 2~30초 뜨다가 혼잡하다고 나오고 바로 실패!!! 짜증 만땅!!!
하늘보리차
12/06/16 11:51
수정 아이콘
스탠 하시는 분들은 그래도 살만 한겁니다....
하드코어는 아직도 캘리포니아 여행하고 있죠.
사람없는 시간 95% - 250ms, 5% - 20ms
사람 몰리는 시간 98% - 500ms~1500ms, 1.9% - 250ms, 0.1% - 20ms
인벤 하코 게시판 가면 렉 때문에 죽은 사람들 천지에요.
차라리 안정적인 북미로 넘어간 사람들도 많구여....
그저께는 창모드로 리방하면서 야구봤는데 1시간 반만에 녹핑방 잡히더군요.
장인 정신은 팬들의 오해고 불만이 임계점에 달하면 땜질정도 하는거 같네요.
3시26분
12/06/16 12:04
수정 아이콘
저도 빨핑이면 2-3번 다시만들면 녹핑떠서 잘 되던데요 ; 흠 ..
한대 맞으면 즉사인 악사로 플레이해도 렉땜에 죽는단 느낌은 없었구요.

지역마다 다른건가 ?
WinterWolF_ang
12/06/16 12:21
수정 아이콘
저도 200대가 가끔 만들어지는데 그땐 재접속만 하면 2-30대 핑의 방이 만들어 집니다. 저녁때도 물론이구요..월요일 대란 이후로는 별다른 서버렉 문제는 발견하지 못했습니다...다만..여전히 경매장은 렉이.ㅡㅡ;;
summerlight
12/06/16 12:50
수정 아이콘
저 같은 경우는 이전에 북미섭 우회할 때 이후로 100ms 넘어가는 방 걸린 적이 없는데 운이 좋았나보군요...
12/06/16 13:09
수정 아이콘
확실히 문제 있습니다. 4시부터 12시까지 한 방에서 플레이했는데,

4시경엔 20핑이더니 10시경엔 200핑이 넘었습니다. 같은 방인데 시간에 따라 핑 바뀌는거니 방 다시파도 안되겠지요. [m]
12/06/16 13:11
수정 아이콘
200핑에서 방 다시파다보면 500핑 방이 뜨더군요 [m]
12/06/16 13:11
수정 아이콘
녹핑인데 200~300도 뜨고 영 서버가 별로죠.

마을에서 계단올라가는데도 렉이 벅벅.

이래봐야 블리자드는 귓등으로도 안듣고 지들 꼴리는대로 패치하고 너프하고 뻔하지요 뭐.
The xian
12/06/16 13:25
수정 아이콘
6월 10-11일 대란 때보다 품질은 좀 좋아진 것 같습니다만 여전히 불만족스럽습니다. 서버가 별로인 것은 사실이지요.

저는 게임 자체 서버도 언짢지만, 렉 걸리는 경매장이 더 짜증납니다.
12/06/16 14:11
수정 아이콘
라이트하게 하는 유저 입장에서는 어서 패치가 되었으면 좋을뿐..
서버에는 크게 영향을 안 받고 하니까 편하고 좋은것 같네요(?!)
12/06/16 14:32
수정 아이콘
음 저같은 경우도 오랜 점검 이후로는 문제 있는 방에 걸린적이 없네요. 딱히 핑문제로 짜증났던적은 없었는데요. 운이 좋았던걸까요; 저녁에만 거의 게임을 하는데 계속 평균 300이 나오신다면 좀 이상하네요.
헥스밤
12/06/16 20:09
수정 아이콘
정말 체감상 하코가 핑쇼 진짜 심한듯 합니다. 내가 30핑방 잡으려는 것도 아니고 300핑방 잡으려고 무한리방 해야한다는 사실이 짜증나요.

하코는 진짜 '사람 몰리는 시간'이 문제가 아니라
'사람 정말 없는 시간' 빼곤 거의 무조건 천핑 뜨는듯 싶습니다. 새벽 두시? 천핑떠요. 그래서 300핑방 잡으려고 리방해야되요.

벨리알 안정적으로 잡으려고 새벽 세시에 리방 파는데 한 20번 돌렸는데 200이하는 절대 안뜨고
10번은 천핑방 떠서 그냥 300핑에서 바닥 밟아가면서 잡았네요. 그러다 한번 향냄새 감상할 뻔하고.
개인적으로 역시 디아의 코어컨텐츠는 하드코어라고 생각하고, 랙도 게임의 일부라고는 생각하지만
이건 정말 너무합니다.
헥스밤
12/06/16 20:11
수정 아이콘
하드코어 핑 문제 결국 인벤에도 작게나마 떳네요.
<a href=http://www.inven.co.kr/board/powerbbs.php?come_idx=2725&l=538
target=_blank>http://www.inven.co.kr/board/powerbbs.php?come_idx=2725&l=538
</a>

오늘도 새벽에 퇴근하고 친구랑 하코 좀 달리기로 했는데..걱정됩니다.
인벤 하코 게시판 가보면 정말 글의 30퍼센트 정도는 '핑 좋은방 떴는데 분양해드려요'입니다.
이게 무슨 게임입니까 대체.
12/06/16 21:34
수정 아이콘
제가 어제랑 그제 새벽 늦게 까지 달렸습니다. 거의 아침까지 달렸죠.
주로 이스앵벌이를 돌아서 방 자주 만들죠.
체감상 해외서버방 걸리는 비율은 사람 많은 시간대나 적은 시간대나 비슷한거 같습니다.
새벽에는 확실히 해외방 걸려도 그래도 좀 할만 하단 느낌이 드는데 (물론 가끔 빨간색핑도 보긴 합니다.)
저녁시간대 해외방도 아니고 국내방 걸렸는데 마인변신 눌렀는데 지연되서 가끔 죽습니다 ;
서버 확충을 해외에서 했나 봅니다.
프리템포
12/06/17 04:00
수정 아이콘
저는 오늘 계정 해킹을 당했네요. 털어갈 것도 없는 24 부두짜리 하나 있는 계정이었습니다만 그래도 기분이 영 그렇네요.. otp 걸었습니디
Cazellnu
12/06/18 09:20
수정 아이콘
녹핑도 웃긴게 세상에 어느게임에서 200~250ms 을 녹핑이라고 표시합니까...

실제로 그핑에서 몹에서 날아오는 투사체 보고 방어 스킬 쓰면 핑때문에 그냥 처맞습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49018 <LOL판에 익숙치 않은 분들을 위한> 한 눈에 보는 LOL 게임단과 선수들(2) [20] legend4805 12/10/20 4805 1
49017 2012 HOT6 GSL Season 4 - 결승전, 이승현 vs 정종현 #3 [247] kimbilly3669 12/10/20 3669 0
49016 2012 HOT6 GSL Season 4 - 결승전, 이승현 vs 정종현 #2 [229] kimbilly3250 12/10/20 3250 0
49015 나진 실드는 왜 하락세 일까? [26] 세이젤4194 12/10/20 4194 1
49014 2012 HOT6 GSL Season 4 - 결승전, 이승현 vs 정종현 #1 [237] kimbilly3888 12/10/20 3888 0
49013 [LOL] PBE 3:3 뒤틀린 숲에서 추가된 새로운 아이템 [4] NLostPsiki3369 12/10/20 3369 0
49011 요환이형 미안해… [12] Love.of.Tears.6329 12/10/20 6329 2
49010 [LOL] 현지 워홀러의 눈물겨운 은장 쟁탈기 [20] coolasice4918 12/10/19 4918 2
49009 김가연 전 구단주의 마지막 글입니다. (링크) [134] 감자튀김12958 12/10/20 12958 0
49007 김가연 전 구단주 - 장민철 선수간의 트윗 설전과 그로 인한 새로운 정보 정리 [870] 감자튀김24190 12/10/20 24190 0
49006 LOL 용쟁호투 8강 3일차, KT Rolster B vs Invictus Gaming #3, 이어서 롤러와~ [330] 키토5574 12/10/19 5574 1
49005 LOL 용쟁호투 8강 3일차, KT Rolster B vs Invictus Gaming #2 [263] 키토3751 12/10/19 3751 0
49003 LOL 용쟁호투 8강 3일차, KT Rolster B vs Invictus Gaming #1 [267] 키토5079 12/10/19 5079 1
49001 2012 HOT6 GSL 시즌5 승격강등전 경기일정 [23] 삼성전자홧팅3107 12/10/19 3107 0
49000 e스포츠 연맹 사과문 발표 및 원종욱 회장 사퇴 [473] 알리바바 사르쟈12576 12/10/19 12576 1
48999 곰TV, 2012 GSL 시즌5 코드A 예선 & IPL5 LOL 한국 대표 선발전 대진 발표 [15] kimbilly3754 12/10/19 3754 1
48998 2012 HOT6ix GSL Season 4 Code A 최종 결과 정리 [29] DavidVilla3957 12/10/19 3957 8
48996 세계 스타2 e스포츠 시장의 진실. [226] s23sesw13021 12/10/19 13021 1
48995 정글이 킬 먹는다고 너무 뭐라하지 않으셨으면 좋겠습니다. [90] 정공법5869 12/10/19 5869 0
48994 [LOL] LG-IM.. 어떻게들 보셨나요? [27] FoxHole5182 12/10/19 5182 0
48992 스타판에서 처음으로 배신감을 느낍니다. [58] Colossus10078 12/10/18 10078 2
48991 <LOL판에 익숙치 않은 분들을 위한> 한 눈에 보는 LOL 게임단과 선수들(1) [41] legend6983 12/10/18 6983 2
48990 LOL 용쟁호투 8강 2일차, Saigon Jokers vs LG-IM #1 [358] 키토5811 12/10/18 5811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