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은 [게임 뉴스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12/05/31 21:52:32
Name sisipipi
Subject 오늘했던 go4lol 34위전 감상(스포)
오늘 나진 쉴드와 ttd팀의 34위전이 끝이 났습니다.
인벤에서 중계를 했었구요. 경기 결과는 2:0으로 나진 쉴드 팀이 승리했습니다.

경기 내적인 내용을 보자면..
일경기는 양팀이 팽팽하게 진행되는 가운데 미세하게 나마 ttd팀이 앞서고 있었는데요,
히로의 그레이브스가 끊기고 이어서 벌어진 레드 부쉬쪽 싸움에서 나진팀 두명이 잡히는
위기 상황에서 남은 훈라이즈와 새로 들어온 엑스페션 선수의 블라디가 남의 적 챔프를
상대로 끝까지 버텨주고, 이어서 먼저 죽었던 히로선수가 부활 후 바로 미드 쪽으로
난입하면서 적 그라가스를 잡아내면서 나진쪽으로 승기가 기울어져 버렸고 그 여세를
몰아 안정적으로 승리를가져갔습니다.

이경기에서는 초반 인베이드로 엑스페션 케넨이 퍼블을 따내면서 이득을 가져가더니
탑에서 상대 레넥톤을 상대로 ad 케넨으로 아무것도 하지못하게 하고 나머지 라인에서
계속 우위를 점하며 손쉽게 승리! 이번대회에서 3위를 하게 되었습니다.


오늘 경기의 mvp를 뽑자면 제 생각에는 엑스페션 선수를 뽑고 싶은데요, 막눈선수와
다른 안정적인 탑라인 유지력이 인상깊었습니다. 물론 막눈 스타일이 나쁜건 아니지만
팀의 강한 공격적 성향을 뒷받침 할만한 탑라이너가 더 필요한 것이 아닌가 생각했는데
그 역에 적합한 선수가 엑스페션 선수가 아닌가 싶습니다. 일경기 블라디 할때에도 적
갱킹에 바로 플래쉬 쓰면서 킬을 안내 주려는 모습, 이경기에서 케넨으로 레넥톤 거의 딸피
로 만들었지만 무리해서 다이브하지 않고 안정적으로 타워를 미는 모습에서 나진 쉴드 팀이
한층 더 강력해졌다는 느낌이 팍팍 들더군요.

너무 탑라이너만 칭찬했지만 훈선수의 국대라이스도 명품이었고,
히로선수의 그레이브스 무빙도 일품! 모쿠자성님의 노틸, 리신도 너무 좋았습니다.
비닐캣 선수의 루루 알리스타도 빼놓을 순 없구요^^

내일부터 박정석 선수가 나진 감독으로 부임하게 되면 한층 더 강해질 것으로 생각합니다.
아무쪼록 이 기세 이어가서 나진이 섬머시슨 재패할 수 있기를 기원합니다.
막눈선수가 이번에 랭크 일위도 하셨던데 나진 소드 팀도 좋은 성적낼꺼라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나진 엠파이어 화이팅!!

- From m.oolzo.com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에는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한 사람은 안왔으면 좋겠습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 안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一切唯心造
12/05/31 21:54
수정 아이콘
3위했군요 축하합니다
마빠이
12/05/31 22:00
수정 아이콘
참고로
이번주 토요일 12시부터 하는 AMD GamExperience 행사에
고대,연대,카이스트,포항공대 4개 대학 토너먼트 하고난 이후
4시부터 나진쉴드 vs 제닉스스톰 이벤트전이 있습니다.

그리고 다음주 월요일에는
오후7시 나진쉴드 vs mig F 나겜 배틀로얄 합니다.~

나겜 팬분들이라면 찾아보시면 좋을거 같아요~
방과후티타임
12/05/31 22:03
수정 아이콘
이벤트전이면 제닉스스톰이 이기겠네요.
래몽래인
12/05/31 22:24
수정 아이콘
막눈선수도 요즘 경기력 보면 각성했나? 라는 느낌이 올 정도로 잘하더군요. 엄청나게 많이 침착해졌습니다.
사신아리
12/05/31 22:35
수정 아이콘
담주 월요일 너무 기대 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일요일이 끝날걸 생각하니 ...
동모형
12/05/31 22:43
수정 아이콘
박정석 선수라니 껄껄껄 아아아아
이럴수가 무조건 응원합니다 저는
스치파이
12/05/31 22:47
수정 아이콘
국대라이스 맛있겠네요.
12/05/31 22:55
수정 아이콘
막눈선수는 이번주말에 라스베이거스 가는것같던데.... 예선전 어찌 할려나...
나는 나
12/05/31 23:10
수정 아이콘
이미 다녀온거 아닌가요?
Smirnoff
12/05/31 23:10
수정 아이콘
맨날 소나만 한다고 까이던 비닐캣선수 드디어 챔피언폭이 넓어지나요 기대가 됩니다
12/05/31 23:12
수정 아이콘
갔다 온건가... 방송만 이번주 나가는건지....
아티팩터
12/05/31 23:19
수정 아이콘
갔다 온거고 방송만 이번에 나가는걸로 압니다.
스키드
12/06/01 03:04
수정 아이콘
요새 계속 생각하지만 이왕 팀명으로 할꺼면 쉴드 대신 아이기스같은게 더 나았을것같습셒슾
12/06/01 03:34
수정 아이콘
이거 다시 볼수 있는 방법은 없나요?
일 하느라고 못봤네요 ㅠ_ㅠ
요즘 선수들 개인방송은 자주 보고 있는데.. 팀대팀으로 하는 경기가 너무 고프네요 ㅠㅠ
배틀로얄만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간해서
12/06/01 05:26
수정 아이콘
아프리카 인벤방송국으로가시면 아마주말에 재방이 나올듯합니다
주내 했던 프로그램들을 모두 재방을 돌리는터라 정확한 시간을 알수는 없고
인벤방송국 즐찾 하시고 한번씩 체크해보시면 아마 보실수있으실꺼에요
여간해서
12/06/01 05:29
수정 아이콘
인벤방송국에 모쿠자선수가 나오셔서 그러더군요
실력면만 보면 확실히 막눈선수보단 떨어진다 그러나 팀원과의 호흡은 더 좋은것같다
막눈선수도 요즘 뭔가 각성한듯 무려 안정적인 모습까지 보여주고 있으니
공식전을 치뤄봐야알겠지만 지금으로써는 1팀2팀 서로윈윈이라고 볼수도있겠네요
sisipipi
12/06/01 06:34
수정 아이콘
형님//이번 경기는 esl?측과 중계에 대해서만 협의를 한 상태라 인벤에서 재방을 해주신 않는다고 들었습니다. 아마 주최측에서 경기 동영상을 올려주면 그걸 보는 수 밖에 없을것 같습니다. [m]
여간해서
12/06/01 06:44
수정 아이콘
그런가요? 근데 지금대회 녹방을 하고있는데;;;
새벽에만 몰래 틀어주는건가;;;
12/06/01 08:27
수정 아이콘
하르페-아이기스 이렇게 지었으면......뭔 뜻인줄 사람들이 몰랐을까요;
12/06/01 10:30
수정 아이콘
vod 말씀하시는 거 같네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47466 lol을 즐기다 너무도 분한 일을 당했습니다 [비매너, 욕설 유저에 대한 일화] [79] 알콜부이67418 12/06/15 67418 0
47465 . [27] 냥이풀5149 12/06/14 5149 0
47464 여러분은 자기가 좋아하던 선수와 만난적 있나요? [60] 엔투스짱5316 12/06/14 5316 0
47463 미련없기 [14] 영웅과몽상가5247 12/06/14 5247 1
47462 SK플래닛 스타2 프로리그 시즌2 6월 로스터 발표 [9] 삼성전자홧팅4485 12/06/14 4485 0
47460 스1 스타리그 마지막 결승장소가 공개되었습니다. [44] 또르르7321 12/06/14 7321 0
47459 [LOL] 노멀은 다른세상입니다. 노멀 챔피언 승율에 대한 잡담 [42] 태랑ap5976 12/06/14 5976 0
47457 E3 2012에서 발표된 기대작들 [17] DeMiaN3651 12/06/14 3651 0
47455 게임의 위상은 올라갈 수 있을 것인가? [27] hyde2263747 12/06/14 3747 0
47453 [디아3] 북미섭 현금 경매장 도입 1일차 [50] 버틸수가없다6586 12/06/13 6586 0
47451 최고의 모던 PC 게임 25선 [59] Neandertal6249 12/06/13 6249 0
47450 스타리그 관련 혼자 신기해하는 기록 [9] 바람모리4718 12/06/13 4718 0
47449 Azubu LOL Champions Summer 2012 오프라인 예선 1일차 #2 [212] 키토3644 12/06/13 3644 0
47448 Azubu LOL Champions Summer 2012 오프라인 예선 1일차 [276] 키토4215 12/06/13 4215 1
47447 [120612] 스타리그 8강 & 레전드매치 직관 후기 [5] 청산유수3360 12/06/13 3360 0
47446 차기 스타리그를 위해서라도 전면전환이 필요하지 않을까요 [48] rechtmacht5193 12/06/13 5193 0
47445 [LOL] 제라스 로테기념, 제라스 템트리 [41] Yesterdays wishes4353 12/06/13 4353 0
47444 [LOL] 비주류 챔프인 누누를 40판 연속으로 달려보았습니다. 탑솔 누누에 대한 고찰. [29] Fanatic[Jin]4502 12/06/13 4502 0
47443 설마 마지막 스타리그는 이런 시나리오가 될려나요? [42] svNClvr7863 12/06/12 7863 0
47440 tving 2012 스타리그 8강 A조 허영무vs변현제(3) [364] SKY924517 12/06/12 4517 0
47439 tving 2012 스타리그 8강 A조 허영무vs변현제(2) [285] SKY923309 12/06/12 3309 0
47438 tving 2012 스타리그 8강 A조 허영무vs변현제(+ 레전드 매치 박태민vs김정민) [343] SKY924986 12/06/12 4986 0
47436 [디아3] 과연 북미섭은 롤백 될 것인가... [88] 버틸수가없다6640 12/06/12 6640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