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모두가 건전하게 즐길 수 있는 유머글을 올려주세요.
- 유게에서는 정치/종교 관련 등 논란성 글 및 개인 비방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Date 2022/09/23 12:10:02
Name Leeka
File #1 DD30F547_B1FC_4DB7_A16E_987C11D0A48B.jpeg (176.3 KB), Download : 32
출처 유튜브
Subject [유머] 학생들이 삼성폰 안티가 되는 이유.JPG



아이폰은 가장 싼 se를 사도 깡스펙은 좋음…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깻잎튀김
22/09/23 12:11
수정 아이콘
아니면 s7 쓰던걸 물려주고 그러죠 결국 졸라서 se 사는거 목격했습니다
도라지
22/09/23 12:12
수정 아이콘
정확한 분석 같네요.
언드로이드폰 저가형은 진짜 쓰기 힘들어요.
Blooming
22/09/23 12:12
수정 아이콘
그럴듯 하네요. 저는 계속 애들에게 중급기 정도는 사줬는데, 그래서 그런지 아이폰으로 바꿔달라고 안 하더군요
갑의횡포
22/09/23 12:14
수정 아이콘
조카한테 아이폰6S 안쓰는거 그냥 주니깐, 세컨 폰이긴 하지만 액정 깨먹어도 아이폰 쓰더라는
Faker Senpai
22/09/23 12:15
수정 아이콘
(수정됨) 게임만해도 아이폰 쓰는 애들이랑 체감되는 속도차이가 제법 나는걸 경험했겠네요. 아이폰은 SE만 해도 칩셋은 꽤 좋죠.
그말싫
22/09/23 12:15
수정 아이콘
샤오미 같은 걸로 시작해야겠네
성야무인
22/09/23 12:17
수정 아이콘
샤오미도 10만원대 초반인 Redmi A 버전을 사면

애들이 던져버립니다.

그나저나 왜 각 스마트폰 브랜드마다 A버전은 최저가 성능 구린걸로 만들어 놨는지...
22/09/23 12:16
수정 아이콘
엑스커버 5 사줬는데 만져보면 역체감이 심하긴 하더군요. 다음엔 좋은 거 사줘야지
AaronJudge99
22/09/23 12:17
수정 아이콘
아하
Lainworks
22/09/23 12:17
수정 아이콘
A52 정도는 줘야지....
22/09/23 12:20
수정 아이콘
이거 사주니 좋아하긴 하는데
태블릿을 더 선호하더라구요...
22/09/23 12:17
수정 아이콘
그래서 플립 사주니 좋아하더라구요
22/09/23 12:18
수정 아이콘
그렇군 아이폰SE1 이다 답은
유료도로당
22/09/23 12:20
수정 아이콘
일리있네요
재가입
22/09/23 12:21
수정 아이콘
햅틱폰으로…
담배상품권
22/09/23 12:22
수정 아이콘
일리있군요
저는 요즘 부모님들 스마트폰 통제가 과하다고 생각해요. 초딩때야 그렇다 쳐도 중딩 넘어가면 감시 프로그램같은건 깔지 말아야죠.
지니팅커벨여행
22/09/23 12:43
수정 아이콘
자율에 맞기면 중독에서 못 헤어나옵니다.
적어도 시간 제한은 걸어놔야 기본적인 학습 태도를 잡을 수 있어요.
씹빠정
22/09/23 14:24
수정 아이콘
할애들은 모든걸 다 뚫고 다 합니다. 우리도 그랬잖아요 ㅠㅠ
담배상품권
22/09/23 14:38
수정 아이콘
어짜피 중딩쯤 되면 애들도 머리가 커서 우회할 정보 찾은 애들은 우회하고 우회 못하는 애들은 괜히 스트레스만 받습니다.
중독이요? 어짜피 어른들도 거진 다 중독자에요.
부모가 집에서 항상 생산적인 활동을 하는 집안이 아닌 이상 거의 100퍼센트 엄마아빠도 맨날 폰만 잡고있으면서 소리 안나올 수가 없습니다.
지니팅커벨여행
22/09/23 18:08
수정 아이콘
그걸 늦추는 거죠.
최대한 늦추는 게 아이들한테 도움 됩니다.
독서량 급격히 줄고 자세 틀어지고 눈 나빠지고... 이미 겪고 있어서 그래요.
그리고 저희 부부는 중독 아닙니다.
담배상품권
22/09/23 19:12
수정 아이콘
아닌 사람도 있겠죠. 직장 상사랑 밥먹을떄 직장 상사도 폰 보고 있어서 대화 안하는 세상에 중독 아닌 사람이 몇이나 될까 싶네요.
타츠야
22/09/23 16:06
수정 아이콘
그건 케바케 같습니다. 저도 아이들 구글 패밀리 링크로 시간 제한 해놨었는데 갈등만 커지고 공부도 안 되어서 그냥 풀어놨는데 어느 순간 본인들이 알아서 관리하더군요. 어른 되어서도 관리할 거 아니면 과도기가 있더라도 본인이 관리하는게 제일 낫다고 봅니다.
지니팅커벨여행
22/09/23 18:12
수정 아이콘
아이들이 대단하네요.
제 주변엔 실패 사례가 많아서... 특히 조카들 ㅠ
저희 큰애도 그럴 조짐이 너무 많이 보여서 구글로 시간제한을 걸어 놨는데 놀 때와 아닐 때를 구분하는 습관을 먼저 들여야 할 것 같아요.
타츠야
22/09/23 18:27
수정 아이콘
일단 놔둬보시죠. 우리 때도 어렸을 때 뭔가에 중독된 듯 보였어도 지나면 시들해졌 듯이 아이들도 그럴 겁니다.
다만 우리 때와 다르게 아이들은 스마트폰이 PC를 대신하고 있고 아이들끼리 커뮤니케이션 수단이니 크게 중독이라는 생각 안 할 겁니다.
저도 아이들 독일 초등학교 졸업하고 사줬는데 예전에 숙제해라 셤 공부해라 잔소리도 많이 하고 핸디나 태블릿 하면 또 붙잡고 있네 이런 생각을 해서 갈등이 많았거든요. 근데 시간 지나니깐 알아서 하더라고요. 물론 여전히 많이 씁니다. 근데 자기 할일은 해놓고 해요. 책도 그걸로 보고 우리 때랑 도구만 다르지 그런가보다 싶더라구요. 그래서 잔소리를 안 했더니 사이가 좋아졌어요.
지니팅커벨여행
22/09/23 18:54
수정 아이콘
조언 고맙습니다!
저는 늦게 사준 편이었고 6학년 들어 사준 건데 아직 자기 일 관리가 안 되더라고요.
마냥 미루고 난 다음에 밤 늦어서 숙제 안 하면 안 되냐고...;;
그래서 사이가 나빠질랑 말랑 합니다 흑
타츠야
22/09/23 19:10
수정 아이콘
지니팅커벨여행님 심정이 이해가 갑니다. 저도 아내가 아이들과 그런걸로 싸우면 제가 달래고 반대로 제가 싸우면 아내가 달래고 그랬었어요.
그런데 나이가 점점 들면서 진짜 '뭣이 중한디' 이런 생각이 들더라구요.
주변에 먼저 하늘로 간 친구들도 생기고 독일로 주재원 왔다가 사고로 돌아가신 분도 보고 그러다보니 가족들과 언제까지 살지 모르는데 이 소중한 가족들과 말 다툼하고 집이 아이들에게 안식처가 되어야 하는데 과연 그런가? 싶은 생각도 들고.
그래서 지금은 무엇보다 가족 건강과 행복을 우선시 합니다. 공부 좀 못 하면 어떠냐 숙제 못 하면 어떠냐 이런 생각으로요.
제 첫째도 낮에 학교 다녀오면 일단 놀아요. 그러고 밤 늦게 공부 시작해서 늦게 자고 아침에 일어나기 힘들고. 예전엔 이런 걸로도 싸웠거든요. 다른 집 애들은 일찍 일어나는데 왜 언제까지 깨워줘야 하냐.
그런데 사람마다 다 성격이 다른 것처럼 아이들도 다 다르고 생체 리듬이 선척적으로 다른 사림이 있더라고요. 관련해서 책을 읽으니 이해가 가서 첫째는 늦은 시간에 공부하는게 더 맞고 지각 안 할 정도로만 깨워서 학교 가요. 둘째는 낮에 해두고 아침에 일찍 일어나고.
마음을 비웠더니 갈등도 줄고 믿음을 주니 아이들도 부모에게 신뢰를 갖더라고요. 이게 내가 원하던 게 아닌가 싶어서 지금은 이게 좋네요.
제주삼다수
22/09/23 13:00
수정 아이콘
자녀가 새벽마다 불려나가는걸 원한다면
24시간 자유롭게 쓰도록 해줄수도 있겠죠 크크크
담배상품권
22/09/23 14:40
수정 아이콘
무슨 말씀이죠?
타츠야
22/09/23 16:07
수정 아이콘
저도 잘 이해가. 자녀가 새벽마다 불려나간다는게 무슨 의미인지.
씹빠정
22/09/23 14:26
수정 아이콘
동의합니다. 중고딩 다 겪어보신분들이 왜그러는지 이해가 안가요. 그게 막는다고 막아지는게 아닌데…
셧업말포이
22/09/23 12:22
수정 아이콘
브랜드 이미지라는 게 이래서 중요한데..
현대가 괜히 제네시스 라인 따로 뽑는 게 아닌데 ㅜㅜ
김유라
22/09/23 12:22
수정 아이콘
저가폰은 진짜 카톡, 유툽 끝이죠

가장 게임 많이할 나이인데 부모님이 전자기기 덕후가 아니면 게임이야말로 하이스펙의 끝판왕 중 하나란걸 잘모르죠...
메가트롤
22/09/23 12:26
수정 아이콘
아시는 분들도 있을 겁니다. 그리고 게임이 잘 안 되길 바라시...
김유라
22/09/23 12:37
수정 아이콘
앗... 그런
스타나라
22/09/23 12:54
수정 아이콘
요즘 부모님들이 70년대 후반 ~ 80년대 초반 생인거죠.
다 잘 알겁니다..
캬옹쉬바나
22/09/23 12:33
수정 아이콘
알고 일부러 저가폰 사주는 경우 꽤 많습니다 ;;
물맛이좋아요
22/09/23 12:55
수정 아이콘
PGR에도 부모님들은 많으니까요...
R.Oswalt
22/09/23 12:22
수정 아이콘
플래그십이라고 내는 것들도 2년 쓰면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하면서 성능 떨어지는 게 체감이 되는데, 처음부터 떨어지는 메인스트림급은 더 하겠죠.
유튜브 프리미엄
22/09/23 12:24
수정 아이콘
한국에서 a1x급을 갤럭시 이름달고 팔아야하나 하는 의문이 있어요
22/09/23 19:06
수정 아이콘
개도국이야 구매력때문에 어쩔수없다쳐도 선진국에서 A1 라인업은 발매 안해야한다고 봅니다
도대체 삼성은 이걸 왜 파는지 모르겠어요
날씬해질아빠곰
22/09/23 12:24
수정 아이콘
근데 솔직히 새거 사주면 1주일만에 액정을 해먹는게 문제죠
(방금 아들렘 핸드폰 액정수리로 25만원 깨진 1인)
좋은 거를 사주고 싶은 생각이 안들어요....
뜨거운눈물
22/09/23 12:25
수정 아이콘
일리있네 크크크
아리아
22/09/23 12:25
수정 아이콘
지금 갤럭시폰과 아이폰 서로 상표바꿔 팔면 사과마크붙은 갤럭시가 10대들사이에서 더 많이 팔릴 것 같은데..
기능보다는 브랜드의 힘이 더 크다고 생각합니다
위원장
22/09/23 12:27
수정 아이콘
부모가 좋은 폰 사줄 이유가 1도 없습니다
Just do it
22/09/23 12:29
수정 아이콘
부모가 저렴이 사주는 이유가 있죠.
저렴이 사줘도 저사양 겜이야 똑같이 하겠지만 부담이 없으니까
삼성 이미지 어쩌고 저쩌고가 중요합니까 부모입장에서
저렴이에 성능까지 보면 샤오미폰도 좋은데
22/09/23 12:29
수정 아이콘
너희가 용돈 꾸준하게 모으면 살 수 있는데?
음란파괴왕
22/09/23 12:29
수정 아이콘
애들한테 비싼폰 사주는 거 겁나지 않나요. 저 어릴땐 필통 비싼거만 사도 애들이 다 깨먹고 그랬는데.
22/09/23 12:32
수정 아이콘
라고하기엔 그거라도 있어서 부모님이 좀더 마음 편하게 사주셨을거니 감안하자.
시린비
22/09/23 12:34
수정 아이콘
그렇다면 삼성의 전략은... 애플사에 들어가 애들이 싫어하도록 능력없는 초저가 아이폰을 만들어 팔도록 유도한다...! ?
케이아치
22/09/23 12:36
수정 아이콘
이래서 6세때 S9+ 초2때 S21를 사줬습니다?
22/09/23 12:36
수정 아이콘
저는 동의가 안 되는게...
삼성 최신폰 사줘도 어차피 게임성능에서는 아이폰과 차이가 확연히 느껴질텐데(아들 얘기를 들어봐도 그렇고 피지알에서 본 내용들도 그래서요)
삼성폰에 만족하고 아이폰에 욕심이 안 생길리가 없다고 봅니다
일반상대성이론
22/09/23 12:39
수정 아이콘
se3의 깡성능…
22/09/23 12:40
수정 아이콘
게임하라고 폰을 사준게 아니기 때문에??
애플리본
22/09/23 12:41
수정 아이콘
아이폰 안사주고 싶어서 안사주는게 아닐테니...
인증됨
22/09/23 12:47
수정 아이콘
아이들이 미치는 포인트는 그 개구린거 새거 살돈이면 se나 x같이 저렴한 중고 살 수 있으니까요
갤a13 새거 26만 아se2 A급중고 20만초중반
애플리본
22/09/23 13:04
수정 아이콘
그런 선택권이 없는게 아닐까요? 애들이나 부모나 중고거래에 익숙하지 않은 사람이 많을거고, 저만해도 몰랐는데 그런걸 알았으면 그냥 아이폰 사줄 듯 하네요. 비슷한 가격에 스펙 차이가 나는데 굳이 안사줄 이유는 없을테니..
이쥴레이
22/09/23 12:46
수정 아이콘
미안하다 아들아,,,
이번에 초등학생폰이라는 엑스커버5...
신비아파트 휴대폰 사줬는데... 본문 정확하네요.
덴드로븀
22/09/23 13:21
수정 아이콘
그거 딱 초1용...
랜슬롯
22/09/23 12:47
수정 아이콘
특히 부모님들 세대는 모바일게임을 안하거나 많이 안하는 경우가 많아서 더 모를수도 있겠다싶긴합니다
22/09/23 12:49
수정 아이콘
게임 많이 해봐서 애들에게는 모바일 게임 안시키고 싶네요...
묵리이장
22/09/23 12:53
수정 아이콘
어릴때부터 아이폰을 사줬더니 아이폰만 쓰네요
Faker Senpai
22/09/23 13:35
수정 아이콘
그래서 이름부터 아이 폰
아스날
22/09/23 13:03
수정 아이콘
아들들은 이런 이유가 있을것같긴한데 딸들은 아이폰이 예뻐서일듯...
겨울삼각형
22/09/23 13:04
수정 아이콘
직접벌어서 사시던지
22/09/23 13:09
수정 아이콘
초2조카 플립4 이번에 사줫는데...
22/09/23 13:23
수정 아이콘
와 대단하시네요 저희 애들한테는 아직 그정도까지 사주기에는 불안하더라고요
22/09/23 13:43
수정 아이콘
첫조카라서 그런가...
저희부부는 아직 애가 없어서 조카한테 애정이 많아서
기왕주는거 이쁜걸로...
12년째도피중
22/09/23 13:17
수정 아이콘
일단 여자애들은 플립 생각보다 많이 늘긴 했더군요. 저 이야기도 일견 일리있어보입니다.
22/09/23 13:24
수정 아이콘
저가폰 없었으면 무선사업부 아마 사업 접을 위기였을 겁니다... 크크
유성의인연
22/09/23 13:49
수정 아이콘
그냥 네이밍 분리하는게 낫죠. 일리가 있음
김하성MLB20홈런
22/09/23 13:55
수정 아이콘
그냥 우리 어릴때의 나이키 같은거죠. 초딩때 나이키가 좋아서 찾나요? 그 나이대에 나이키 좋은거 체감하는 애들이 몇%나 됩니까. 주변 친구들이 신고있는거 보면 누군가가 나이키 신었네 하고 알아봐주고, '부모님이 좋은거 사주셨구나' 하는 소리듣고 저게 좋은거구나 하는거지. '학습된 선택'으로 보는데 저 나이키가 지금 아이들에게는 딱 아이폰인거죠. 폰 성능은 전혀 상관없는 얘깁니다 핑계에요. 친구들 쓰니까 나도 같이 따라가야 되는겁니다. 물론 그게 나쁘단건 아니구요 우리도 다들 어릴때 이거 사달라고 떼 써봤잖아요?흐흐
이민들레
22/09/23 14:13
수정 아이콘
나이키는 실제로 성능도..?
22/09/23 14:12
수정 아이콘
se 시리즈가 전체 판매량은 부진하지만 자녀용으로는 꽤 수요가 있다고 들었습니다
이민들레
22/09/23 14:12
수정 아이콘
지금 제나이대는 돈은 있는데 플래그쉽을 사도 성능이 구린게 문제죠.
22/09/23 14:14
수정 아이콘
현재도 A시리즈 쓰고 있고 과거엔 J시리즈를 꽤 오래 써왔던 입장에선 쓰는데 부담 없고 가격도 싸고 해서 잘 썼습니다.
시간이 지날수록 하스스톤이 느려진 것 정도 빼면 고사양 게임을 안 해서 인지 큰 문제 없었구요.
다만 여러가지 면에서 학생들에게 쓰게 할만한 스마트폰이냐?는 다른 문제라고 봅니다. 스펙도 스펙이고 주변 눈치도 눈치니까요.
스타본지7년
22/09/23 14:22
수정 아이콘
A52S정도면 쓸만하다고 보는데, 그 이하는 좀 글쎄요... 물론 전 A90 중고 두 대째 잘 쓰고 있긴 합니다.
피지알 안 합니다
22/09/23 14:31
수정 아이콘
게임 좋아하는 애들한테 플스나 고사양 피씨나 스위치 사주면 핸드폰에 대한 관심 떨어지지 않을까요. 이쪽이 더 재밌는데... 아재 생각인가.
별빛정원
22/09/23 14:57
수정 아이콘
근데 요즘 애들이 아이폰을 원하는건
(아이메세지까지는 카톡때문에 아니라고 해도,)
에어드랍때문 아닌가요?
(유튜브에서 보면)애들 다 에어드랍으로 사진공유하는데,
나만 안드여서 카톡으로 받는게 싫다는 이유라고 하던데..
그래서 예전폰이나 SE계열이어도, 아이폰이 필요한게 아닌가 싶습니다.
여덟글자뭘로하지
22/09/23 15:07
수정 아이콘
A52S는 웃고있다
천국와김밥
22/09/23 18:32
수정 아이콘
자녀지키미, 사용제한 등 깔려있으면 애들이라도 개빡치겠죠
22/09/23 22:57
수정 아이콘
그냥 한창때 노스페이스 느낌입니다.
22/09/24 13:36
수정 아이콘
A5x라인까진 쓸만해도 a3x부턴 산업폐기물 수준이죠.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유머] [공지] 비판/비방성 게시글 금지 안내 (특정 성별 운동) [25] 더스번 칼파랑 18/02/12 274160
공지 [유머] [공지] 게임게시판 게시물 이동 안내 (LOL) [29] 더스번 칼파랑 20/11/02 279050
공지 댓글잠금 [기타]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443331
공지 [유머] [공지] 타 게시판 (겜게, 스연게) 대용 게시물 처리 안내 [22] 더스번 칼파랑 19/10/17 434591
공지 [기타] [공지] 유머게시판 공지사항(2017.05.11.) [2] 여자친구 17/05/11 748430
463928 [기타] 네이버, 미국 중고거래 사이트 poshmark 인수 타카이93 22/10/04 93
463927 [기타] [나스닥] ???: 난 남들과 같은 길은 가지 않는다. [9] 낭천2911 22/10/04 2911
463926 [유머] 포터트럭의 최대적재량은 1톤 [27] 덕팔3650 22/10/04 3650
463925 [게임] 발재간 밖에 안 하는 타오판 중국서버 신규캐릭터 [6] 묻고 더블로 가!2940 22/10/04 2940
463924 [기타] 침투부 초대석 이동진 평론가 [7] 유나4125 22/10/04 4125
463923 [서브컬쳐] 마침내 작중 드러난 김전일 최악의 연쇄살인마 [5] 인간흑인대머리남캐4031 22/10/04 4031
463922 [연예인] 요즘 유튜브 편집자 구인 보수. [15] 니시무라 호노카6733 22/10/04 6733
463921 [유머] ???: 내가 힘을 주겠다..! [5] 길갈4102 22/10/04 4102
463920 [기타] 38살 먹고 주변 친구들 보며 느낀 점 [23] 니시무라 호노카6486 22/10/04 6486
463919 [기타] 기자가 직접 그린 삽화 [8] 톰슨가젤연탄구이3486 22/10/04 3486
463918 [게임] 오버워치 1이 서비스 종료되었습니다 [37] 튜브3832 22/10/04 3832
463917 [서브컬쳐] 힌트만으로 라이덴쇼군을 그려보았다 [1] 문문문무1860 22/10/04 1860
463916 [기타] 백종원 브랜드 실패사례 [34] 톰슨가젤연탄구이6142 22/10/04 6142
463915 [기타] 6개월 공부로 행시합격... [26] 우주전쟁5130 22/10/04 5130
463914 [LOL] 오늘 밤 올라온 강퀴 인스타... [48] EpicSide5864 22/10/03 5864
463913 [기타] 블랙팬서 와칸다포에버 새 트레일러 [41] 푸들은푸들푸들해5914 22/10/03 5914
463912 [유머] 부모님 직업 자랑 [9] 메롱약오르징까꿍6936 22/10/03 6936
463911 [기타] 제로 탄산음료 신작 사전예약 판매 [16] 김티모6054 22/10/03 6054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