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모두가 건전하게 즐길 수 있는 유머글을 올려주세요.
- 유게에서는 정치/종교 관련 등 논란성 글 및 개인 비방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Date 2020/09/06 23:39:02
Name Binch
출처 http://naver.me/5ykso5Wx
Subject [기타] [경제]매도 타이밍을 방송에서 알려주네요. 크크

자유게시판에 주식글도 많아지고..

공중파에서 주식 광고도 하니..

매도 타이밍인가봅니다... 크크

sbs스페셜
608회 2020.09.06 (일)
부린이와 동학 개미 : 요즘 것들의 재테크
2030 밀레니얼 세대, 요즘 것들의 반란. 올해 1분기 주식거래 활동계좌 중 20-30대의 비중은 무려 50%에 육박했고, 서울 아파트 매입 역시 30대가 7개월 연속 1위를 차지하고 있다. 도대체 무엇이 밀레니얼 세대를 재테크의 세계로 이끈 것일까? “우리 때는 가진 건 없어도 괜한 희망이라도 있었던 세대. 밀레니얼 세대는 희망을 가질 권리조차 박탈당한 것 같은 암울한 세대.” - 이코노미스트 홍춘욱. 월급을 차곡차곡 모아 은행 예금만으로 집을 사던 시절은 끝났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오클랜드에이스
20/09/06 23:40
수정 아이콘
호재인가요?
사상최악
20/09/06 23:41
수정 아이콘
모두가 매도타이밍이라고 할 때?
부질없는닉네임
20/09/06 23:41
수정 아이콘
아직 매도 생각 없었는데 내일 삼전, 맥쿼리인프라 빼고 다 팔아야겠네요 크크
20/09/06 23:41
수정 아이콘
비트코인 2000만원 갔을때 그 느낌 같아요. 개인적으로는..
20/09/06 23:42
수정 아이콘
자유게시판은 비트코인때도 난리가 아녔죠 껄껄껄
영혼의공원
20/09/06 23:44
수정 아이콘
타이밍일때는 누구도 안 알려 주던데요
지금 들어 갈껄?!
20/09/06 23:46
수정 아이콘
홀딩해라 채치수..!!
이민들레
20/09/06 23:48
수정 아이콘
부쩍 주식 시작한지 얼마안되신 분들의 수익 및 추천글이...
20/09/06 23:51
수정 아이콘
솔직히 미국 주식도 한국 주식도, 정리하고 싶지만 정리해도 굴릴 곳이 없습니다.
이 시국에 안굴리고 현금 보유하는건 그야말로 매일매일 돈을 불에 태우는 모양새이기도 하니까요.

조정이 오긴 할텐데 소나기라면 그냥 무시하고 가도 될테고,
장마라고 해도 다른 투자대안이 없다면 그냥 장투 마인드로 가도 되는 것 아닌가 싶습니다.
태엽감는새
20/09/06 23:52
수정 아이콘
도박도 못한다는데..주식에 몰리는게 맞는거 같아서 당분간은 더 해야겠네요
스웨트
20/09/06 23:54
수정 아이콘
다행히 금요일에 털었습니다
물론 그때도 있던 수익중에 대다수 날렸지만ㅠㅠ
고스트
20/09/06 23:55
수정 아이콘
주식 도박이라고 계속 말하시는 분들의 투자처가 적금은 아니겠죠?
윗분 말마따나, 적금에 계속 박는건... 돈 태우는 거죠
병장오지환
20/09/06 23:59
수정 아이콘
본문부터 댓글까지 누구도 도박이라고는 안 하시는 것 같습니다..
20/09/07 00:11
수정 아이콘
튀어
20/09/07 00:51
수정 아이콘
아직은 비트코인 천만원일 때의 느낌이라 타이밍상 좀 더 가지 않을까 싶네요. 제가 돈 있었으면 지금이라도 들어갔을 것 같네요 크크 한달 이상은 들고 있지 않겠지만요.
빙짬뽕
20/09/07 00:56
수정 아이콘
주식이 도박이든 아니든 그걸 말하는 사람의 투자처가 무엇인지는 아무런 관련이 없습니다
시장경제에서 거기에 맞도록 생각을 바꿔야 더 많은 소득을 올릴 수 있는 것이지만, 돈이 다가 아니라고 믿는 사람은 많죠
StayAway
20/09/07 01:08
수정 아이콘
비트코인 한참 기사나올때가 10~11월이었으니 두 어달은 더 가겠네요.
고스트
20/09/07 01:20
수정 아이콘
글쎄요 PGR에서 흔히 보던 댓글 내용이라
고스트
20/09/07 01:22
수정 아이콘
제 댓글이랑 하등의 연관관계가 없는 글이군요.
네 돈이 다가 아니긴 하죠 ^^
빙짬뽕
20/09/07 01:53
수정 아이콘
첫줄에 첫줄로 답했습니다만, 뭐 연관관계가 없다고 믿으시겠다는걸 제가 무슨 수로 말리겠습니까^^
슬리미
20/09/07 08:13
수정 아이콘
애매하네요.. pgr에서 이렇게 다들 빠지라고 할땐 또 오른단 말입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400531 [기타] 여동생 가방 몰래 팝니다. [6] 치토스6856 20/10/14 6856
400530 [기타] 생후 4개월한테 짐 [20] 파랑파랑7400 20/10/14 7400
400525 [기타] 오늘자 페라리박은 포터.jpg [41] 파랑파랑9400 20/10/14 9400
400522 [기타] 결혼식장에서 그런 음치는 처음 봤다 [6] KOS-MOS7127 20/10/14 7127
400515 [기타] 올해 남은기간 재개봉 예정인 영화들 [21] 판을흔들어라4963 20/10/14 4963
400512 [기타] 한남더힐 층간소음.jpg [36] 청자켓7292 20/10/14 7292
400505 [기타] 이근 유튜브 근황 [29] 톰슨가젤연탄구이8194 20/10/14 8194
400504 [기타] 음주운전자 카페에서도 거르는 사고 [69] 톰슨가젤연탄구이7844 20/10/14 7844
400496 [기타] 서민을 위한 주거공간 [17] 라방백5880 20/10/14 5880
400490 [기타] 물건을 살때 사용하는 사람도 중요하단걸 느낀 경험 [7] 사람은누구나죽습니다6305 20/10/14 6305
400485 [기타] 요즘 작은 폰 나오면 생기는 참사 [34] 길갈8914 20/10/14 8914
400483 [기타] ?? : 답은 서민형 정책이다! [4] Lord Be Goja6368 20/10/14 6368
400479 [기타] 대한민국 국민 4명중 1명은 전과자. graph [12] 추천8298 20/10/14 8298
400473 [기타] 유선 이어폰 계급도... [71] 우주전쟁6458 20/10/14 6458
400471 [기타] Feel the Rhythm of KOREA #2 [7] 김티모2138 20/10/14 2138
400459 [기타] 아이폰 라인업 [15] 스위치 메이커5555 20/10/14 5555
400457 [기타]  이근 대위 인스타 업데이트 [12] 도련7777 20/10/14 7777
400446 [기타] 7년의 사랑.txt [20] This-Plus6805 20/10/13 6805
400443 [기타] 생각보다 더 풍족했던 나일강 이집트 문명 [9] 판을흔들어라5552 20/10/13 5552
400438 [기타] 한국인 아이엘츠 스피킹 8.5 실력 [19] 청자켓5066 20/10/13 5066
400425 [기타] 요즘 대학 경쟁률 [23] 와칸나이6539 20/10/13 6539
400422 [기타] 한국 국군 최초 군대리아 [9] 치토스4453 20/10/13 4453
400401 [기타] 한국에서도 나타난 전세 대기줄 [32] NoGainNoPain9675 20/10/13 9675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