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모두가 건전하게 즐길 수 있는 유머글을 올려주세요.
- 유게에서는 정치/종교 관련 등 논란성 글 및 개인 비방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Date 2024/06/20 00:51:31
Name 김치찌개
File #1 1.jpg (93.1 KB), Download : 149
출처 이종격투기
Subject [유머] 숙취가 제일 심한 술은?.jpg


숙취가 제일 심한 술은?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그런거없어
24/06/20 00:53
수정 아이콘
막걸리 와인
설사왕
24/06/20 00:55
수정 아이콘
캡틴큐가 없네요. 무효
자가타이칸
24/06/20 09:09
수정 아이콘
캡틴큐는 다음날 숙취가 없어서 패스...

아울러 엄지손가락도 없음
24/06/20 09:21
수정 아이콘
(수정됨) 다음날이란것 자체가 없죠. 다음날에 깨어나지 못함...단 이틀후 숙취는 있음.
24/06/20 00:58
수정 아이콘
와인
인간실격
24/06/20 01:10
수정 아이콘
인생 최악의 숙취가 탁주 먹고나서 온 숙취였어요
캐러거
24/06/20 01:20
수정 아이콘
최악의 숙취는 소맥+매화수였네요 환장하는줄
고기반찬
24/06/20 01:25
수정 아이콘
(수정됨) 먹었던 양 대비 제일 심했던건 와인. 달리기 시작하면 고량주. 증류주가 숙취가 덜하다고 해도 일단 절대량에서 차이나면 그딴거 없더라구요. 위스키는 달릴 일이 별로 없는데 고량주는 여럿이 먹다보면 달리는 경우가 많고, 한번 숙취 시작되면 다음날 속에서 올라오는 냄새가 심해서 고량주 숙취가 제일 안 좋더라구요. 아마 보드카도 고량주랑 비슷할거 같은데 보드카로 달려본 적이 없어서...
손꾸랔
24/06/20 01:32
수정 아이콘
캡틴큐도 나왔는데 전설의 나폴레옹은 어떨지
Jedi Woon
24/06/20 01:38
수정 아이콘
제가 겪은 심한 숙취와 취함은 박탄주였습니다. 2 잔 만에 헤롱대고, 정말 죽을 듯한 숙취를 처음 경험해 봤죠.
반대로 안주의 중요성을 느낀건 복요리 집이였습니다.
오십세주를 몇 주전자 마셔도 복불고기부터 복지리까지 복어로 안주를 마시니까 알딸딸 하기만 하고 다음날 숙취도 없이 멀쩡했습니다.
24/06/20 08:16
수정 아이콘
와인이여
유아린
24/06/20 08:19
수정 아이콘
1차와인 2차위스키 3차소맥 4차막걸리
먹고 난 다음날 머리를 반으로 쪼개버리고 싶었습니다.
미카엘
24/06/20 08:30
수정 아이콘
소막이 최고입니다. 소주+막걸리 일대일 비율로 섞어 마시면 그냥 끝이죠 크크.
24/06/20 08:38
수정 아이콘
도수가 낮아서 많이 먹게되는 술이 아무래도 숙취가 더 심한거 같더라구요. 막걸리, 와인등...
오히려 위스키같은 경우는 도수보고 깜놀해서 더 살살 마시게 되서 알딸딸해도 많이 안먹게되더라구요.
김유라
24/06/20 08:47
수정 아이콘
고량주요
자가타이칸
24/06/20 09:13
수정 아이콘
숙취가 가장 많이 발생하는 경우는 발효주와 증류주를 같이 마시는 때 발생합니다.

솔직하게 소맥을 많이 먹는 최근 술문화는 그리 바람직하지 않다고 생각됩니다. 한종류로만 드세요.
레벨8김숙취
24/06/20 09:16
수정 아이콘
막걸리....

낮술을 막걸리로 시작해서.. 밤까지 달렸더니..

담날은 진짜... 사람 새끼가 아니었음~!!!!
엑세리온
24/06/20 09:18
수정 아이콘
어떤 술 종류보다는 알콜 섭취량, 얼마나 빠르게 마셨는지, 안주를 적절히 먹었는지에 좌우되는것 같습니다.
한뫼소
24/06/20 09:38
수정 아이콘
와인은 먹다보니 어느정도 적응이 되는데 과일소주가 진짜... 뭔가 숙취의 질이 나빠요.
The Greatest Hits
24/06/20 09:55
수정 아이콘
막걸리 마시고 통풍이 온것같아요 무서운 술입니다
24/06/20 10:19
수정 아이콘
일단 과실주 들이 전반적으로 숙취가 세더군요. 저는 맥주 한 캔만 마셔도 다음날 숙취가 있는 편이라 절주하게 된 계기가 됐네요.
24/06/20 14:52
수정 아이콘
고량주+막걸리
24/06/20 15:39
수정 아이콘
https://health.chosun.com/site/data/html_dir/2023/11/14/2023111401957.html

나무위키 펌 : 양조주는 증류주에 비해 원재료에서 유래된 성분이 더 많이 남아 있으며, 그에 따라서 원재료의 특성이 더 많이 남아있다는 장점이 있으나, 숙취의 주 원인인 메탄올 및 알데하이드를 비롯한 불순물도 더 많이 남아 있기에 도수에 비해 숙취가 심하다는 단점이 있다

의외로 이 부분을 잘 모르시는 분들이 많던데, 양조주 종류(막걸리, 와인)가 증류주 종류(위스키, 소주)에 비해 숙취가 더 심한게 일반적인 케이스 입니다. 물론 사람마다 다른 부분이 있을순 있겠으나, 일반적으로는 그렇습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502984 [게임] 그냥 한국을 일본 기생트리로 만들죠? [4] 주말5915 24/07/20 5915
502983 [기타] 갤버즈/갤링들어가! 나머지 나와! [32] Lord Be Goja4620 24/07/20 4620
502982 [게임] 그래프로 보는 최근 와우의 흥망성쇠 [25] 길갈4697 24/07/20 4697
502980 [유머] Ms클라우드 마비사태(블루스크린) 일어날 당시 직장인들 [9] 주말4689 24/07/20 4689
502979 [게임] 워3)래더에서 한국인 코스프레하는 Grubby.jpg [5] Thirsha3696 24/07/20 3696
502978 [방송] 아프리카 오고나서 여캠이랑 첫 합방한다는 이제동 근황.mp4 [25] insane8448 24/07/20 8448
502977 [게임] 슨크 근황.jpg [5] Thirsha4382 24/07/20 4382
502976 [게임] 마대캡 콜렉션 시연영상 STEAM2467 24/07/20 2467
502975 [유머] 고1에게 능욕당하는 11년차 여자아이돌 [22] Myoi Mina 8647 24/07/20 8647
502974 [유머] 돼지 국밥을 시켰는데 뭔가 기분이 나쁘다 [9] Timeless7901 24/07/20 7901
502973 [기타] 일본에서소주칵테일 추천했다가 정부한테 경고 먹음. jpg [28] Myoi Mina 8266 24/07/20 8266
502972 [유머] 새벽 4시 요들송 부르면서 출근중 만난 고라니 [30] 닭강정6631 24/07/20 6631
502971 [동물&귀욤] 장마철 맹꽁이들의 다툼.mp4 [6] Myoi Mina 3173 24/07/20 3173
502970 [서브컬쳐] 간장게장을 처음 먹어본 일본인 소감 [39] 크크루삥뽕7180 24/07/20 7180
502968 [기타] 엔씨 신작 '호연'이 무협 컨셉인 이유 [23] 톰슨가젤연탄구이4822 24/07/20 4822
502967 [기타] 강원랜드 전당포 알바 썰 [38] 톰슨가젤연탄구이7225 24/07/20 7225
502966 [기타] 한국 성인 남성 3대 운동 평균 중량 논란 [55] 손금불산입5013 24/07/20 5013
502965 [기타] 어제(19일) 인천공항 상황 [19] 명탐정코난7593 24/07/20 7593
502964 [방송] 과거에는 의외로 몸 좋았던 유튜버.jpg [14] insane6967 24/07/20 6967
502963 [유머] 왜 B형 혈액은 재고가 많을까? [43] 무딜링호흡머신5518 24/07/20 5518
502962 [유머] 뉴욕에 안 가본 사람들은 모르는 사실 [26] EnergyFlow7041 24/07/20 7041
502961 [기타] ??: 식당 다이소 그릇보니 정이 싹달아나네 [31] Lord Be Goja6581 24/07/20 6581
502960 [게임] 케인인님 진심 나라잃은 표정(KOF 아님) [2] Croove4126 24/07/20 4126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