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te 2007/09/15 00:24:15
Name 관리자
Subject 삼성 칸 인터뷰!! 질문을 모집합니다

예전에 한빛 스타즈가 프로리그를 우승했을 때, 한빛 선수들과 이재균 감독님을 인터뷰한 적이 있었죠.
(곧 좋은 소식 있으시다던데.. 축하드립니다! ^^)

한 동안 이런저런 사정 (게으름?) 으로 방문 인터뷰의 대가 끊겼었는데,
전기리그에서 화려한 성적으로 정규시즌과 결승전을 모두 우승한 삼성 칸 팀과의 인터뷰가 성사 되었습니다.

(인터뷰 성사에 도움을 주신 Altair님과 삼성 프런트에 감사의 말씀을 전합니다.)

현재 예정된 인터뷰 날짜는 9월 19일 수요일 저녁입니다.
인터뷰는 운영진 항즐이, 퍼플레인, anistar 외 시간이 되시는 분들로 이루어지며,
인터뷰 대상은 삼성칸 김가을 감독님송병구, 이창훈 선수를 위주로 합니다. (다른 선수에게 꼭 물어보고 싶은 것이 있다면 서면으로라도..)

오랜만에 이루어지는 인터뷰! 많은 기대와 참여를 부탁드립니다.



질문 참여 방법 : 말머리에 [전체] [감독님] [송병구] [이창훈] 등의 표시를 하셔서 질문 내용을 써 주세요.
인터뷰 도중, 반응이 좋은 질문으로 선택되시면 상품을 드립니다. (미정)

기타 메시지 전달 : 평소에 꼭 하고 싶었던 말을 써 주세요. 역시 말머리는 <전체> <감독님> <송병구> <이창훈> 등으로..



그외 인터뷰에 관한 의견을 올려주세요. 참고하여 더 좋은 인터뷰를 만들겠습니다.


이 글은 게임 게시판에 게시되며, 첫 화면에서 사라지는 때 부터는 Event 게시판으로 옮겨 계속 게시될 예정입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에는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한 사람은 안왔으면 좋겠습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 안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제라드
07/09/15 00:26
수정 아이콘
[감독님] (뭐.. 인터뷰때면 항상 나오는 질문이겠지만) 게임계에 좋은소식이 계속 들려오는데 우승도 했는데 결혼은 언제하실건지..^^
G.t_FantA
07/09/15 00:27
수정 아이콘
[송병구선수]공룡토스라는 별명이 맘에드는지...;; 혹시 공룡옷을 즐기고 계시는것은 아닌지... +_+;;;;
뽀돌이치킨
07/09/15 00:30
수정 아이콘
[이창훈] 팀플에만 주력하는데 개인전에 대한 욕심은 없는지?
[감독님] 결승전 4:0 스코어 예상은 했었는지?
[전체] 신맵들에 대한 생각은? 프로리그 주5일에 대한 생각은?
최종병기캐리
07/09/15 00:32
수정 아이콘
[감독님] 팀내에서 자신의 이상형과 가장 비슷한 선수는?
7drone of Sanchez
07/09/15 00:33
수정 아이콘
[감독님] 결혼하실 분이 혹시나 (결혼 이후에) 게임을 반대하신다면?
[송병구] 식신이라는 별명이 도는데, 많이 드시면 얼마나 드시는지?
[이창훈] 팀플마스터라는 별명외에 개인전 욕심은 없으신지?
메딕의사랑
07/09/15 00:36
수정 아이콘
[송병구]공룡의상은 독자적으로 생각해서 입으신건지? 아님 누군가의 추천이 잇었나요~?
[감독님]물론 지금 남자친구는 있으시겠죠? 없으시다면 이상형은?
[이창훈]프로리그가 중요해서 그런지 팀플연습을 너무 많이하는듯한데. 개인전 연습은 얼마나 하시는지~?
소나기아다리
07/09/15 00:37
수정 아이콘
[이창훈] "우리팀 킹왕짱" 에서 박성훈선수와 함께 아이디로 썼던 SOD의 의미는?
제자백가
07/09/15 00:37
수정 아이콘
[감독님] 12개 게임단에서 유일한 여감독님이신데 여감독이라는점이 팀에 미치는 긍정적인 영향에는 무엇들이 있다고 생각하시나요?
[박성준] 우리팀 킹왕짱 프로를 보니 1위 하는걸 보면 프로리그에 나와도 손색이 없는데 후기리그에는 어느 정도 출전을 예상하시나요?
07/09/15 00:44
수정 아이콘
[감독님] 헤어스타일이 한결같으신대 바꿔보실 의향은?
[이창훈] 팀플마스터라는 별명에 자신이 있으신지?
행복한 날들
07/09/15 00:58
수정 아이콘
[감독님] 삼성전자 칸 게임단에서 육성한(??)선수중에서 가장 애정이 가는 선수(가장 의지가 되는선수?)는 누구인지?
[이창훈] 팀플에서 맏형으로서 역할을 충실히 하고 있는데 잠시 외도를 위해서 맏형의 역할을 잠시라도 주고싶은 선수가 있다면?
[송병구] 올해 최고의 기량을 선보이고 있는데 신한은행 후기리그, 엠겜 MSL, 온겜 스타리그, WCG 4개중에서 가장 우승하고 싶은 대회가 있다면?
[전체] 후기리그 결승전에 진출해서 우승시 모든팀원들이 같이 하는 세레모니를 보고싶은데(최초의 단체팀원 세레모니?) 하실의향은 있으신지?
Vacant Rain
07/09/15 01:01
수정 아이콘
[감독님] 그간 문제시 되었던 테란라인은 이제 어느 팀과 견주어도 손색이 없는데, 최근 저그라인이 부진합니다. 변은종, 박성준, 주영달 선수외에 주목할만한 저그 선수, 혹은 성장가능성있는 신인이 있나요? 그리고 후기리그때 기대해도 될만한 선수를 꼽자면?
흐르는 물
07/09/15 01:05
수정 아이콘
[감독님]지금 장용석 선수의 컨디션은 어떤가요? 언재쯤 볼 수 있을지?
07/09/15 01:12
수정 아이콘
[이창훈]각종 커뮤니티에서 팀플레이의 역할이 과소 평가되는것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하는지.
팀단위 리그에서 팀플레이 종목이 사라진다고 해도 계속 프로게이머로 활동 하실건지.
개인전에 대한 욕심은 없는지.
문근영
07/09/15 01:34
수정 아이콘
이야..얼마전에 디씨에서도 인터뷰 했었는데 가을이횽 요즘 부쩍 바쁘신듯 하네요!
그때 이미 제가 질문한게 답변 탔으므로 이번엔 쉴게요 하하!
구리땡
07/09/15 01:42
수정 아이콘
[감독님] 사랑합니다. 북흐북흐~*
마녀메딕
07/09/15 01:49
수정 아이콘
[감독님] 여자 선수들을 키워보실 생각은 없는지요?/감독말고 이스포츠분야해서 해보고 싶은것이 있다면?
[이창훈] 군대갈 나이가 가까이 오는데 미래에 대한 계획은? 앞으로도 게임계쪽에서 일하실 생각이신지?
07/09/15 02:27
수정 아이콘
[송병구] "무결점의 총사령관"이라는 별명과 "공룡토스"라는 별명중 어느게 더 마음에 드는지?
07/09/15 03:07
수정 아이콘
[송병구] 가장 상대하기 까다로운 선수들을 종족별로 말씀해주신다면?
고양이혀
07/09/15 03:41
수정 아이콘
[감독님] 옛날에 삼성칸 치어풀 이벤트 했을때 당첨되서 싸인 마우스 패드 받기로 했었는데... 그 때 최인규 선수가 한국에 없어서 다음에 보내주신다고 하셨는데 왜 안 보내주셨어요!!! 으하하; 어차피 최인규 선수는 지금 공군팀 소속이니까요... 그래도 저는 가끔 생각하고 웃습니다. 삼성칸팀은 나한테 빚이 있어.. 하구요. 혹시 기억하시나요? 감독님이랑 통화도 했었는데.. 핫핫.
07/09/15 03:45
수정 아이콘
[송병구] 리그 우승자라는 타이틀이 절실히(?) 필요한 시기라고 생각되는데 그에 대한 열망이나 각오는 어떤지?
Darwin4078
07/09/15 08:33
수정 아이콘
[이성은] 디씨 겜갤 아디 Braq의 어원이 여성 속옷끈..*-_-*에서 유래되었다는 말이 있는데 사실인지? (겜갤에서부터 쭉 지켜봤습니다. 사랑해요~)
카나코
07/09/15 10:01
수정 아이콘
[이창훈] 이창훈선수가 개인전도 잘 한다는 것은 대 박정석전에서 알게 되었는데 다시한번 기회가 된다면 프로리그 개인전에 대한 욕심은
없으십니까?
07/09/15 10:57
수정 아이콘
[변은종,박성준] 언제쯤이면 원래 컨디션으로 돌아오실지 ㅠㅠ...
[송병구] 만약 같은 팀에서 자신의 우승을 막을지도 모르는 사람이 생긴다면 누가 될것 같은지.
[이성은] 전술핵은 테테전말고 타종족전에서도 연습이 잘 되어가고 있나요?
회전목마
07/09/15 11:16
수정 아이콘
[박성훈] 개인전을 할때 무난한 초반운영을 하실 의향이 있으신가요?
남자라면외길
07/09/15 11:51
수정 아이콘
[감독님]팀원중에 가장 이상형에 맞는 선수는 누구인지?
[감독님]팀원중 미래 남편감으로 가장 좋을것 같은 선수는 누구인지?
쓰리강냉이
07/09/15 13:18
수정 아이콘
[이창훈] T1에서 삼성으로 이적할때는 개인전에도 나올것이라고 인터뷰 한것같은데 소식이 없네요?
[감독님] 후기리그때 가장 강력한 라이벌이라고 생각되는 팀은?
07/09/15 13:55
수정 아이콘
[감독님]신규 맵이 저그도 할만하다는 평가가 나오는데 전기리그에 부진했던 저그라인에 대한 해법은 있으신가요?!
박성준 선수의 근황이 궁금합니다. 좋아하는 선수인데 작년말에 한참 잘하다가 잘 안보여서..ㅠ
택용스칸
07/09/15 14:57
수정 아이콘
<전체> 9월 19일이 저의 생일이에요. 축하해주세요. ^^
07/09/15 15:38
수정 아이콘
[허영무]이번 리그에서의 개인적인 자신감은?
[이성은]이번 시즌에도 다양한 세레머니를 보여주실 의향이 있으신지
[감독님]이번리그 우승도 자신이 있으신지
ArcanumToss
07/09/15 18:54
수정 아이콘
[송병구] 실수도 게임의 일부이고 실수 역시 실력이라고 생각하지 않는가? 자신에게 부족한 점이 무엇이라 생각하고 그것을 보완하기 위해 어떤 노력을 하고 있는지?

[감독님] 송병구 선수가 실수 역시 실력이라는 것을 어떻게 일깨우셨는지? 남친과 데이트를 할 때는 주로 무얼 하며 시간을 보내는지? 감독으로서의 성공을 위한 마스터플랜이 있다면 공개를 해주시길. 선수들에게 바라는 것이 있다면?

[이창훈] 팀플 전문 선수로서 '이런 것은 개선되었으면 한다'고 생각하는 것은 무엇인가?

[선수 전체] 감독님이 화가 나면 어떻게 돌변하시는가? 감독님이 남친과 닭살 멘트를 주고 받는 것을 본 적이 있다면 그 멘트는 무엇이었는가? 감독님에게 바라는 것이 있다면? 코치님이 꽃미남이어서 일어난 에피소드가 있는가?
구경플토
07/09/15 19:55
수정 아이콘
[송병구] 배 고플땐 경기가 안풀린다던데 요즘도 그래요?
[감독님] 요즘은 바쁘다고 전화도 안받더니만 인터뷰 할 시간은 있구나! 밥은 언제 살거냐?
07/09/15 21:00
수정 아이콘
[감독님] 심심할때는 뭐하세요..?
[송병구] 올해 우승 하실 수 있으실 수 것 같으세요...? 엄재경 해설님과 음식대결은 언제쯤...?
[이창훈] 올해 팀플 전승이 가능하실 것 같으세요..?
My name is J
07/09/16 18:57
수정 아이콘
[감독님] 팀의 구성에 있어서 가장 근간이 되고 또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것은 무엇인가요?
삼성 칸이란 프로게임팀의 색깔은?
[송병구] 으으으음....화이티잉!!!(볼을 붉히며 달린다- 수줍수줍-)
프로토스종족을 사용하는데 병구선수가 생각하는 프로토스의 특징과 또 발전 방향은????

마지막으로. 삼성칸 화이팅!!!으흐흐흐-
MeMoRieS
07/09/16 19:33
수정 아이콘
<전체> 미래에 꿈이 무엇인지 궁금합니다.
진리탐구의기
07/09/16 19:45
수정 아이콘
[송병구] 최고로 많이 먹어 본적은?
07/09/16 20:34
수정 아이콘
[감독님] 1군과 2군이하 연습생을 구분하는 결정적 요소는 무엇이라고 생각하시는지요?
선수 선발 기준은 무엇입니까? 잠재력? 성실성? 센스?
MaxPower
07/09/16 23:56
수정 아이콘
[송병구] 공룡의상 입게되신 계기가 무엇인지?
[변은종] 부진의 원인은 무엇인가요?
07/09/17 06:21
수정 아이콘
DC 칸갤에서 모아온 질문입니다.
질문 - 질문자
<송병구>이번 시즌에는 꼭 개인리그 우승해주세요! - 알락
[전체] 디씨인사이드에 삼성전자 칸 갤러리가 생긴걸 아시나요? - 칸빠
[박성훈] 이번 시즌 팀플레이 맵이 저그테란이 좋다는데 대책은 있습니까? - 심각
[주영달] 본인이 조인성을 닮았다고 생각합니까? - 심각
[이성은] 주영달 선수와의 전쟁은 언제 끝내실 생각입니까 - 심각
[코치님] 본인이 매우 잘생겼다는것을 자각하십니까? - 심각
[박성훈] 근육 관리는 어떻게 합니까? - 심각
[박성훈] Queen과 SOD에 대한 정보는 어디서 얻습니까? 직접 수집합니까? - 심각
[박성훈.이창훈] 개인전 출전 의향은 있습니까? - 심각
[감독님] 리얼스토리 촬영은 잘되갑니까? 가장 카메라에 많이 찍힌 사람은 누굽니까 - 심각
[변은종] 리얼 스토리 찍을 때는 꼭 깬 상태에서 촬영해주세요 - Kaay
Jay, Yang
07/09/17 09:16
수정 아이콘
[감독님]여성부의 스타리그 활성화에 대해선 어떻게 생각하는지? 서지수 선수의 현재 외로운 도전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하시는지?
Love.of.Tears.
07/09/17 17:50
수정 아이콘
[감독님] 먼저 개인적으로 하고 싶은 말들을 하겠습니다. 기억하시는지 모르지만 지난 1월 27일에 수퍼파이트서 vip석에 앉았던 휠체어 탄 관중입니다. 인사드릴 때마다 받아주셔서 감사했습니다. 돌발질문 던집니다. 감독님 저를 다시 만나보실 의향있으십니까? ^^

두번째 질문입니다. 여느 스포츠에서나 마찬가지겠지만 e-스포츠는 특히나 열정과 도전의 스포츠입니다. 선수들 연령층이 20대 중반만 되어도 올드 측에 드는 상황입니다. 그럴 수록 선수들에게 가끔은 실망이나 지침, 혹은 포기하고 싶은 마음이 들 수 있을텐데 열정을 다시 회복시킬만한 마인드를 주시는 감독님만의 비법은?

세번째 질문입니다. 선수들의 생활이나 개인 프라이버시를 지키고 믿어주신다 하셨는데 만약에 그 약속과 믿음이 깨어졌을 때 선수들에게 호통을 치시는 편이십니까? 아니면 타이르시는 편이십니까?

네번째 질문입니다. 좀 딱딱한 질문일 수도 있지만 감독님께선 기적을 믿으십니까?
야간알바
07/09/18 04:29
수정 아이콘
[감독님]스팀팩에 출연하셨을때.. 운영형의 선수를 좋아하신다고 하셨는데.. 실제로 선수를 뽑는데 선수의 스타일이 얼마나 반영이
되나요? 그리고 계속 운영형을 선호하실껀지..?(웃음)
[송병구] 음... 논란이 될수도 있겠지만.. 요즘 항간에 떠도는 변명토스라는 명칭에 대해선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그리고 제일 기대되는건.. 엄옹과의 대결은 언제쯤 으하하하하(물론 먹는걸로..하하하)
이수철
07/09/18 11:49
수정 아이콘
[이성은] 여기 인터뷰에서 왜 재외되었다고 생각하시나요?? 심정은 어떤가요?? 개인적으로 고스트 러쉬를 보고 싶은데 언제쯤 가능할까요?
지니-_-V
07/09/19 09:10
수정 아이콘
[박성훈] 훈월드의 정체를좀.. (장난반 -_-;)
라구요
07/09/20 17:16
수정 아이콘
[감독님] 상대적으로 약한 저그라인의 개인전카드를 만회할 구체적인 방안은 없는건가요?
기존 저그라인 박성준/변은종카드는 언제쯤 다시 활용할생각이신지..
[이창훈] 박성훈선수와의 조합에서 유독 강한모습을 드러내는데... 특별한 비결이라도? 평소 팀플연습시간은?
전략은 누가 주로내는 편인가요? 게임도중 리드는 주로 누가?
07/09/27 18:22
수정 아이콘
[최우범] 팀내에서 선수의 입지로는 상당히 떨어져 있다고 생각하는데 현재 자신에게 있는 문제점이 무엇인지 그리고 향후 선수로써 혹은 은퇴후의 계획은?
07/10/05 04:16
수정 아이콘
[모두에게] 승부란 무엇이라고 생각 하는지? 승리란 무엇이고, 패배란 무엇인지?

[송병구] 공룡옷 입고 경기 해볼 생각은 없는지? (있다면... 평생 처음 30대 중반에 off를 뛰겠음...)
메렁탱크
08/02/27 14:21
수정 아이콘
[송병구] 자신이 생각하는 각 종족에서 가장 잘하는 사람은?
오가사카
08/03/25 22:21
수정 아이콘
[삼성] 삼성은 E-spoots가 가능성이없다고보는지?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365 [스타 10주년 기념이벤트] 스타 10년 ... 최고의 10경기를 찾아라 ...! [43] 메딕아빠21956 08/04/16 21956
366 [발렌타인데이 이벤트] 공개고백! Timeless님 한번 뵙고 싶어요. [279] 체리소녀21864 09/02/14 21864
364 [명경기 추천] 내 머릿속의 7경기 [13] vocal20096 08/04/18 20096
363 [명경기 추천] 양대 방송사 최고의 BEST10 [14] 낭만토스18445 08/04/18 18445
14 [공모] 지상 최후의 넥서스 #1 (by unipolar) [25] unipolar17767 05/11/14 17767
공지 [알림] PgR21 팬픽 공모전 (V 1.12) [43] homy 05/11/03 17490
공지 제1회 PgR21 팬픽 공모전 당선작 발표 [7] homy 05/12/20 16724
141 [공모] 지상 최후의 넥서스 #12 - 테란의 묵시록(완결) (by unipolar)(BGM) [92] unipolar15344 05/12/12 15344
331 삼성 칸 인터뷰!! 질문을 모집합니다 [48] 관리자15330 07/09/15 15330
451 온게임넷 스타행쇼 시즌2 - 스타2 미션 제작 + '행' 리스트 공모 (마감) [70] kimbilly14593 13/05/14 14593
18 [공모] 지상 최후의 넥서스 #2 (by unipolar) [25] unipolar14229 05/11/16 14229
공지 [알림] 프로게이머/팀 응원글 공모전 메딕아빠 06/03/02 13683
91 [공모] 지상 최후의 넥서스 #10 - 황제의 귀환과 마지막 폭풍 (by unipolar)(BGM) [52] unipolar13025 05/12/07 13025
171 [응원글공모] 난 남잔데 당신이 너무 좋소. (by unipolar) [48] unipolar12869 06/03/11 12869
311 [설문조사결과] 2006년 PgR21 설문조사 결과입니다. [108] 메딕아빠12812 06/11/21 12812
97 [공모] 지상 최후의 넥서스 #11 - 프로토스가 원한 한 명의 테란 (by unipolar)(BGM) [46] unipolar12583 05/12/09 12583
28 [공모] 지상 최후의 넥서스 #3 (by unipolar) [27] unipolar12570 05/11/21 12570
52 [공모] 지상 최후의 넥서스 #5 - 요환과 윤열, 진짜 테란군을 지휘하다 (by unipolar) [27] unipolar12435 05/11/26 12435
64 [공모] 지상 최후의 넥서스 #7 - 프로토스의 꿈은 이루어지리니! (by unipolar)(BGM있음) [58] unipolar12413 05/11/30 12413
35 [공모] 지상 최후의 넥서스 #4 (by unipolar) [37] unipolar12262 05/11/23 12262
289 게이머 드래프트가 시작됩니다!! [92] 항즐이12062 06/09/15 12062
68 [공모] 지상 최후의 넥서스 #8 - 홍진호, 게임보다 중요한 것 (by unipolar) [29] unipolar11957 05/12/02 11957
352 [명경기 추천] 잊을 수 없는 01,02 SKY배의 두 영웅... [7] 워크초짜11880 08/04/17 1188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