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6 리우 올림픽 기간동안 운영됩니다.
- 불판 게시물은 [불판 게시판]에 작성 부탁드립니다.
Date 2014/02/21 05:55:05
Name 사다하루
File #1 프로토콜.png (71.8 KB), Download : 24
File #2 프로토콜_정리.JPG (74.2 KB), Download : 23
Subject 연아,소트니코바 프리경기 기술점 프로토콜 비교




프로토콜 나왔길래 분석해서 비교해봤습니다.
처음에 프로토콜 보고 열이 받아서..-_-
보시다시피 소트니 가산점은 죄다 2,3점 찍고 있습니다.
...그래서 세세하게 분석 들어갑니다.

다른 기술은
1. 소트니의 기초점 우위 기술
- 트악더토 < 더악트토 (파란색)
- 더악더토더룹 < 트플더토더룹 (보라색)
2. 연아의 기초점 우위 기술
- 트룹 > 트럿 (주황색)
- 플라잉....스핀(녹색)
입니다. (긴이름...ㅠ)

보시다시피,
연아의 기초점이 더 많은 기술은 소트니에게 주어진 가산점으로 인해 유명무실해 집니다.
연아의 카멜컴비네이션스핀과 소트니의 카멜스핀이 가산점 차이가 0.4점 넘어서 기초점 차이를 가뿐히 넘어서고,
소트니의 트룹 가산점에 1.6점에 달해서 트럿과의 점수차가 0.9점밖에 나지 않습니다.
소트니의 기초점이 더 많은 기술은
더악트토의 경우 가산점 0.8점의 우위까지 더해져서 9.94의 점수가 나옵니다.
트플더토더룹의 경우 룹 회전 부족으로 0.9점 감점되어 8.34로 연아의 더악더토더룹의 7.83보다 약 0.5점 높습니다.

여기서 주목해야 할 점은
앞뒤 트랜지션 만빵인 연아의 트리플럿츠 가산점이 1점인데, 소트니의 트리플룹 가산점이 1.6점이라는 점..

같은 기술은
1. 트럿트토
2. 트리플플립
3. 트리플살코
4. 더블악셀
입니다.

트럿트토 제외하고는 전부 연아의 가산점이 더 낮습니다.
그 트럿트토도 소트니는 롱엣지에 축이 흔들려서 트토로 가는 연결이 부드럽지 않았죠..
그런데 1점의 가산점을 받습니다.

같지만 다른(?) 기술은
1. 스텝시퀀스
2. 레이백스핀
3. 코레오시퀀스
4. 컴비네이션스핀
입니다.

코레오 시퀀스 제외 가산점이 소트니가 더 높습니다.
스핀은 그럴수 있습니다.
문제가 되는 점은 스텝시퀀스 입니다.
소트니의 스텝이 레벨4인데 연아의 스텝은 레벨3 로 판정받았습니다.

===================================================================================

결국 기초점에서 많이 차이나는 부분은 더악트토 -> 트살더토 로 바뀐 부분뿐입니다.
그런데 원래 연아는 더악트토를 뛸 수 있습니다.
아니, 뛸 수 있는 정도가 아니고 엄청 잘 뜁니다.
실제로 거쉰에서도 더악트토 뛰었죠..
그런데 2010-2011 시즌 이후 프리에서 더악을 3번이상 못뛰게 바뀌었습니다.
그래서 트살트토로 바뀝니다.
이것이 기초점에서 점수차이가 많이 난다고 생각되게 되는 이유입니다.
나머지는 전부 가산점 장난입니다.
거의 쉬는 시간이 없을 정도의 트랜지션을 포함한 점프와 스텝들이 저정도 가산점을 받는데,
트랜지션도 별로 없이 비틀비틀하고 명확하지 않은 스텝과 롱엣지와 회전수 부족이 보인 점프들이 저정도 가산점을 받았습니다.

쇼트에서 소수점차로 줄세우기한 이유가 바로 이것이겠다 싶습니다.
연아의 프리 기초점이 더 낮으니까,
롱엣지로 뛰던 좀 덜 돌던 비틀거리던 구성요소를 스킵하지만 않으면 1등 만들 수 있어..
아니 위에 점수를 보니 더악정도는 스킵했어도 1등 만들수 있었겠습니다.-_-

프리의 기술점만 분석하니 이런 결과가 나왔습니다.
쇼트에서는 어떨까요...
예술점수들은 어떤가요...
씁쓸한 밤입니다..
아니 새벽이네요...-_-;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Fanatic[Jin]
14/02/21 06:18
수정 아이콘
뭔가 빠진거 같네요.

응!원!점!수!
14/02/21 06:26
수정 아이콘
출신국가
14/02/21 06:30
수정 아이콘
트살더토 / 더악트토 점수 차이가 상당하네요. 러시아 선수가 난이도가 좀 더 있는걸 고른 것 같고..
스텝시퀀스는 초반-중반부의 그 스텝을 말하는 건가요? 다시 돌려봐도 아무래도 김연아쪽이 한수 위인 것 같던데..
레벨 차이가 나버리네요 쫌..
토더룹 / 레이백스핀에서도 레벨과 점수 차이가 나네요.
가산점은 러시아 선수 쪽에 더 많이 붙고.. 가산점 조금씩 더 붙인게 야비해보이네요 -_-
석신국자
14/02/21 06:30
수정 아이콘
뭔기준으로 가산점을 매기는지...
가산점 제도를 없애버려야 될것 같네요
요정빡구
14/02/21 06:40
수정 아이콘
러시아선수도 잘하긴 잘했어요... 그걸 비난하고 싶은생각은없는데.....
저렇게 가산점에 차이가 난다는건...
100번 양보해서 심판이 정말 아무 외압없이 공정하게 판단했다고 보면..
결국 같은 기술을 써도 러시아 선수가 김연아 선수보다 질이 좋았다는건데...
도통 이해할수가 없네요....... 대체 그 기준이 뭔지 ......
사다하루
14/02/21 06:54
수정 아이콘
엇 딸랑 엑셀 분석만 올려놓고 실수로 글쓰기 누른 터라. 수정하고 왔는데 그새 많은 댓글이 달렸네요;
안주무시고..ㅠ_ㅠ
저도 열받아서 못자고 있긴 합니다만..ㅠ
사다하루
14/02/21 07:11
수정 아이콘
레이백은 연아가 원래 3레벨로 잡았습니다.
기초점은 0.3점밖에 차이나지 않기 때문에..
고관절 부상경력 과 허리디스크가 있는데 굳이 무리해서 비엘만 스핀까지 할 필요가 없다고 판단해서 입니다.
14/02/21 08:02
수정 아이콘
이런 기사가 올라왔네요.
http://www.usatoday.com/story/sports/columnist/brennan/2014/02/20/winter-olympics-games-sochi-figure-skating-women-yuna-kim-gracie-gold/5643143/

심판 9명중 한명은 나가노 올림픽에서 불공정 심판으로 일년 정지 먹었던 심판이고 다른 한명은 러시아 피겨연맹 회장 부인이랍니다....

그리고 테크니칼은 일단 접어두고 PCS를 볼까요? 이부분은 넘어지는 거랑 별로 관련이 없어서 (넘어져서 다음 동작이 한동안 끊어지지만 않으면) 경기마다 점수차가 많이 나지 않죠. 근데 그랜드프리때 프리점수랑 비교하면 이렇다고 하네요.

마오 +0.16
소트니코바 +12.73
립니스카야 +8.38

보시다시피 마오선수 점수는 별반 차이가 없습니다. 근데 두 러시아선수는 점수가 엄청 뛰는군요. 같은 프로그램을 같은 구성으로 했는데 저렇게 점수 차이가 날수가 없죠. 이건 넘어져서 점수가 깍이는 거랑 별개의 문제니까요... 같은 이유로 쇼트 죽쓴 마오선수가 PCS는 그래도 33.88 받았습니다. 마오선수가 일등했던 그랜드프리 PCS가 거의 비슷한 34.91 이고요.
멀면 벙커링
14/02/21 08:07
수정 아이콘
역시 투표율 140%나오는 나라한테 공정을 기대하면 안되는 건가 보네요.
유유히
14/02/21 08:33
수정 아이콘
수..수련회?!

조교 : 응원 열심히 하면 역전의 기회가 있다.
14/02/21 08:57
수정 아이콘
이럴거면 그냥 개최국 선수 금메달 주고 시작하죠. 뭐하러 귀찮게 쇼트+프리 합니까
14/02/21 09:02
수정 아이콘
크크크 현웃 빵터졌네요
사다하루
14/02/21 09:26
수정 아이콘
제가 말하고 싶은 부분이 이겁니다..
정말 딱 짚고 싶었던 부분을 짚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눈에 보이는 기술점수도 저렇게 장난질을 하는데,
PCS라면 말할 것도 없죠..아우 정말..ㅠ_ㅠ
르웰린견습생
14/02/21 11:04
수정 아이콘
현장 관객 선호도 점수~~
14/02/21 11:21
수정 아이콘
쇼트는 분석하면 더 열받으니깐요..수행등급을 차치하고 프리는 쇼트니코바가 기초점이 더 높기라도 하지만 쇼트는 말도안되는 점프 구성으로 그 점수를 받았다는게 정말 화가 납니다.
어떻게 똑같이 클린했다해도 트토+트토, 트룹이 트러+트토, 트플을 뛴 선수와 비슷하게 점수가 나올 수 있는지 ..
김연아선수때문에 피겨를 보기 시작했지만 몇년간 정말 열심히 챙겨본 입장에서 쇼트 점수가 너무너무 황당하더라고요..
프리에선 러시아 선수 점수 나오는 거 보고 결과가 예측이 되서인지 김연아 선수 경기에도 긴장이 안되더라고요..평소엔 콩닥콩닥 두근두근 심장이 미칠꺼처럼 뛰는데 어젠 정말 편안하게 봤습니다.
사다하루
14/02/21 11:23
수정 아이콘
그래서 쇼트 프로토콜도 분석하려다 말았습니다.
마음 진정시키고 있었는데, 암걸릴듯..ㅠ
마저 할걸 그랬나요...
르웰린견습생
14/02/21 11:24
수정 아이콘
아델리나 소트니코바 이번 시즌 PCS 변화

쇼트
그랑프리 3차 중국 (30.17점 7.61 7.18 7.68 7.50 7.75)
그랑프리 5차 프랑스 (30.77점 7.71 7.46 7.75 7.79 7.75)
그랑프리 파이널 (30.85점 7.57 7.46 7.89 7.71 7.93)
유럽선수권 (33.58점 8.32 8.07 8.64 8.32 8.61)
올림픽 (35.55점 8.82 8.57 9.11 8.89 9.04)

프리
그랑프리 3차 중국 (60.31점 7.68 7.29 7.50 7.61 7.61)
그랑프리 5차 프랑스 (64.65점 7.96 7.79 8.36 8.18 8.11)
그랑프리 파이널 (60.47점 7.71 7.50 7.29 7.68 7.61)
유럽선수권 (69.60점 8.64 8.50 8.75 8.86 8.75)
올림픽 (74.41점 9.18 8.96 9.43 9.50 9.43)


참고로 작년 세계선수권대회에서 김연아와 소트니코바의 PCS 차이는
쇼트에서 4.53점, 프리에서 12.98점, 합계 17.51점이었습니다.

2013년 세계선수권 대회 김연아 쇼트 33.18점 프리 73.61점 합계 106.79점
2013년 세계선수권 대회 소트니 쇼트 28.65점 프리 60.63점 합계 89.28점
사다하루
14/02/21 11:28
수정 아이콘
어우 쇼트도 쇼트지만,
프리 10점에 가까운 저 PCS들.. 기가 막히네요..-_-;
감모여재
14/02/21 11:28
수정 아이콘
그런데 정말... 피겨에 문외한인 제가 봐도 클래스의 차이가 느껴졌는데, 어째 점수가 이리 나온답니까. 솔직히 소트니코바가 코스트너 이긴것도 이해가 안 되는데....
14/02/21 11:35
수정 아이콘
저도 그렇습니다.. 차라리 코스트너가 금메달이였으면 이렇게 억울하진 않을꺼 같아요
코스트너도 쇼트 프리 올클린에 정말 인생경기 했고 연기자체가 멋있었어요.. 스케이팅 스킬도 쇼트니코바가 비교할 바가 아니죠..
사다하루
14/02/21 11:44
수정 아이콘
그러게 말입니다. 어제 쇼트 캐로 경기는 정말 몰입해서 봤죠..
르웰린견습생
14/02/21 11:54
수정 아이콘
카로가 어느 대회나 심판진들에게 항상 PCS 버프를 심하게 받아가고, 이번 대회도 여전했지만,
그래도 그건 김연아보다 피겨 밥 몇 년 더 먹었다고 생각해서 억지로 이해는 해줄 수는 있는데,

이제 보니 카로는 양반이었네요.
소트니코바는 뭐…. 이건 답도 없습니다.

올림픽 디펜딩 챔피언, 직전년도 세계선수권 우승자, 현존하는 현역 레전드 소리 듣는 김연아가
시니어 우승 경험조차 없이 주목도 못 받던 선수와 PCS 차이가 불과 0.09점 차이.
노때껌
14/02/21 18:32
수정 아이콘
진짜 러시아가 대단하긴한게 여태 일본이 써왔던 편파 방식은 기껏해야 플립 롱엣지나 회전수부족, 자국선수 PCS 더 주기 정도였는데
여태 김연아 선수가 무수한 세계대회에서 우승 할 수 있었던 가장 큰 요인인 압도적인 GOE를 후려치고 정면돌파 할 줄은 꿈에도 몰랐습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745 [기타] 올림픽과 Imagine [3] 아톰6064 14/02/24 6064
744 [기타] [기고글] 러시아와의 외교관계가 중요한 시기. [27] 조선약대12학번6217 14/02/23 6217
743 [기타] [불판] 2/23 소치 동계올림픽 마지막날 [64] 짱구 !!6393 14/02/22 6393
742 [기타] + [24] 삭제됨9141 14/02/22 9141
741 [기타] 이 심판 조사해야되지 않을까요 [6] 아레스7812 14/02/22 7812
740 [기타] 벤쿠버부터 소치까지. 김연아는 왜 은메달을 땄나. [24] 김티모7920 14/02/22 7920
739 [기타] [불판] 2/22일 소치 올림픽 [380] 삼성전자홧팅7710 14/02/21 7710
737 [기타] 김연아 기자회견 전문.txt [21] 개미먹이7107 14/02/21 7107
736 [기타] 아사다 마오.. 소시민은 도전하는 자를 비웃는다. [62] Duvet9057 14/02/21 9057
735 [기타] 빙상연맹 "공식적인 이의제기 하지 않겠다" [22] 당근매니아6248 14/02/21 6248
734 [기타] 개인적으로 뽑은 현대 올림픽의 원형 [4] 요정 칼괴기4502 14/02/21 4502
733 [기타] 김연아 = 대한민국? [188] 삭제됨9758 14/02/21 9758
732 [기타] Adios, YU-NA !! [38] AraTa_Higgs10439 14/02/20 10439
731 [기타] 소치 금메달리스트 천재 소트니코바 [20] 짱구 !!6951 14/02/21 6951
730 [기타] 연아,소트니코바 프리경기 기술점 프로토콜 비교 [23] 사다하루8126 14/02/21 8126
729 [기타] [소치] 김연아선수의 올림픽 마지막경기 영상입니다. [2] 이세영4423 14/02/21 4423
728 [기타] [불판] 2/21 소치 동계올림픽 (4) [96] 당근매니아6169 14/02/21 6169
727 [기타] [불판] 2/21 소치 동계올림픽 (3) 김연아의 마지막 등장 [512] 짱구 !!8354 14/02/21 8354
726 [기타] [피겨] 소치 올림픽 투자금액의 이유가 있었군요. [4] 5797 14/02/21 5797
725 [기타] [불판] 2/21 소치 동계올림픽 (2) [270] 짱구 !!5695 14/02/21 5695
724 [기타] [소치] 중국의 리지준선수 프리스케이팅영상입니다. [2] 이세영4479 14/02/21 4479
723 [기타] [소치] 아사다 마오선수의 프리스케이팅 영상입니다. [6] 이세영5903 14/02/21 5903
722 [기타] 황제와 여제 슈터6336 14/02/21 6336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