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모두가 건전하게 즐길 수 있는 유머글을 올려주세요.
- 유게에서는 정치/종교 관련 등 논란성 글 및 개인 비방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Date 2024/06/25 12:32:17
Name Leeka
출처 딤토
Subject [기타] UN군이 전쟁에 참여한 역사상 유일한 전쟁. 6.25 전쟁 (수정됨)
-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 줄여서 안보리. 

- 안보리의 경우 현 시점 기준 '상임이사국 5개' + 비상임이사국 10개' 로 구성됨

* 상임이사국 : 미국 / 영국 / 프랑스 / 중국 / 러시아.  5개 국가  (무제한 임기)

* 비상임이사국 : 10개 국가가 계속 바뀜 (임기가 정해져 있음) 



- 유엔군 파병을 위한 조건
은 다음과 같음

1. 안보리 국가중 60% 이상 찬성 

2. 상임이사국 5개 국가 중 '아무도 반대하지 않아야 함' 



- 그럼 6.25 전쟁때 유엔군은 어떻게 파병이 되었을까?

당시 상임이사국은 대만 (1971년부터 중국으로 바뀜) / 소련 (소련 붕괴 후 러시아로 바뀜)
즉 미국 + 영국 + 프랑스 + 대만은 유엔군 파병에 찬성. 
유일한 변수는 '소련' 이였는데
'소련은 안보리에 불참한 상태였고'
그것을 미국이 '거부권 행사를 포기' 한 것으로 간주해서 통과시켰음.

이후 소련은 안보리에 꼬박꼬박 참석해서 거부권을 사용함. 
(썰로는 소련에서도 의도적으로 불참한거라는 말도 있는데 이건 해석이 나뉘는 부분)



- 현실에서는 최근 몇 년만 살펴봐도

이스라엘 vs 팔레스타인만 해도
안보리 통과가 안된 이유
> 미국이 거부권을 사용해서

최근 러시아 vs 우크라이나 전쟁만 해도
안보리 통과가 안된 이유
> 러시아가 거부권을 사용해서


기 때문에 6.25 전쟁이 유엔군의 처음이자 마지막이 될 확률이 매우 높다고...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jjohny=쿠마
24/06/25 12:34
수정 아이콘
하긴... UN군의 참여가 필요할 만큼 중량감 있는 전쟁에는 어떤 형태로든 안보리 이사국이 관련되어 있을 가능성이 높겠네요.
승률대폭상승!
24/06/25 13:21
수정 아이콘
지구연합군개간지
동년배
24/06/25 13:28
수정 아이콘
49년 중국이 공산화되고 대전이 끝나지 얼마 안된 상황이라 평화 분위기에 취하지 않았고 바로 옆 일본에 대규모 미군이 있었고 등등 외적 조건이 좋긴 했습니다만... 진짜 운이 좋았죠
꼬마산적
24/06/25 14:05
수정 아이콘
일본에 있던 미군은 전투력이 하아!!
겨울삼각형
24/06/25 13:39
수정 아이콘
안보리에서 러시아가 빠질수도
24/06/25 14:34
수정 아이콘
1. UN헌장을 개정하는 방법: 상임이사국 전원 + 회원국 2/3 이상 찬성 필요 --> 러시아 찬성 필요하므로 사실상 불가능

2. UN총회의 결의에 의한 방법: 러시아에 내란이 발생하고 푸틴 반대파를 정통정부로 승인하는 내용의 결의를 하는 방법. 안보리 동의 불필요. 대만이 쫓겨나고 중공이 상임이사국이 된 방식. --> 회원국 2/3 이상 찬성 필요하므로 통과여부 미지수
가만히 손을 잡으
24/06/25 13:46
수정 아이콘
참. 하늘이 도왔다 싶네요.
안군시대
24/06/25 14:08
수정 아이콘
한반도를 둘러싼 근대사 흐름을 보면 진짜 천운이다 싶은 순간들이 여럿 있는데, 그중 하나죠. 유엔군이 아니더라도 다국적국 스타일로 블루팀이 참전했을 것 같긴 한데, 그렇다쳐도 그게 좀더 늦어지거나 했으면 한반도도 베트남이나 캄보디아 꼴이 나지 않았으리란 법이 없다 봅니다. 아니면 티벳 엔딩이던지..
거믄별
24/06/25 15:02
수정 아이콘
(수정됨) 저 때 스탈린의 선택이 대한민국을 살렸죠.
역전다방에서도 이 부분을 꽤 자세하게 다뤘는데 그것도 편지등을 통한 추정이라...
왜 소련이 불참하는 선택을 했을지는 스탈린만 알지 않을까요.
가위바위보
24/06/25 17:57
수정 아이콘
당시 화장실이 급해서 미뤄뒀지 않았을까...
퀀텀리프
24/06/25 16:09
수정 아이콘
프로 불참러의 원조
24/06/25 16:38
수정 아이콘
울나라 어르신들이 반기문을 젊은사람들이 이해 못할 정도로 높게보는 이유죠.
Energy Poor
24/06/25 18:40
수정 아이콘
예전에 얼핏 들은 얘기로는 당시 소련 대표가 유엔안보리 참석하러가는 길에 차에 무슨 문제가 생겨서 정시에 도착못했다고 했는데 사실인지는 모르겠네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502983 [기타] 갤버즈/갤링들어가! 나머지 나와! [32] Lord Be Goja4610 24/07/20 4610
502982 [게임] 그래프로 보는 최근 와우의 흥망성쇠 [25] 길갈4689 24/07/20 4689
502980 [유머] Ms클라우드 마비사태(블루스크린) 일어날 당시 직장인들 [9] 주말4678 24/07/20 4678
502979 [게임] 워3)래더에서 한국인 코스프레하는 Grubby.jpg [5] Thirsha3693 24/07/20 3693
502978 [방송] 아프리카 오고나서 여캠이랑 첫 합방한다는 이제동 근황.mp4 [25] insane8440 24/07/20 8440
502977 [게임] 슨크 근황.jpg [5] Thirsha4381 24/07/20 4381
502976 [게임] 마대캡 콜렉션 시연영상 STEAM2467 24/07/20 2467
502975 [유머] 고1에게 능욕당하는 11년차 여자아이돌 [22] Myoi Mina 8639 24/07/20 8639
502974 [유머] 돼지 국밥을 시켰는데 뭔가 기분이 나쁘다 [9] Timeless7896 24/07/20 7896
502973 [기타] 일본에서소주칵테일 추천했다가 정부한테 경고 먹음. jpg [28] Myoi Mina 8263 24/07/20 8263
502972 [유머] 새벽 4시 요들송 부르면서 출근중 만난 고라니 [30] 닭강정6625 24/07/20 6625
502971 [동물&귀욤] 장마철 맹꽁이들의 다툼.mp4 [6] Myoi Mina 3172 24/07/20 3172
502970 [서브컬쳐] 간장게장을 처음 먹어본 일본인 소감 [39] 크크루삥뽕7175 24/07/20 7175
502968 [기타] 엔씨 신작 '호연'이 무협 컨셉인 이유 [23] 톰슨가젤연탄구이4816 24/07/20 4816
502967 [기타] 강원랜드 전당포 알바 썰 [38] 톰슨가젤연탄구이7218 24/07/20 7218
502966 [기타] 한국 성인 남성 3대 운동 평균 중량 논란 [55] 손금불산입5007 24/07/20 5007
502965 [기타] 어제(19일) 인천공항 상황 [19] 명탐정코난7589 24/07/20 7589
502964 [방송] 과거에는 의외로 몸 좋았던 유튜버.jpg [14] insane6961 24/07/20 6961
502963 [유머] 왜 B형 혈액은 재고가 많을까? [42] 무딜링호흡머신5513 24/07/20 5513
502962 [유머] 뉴욕에 안 가본 사람들은 모르는 사실 [26] EnergyFlow7037 24/07/20 7037
502961 [기타] ??: 식당 다이소 그릇보니 정이 싹달아나네 [31] Lord Be Goja6576 24/07/20 6576
502960 [게임] 케인인님 진심 나라잃은 표정(KOF 아님) [2] Croove4125 24/07/20 4125
502959 [게임] 라스베가스 EVO2024 예선 현장 추가본.JPG [7] 시린비2179 24/07/20 2179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