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모두가 건전하게 즐길 수 있는 유머글을 올려주세요.
- 유게에서는 정치/종교 관련 등 논란성 글 및 개인 비방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Date 2021/06/24 20:28:23
Name 청자켓
출처 더쿠
Subject [유머] 오은영 박사님의 왕따 대처법.jpg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1/06/24 20:29
수정 아이콘
교육적으로 옳은지는 모르겠고 일단 효과는 확실할 듯
조휴일
21/06/24 20:31
수정 아이콘
학교다닐때 생각해보시면
말로하는게 아무 의미없다는건 다들 잘 아실듯
저렇게 하는게 효과 있죠..
21/06/24 20:32
수정 아이콘
부모가 나서서 학폭 전문 해결사들을 고용하는게 제일 빠르죠.
In The Long Run
21/06/24 20:36
수정 아이콘
삼촌(?) 시켜서 줘패주는게 제일 확실하죠.
재활용
21/06/24 21:19
수정 아이콘
요새는 삼촌이 아니고 한두살위 일진이 성능(?) 확실하대요
보라준
21/06/24 21:31
수정 아이콘
방식이 점점 진화하네요
계층방정
21/06/25 10:02
수정 아이콘
소설에서 본 건데, 막상 애가 삼촌(?) 쳐봐 쳐봐 경찰서 보내줄게 이렇게 뻗대면 난감하다고...
티모대위
21/06/24 20:39
수정 아이콘
모든건 케바케지만, 제가 본 왕따 관련 조언중에서 이거보다 공감되는걸 본적이 없어요.
대박났네
21/06/24 20:55
수정 아이콘
저도 그렇게 생각합니다
당연히 조직적이고 악질적인 괴롭힘은 이런 범주와는 별개의 대처라고 보구요
어바웃타임
21/06/24 20:43
수정 아이콘
??? : 야 니네 엄마가 친하게 지네지 말랜다. 안꺼지냐? 얼쩡대지 말라고 (퍽) 안친한 사이니까 내 눈앞에 띄면 뒤진다?
허저비
21/06/24 20:44
수정 아이콘
초등학생 이하 저학년층일때를 전제로 한 얘기라고 생각합니다
중학생 이상만 넘어가도 일진들 저정도 위협에 코방귀도 안뀔듯
21/06/24 20:48
수정 아이콘
꽤 괜찮은 방법 같습니다.
CoMbI COLa
21/06/24 20:49
수정 아이콘
박사님도 저 방법이 100% 효과적이라고 말한건 아니겠죠. 요점은 가해자한테 부드럽게 둥글둥글하게 잘 지내라, 왜 그랬니 이런 말 보다 우리 애한테 접근하지 마라, 이번이 마지막이다 와 같은 단호함을 보여주라는거 같습니다.
21/06/24 20:50
수정 아이콘
중학생 이상이라면 택도 안먹히는 소리같네요. 오히려 저거 빌미삼아서 야 어제 XX이 엄마가 나한테 애걸복걸하더라~~ 그나이먹고 고자질이냐? 크크 이러면서 무용담처럼 자랑할듯
총뀨율
21/06/24 20:58
수정 아이콘
아니요..중학생 이상의 경우, 오히려 더 잘먹힙니다. 세상 무서운줄 알게 되는 나이거든요. 무용담처럼 자랑하다가 실제 경찰서 오고 어른들 조사 들어오면 90%는 수그러듭니다.
서류조당
21/06/24 21:25
수정 아이콘
중학생이면 더 이상 촉법소년도 아니고 알 거 다 아는 나이라
또 달라붙으면 너 앞으로 가는 학교고 니네 집이고 니네 부모 직장이고 끝까지 따라다니면서 인생 꼬이게 해준다고 하면 거의 대부분 떨어져나갑니다.

오히려 요즘 애들이야말로 박제되는 게 얼마나 무서운지 누구보다 잘 알죠.
광개토태왕
21/06/24 21:54
수정 아이콘
아니죠 정 반대죠
촉법소년이 아니기 때문에 경찰서 가서 바로 처벌 받습니다
21/06/24 20:56
수정 아이콘
누가 말하느냐에 따라 다르지 않을까요? 아트박스사장님이 삼촌이라고 하면서 말을 한다던가…
사상최악
21/06/24 21:06
수정 아이콘
오히려 위로 갈수록 잘 통할 거 같네요.
쟤들도 본인 인생은 소중하거든요.
장난이란 이름으로 선타기 못하는 순간 다음번부터는 범죄의 영역으로 들어간다는 거 다 알죠.
안희정
21/06/24 21:20
수정 아이콘
근데 진짜 오은영박사가 한말인가요??
여긴어디난누구
21/06/25 14:38
수정 아이콘
네. 이 글엔 그림파일로 되어있습니다만, 지금은 없어진 "가로채널"이라는 sbs 프로그램(강호동 등)에서 저런 말을 한 방송을 본적이 있습니다. 지금도 가로채널 오은영 검색하면 동영상 찾을수 있을거에요.
21/06/24 21:52
수정 아이콘
부모 싸움 됩니다..
서류조당
21/06/24 23:23
수정 아이콘
싸워야죠.
아이유_밤편지
21/06/24 23:43
수정 아이콘
이건 싸워야죠(2)
아웅이
21/06/25 09:19
수정 아이콘
애가 괴롭힘당하기 vs 내가 싸우기
밸붕이죠
광개토태왕
21/06/24 21:53
수정 아이콘
근데 솔직히 효과는 있을지 모르겠네요
감전주의
21/06/24 21:58
수정 아이콘
효과 있습니다.
큰 애가 초등학생 때 친구하고 잘 지내다가 어느 날 부터 좀 따 비슷하게 당해서
주동자 애 하고 그 애 부모한테 연락해서 비슷한 일 또 생기면 학폭신고 한다고 하니 그 뒤부터 조용해 지더라구
꼭 부모한테도 연락하세요
방구차야
21/06/24 22:00
수정 아이콘
아이들끼리 싸우면서 친해진다는 말이 참 위험하죠. 이미 갑을관계가 형성되면 선생이던 부모던 적극 개입해야 합니다. 마마보이 소리듣는게 부담스러워할 일이 아니죠. 문제는 부모나 선생이 개입하기 애매한 방치된 상황일테고요. 그래서 더욱 사회적인 모니터링이 필요한 대목입니다.
루루라라
21/06/24 22:04
수정 아이콘
솔직히 효과 있어요. 저런애들 영악해서 부모가 발벗고 나서면 무조건 귀찮아 진다는거 알거든요.
21/06/24 22:32
수정 아이콘
부모는 끝판왕으로 뒤에있어야하고

차라리 덩치좋은 체대 학생이나 일진 애들이 커서 20대가 된 문신까지 한 누가봐도 양아치스러운 애 일당 두둑히 주고

나 걔 사촌형인데 / 친척인데 한번만 더 그러면 죽는다 하면서 겁주면 그냥 무조건 떨어져나갑니다.

부모나 법이 무서운 애들이 아니에요. 힘이 무서운거지
Respublica
21/06/25 18:34
수정 아이콘
아이들일지라도 권력의 냄새는 어마어마하게 잘 맡습니다.
보로미어
21/06/24 22:33
수정 아이콘
효과 없다고 하시는 분들 간간히 보이는데, 조폭한테 돈줘서 물리력 행사하는 비합법적인 방법 말고는 상대적으로 현실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방법으로
보이는데요.
이 방법으로 효과가 없다면 심각한 범죄 수준일테니 아주 예외적인 상황으로 보고 그에 따른 조치를 해야만 아이를 구할 수 있겠죠.
세타휠
21/06/24 22:58
수정 아이콘
본문이랑 좀 다른 해결법이긴 하지만 어쨌든 부모가 적극적으로 나서는 게 좋더군요.
올해 입학한 조카가 옆자리 애가 계속 치고, 하지말라고 해도 싫은데? 이런 식으로 나와서 굉장히 스트레스 받았었답니다.
선생님께 저희 언니가 따로 이런일이 있었으니 잘 지켜 봐달라 하고 두고보고 있었는데 다음에 또 그런일이 있어서 조카가 이르니까 그냥 주의만 주고 마시더래요. 그리고 옆자리애는 조카를 놀리고..
그 얘기를 들은 형부가 다음날 담임 쌤께 학폭으로 볼 수도 있는 일 아니냐하고 강하게 항의 전화했더니 바로 1:1 면담 후 옆자리애에게 사과를 받아냈답니다;
힘든 일 있을 때 부모에게 말해서 잘 해결되는 걸 어릴 때 경험시켜줘야 아이가 커서도 숨기는 게 없어진다고 둘 다 적극적으로 나서더군요. 그 얘기 듣고 둘 다 멋쪄보였습니다 크크크크크
그놈헬스크림
21/06/24 23:05
수정 아이콘
왕따 피해자가 부모님께 말하는거 자체가 정말 힘든 일일건데...
아이가 말을 했다면 위 대응이 나쁘지 않은거 같습니다.
Navigator
21/06/24 23:20
수정 아이콘
아마 저 박사도 깡패 시키는게 훨씬 효과 직빵으로 나온다고 알고 있을지도 몰라요.
근데 방송에서는 그런 솔루션을 말하는게 불가능하단거..
비밀친구
21/06/24 23:32
수정 아이콘
오은영 처럼 성공한 어른이나 해볼법한 얘기고, 일단 오은영 자식은 왕따를 안당함, 부자집 애들인데.
다시 말해 이런 점잖은 접근이 씨알이 먹히려면 아이눈에 비치는 어른한테 소위 말하는 가오가 있어야 되고 (부자라서 옷을 뽀대나게 입던, 존나 잘생기거나 예쁘던, 키나 덩치가 크던, 비싼 차를 타고 나타나던), 그런 어른의 자식은 애초에 왕따를 안당함. 십중팔구는 어딘가 허약해 보이거나, 미세한 장애가 있거나, 한부모 가정이거나, 부모가 장사를 하거나, 등등 상대적으로 약자인 집안 아이들이 학폭 피해자인 경우가 많은데 그런 사람들한테는 그냥 뜬구름 잡는 소리 밖엔 안됨. 이 여자 말은 간혹 맞는 말도 있는데 한귀로 듣고 한귀로 흘려야되는 내용이 대부분인듯
21/06/25 07:43
수정 아이콘
오 이 말에도 일리가 있네요...
재가입
21/06/25 07:52
수정 아이콘
맞습니다. 저도 이거 전에도 봤는데,
엄마가 "의사"니까 가능한 일이라고 생각했습니다.
후라이후라이
21/06/25 00:10
수정 아이콘
초딩땐 학교 앞에서 부모가 찾아와서 괴롭힌 애 잡고 혼내던걸 한 4~5번은 본거 같은데
뭐 그때 생각하면 전교생이 다 보는 앞에서 개쪽당해서 앞으론 못 괴롭힐거란 생각은 들더군요 크크
요즘은 걍 전교생은 개뿔 전국에 얼굴 다 팔리고 지 행적 다 팔려서 더 효과가 좋을거 같기도 하구요
중딩부턴 잘 모르겠네요.. 근데 일단 부모가 괴롭힌 당한다는걸 모르는 경우가더 많을거같음
여덟글자뭘로하지
21/06/25 14:23
수정 아이콘
예전에 이거 관련해서 봤을땐 저거 고대로 했다가 협박으로 잡혀서 오히려 부모가 고소당했다고 본거 같은데요. 어른이 가해자 아이에게 위협을 가했다는 식이었던걸로...
그냥 사적제제 말고는 별로 의미가 없는 시대가 오는 것 같습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유머] [공지] 비판/비방성 게시글 금지 안내 (특정 성별 운동) [22] 더스번 칼파랑 18/02/12 154713
공지 [유머] [공지] 게임게시판 게시물 이동 안내 (LOL) [27] 더스번 칼파랑 20/11/02 200204
공지 댓글잠금 [기타] 통합 규정(2019.11.8. 개정) 14회차 글쓰기 이벤트 입상자jjohny=쿠마 19/11/08 366552
공지 [유머] [공지] 타 게시판 (겜게, 스연게) 대용 게시물 처리 안내 [21] 더스번 칼파랑 19/10/17 347496
공지 [기타] [공지] 유머게시판 공지사항(2017.05.11.) [2] 여자친구 17/05/11 595941
429445 [유머] 사람들이 생각하는 10년전 애니곡 vs 실제 10년전 애니곡 [5] 14회차 글쓰기 이벤트 참여자쾌변299 21/08/06 299
429444 [스포츠] 여자배구 브라질이 몰수패 당해야하는 EU [6] 태연­1935 21/08/06 1935
429443 [기타] 싱글벙글 4급 컷.txt [16] KOS-MOS1536 21/08/06 1536
429442 [유머] 아빠 어디 아파? [4] KOS-MOS1610 21/08/06 1610
429441 [스포츠] 의문의 메달행? [18] 파이어군2200 21/08/06 2200
429440 [스포츠] 메시 대전하나시티즌 입단시 혜택 [22] 茶仰2061 21/08/06 2061
429439 [방송] K-연금술사 [5] telracScarlet2051 21/08/06 2051
429438 [유머] 키즈락의 용도 [5] 레드빠돌이1908 21/08/06 1908
429437 [스포츠] 메시는 ???과 함께할 때 가장 빛납니다. [10] 화려비나2694 21/08/06 2694
429436 [동물&귀욤] 집사야 이 소리 안들리냐? [5] 흰긴수염돌고래1742 21/08/06 1742
429435 [유머] 한국투자증권 1시간가량 서버먹통 [34] relax4774 21/08/06 4774
429434 [유머] 현재 코스피 탑 20 상황 [44] 조휴일5096 21/08/06 5096
429433 [게임] 프롬 팬 성불 [10] roqur2234 21/08/06 2234
429432 [유머] 커여운 지자체 마스코트 선발전.vote [18] KOS-MOS2408 21/08/06 2408
429431 [유머] 배터리 용량 획기적으로 상승시키는법 [28] 레드빠돌이3866 21/08/06 3866
429430 [유머] 지자체 마스코트류 甲.jpg [8] 동굴곰3191 21/08/06 3191
429429 [유머] 교수님 과제가 너무 어려워요!!! [3] 우주전쟁3100 21/08/06 3100
429428 [유머] 해병대 오시면 참고하세요 [50] 레드빠돌이4830 21/08/06 483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